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꼰대 2018.06.13 18:30 (*.7.46.184)
    젊은 코끼리는 늙은 코끼리랑 같이 두면 행동거지가 달라진대 늙은 코끼리의 지도와 교육에 의해 자신의 충동성을 조절하고 무엇을 조심하고 피해야할지 알게된다더군. 그러니 우리 늙병필들도 모범을 보이자
  • qew 2018.06.13 18:59 (*.118.171.49)
    아프리카 어느 지역에서 코끼리들이 난장을 까길래 조사를 해 보니 젊은 수컷 무리였음.

    원래 코끼리 무리는 나이 많은 리더들이 같이 껴서 구성이 됨

    그리고 늙은 코끼리들은 젊은 애들을 가르쳐서 무턱대고 날뛰는 걸 막음.

    이게 생존에 도움이 될 리가 없으니까.

    그런데 밀렵이 심해지면서 늙은 놈들은 못 피해서 잡히고 쌩쌩한 젊은 놈들만 살아 남음.

    그래서 다른 지역에서 늙은 코끼리들 데리고 와서 무리에 끼워주니 그 뒤로는 난동이 확 줄어듬.

    코끼리 숫자에 비해 멸종 걱정을 하는 전문가들이 많은 편임.

    그 이유가 늙은 코끼리들이 줄어들었기 때문.

    젊은 놈들이 천지 분간을 못하고 날뛰면 암컷들은 그런 젊은 수컷을 외면하게 됨.

    이게 계속되면 전체 숫자가 충분해도 태어나는 새끼가 줄어드니 멸종 가능성이 높아짐.

    이 조사 결과를 토대로 선사시대에 매머드들이 멸종한 이유 중에 사람의 사냥도 큰 역할을 했다는 주장이 힘을 얻음.

    사람이 잡아대니 절대적인 숫자도 줄지만 개중에서 약한 늙은 매머드들이 더 많이 줄어들었을 거임.

    그러면 젋은 놈들은 살아남아도 제대로 배우지를 못해서 암컷들이 피해버리니 새끼가 줄어듬.

    그렇게 규모 축소가 가속화되어 결국 멸종 익스프레스 탔다는 주장임.
  • ㅇㅇ 2018.06.13 19:47 (*.4.212.44)
    재미있는 이야기네요.

    댓글 감사합니다!
  • ㄴㅁㅇ124 2018.06.13 19:48 (*.59.223.151)
    신기하당
  • 2018.06.13 20:28 (*.101.190.6)
    토라스크가 필요하구나
  • 1 2018.06.13 21:51 (*.110.134.71)
    다시는 늙병필을 무시하지 마라
  • ㅇ지식인ㅇ 2018.06.13 22:32 (*.136.90.231)
    재밌네요..
    잘 봤습니다..
  • 초코송이 2018.06.13 23:50 (*.75.206.79)
    맞아요 난동부리는 코끼리들에 대해서 좀 더 이야기 하자면,

    별 이유없이 마을을 공격해서 집을 부수거나 가축을 죽이고 심지어 사람을 공격하는 사례까지 빈번히 발생했어요.

    그뿐만이 아니라 야생에서는 문제의 젊은 수컷무리가 이유없이 코뿔소를 집단 공격해서 죽여버리는 일도 생기고

    목적성 없는 공격성향을 지닌 젊은 무리의 코끼리들이 사회적인 문제로 부각되시 시작했지만 처음에는 이유를

    아무도 몰랐죠. 꼭 우리 사회의 조폭 집단이나 양아치 집단의 그것과 흡사했어요. 조사끝에 밝혀진 이유는 상당히

    의외였는데, 위에 qew형이 설명해 준것과 같이, 나이가 많은(즉 멋진 상아를 가진 경험과 지식을 가진) 개체들이

    밀렵으로 거의 몰살당했고 이로인해 제대로된 교육과 사회화 과정을 거치지 못한 코끼리 무리가 자연에서

    어느 제제도 받지 못하고 제멋대로 날뛰기 시작하면서 문제가 되기 시작한 것이였지요.
  • ㅇㅇ 2018.06.14 00:30 (*.162.24.174)
    초코송이 형님 아직 활동하시네여 갠적으로 자주 오셨으면.. ㅋ
  • 토시오 2018.06.14 10:58 (*.223.37.216)
    유익한 글 항상 감사합니다 ^^
  • (진)늙병필 2018.06.13 19:26 (*.92.201.51)
    넵 알겠습니다
  • 전훅 2018.06.13 23:44 (*.151.110.17)
    사...살려드리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145 아직 1패 밖에 하지 않았다 26 new 2018.06.22
4144 사모님의 후진 사고 12 new 2018.06.22
4143 세계 난민 이동 상황 13 new 2018.06.22
4142 너무 훅 들어오는 김수미 6 new 2018.06.22
4141 여보 오늘 왜이렇게 빨리 퇴근했어? 10 new 2018.06.22
4140 한국은 왜 이렇게 박하냐? 17 new 2018.06.22
4139 고속도로 갓길 이용법 8 new 2018.06.22
4138 여고생 상담해주는 쭈니형 7 new 2018.06.22
4137 도를 넘어선 콜롬비아인 15 new 2018.06.22
4136 박민영 시그니처 7 new 2018.06.22
4135 정부가 어쩌라고 13 new 2018.06.22
4134 농구 좀 해본 개그맨 3 new 2018.06.22
4133 저금통 깨는 날 8 new 2018.06.22
4132 양현석이 이상형이냐는 질문에 블랙핑크 로제 반응 5 new 2018.06.22
4131 러시아 월드컵 중계에 방송 3사가 지불한 돈 8 new 2018.06.22
4130 즐겨라 대한민국 7 new 2018.06.22
4129 트월킹 살짝 보여주는 현아 8 new 2018.06.22
4128 이란의 공중제비 5 new 2018.06.22
4127 발리우드 액션 스케일 4 new 2018.06.22
4126 도서관 민폐녀 18 new 2018.06.22
4125 눈은 왜 감니? 7 new 2018.06.22
4124 그분의 일본 정착 조언 12 new 2018.06.22
4123 벌써 마흔 유민 5 new 2018.06.22
4122 월클 탈압박 3 new 2018.06.22
4121 손나 동생 손새은 4 new 2018.06.22
4120 신생아 같냥 3 new 2018.06.22
4119 제니의 여우짓 4 new 2018.06.22
4118 손님 많을 때 문 닫고 계획 방화 13 new 2018.06.22
4117 한혜진-기성용 연애 당시 한혜진 가족 반응 8 new 2018.06.22
4116 무단횡단 사고 16 new 2018.06.2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9 Next
/ 1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