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이것도 여혐이다 2018.07.12 01:48 (*.177.87.60)
    (한국 탈코르셋 운동가들 어리둥절)
  • 덜덜이 2018.07.12 01:55 (*.218.237.207)
    근데 이런것도 의미 없는게.. 진짜 완벽한 여자가 아니면 대부분 준비하면서 먹을 부분 많이 남기고 버리면서 준비하고 먹고 나서 보관 잘 해놓기 어렵다. 모든 걸 한번에 다 잘하기 어려움 그리고 저 음식이 내가 그 날 먹고 싶은 음식이라는 장담을 할 수도 없고. 와이프 음식이랑 엄마의 음식은 절대 같을 수 없음. 엄마 음식은 대충 해도 맛있는 데 와이프가 대충하면 별로 먹기 싫음 그게 사람 마음이고. 그런걸 타파하기 위해 난 집에서 내가 요리해. 내가 먹고 싶고 내가 필요한 거 해서 먹고 와이프는 옆에서 같이 먹음.
  • ㅇㅇ 2018.07.12 01:59 (*.148.93.175)
    뭔소리냐
  • 덜덜이 2018.07.12 02:13 (*.218.237.207)
    뇌의 플로우랄까. 헤헷.
  • ㅇㅇ 2018.07.12 02:17 (*.205.50.56)
    엄마입맛은 님이 태어날떄부터 먹은거고 와이프는 이제 먹기 시작한거니 그렇고 ㅋㅋ
  • 돌돌이 2018.07.12 02:19 (*.197.23.1)
    혹시 사람들이랑 대화할 때 의사소통이 잘 안된다는 말 많이 듣지 않아?
  • 오빠다 2018.07.12 03:00 (*.239.36.226)
    니 글도 의사소통이 썩 잘되어 보이진 않는데?... 둘다 들을듯..
  • 2018.07.12 10:03 (*.235.56.1)
    그냥 라면 먹겠다자나
  • 집밥 30년 2018.07.12 07:45 (*.110.128.100)
    요리많이해본사람이라면 알수있지
    보통은 살림 살면 장을봐도 한번먹을걸 사지 않고
    음식을해도 여러번 먹을걸하지
    ex)젓갈류 김치류 사골국
    메인은기껏해야 한번씩 해먹는정도
    저런식의 각개가 요리수준인 식탁은
    재료의 낭비도 많고 보관도 어렵고 보관한 재료를 다시 요리해내기 까다롭다
    매끼 원하는 메뉴들로 구성하려면 남는재료는 버려야 한다는소리
  • 개꿀 2018.07.12 05:07 (*.111.1.210)
    덜덜이 형 와이프도 있으면서 사장님 댓글에 왜 더럽게 적어났어
  • 티나 2018.07.12 02:10 (*.99.231.221)
    아...삼일 먹으면
    김치찌개 생각이 간절해질것같은 밥상이다..
  • 샌프란32년 2018.07.12 02:47 (*.223.100.171)
    3일 후에 김치찌게 해먹으면 되잖아...
  • ㅇㅇ 2018.07.12 05:07 (*.112.48.4)
    3일후엔 와이프 쉬게하고 니가 좀 해줘라
    저거 받고 김치찌개도 못해주냐
  • ㅇㅇ 2018.07.13 10:09 (*.25.137.186)
    ㄷ ㅐ가리 존나 나쁘다 진짜
  • 2018.07.12 02:21 (*.62.175.213)
    팔로워 많을것같은 인스타용 사진이네
  • ㅇㅇ 2018.07.12 02:27 (*.99.145.87)
    일본인 와이프 가져본 적 없는 찐따들이 어찌 이리 잘 아실까
  • ㅁㄴㅇㄹ 2018.07.12 02:28 (*.186.30.43)
    요리실력이 좋네 재료손질한거하며 색채살린것까지
  • 갰ㅂ 2018.07.12 02:39 (*.112.73.126)
    궁금한게 갓스시녀라고하는데
    왜 일본남자들은 점점더 결혼을 안하려고하는거지..?
    그냥 김치보다 스시라서 갓스시인건가?
  • ㅁㅇ 2018.07.12 09:12 (*.111.16.121)
    김치는 100프로 완성형 ㅆ년이고 스시녀는 한 80프로 ㅆ년의 차이가 아닐까
  • 2018.07.12 09:17 (*.15.49.166)
    일본은 황혼 이혼으로 위자료 챙기는 문화가 우리보다 더 대놓고 있음
    국가 성장에 따른 사회 현상은 일본이 앞서감

    어차피 가지지 못 한 것에 대한 환상일 뿐임, 좋은 것만 보는 거지
    아주 나쁘다고는 말 못 하겠다만... 옆에서 볼 때는 좀 그래
    잘 하는 애는 국적 불문하고 잘 해줌
  • t1 2018.07.12 09:53 (*.221.162.114)
    황혼 이혼은 우리나라보다 대 놓고 있는 것보다
    일본이 원조지 우리나라처럼 죽네 사네 하다가
    결국은 이혼하는 것보다 꾹꾹 참아가면서 남편 내조 조신히 잘하다가
    정년퇴임하면서 퇴직금 나오면 그 다음날 이혼서류 내밀고
    재산 반땅해가서 하고 싶은 거 하면서 사는 그런 문화 아닌 문화
    이거 자연스레 받아드린 한국
  • ㄹㄹㄹ 2018.07.12 10:04 (*.140.78.232)
    일본 회사원 아재들 모이면 다들 이이야기 하더라
    퇴직해서 집에 도착하면 바로 이혼장 들이미는거 아니냐고
    다들 담배 피면서 웃으면서 이야기 하기는 하는데 실제 당했다는 사람도 있고.

    태국 가면 일본 노인들 많은게 그렇게 당하고 나서 일본에서는 그돈으로 생활이 힘들어서
    태국으로 이주했다고 ..
  • ㄷㅇㄷ 2018.07.12 02:41 (*.190.81.62)
    음식 만들고 치우고 다하면 힘들어서 드러눕겠다
    청소는 남편이 하겠지 빨래도하고
    물론 나가서 돈도 많이 많이 벌어오고
  • 브로콜리 2018.07.12 04:12 (*.112.70.93)
    일본녀들 이민 좀 받으면 안되나?
  • 개꿀 2018.07.12 05:08 (*.111.1.210)
    와야 이민을 받던가 하지 ㅋㅋ 강제로 데려올수도 없고
  • 실야 2018.07.12 05:27 (*.62.215.139)
    나 역시 일본사람하고 결혼은 했지만 사람마다 틀릴듯하네.
    나도 아기 없을때는 저런식의 밥상을 받아보긴 했는데..
    애 생기고부터는 거의 기대하기 힘들고..
    그래도 매인요리 하나 서브요리 한두개정도 김치정도의 반찬은 꼭 해주려고 노력은 하더라.
    반찬이 좀 부실하면 미안해하기도 하는 모습보면 주변 한국 여자와는 좀 비교가 되긴하더라고..

    사람들이 흔히 말하는 갓스시란 단어 솔직히 여자가 물건같은 느낌에 유쾌한 표현은 아니란 생각이 들지만..솔직히 요즘 대부분의 한국 여자에 비하면 일본 여자랑 결혼하길 잘했다는 생각이네.

    아직 배우자 인연이 없는 형님들이나 아우님들은..
    일본 사람과 인연을 가질수있게 노력한번 해봐.

    예전과는 다르게 접할수있는 기회가 꽤 있어.
  • 동네바보형 2018.07.12 09:34 (*.223.30.145)
    나도 결혼까지는 하지 않았지만 만나본 사람으로서 확실히 마인드가 다르다는것에는 동의한다. 사람마다 다르겠지만 내가 만나본 횟수란것도 극소수겠지만 일본 여자 한 번 만나봐라
  • 현직외과의 2018.07.12 08:09 (*.131.176.234)
    니들도 월천씩 벌어다주면 저런 거 가능해 바보들아
  • 알고는 있었다 2018.07.12 09:17 (*.223.36.146)
    이거 ㅂㅅ이네 ㅋ
  • ㅁㄴㅇㄹ 2018.07.12 10:55 (*.132.103.249)
    불가능하다
    내가 월마다 그 이상으로 갖다주는데도 불가능함
    심지어 밥해주고 청소하는 아줌마가 오는데도 불가능함
  • ㅁㄴ 2018.07.12 10:17 (*.145.69.147)
    전업주부면 저정도는 할만한거 아님?
    국 하나, 메인1-2개, 밑반찬 2개 정도 셋팅인데.
    밑반찬을 일주일에 한번 해서 냉장도에 들여놓고 돌려가며 쓰고
    하루죙일 집에서 메인1-2개랑 국하나를 못 끓이면 인생 뭐하러 사는지 이해가 안감.
    난 워킹맘인데 퇴근하고 운동하고 집에가서 메인반찬 1-2가지에 국끓여먹는다.
    그래서 살찌고 집지저분하고 요리 안하는 여편네들 극혐.
  • 21 2018.07.12 13:02 (*.130.182.137)
    두번째 사진 아이스크림 막대기에 꽂힌건 곤약인감?
    맛있어 보이네
  • ㅇㅁㄴㅇㅁ 2018.07.12 15:30 (*.243.93.246)
    부러워서 눈물날라한다 난 부산사는 한남임 한남이라면 10중에 9은 저런 요리는 꿈도못꿈 집안일중 설거지 화장실청소 분리수거 걸레 청소기질 다 내가함 여자친구년은 처먹고 그자리에 놓는게 대다수 하루에도 열번 소리지르고 싶지만 성격도 지랄맞아서 싸우면 다집어던짐 집세도 생활비 다 내껄로 해결함 지돈쓰면 가계부에 적어놨다가 다 쳐받아감 대가리에 뭐가들었는지 진짜 궁금 뻔뻔해도 정도가있지 예쁘고 몸매좋은거 하나떔에 참고 산다
  • ㅇㅈㅇ 2018.07.12 16:23 (*.221.149.52)
    나도 족같은게 이딴 얼굴만 이쁜 여자랑 결혼했는데 진짜 옷 벗어서 아무데나 집어던지고 생리대 화장실에 두고 나오고 밥 쳐먹고 자리 치우지도 않고 설거지는 음식 썩을때까지 안하고 음식물 쓰레기를 그냥 싱크대에 부어버림 ㅡㅡ

    정리는 개뿔 방이 아주 무슨 원숭이가 사는곳 마냥 지저분하다. 진짜 지가 무슨 갑인것마냥 항상 행동한다.

    지랄하고 싶은데 그러면 가정의 평화가 깨지니까 그게 짜증나서 걍 내가 치우고 말지 하고 넵둔다. 나도 점점 하기 싫어짐. 애새끼도 없는데 저지랄이니 진짜 이젠 걍 나가 뒤졌으면 라는 생각만 든다고..
    내가 아파도 신경도 안쓰고 핸드폰보면서 병원가~이지랄..

    이번년도 안에 결정해서 정말 이혼할란다. 족같은 년이랑 결혼해서 살기 진짜 짜증남.. 돈이라도 많이 벌어서 갖다주면 말이라도 안하지.. 필린이들아. 꼭꼭 결혼하기전에 동거 1년간은 해보고 결혼해라.

    걍 이쁘고 괜찮은것 같다고 나처럼 병신같이 막 혼인신고 하고 그러면 니들 인생 족되는거다. ㅋㅋㅋㅋㅋㅋ
  • 2018.07.12 17:19 (*.231.56.245)
    근데 빅마마처럼 생겼다면?
  • 123 2018.07.12 19:56 (*.106.191.222)
    하아... 시발...
  • 2018.07.13 00:15 (*.169.174.183)
    아.. 일식의 단짠이란..

    일본사람들 스시에서 간장 범벅해먹는거 보고 또 놀람..
  • 33 2018.07.13 00:28 (*.21.132.122)
    일본 여자는 끝까지 살아봐야 안다,,,
    잘 살다가 남편 은퇴할때 이혼하는 경우가 많음,,
  • ㅇㅇㅇ 2018.07.13 04:03 (*.97.230.81)
    현직 일식조리사입니다

    돈잘벌어오는 부인만나면 과일뺴고 하루 3시세끼 7첩반상 가능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260 모모의 슴드락 10 2018.07.12
3259 운전대 다시 잡은 이니 42 2018.07.12
3258 손흥민이 라스 못 나오는 이유 13 2018.07.12
3257 양승태의 부당거래 34 2018.07.12
3256 한국 KTX에 실망한 이유 52 2018.07.12
3255 일본 수해지역에서 아버지 구하는 아들 30 2018.07.12
3254 세월호 수장 제안 61 2018.07.12
3253 태국 동굴 실종 소년들 구출 방법 53 2018.07.12
3252 MBC 뉴스 혜화역 시위 보도 56 2018.07.12
3251 연필로 끄적거린 수준 27 2018.07.12
3250 창조 탓질 57 2018.07.12
3249 1994년 여름 24 2018.07.12
3248 금수저의 원룸 14 2018.07.12
3247 건국 유공자 인증 36 2018.07.12
3246 댄스학원 다니다 한국으로 스카웃 12 2018.07.12
3245 리석기 석방 콘서트 52 2018.07.12
3244 방송에 생생히 잡힌 현실남매 10 2018.07.12
3243 사극의 왕 31 2018.07.12
3242 수방사 사복조의 현장 시찰 77 2018.07.12
» 일본인 와이프의 밥상 39 2018.07.12
3240 한혜진의 위로 25 2018.07.12
3239 기재부 직원들 강제 야근 위기 6 2018.07.12
3238 사장님 근황 24 2018.07.12
3237 홍준표 지지자 28 2018.07.12
3236 아침에 딱 3개만 먹으면 살 빠진다는 이것 66 2018.07.12
3235 민주공화국에서 독재자가 탄생하는 과정 43 2018.07.12
3234 중국 입성한 태풍 마리아의 위력 18 2018.07.12
3233 K리그 사랑해주세요 18 2018.07.12
3232 한입만 먹자 11 2018.07.12
3231 연애 하수로 밝혀진 양세형 16 2018.07.12
Board Pagination Prev 1 ... 24 25 26 27 28 29 30 31 32 33 ... 137 Next
/ 1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