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ㅋ2 2018.05.17 00:08 (*.230.229.23)
    이거 리얼 팩트임

    군대복귀때 터미널맨날갔는데 3층 진짜 ㄹㅇ
  • ㅇㄹ 2018.05.17 00:17 (*.223.48.111)
    여자들의 공포가 조금은 이해된다...
  • ㅇㄹ 2018.05.17 05:36 (*.236.221.44)
    여자들은 얼마나 힘든 세상을 겪고 잇은 것인가
  • 파오후 2018.05.17 00:24 (*.140.225.24)
    아니 터미널에서는 왜 관리안함?
  • ㅂㄹㅇ 2018.05.17 00:29 (*.84.108.25)
    드릴에 기리 꼽아 가야하나
  • 2018.05.17 00:40 (*.18.74.60)
    누누히 말하지만
    최초고 두번째고 무조건 유포자는 실형, 받은자는 집유 때려야함.
    차라리 유포 흔적 없고 소장이 나음
  • ㅇㅇ 2018.05.17 01:18 (*.58.231.70)
    크..동서울 터미널..
    군대에서 집에 휴가올때 많이 들락날락했는데..
    터미널 도착하자마자 롯데리아가서 사제 햄버거 하나 때림
    길 건너려고 횡단보도 앞에 서있으면 헌혈아줌마에게 잡혀서 맨날 피 뽑히고..
    아니면 뭔진 모르겠는데 모금함 들고있는 놈들이 자꾸 알짱거려
    무시하면 군인아저씨 돈 천원도 없어? 이 지랄...
    아니면 양다리 튜브끼우고 엉금엉금 이동하며 구걸하는 장애인 아저씨..신호 바껴서 건너야되는데 꼭 내앞에 지나가..
    강변CGV가서 영화 한편 보고 복귀하곤 했었지
    병장달고 여친이랑 헤어질때 터미널 옆 계단 많은데 쭈그려 앉아서 새벽까지 몇시간을 통화하고 울고...
    어휴 벌써 20년 다되어가네
  • 535 2018.05.17 02:29 (*.199.190.58)
    뭔 cgv가 20년 전에도 있었나 하고 보니까 진짜 20년 됐네..

    어렸을 때 엄마랑 영화보러 가기 전에 신문에 나온 상영 스케줄 보고 영화 봤던 거 생각난다
  • nbiiiii 2018.05.17 12:05 (*.223.44.47)
    아 98년 서울~ 아~ 98년 써울!
  • ㅇㅇ 2018.05.17 02:37 (*.37.92.6)
    여자 훔쳐보는거도 남자
    남자 훔쳐보는거도 남자
    하여간 만악의 근원은 남자의 성욕임 ㅋㅋ
  • ㅇㅇ 2018.05.17 03:20 (*.162.236.78)
    여자가 남자화장실 못들어가서 못하는 거지 워마드봐라.
    그리고 게이가 찍은 영상 여자들이 돌려봄.
  • 11 2018.05.17 06:19 (*.9.220.31)
    그럼 여자화장실은 남자가 들어갈수 있어서 몰카찍냐?
    뇌가 조각이라도 남아있으면 생각이란걸 해라 이 새꺄
  • ㅇㅇ 2018.05.17 11:07 (*.139.193.182)
    여자들이 찍음
  • ㅈㅂ 2018.05.17 13:02 (*.162.236.78)
    여자가 화장실에서 몰카찍다 걸렸다는 소리 들어본 적 없어서
    소비 한다는 사실만 말한 건데 댓글마다 저능아티 풀풀 풍기네 병신새끼세요?
  • *ㅋㅋㅋㅋㅋ 2018.05.17 10:39 (*.38.8.221)
    여자들이 그걸 왜보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 2018.05.17 11:37 (*.253.236.163)
    BL 모르냐
  • ㅇㅇ 2018.05.17 12:52 (*.162.236.78)
    워마드에서 보잖아 미친년아
  • ㅅㅂㅅ 2018.05.17 04:28 (*.85.58.253)
    장광씨는 성범죄자 전문배우인가...
  • 5555 2018.05.17 10:18 (*.254.245.226)
    그땐 싸던 똥을 한 웅큼 쥐어서 던져줘라..

    니가 그토록 원하던 똥이다 이놈아
  • 손놈이 싫은듯 2018.05.17 11:42 (*.49.62.66)
    1층 약국이 진짜 존나 불친절함
    동서울 터미널에는 감정 없는데
    그 불친절한 1층 약국
    거기 때문에 들어가기도 싫음
  • 아이유부럽다 2018.05.17 13:08 (*.165.100.125)
    도대체 뇌에 어디가 고장나야 남이 똥 싸는 걸 보고싶은 거야.... 아우진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016 안네의 일기는 뭐다? 19 2018.05.17
4015 군대는 2년 간의 무상캠프일 뿐 19 2018.05.17
4014 일본인들이 생각하는 한국 술자리 예절 15 2018.05.17
4013 와플 굽는 기계로 할 수 있는 요리 33 2018.05.17
4012 뭐? 여자친구 비쥬얼이 좋아졌다고? 19 2018.05.17
4011 식당 민폐 가족 40 2018.05.17
4010 떠들다 걸림 9 2018.05.17
4009 방송사고 난무하던 프로그램 20 2018.05.17
4008 시골 경찰들의 눈물 젖은 회식 4 2018.05.17
4007 사이버 그룹 블랙핑크 11 2018.05.17
4006 사무장 제명시킨 노조 16 2018.05.17
4005 광대가 다시 자라는 김소현 9 2018.05.17
4004 고대 로마 여권 17 2018.05.17
4003 안 씻을 거야? 나만 씻어? 19 2018.05.17
4002 방탄소년단 아재팬 甲 30 2018.05.17
4001 백종원의 손님 응대 능력 59 2018.05.17
4000 북괴의 어휘력 73 2018.05.17
3999 소방관 vs 방관 60 2018.05.17
3998 우리나라 사관학교의 외국인 생도 38 2018.05.17
3997 울릉도 파출소에 여경이 근무하지 않는 이유 64 2018.05.17
3996 30년만에 만난 누나와 남동생 19 2018.05.17
3995 아부 잘하는 아린이 10 2018.05.17
3994 한국이 낙동강 오리알 되길 바라는 나라 29 2018.05.17
3993 권성동 근황 14 2018.05.17
3992 부영 아파트의 민낯 58 2018.05.17
3991 순대국 속 내장의 종류 41 2018.05.17
3990 한국에서 만든 북한 영화 특징 36 2018.05.17
3989 밀린 월급을 동전으로 챙겨준 사장 28 2018.05.16
3988 난민 유입 실제상황 37 2018.05.16
» 무서운 터미널 21 2018.05.16
Board Pagination Prev 1 ...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159 Next
/ 1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