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ㅋ2 2018.05.17 00:08 (*.230.229.23)
    이거 리얼 팩트임

    군대복귀때 터미널맨날갔는데 3층 진짜 ㄹㅇ
  • ㅇㄹ 2018.05.17 00:17 (*.223.48.111)
    여자들의 공포가 조금은 이해된다...
  • ㅇㄹ 2018.05.17 05:36 (*.236.221.44)
    여자들은 얼마나 힘든 세상을 겪고 잇은 것인가
  • 파오후 2018.05.17 00:24 (*.140.225.24)
    아니 터미널에서는 왜 관리안함?
  • ㅂㄹㅇ 2018.05.17 00:29 (*.84.108.25)
    드릴에 기리 꼽아 가야하나
  • 2018.05.17 00:40 (*.18.74.60)
    누누히 말하지만
    최초고 두번째고 무조건 유포자는 실형, 받은자는 집유 때려야함.
    차라리 유포 흔적 없고 소장이 나음
  • ㅇㅇ 2018.05.17 01:18 (*.58.231.70)
    크..동서울 터미널..
    군대에서 집에 휴가올때 많이 들락날락했는데..
    터미널 도착하자마자 롯데리아가서 사제 햄버거 하나 때림
    길 건너려고 횡단보도 앞에 서있으면 헌혈아줌마에게 잡혀서 맨날 피 뽑히고..
    아니면 뭔진 모르겠는데 모금함 들고있는 놈들이 자꾸 알짱거려
    무시하면 군인아저씨 돈 천원도 없어? 이 지랄...
    아니면 양다리 튜브끼우고 엉금엉금 이동하며 구걸하는 장애인 아저씨..신호 바껴서 건너야되는데 꼭 내앞에 지나가..
    강변CGV가서 영화 한편 보고 복귀하곤 했었지
    병장달고 여친이랑 헤어질때 터미널 옆 계단 많은데 쭈그려 앉아서 새벽까지 몇시간을 통화하고 울고...
    어휴 벌써 20년 다되어가네
  • 535 2018.05.17 02:29 (*.199.190.58)
    뭔 cgv가 20년 전에도 있었나 하고 보니까 진짜 20년 됐네..

    어렸을 때 엄마랑 영화보러 가기 전에 신문에 나온 상영 스케줄 보고 영화 봤던 거 생각난다
  • nbiiiii 2018.05.17 12:05 (*.223.44.47)
    아 98년 서울~ 아~ 98년 써울!
  • ㅇㅇ 2018.05.17 02:37 (*.37.92.6)
    여자 훔쳐보는거도 남자
    남자 훔쳐보는거도 남자
    하여간 만악의 근원은 남자의 성욕임 ㅋㅋ
  • ㅇㅇ 2018.05.17 03:20 (*.162.236.78)
    여자가 남자화장실 못들어가서 못하는 거지 워마드봐라.
    그리고 게이가 찍은 영상 여자들이 돌려봄.
  • 11 2018.05.17 06:19 (*.9.220.31)
    그럼 여자화장실은 남자가 들어갈수 있어서 몰카찍냐?
    뇌가 조각이라도 남아있으면 생각이란걸 해라 이 새꺄
  • ㅇㅇ 2018.05.17 11:07 (*.139.193.182)
    여자들이 찍음
  • ㅈㅂ 2018.05.17 13:02 (*.162.236.78)
    여자가 화장실에서 몰카찍다 걸렸다는 소리 들어본 적 없어서
    소비 한다는 사실만 말한 건데 댓글마다 저능아티 풀풀 풍기네 병신새끼세요?
  • *ㅋㅋㅋㅋㅋ 2018.05.17 10:39 (*.38.8.221)
    여자들이 그걸 왜보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 2018.05.17 11:37 (*.253.236.163)
    BL 모르냐
  • ㅇㅇ 2018.05.17 12:52 (*.162.236.78)
    워마드에서 보잖아 미친년아
  • ㅅㅂㅅ 2018.05.17 04:28 (*.85.58.253)
    장광씨는 성범죄자 전문배우인가...
  • 5555 2018.05.17 10:18 (*.254.245.226)
    그땐 싸던 똥을 한 웅큼 쥐어서 던져줘라..

    니가 그토록 원하던 똥이다 이놈아
  • 손놈이 싫은듯 2018.05.17 11:42 (*.49.62.66)
    1층 약국이 진짜 존나 불친절함
    동서울 터미널에는 감정 없는데
    그 불친절한 1층 약국
    거기 때문에 들어가기도 싫음
  • 아이유부럽다 2018.05.17 13:08 (*.165.100.125)
    도대체 뇌에 어디가 고장나야 남이 똥 싸는 걸 보고싶은 거야.... 아우진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390 흑형의 니엄마 드립 21 new 2018.05.22
4389 불편한 분들 부들부들 13 new 2018.05.22
4388 어느 여교사의 고민 24 new 2018.05.22
4387 천조국 방문한 대한민국 대통령이 받은 의전 44 new 2018.05.22
4386 수지 고소한 스튜디오 카페글 26 new 2018.05.22
4385 신태용의 현재 심정 11 new 2018.05.22
4384 강남역 스타킹 테러 18 new 2018.05.22
4383 뉴스룸 앵커브리핑 근황 20 new 2018.05.22
4382 고독한 미식가 한국편 24 new 2018.05.22
4381 싱가포르에서 판다는 서울 버거 10 new 2018.05.22
4380 울컥한 조세호 6 new 2018.05.22
4379 게임하다 걸린 북한 급식 11 new 2018.05.22
4378 귀족 스포츠 펜싱의 품격 10 new 2018.05.22
4377 차등 복무제 역대급 밸런스 36 new 2018.05.22
4376 한서희 피꺼솟 14 new 2018.05.22
4375 공시생 카페 능욕 23 new 2018.05.22
4374 일본 야쿠자의 영향력 15 new 2018.05.22
4373 이니에스타 고별전 바르셀로나 카드섹션 8 new 2018.05.22
4372 영화 때문에 22kg 찌운 샤를리즈 테론 14 new 2018.05.22
4371 충격과 공포의 다마스 13 new 2018.05.22
4370 수지 레전드 인터뷰 16 new 2018.05.22
4369 지하철 2호선 개통 시승식 7 new 2018.05.22
4368 이것이 우희다 8 new 2018.05.22
4367 조폭 아니라더니 11 new 2018.05.22
4366 옆에서 본 지효 6 new 2018.05.22
4365 빠따발언 공식 사과 4 new 2018.05.22
4364 경리의 패기 9 new 2018.05.22
4363 NBA 올해의 어시스트 6 new 2018.05.22
4362 엠마 왓슨의 일침 15 new 2018.05.22
4361 오피에서 만난 1주년 기념 선물 19 new 2018.05.2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7 Next
/ 1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