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모발이식 2018.07.12 01:55 (*.166.234.30)
    간절하네
  • -,.- 2018.07.12 02:55 (*.15.240.84)
    열기를 감지하는 적외선 센서가 장착된듯...
  • 아하 2018.07.12 10:45 (*.154.198.59)
    열기를 감지하는 건 맞데. 그래서 몸에 열이 많은 사람이나 임산부들이 주 타겟이 된다더라구.
  • 머털 2018.07.12 11:55 (*.171.199.1)
    열기도 감지하고, 냄새도 감지하고, 시각도 있고, 타인의 움직임의 기척을 감지하는 촉각도 있고.
    꽤 다양하지.
  • ㄷㅇㄷ 2018.07.12 03:03 (*.190.81.62)
    우리 인간들 중에도 저런놈들이 많지
    다른사람이 노력한 결과물을 그냥 빨아먹으려 주둥이만 내미는 샤가지없는 새키들
  • dd 2018.07.12 03:15 (*.96.37.126)
    글쎄. 모기는 저 짓 목숨걸고 하는 거 아님?
  • 2018.07.12 09:06 (*.15.49.166)
    그럼 모기만도 못 한 놈들인가
  • 아놔홀 2018.07.12 06:58 (*.223.26.19)
    욕실용 세제 분사형으로 된거 뿌려서 다 죽이고 싶다
  • ㅇㅇ 2018.07.12 08:26 (*.38.10.63)
    모기새키들 옷뚫고 빠는게 진짜구나, 근데 전투화 뚫고 발바닥은 어케 무는거냐...
  • 1 2018.07.12 15:36 (*.129.204.228)
    전투화에 들어간거겠지..;;
  • 오랭이슛팅 2018.07.12 21:28 (*.51.122.76)
    에프킬라 뿌리면 재밌겠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785 힘 자랑하는 인도 총리 22 2018.06.05
3784 힐끔 소혜 7 2018.06.12
3783 히어로들의 심볼 9 2018.06.01
3782 히딩크의 선구안 16 2018.06.28
3781 히든박스로 보는 한국과 일본의 차이 15 2018.06.01
3780 흰 티에 청바지 14 2018.07.07
3779 희망적인 골목식당 37 2018.07.15
3778 흥궈의 탐욕 37 2018.06.09
3777 흥 오른 임나연 2 2018.06.29
3776 흡연 중인 미기 27 2018.07.11
3775 흠뻑 젖은 가슴 2 2018.06.03
3774 흙수저와 금수저의 차이 40 2018.07.17
3773 흙수저들의 한탄 5 new 2018.07.19
3772 흔한 커플 사진 15 2018.06.21
3771 흔한 서울시장 후보 현수막 23 2018.06.05
3770 흔한 계곡 식당 메뉴판 31 2018.07.09
3769 흔치 않은 여경 준비생 45 2018.07.05
3768 흔치 않은 개인기 8 2018.06.07
3767 흔드나연 4 2018.06.09
3766 흑형이 싫은 샘 오취리 22 2018.06.08
3765 흑형의 논리 20 2018.05.31
3764 휴가철만 되면 급증하는 유기 68 new 2018.07.19
3763 휴가철 꼴불견 순위 10 2018.06.14
3762 휘인이 공식카페에 올렸다가 삭제한 글 31 2018.07.05
3761 훌최몇 16 2018.06.21
3760 훈련장의 손흥민과 정우영 11 2018.06.08
3759 훈련소의 고경표 12 2018.06.07
3758 후쿠오카 한 입 교자 45 2018.06.05
3757 후전드의 투지 34 2018.06.08
3756 후배들의 마지막 훈련을 바라보는 박지성 21 2018.06.2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7 Next
/ 1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