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01.jpg02.jpg03.jpg04.jpg05.jpg06.jpg07.jpg08.jpg09.jpg10.jpg11.jpg12.jpg13.jpg

(출처 : BBC 다큐 '둠스데이')

태양폭풍이 지구를 강타하면 온 세계에 정전이 일어나고

변압소가 불타며, 향후 15~20년간 전기가 들어오지 않는다고.

 

정전이 되면 우리가 누리고 있는 모든 것들은 그 즉시 소멸되며

온갖 화재 및 재난에도 대처할 수 있는 수단 자체도 전기를 사용하는 것이

대부분이기 때문에 강제로 1850년대로 회귀하게 됨.

 

잠깐 안쓰는 것은 괜찮다고 생각될 수 있으나 수도 펌프도 전기라 물도 안나오고

냉장 시스템도 작동이 안되 식량도 썩어가니 남은 식료품 얻겠다고 폭동이 일어나는 것은 자명할 터..

 

참고로 예전에는 지구에 약 100년마다 한 번씩 도달했다고 함.


  • 전하이동으로 오로라가 생김 2018.06.13 18:33 (*.170.181.175)
    태양 풍이 지구에 오는 걸 막아주는게 자기장이다.
  • ㅇㄹ 2018.06.13 21:57 (*.199.19.40)
    부분적으로 개소리

    저거 분명 경고했다 정확히 내가 기사 읽은 기억남

    2012년에 코로나 폭발로 자기폭풍 온다고
  • 나도야 2018.06.14 08:58 (*.239.2.232)
    나도 기억난다
    비행기 타야 하는데 코로나 폭발이 임박했다는 뉴스보고 여행 포기 고려했다
  • ㅇㅇ 2018.06.13 23:31 (*.76.121.177)
    태양풍은 막아도
    태양폭풍은 못막음
  • ㅇㅇ 2018.06.14 03:49 (*.171.196.173)
    맨날 쐬는건 막는데 어쩌다 백년에 한번 좀 크게터져서 웨이브 크게오는건 못막는다고
  • 모발이식 2018.06.13 18:35 (*.166.235.152)
    어차피 비루한 병필이 인생 오히려 더 개꿀일 수도
  • 123 2018.06.13 19:02 (*.182.15.163)
    맞아 ㅠ.ㅠ 난 지구종말 태양소멸 같은걸 매일 꿈꾼다.

    만남과 헤어짐이 너무 슬퍼서 엄마나 가족을 좋아하는 사람들을 먼저 보내면 버틸자신이 없을꺼 같아서

    그냥 전부 다 고통없이 순간 삭제가 되는 상상을 한다
  • 헷갈린다 2018.06.13 19:38 (*.33.121.34)
    이게...정이 많다그래야되는거야...찐따라고 해야되는거야...
  • ㄴㅇ 2018.06.13 19:44 (*.227.6.195)
    그냥 겁쟁이.
  • ㅇㅇ 2018.06.13 19:58 (*.155.64.26)
    태양풍오면 다같이 대머리 됨
  • 나도 2018.06.14 09:22 (*.78.108.137)
    네 말대로 헤어짐은 너무 슬프고 고통스지만, 그 고통은 사실 네 마음속에 있는거야. 이걸 잘 이해하고 반복될 수 밖에 없는 슬픔의 고리와 자기연민에서 벗어나야돼.
    그래야 매너리즘에서 벗어나서 진짜 인생의 의미를 알 수 있어. 화이팅!
  • 2018.06.13 18:47 (*.51.121.237)
    지난주에 경부고속도로 사망사고가 있었는데
    나도 그 도로를 달린적이 있었다고 죽을뻔 했다고
    말하고 댕김?
  • 펩시 2018.06.13 18:59 (*.208.103.227)
    그거랑 같나유..
  • 이궈 2018.06.13 19:15 (*.126.216.105)
    형이 경부고속도로에 살진 않잖아? 저건 우리가 살고있는 지구얘기야.
    집에서 자고있을 때 살인범 탈옥수가 우리집으로 들어오려다가 급하게 다른곳으로 도망쳤다. 가 더 비슷할듯
  • ㅇㅇ 2018.06.13 19:17 (*.203.0.97)
    그거보다 포탄이 집옆에 떨어졌다고 보는게..
  • ㅇㅇ 2018.06.13 20:16 (*.223.3.41)
    스쳐지나갔으면 그럴수도 있지 뭔시발 경부고속도로가 느그집앞 4차선이냐 병신인가 비유 존같이 못하네
  • ㅇㅇ 2018.06.13 20:59 (*.99.145.87)
    과거와 현재가 차이나는 점은 뭐 다른 것들도 있겠지만
    '과거에는 병-신들이 꼭꼭 숨어서 지들끼리 노니까 병-신들이 적어 보였는데'
    '현재는 병-신들이 이렇게 인터넷으로 자신을 드러내니까 병-신들 수가 갑자기 많아진 것 처럼 보인다'
    라고 윌 스미스가 말했던 기억이 나네요.
    아, 당신이 병-신이란 뜻은 아니구요. 그냥 생각이 나서요ㅎㅎ
  • ㅎㅎ 2018.06.13 19:10 (*.38.11.33)
    2주면 빗겨나간건가? 지구공전 태양자전 속도로 치면 어마어마한 차이같은데..
  • 121212 2018.06.13 21:07 (*.155.47.125)
    머리없냐? 대충봐도 365일. 대충 32중에 2주. 6%모자른 차이. 지구공전 궤도로 날라왔다는 자체가 극악의 확률.
  • 2018.06.14 00:34 (*.36.141.191)
    일년은 52주, 차이 2주, 3.8% 차이로 빗겨감.
  • 음... 2018.06.14 09:49 (*.38.21.20)
    저 폭풍의 크기가 얼마나 크냐가 중요하다.
    발생 시점하고 하루만 달라도 피할수 있으면 맞을 확률이 1/365, 0.27%밖에 안된다.
  • 홍콩맨 2018.06.14 10:08 (*.145.94.169)
    무식한새키들 우주가 이차원 평면이냐? 폭풍이 지구 공전 평면으로만 날라오냐? 전나 아슬아슬한거 맞아
  • 인터넷 여포같으니라구 2018.06.14 14:20 (*.94.41.89)
    그러니깐 평면으로 해도 그정도 밖에 확률이 안되다고 우주라는게 넓으니 그정도도 높은 확률이란건 알지만 몸이 와 닿지 않아.
    지구의 공전 속도가 초당 29.78km 대충 30으로 치면 2주면 36,288,000 km다. 대략 달과 지구의 거리가 38만 km이니 90배가 넘는 거리에서 뭐가 지나갔다는데 졸라 위험했다고 하는게 공감이 되냐?
    우주의 무한함에 비해서는 위험했다고 할 수 있겠으나 인간 입장에서는 공감이 안되잖아.
    그러니 너가 잘났다고 생각하지 말고 겸손하게 살아라. 키보드 워리어야
  • 홍콩맨 2018.06.14 19:45 (*.145.94.169)
    “평면으로 해도” 가 아니고 “평면으로 해야” 라고 해야지 이건뭔 한국말도 못하고 머리도 나쁘고 근데 뭐라고 꼰대마냥 충고는 하고 싶고 ㅋㅋㅋ답이없으시네염
  • ㅋㅋㅋㅋ 2018.06.13 20:15 (*.165.63.210)
    틈틈히 집에 비축용 물이랑 식량이랑 가스, 전지 이런거 사둬라
  • ㅂㅈㅈ 2018.06.13 20:22 (*.168.176.143)
    ㅋㅋ그사둔건 exp가 무기한임?
  • 2018.06.13 23:34 (*.227.204.223)
    선입선출하고 그러지 않겠니?
  • 칼반 2018.06.13 20:48 (*.36.139.100)
    미드 레볼루션?
  • ㅇㅇ 2018.06.13 21:12 (*.144.24.36)
    2012 지구 종말 예언이 있던해였다. 그리고.. 오는 2020년.. 더 확실한 예언이 있다 다들 마지막 2년 잘보내라
  • 그건 바로.. 2018.06.13 23:43 (*.210.226.135)
    2020 우주의 원더키디
  • 궁금타 2018.06.13 21:19 (*.77.225.109)
    영화 2012에도 태양풍 얘기 있지 않았었나요? 마야문명 달력이 진짜 2012년까지밖에 없는건지도 갑자기 궁금하고..
    미국을 보면 벙커 만들어서 분양하고 거기 발전기랑 몇 달 버틸 수 있는 식량 등등 준비하던데 이 경우는 큰 도움이 안 될지 모르겠네요.
    근데, 왜 복구하는데 15년 이상이 걸릴까.. ㅡㅡ
  • ㅇㅇ 2018.06.13 21:19 (*.203.0.97)
    여기 일루미나티 회원 있냐
  • 브로콜리 2018.06.13 22:23 (*.112.70.93)
    미국놈들은 이미 대비해놨을거 같다...

    타노스 실사판이 되는건가..
  • . 2018.06.13 22:34 (*.7.248.53)
    에효 저런 방송 나부랭이 믿지말고 나사를 믿어 차라리.
    저 태양풍이 지구를 직격으로 밀고 들어올 확률 게다가 자기장까지 날려 가면서 정통으로 맞아서 영향을 끼칠 확률이 로또만큼 힘든데
    게다가 모든 변압기가 타는것도 아니고 일부 변압기가 타는거지 ㅅㅂ 이세상에 100%가 어딨냐???
    차라리 운석 쳐맞아서 지구 멸망하니 대비하라고 해라 ..
    어떻게든 자극적으로 방송 만들고 싶어선... 2주후에 그자리를 지구가 지나갔다고? 당연히 2주나 후에 지나갔지 ㅅㅂ
  • 저 두분이 2018.06.14 03:05 (*.247.88.101)
    최고의 이론물리학자 천체물리학자야
  • ㅇㅇ 2018.06.14 05:09 (*.39.138.109)
    너의 윗분은 원 어보브 올이야
  • ㅣ1 2018.06.13 22:59 (*.223.20.139)
    2012년이 어땠는지 기억도 안난다
  • 이것도 지워봐~ 2018.06.14 00:02 (*.223.10.155)
    평소처럼 일베 들락거리고 컵라면 빨았겠지 베충이 인생이 뭐 별거있냐? ㅋ
  • 너너 2018.06.13 23:32 (*.36.134.233)
    전자기기가 맛가지 전력설비는 금방 복구할거 같은데?
  • . 2018.06.14 14:29 (*.94.41.89)
    저것이 EMP 폭탄과 같은 역할을 한다면 전원을 끄고 있어도 모든 전자 제품은 망가진다고 보면된다.
    자동차도 전자부품이 엄청 많은데 아무것도 할 수 없다.
    새부품을 만들어야하는데 그 부품만드는 공장도 망가졌으니 공장부터 복구해야한다.
    저기 말대로 19세기로 돌아가서 차근 차근 복구해야하는데 15년이란 시간을 걸릴수 있다고봄.
    그러나 더 큰 문제는 원전같은 시스템에 원전제어 시스템이 망가지면 후쿠시마처럼 되는거다.
  • 111 2018.06.13 23:45 (*.41.51.113)
    난 이거 말고 백두산 언제 폭발할지 그게 걱정됨. 1000년주기로 폭발한다고 하잖아 1000년전 폭발에 발해가 멸망했었고 이제 터질때쯤 된거같아서 불안함
  • sdf 2018.06.14 03:36 (*.190.82.251)
    한국기행에 나오는 아저씨들 처럼
    산속에서 농사짓는거 배울랴면 어디로 가야합니까
  • 1111 2018.06.14 04:23 (*.223.34.149)
    개소리..
    금방고처...
  • 2018.06.14 07:20 (*.136.90.231)
    아 저때.. 태양풍 맞는게 더 좋았을지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910 젊은이들이 자유한국당을 지지하지 않는 것은 당연 25 new 2018.06.19
3909 보자마자 뼈 때리는 육성재 7 new 2018.06.19
3908 일본 아이돌 실력이 수준 이하인 이유 23 new 2018.06.19
3907 아내의 교육 방식 12 new 2018.06.19
3906 장나라에게 실수한 딘딘 8 new 2018.06.19
3905 파격적인 낙선 사례 17 new 2018.06.19
3904 옛날 전화 문화 때문에 싸움남 22 new 2018.06.19
3903 눈치있는 식객이 되는 방법 13 new 2018.06.19
3902 찬물 때문에 마비가 온 다이빙대회 참가자를 구해준 고래 10 new 2018.06.19
3901 56년만에 유효슈팅 0개 경기 37 new 2018.06.19
3900 나연이가 그분들에게 욕 먹는 이유 6 new 2018.06.19
3899 착한 남편이 그냥 싫어요 20 new 2018.06.19
3898 일본 전철에서 지진났을 때 탈출하는 방법 11 new 2018.06.19
3897 경기 전 김신욱 슈팅 연습 26 new 2018.06.19
3896 대륙의 부녀 4 new 2018.06.19
3895 무서운 공고문 8 new 2018.06.19
3894 의외로 키가 큰 연예인들 11 new 2018.06.19
3893 오사카 지진 현장 17 new 2018.06.19
3892 정변한 피겨 선수 17 new 2018.06.19
3891 태연 골반 자랑 5 new 2018.06.19
3890 영국 무상의료의 현실 20 new 2018.06.19
3889 소고기 맛있게 굽기 6 new 2018.06.19
3888 스웨덴 미인 3인방 3 new 2018.06.19
3887 박지성 만나서 황송 4 new 2018.06.19
3886 둘도 없는 친구 9 new 2018.06.19
3885 기안84 프로필 촬영 9 new 2018.06.19
3884 신개념 고속도로 태양열 + 풍력발전기 15 new 2018.06.19
3883 비현실적인 아내 7 new 2018.06.19
3882 체감 경기가 안 좋은 이유 24 new 2018.06.19
3881 코디가 안티인 장예원 8 new 2018.06.1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1 Next
/ 1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