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어휴 2018.06.13 18:29 (*.228.224.119)
    잘릴만 한데 왜 빼애애애앵거려
    유X무죄 무X유죄 뻔하니 들고 댕기는거 보이는데 그게 정상으로 보이겠니..?
  • 근무가먼저다 2018.06.13 20:42 (*.62.190.199)
    페미라서 까인게 아니라

    근무는 안하고 딴짓을 하러가니까 그렇지

    손해를 책임지던가 손해를 끼치지 말던가
    손해를 끼쳤으니 그만두고 나가라는데

    그걸 페미라 까였다고 개소리 하면 안대는거 아니냐
  • ㅇㅇ 2018.06.13 21:00 (*.140.230.64)
    "알바 끝나고 가서 청소밖에 못햇다"

    나만 저 본문 내용이 보이고 너랑 다르게 이해했냐??
  • 두번째 2018.06.13 21:30 (*.230.180.102)
    알바하면서 맡은 역할 임무를 덜 햇을수도 잇다고 해석 할 수도 있는게 1번
    페미의 정신을 따르고자 아쉬운 마음에 가서 청소밖에 항 수 있는게 없었다 라고 적은게 2번

    우리 입장에서는 1번이 답인지 2번이 답인지 알 길이 없으므로 더 이상의 분쟁은 무의미 하다고 보입니다.
  • ㅇㅇ 2018.06.13 22:09 (*.140.230.64)
    위에 놈은 걍 난독에 뇌피셜 지꺼린거라 분쟁 꺼리도 없어

    너도 누가 뭔말하거나 글 쓰면 상상의 나래를 펼치는 과인가 보네....
  • ㅁㅁㄴㄴ 2018.06.13 18:46 (*.180.134.252)
    페미라서 짤렸겠냐?
    집회 간다고 일 제대로 안했거나 직장내에서 페미질 하고 다녀서 분란 일으켜서 짤린거겠지.
    혜화역시위 간거 어떻게 알았겠냐?
  • 12 2018.06.13 18:58 (*.204.122.172)
    페미라서가 아니고 메갈이라서 잘린거지..
  • ㅁㅂ 2018.06.13 19:23 (*.92.201.51)
    카페가 서비스직이더 보니
    알바 친구들 다 이쁘고 잘생겼거나 평범하게 생겼던데

    메갈은 돼지말고 정상적으로 생긴 계집도 있는가??
  • 쿄쿄 2018.06.13 20:55 (*.94.171.153)
    내후배 학교에서 예쁘기로 유명한앤데 . 알고보니 아버지가 바람나서 재혼가정 이더라 그 적개심 때문인지 남혐이 점점 충만해지고 가정을 이룰생각이 없더라고. 가정사 때문에도 남혐으로 빠진케이스.
  • ㅇㅇ 2018.06.13 21:05 (*.33.180.173)
    가정사가 중요한듯
    누나 2명인데 둘째누나가 페미기질이있음
    어렸을때 사랑을 못받아서
    엄마가 인정하더라..미안하다고
  • 사실 2018.06.13 19:31 (*.222.44.196)
    오너는 철학이 맞는 종업원과 일할수 있는 권리가 있다...
    입사후 3개월 수습기간 이내는 서면통보없이 해고 가능하며, 통상임금에 80프로만 지급할수 있다. 단 최저임금 90%이 이하이면 안된다.
  • ㅇㅇ 2018.06.13 19:42 (*.4.212.44)
    이거 아직 팩트 나오지도 않았음 ㅋㅋ 결과 보고 이야기하자.
    그냥 어떤 여자애가 '근무는 정상적으로 했는데 혜화역 시위 간다고 이야기했더니 알바 잘렸다' (이게 말이 되나..? ㅋㅋ) 라고 싸지른 글 보고 기사까지 나온 거고, 이디야 측에서는 해당 가맹점 대상으로 사실여부를 조사 중
  • ㅇㅇ 2018.06.13 19:59 (*.222.254.205)
    ㅋㅋㅋ채선당.. 240번 버스..
  • ㅇㅇ 2018.06.13 20:13 (*.77.237.142)
    손절아니라 익절
  • ㅇㅇ 2018.06.13 20:51 (*.99.145.87)
    예언 하나 할까요? 사장이 여자면 쿵쾅이들은 절대 도와주지 않을겁니다ㅎㅎ
  • 나무발발이 2018.06.13 21:29 (*.62.203.37)
    회식 도중에 해고가 된거면 혜화역 얘기가 나오기 전후에 페미니즘에 관한 대화가 있었지 않을까? 그때 알바생이 페미 찬양이나 남혐 발언을 했으면 가능한 그림이지 않을까 싶다
  • 비정규직 2018.06.13 21:55 (*.247.20.163)
    생각이 다르다고 잘라도 된다면, 노조원들은 다 잘릴 듯.
  • 1111 2018.06.13 23:26 (*.213.47.225)
    설마 페미집회 갔다고 잘랐겠냐??
    어떻게 저런 년들은 대가리가 1차원일까
    저러니까 알바를 짤리지 ㅋㅋㅋ
  • 레이 2018.06.13 23:37 (*.143.76.31)
    취준생에 좋은 핑계 = 일자리가 없어서
    꼴페미의 좋은 핑계 = 여자라서
    패배자들의 핑계 = 노오려억했지만 나라탓,환경탓,수저탓
  • 으응? 2018.06.14 04:19 (*.128.119.29)
    난 페미직원 있으면 다 자를건데?
    아니 업주가 자기랑 맞는 사람 쓰는거지
  • ㅇㅇ 2018.06.14 09:35 (*.164.25.110)
    회식자리에서 페미 얘기 나온게 왜 나왔겠냐....평소 행동이나 집회 전에 무언가 얘기나 액션이 있었으니 그거부터 눈에 걸렸는데
    회식하면서 저딴 소리하니 열받을만하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329 힘들게 사는 서울대 졸업생의 조언 26 2018.05.24
4328 힘 자랑하는 인도 총리 22 2018.06.05
4327 힐벗은 설현 21 2018.05.14
4326 힐링 중인 백종원 24 2018.05.27
4325 힐끔 소혜 7 2018.06.12
4324 히어로들의 심볼 9 2018.06.01
4323 히든박스로 보는 한국과 일본의 차이 15 2018.06.01
4322 흥을 주체하지 못하는 나연 12 2018.05.16
4321 흥궈의 탐욕 37 2018.06.09
4320 흥궈 무혐의 언냐들 반응 12 2018.05.10
4319 흠뻑 젖은 가슴 2 2018.06.03
4318 흘리면서 먹는 여자 14 2018.05.30
4317 흔한 커플 사진 15 2018.06.21
4316 흔한 야구장 풍경 20 2018.05.28
4315 흔한 서울시장 후보 현수막 23 2018.06.05
4314 흔한 대학 초빙 강사 32 2018.05.30
4313 흔치 않은 개인기 8 2018.06.07
4312 흔드나연 4 2018.06.09
4311 흑형이 싫은 샘 오취리 22 2018.06.08
4310 흑형의 센스 24 2018.05.31
4309 흑형의 니엄마 드립 32 2018.05.22
4308 흑형의 논리 21 2018.05.31
4307 흉부외과 의사가 행복한 순간 21 2018.05.09
4306 휴식 중인 치어리더 7 2018.05.18
4305 휴대폰 한강에 버렸다 30 2018.05.11
4304 휴가철 꼴불견 순위 11 2018.06.14
4303 훌최몇 16 2018.06.21
4302 훈화 말씀이 지루한 아이돌 5 2018.05.14
4301 훈련장의 손흥민과 정우영 11 2018.06.08
4300 훈련소의 고경표 12 2018.06.0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5 Next
/ 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