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01.jpg02.jpg03.jpg04.jpg05.jpg06.jpg07.jpg08.jpg09.jpg10.jpg11.jpg12.jpg13.jpg14.jpg15.jpg16.jpg17.jpg18.jpg19.jpg20.jpg21.jpg22.jpg23.jpg24.jpg25.jpg

  • 하노이 2018.08.10 00:23 (*.98.13.207)
    늙어서 깨달은 거지 이순재도 한 60살까지는 엄청 까칠했다 현장에서 본 적 있음
  • 2018.08.10 00:27 (*.44.113.92)
    프로는 일을 까다롭게 하는 게 맞음.
  • ㄹㅇ 2018.08.10 00:48 (*.148.185.6)
    ㅋㅋㅋㅋㅋ 한창 일 바빠서 워드치고 차트 정리하고 있는데 와서 사인해달라 사진 찍어달라고 하면 개빡칠것같은데 하물며 감정몰입이 필수인 연기자면 더 빡칠만 하네...
    시간은 둘째치고 산통깨트리는 거니.. 근데 뭐 일하고 있지 않으면 저렇게 인사하고 좋아해주면 마다할 이유가 없지
  • 순재띠 김호띠? 2018.08.10 01:19 (*.251.240.44)
    하지도 않는다고
    순재띠 특유의 말투
  • ㅎㅎ 2018.08.10 01:46 (*.145.93.213)
    저춧은행 대출광고 ㄴㄴ
  • 저거보니 생각나네 2018.08.10 03:11 (*.131.99.37)
    야구하는 돼지새끼들아~
    좀 본받아라 ^^
    기껏해야 10년 안팎 하고 이름석자 못남기고 사라지는 애들이 태반일텐데,
    팬서비스 존나 인색해.
    언젠간 KBO 위기올날이 있을꺼야 ㅋㅋ
  • ㄷㅇㅈ 2018.08.10 04:31 (*.190.84.107)
    운동하느라 수업짼 놈들하고
    서울대 나오신 분하고
    차이나
  • Asd 2018.08.10 07:34 (*.106.133.112)
    대부업체 광고 ㅅㄱ
  • 2018.08.10 08:02 (*.223.34.134)
    수요일에 제주 공항에서 배우 박상면이랑 쉐프 샘 킴 가족
    봤는데 사인 해달라고 얘기 못했음ㅎㅎ
  • ㅇㅇ 2018.08.10 09:12 (*.181.112.82)
    한남 야구선수들은 안그러던데 ㅎㅎㅎ
  • 1 2018.08.10 09:47 (*.170.30.130)
    얼마전에 종영한 드라마 라이브에서
    오양촌 아버지 역할로 나왔는데 일부러 부시시하고 화장도 안했겠지.
    볼때 마다 가슴이 아프더라.
    늙어가는 아버지의 존재.
  • 아하 2018.08.10 12:40 (*.154.198.59)
    오양촌하고 밥 같이 먹으려고 작은 상에 밥차려 놓고 기다리다가 오양촌이 퉁명스럽게 오늘 집에 못들어간다고 하는 장면....전화 끊고 한술 뜨시더니 그냥 밥상 다시 덮는거 보고 진짜 너무 가슴 아프더라...진짜 그거 본 이후로 평소 서먹했던 아버지한테 말 한마디 더 하려고 노력중 ㅜ
  • 그 광고 2018.08.10 11:17 (*.247.88.101)
    출연료 주려면 그 악덕보험을 서민노인 몇십만이 들어야 하는줄 아냐 ;;;
    자기 품격 지킨다고 중요한사람한테까지 냉담하고 싸가지없게 굴었다는건 다 아는 ㆍㆍ명바기 열혈지지자
  • 2018.08.10 11:49 (*.235.56.1)
    대부업 광고중..... 정떨어져
  • 그러게 2018.08.10 13:11 (*.197.102.216)
    유난히 광고 고르는게 별로더라
    대부업, 귀뚜라미보일러, 노인들 속여먹는 생명 보험까지..
    돈 주면 다하시나..
  • 2018.08.10 13:19 (*.235.56.1)
    남한테 뭐라고 하는거 싫은데..
    어느순간 대부업까지 나오더라..
    돈이 필요하면 다른거하면 안될까...
  • ㅂㅈㄷㄱ 2018.08.10 21:52 (*.47.126.124)
    대부업이 왜? 필요한 사람들한테 돈빌려 주는거 아니냐?
    솔직히 개인적으로 살다보면 돈빌려주는놈 보다 돈빌려가는 놈들이 샹놈인 경우가 많지 않나
  • OK~저축은행 2018.08.10 12:54 (*.244.221.1)
    나야 순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853 문재인 정부의 패기 50 2018.08.10
2852 슬리피와 한혜진의 소개팅 23 2018.08.10
2851 범인을 제압한 경찰관의 눈물 21 2018.08.10
2850 폼 회복한 손예진 17 2018.08.10
2849 홍콩 닭장 아파트 17 2018.08.10
2848 키 얘기하는 조승우에게 25 2018.08.10
2847 소방서 방문한 걸크러쉬 28 2018.08.10
2846 현관문에 붙여놓은 연예인 사진 12 2018.08.10
2845 뉴욕에서 게이처럼 입고 다니면 35 2018.08.10
2844 정부의 계획 막아선 미국 45 2018.08.10
» 이순재가 팬들에게 먼저 다가가는 이유 18 2018.08.10
2842 골때리는 독재자 11 2018.08.10
2841 민속촌에 간 박준형 7 2018.08.10
2840 청와대 수석의 호언장담 38 2018.08.10
2839 유벤투스의 새로운 유행 11 2018.08.10
2838 출시 타이밍 잘못 잡은 개발자 7 2018.08.10
2837 하정우 커리어 39 2018.08.10
2836 응급의학과 의사가 겪은 폭염 환자들 29 2018.08.10
2835 걸그룹 멤버의 문신 24 2018.08.10
2834 서울광장 특별 이벤트 15 2018.08.10
2833 한발 늦은 나연 4 2018.08.10
2832 시력 0.01인 사람이 보는 세상 31 2018.08.10
2831 눈물의 520d 차주 68 2018.08.10
2830 양현석이 죽이고 싶었던 사람 17 2018.08.10
2829 남성들이 결혼을 기피하는 이유 22 2018.08.10
2828 방심한 엘리스 소희 12 2018.08.10
2827 2002년 전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도로 근황 18 2018.08.10
2826 고수 첫 경험 30 2018.08.10
2825 속옷을 헐렁하게 입어야 하는 이유 18 2018.08.10
2824 24/24 모모 4 2018.08.10
Board Pagination Prev 1 ...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 114 Next
/ 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