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아기곰 2017.04.21 15:30 (*.235.241.40)
    샌더스인가... 아쉽네 샌더스라면 아마 민주당이 정권 잡았을듯 한데
  • 샌더스 지지자 2017.04.21 17:18 (*.128.69.6)
    나도 이 생각
    버니 샌더스로 밀었다면 결과는 예측불가라고 본다
    저 말은 정말 멋진 말이다
  • ㅇㅇ 2017.04.21 15:37 (*.219.140.178)
    맞는말인데 미국메갈들은 귀를 처막겠지
  • 현실 2017.04.21 15:40 (*.68.65.95)
    페미니스트의 대통령 보고 있니?
  • ㅅㅌㅌ 2017.04.21 16:09 (*.139.140.13)
    근데 궁금한게. 지금 챠별을 받고 있는 와중에 그정도로 맞서싸울 수준의 영웅이 나올 수 있을까? ?
    물론 추구하는게 차별을 넘어서 악습과 싸울 수.있는 사람이여야 한다는 것은 좋은데.
    차별받지 않은 계층도 악습에 맞서는 사람이 없는데. 의견을 대변해줄 의원도 적은 계층에서 자신의 기본권을 넘어서 악습과 대항하는 존재를 배출 해야한다는 건 어려운 주문이지 않을까 싶다.
    우리나라는 어찌보면 강자가 나서서 약자의 길을 터주는 상황인데 일단 길을 터주고 빠르게 차별을 극복한뒤 우리와 함께 악습과 싸우자는 것도 괜찮은 방향이라고 보이는데.
    흑인에서 ceo가 냐오지 않고 적은 이상 그 부분의 악습에 대해서도 잘 알지 못하고, 의견낼 창구가 적으면 반영도 잘 안된다고 생각한다
  • 2017.04.21 21:46 (*.230.92.121)
    노무현 사례가 되더라도
    계속해서 그런 대통령 뽑으면 바뀌는게 많지 않을까?

    신문들이, 법조계가 노무현때문이다를 외치면서
    "노무현도 우리와 다른게 없다 (부패했다)" 프레임 씌웠는데

    그럼에도 우리 시민들은 깨우쳐서 계속 좋은 대통령 뽑으면 바뀌겠지.
  • 1x23 2017.04.21 16:40 (*.199.79.92)
    일반적으로, 어떤 계층의 사람이 그 계층의 애환을 이해하고 그 계층을 대표한다고 생각하기 쉬운데 과연 이명박이 집권하고 샐러리맨의 삶이 얼마나 나아졌는지, 노무현이 집권하고 고시생들의 삶이 얼마나 나아졌는지, 잘 한번 생각해봐라

    사실 아~~~~~~무 당위성도 없는데 왠지 그럴 것같은 이미지이기 때문에 팔리는게 선거의 본질임(대통령이든 다른 선거든)

    미국이 조금씩이나마 그걸 탈피하기 시작했다는게 바로 내츄럴 본 금수저 출신인 트럼프가 당선됐다는걸 보면 알 수 있음
    99.9%의 미국인과는 다른 삶을 살고 있는 사람이 집권하기가 쉬운게 아니지(힐러리라고 서민은 아니겠지만)
  • ㄴㅇㅇ 2017.04.21 17:16 (*.229.56.180)
    점점 민주주의에 회의감이 든다 인기투표랑 다를게 없어
  • 123 2017.04.21 17:40 (*.140.34.14)
    그 인기투표조차 없는 사회를 보고 싶다면

    북한아니 중국봐라.

    그런나라에서 살고 싶냐 ?
  • 조각 2017.04.21 20:14 (*.176.95.225)
    왜 이리 삐딱해
    제대로 된 민주주의를 보고 싶은게 잘못이야?
    북한보다 나으면 다 된거야?
  • 망했어 2017.04.21 20:21 (*.124.89.201)
    노무현 대통령 같이 정의를 부르짖었던 사람 다음에 어떻게 이명박같이 임기 시작 전부터 비리의혹으로 얼룩진 사람이 대통령이 될 수 있었을까?
    지금이야 가장 존경받는 대통령 중에 한명이지만 현직이었을 때 생각해보자.
    진보진영이던 보수진영이던 '무능한 정부' 였다.
    실제로 무능했는지는 전문가들이 더 따져봐야겠지만 일반 국민들 사이에서는 무능한 정부 이미지 그 자체였다.
    해결되는 것은 하나도 없고 여의도에서는 허구헛날 집회, 매일마다 쏟아지는 논란들
    물론 한번도 제대로된 민주주의를 해보지 않은 시점에서 실질적으로 민주주의의 시작점이니 그런 게 당연하다고 생각하지만 국민들한테 그런 것까지 생각하기를 기대할 순 없으니까

    문재인이 대통령이 되면 그 다음은 '양심없는 능력자' 스타일이 대통령이 될꺼다.
    보수진영에서 유리할꺼고
    잘 풀리면 이재명 같은 사람일꺼고 최악의 경우 이명박의 재림이다.
  • ㅁㄴㅇㄹ 2017.04.22 00:12 (*.140.186.122)
    무능이라기 보단 왕따였지.
    여소야대, 언론, 제계 모두 노 전대통령 편이 없었어.

    "이게 다 노무현때문이다"라는 유행어도 있었잖아. 사실 기득권 걷어내려고 제일 노력한 사람중에 하나였는데 말이야.

    그리고, 그 당시가 근래들어 가장 공무원들이 열시미 일 한시기 라더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7639 스웨덴 여성이 직접 말해주는 스웨덴 49 new 2017.04.27
7638 워터파크 줄 안서고 타는 법 24 new 2017.04.27
7637 채수빈 vs 이하늬 24 new 2017.04.27
7636 찐빵 나영 8 new 2017.04.27
7635 47키로 되었는데 차라리 죽고 싶어요 25 new 2017.04.27
7634 불쾌지수녀 근황 12 new 2017.04.27
7633 본격적으로 치트키 발동 37 new 2017.04.27
7632 나이답지 않게 성숙한 박시연 9 new 2017.04.27
7631 아찔한 순간 27 new 2017.04.27
7630 옷 갈아입을 때 본인 몸매 감상한다는 오하영 12 new 2017.04.27
7629 성진국의 착시 민소매 8 new 2017.04.27
7628 구구단 1, 3, 7, 9단의 애교 7 new 2017.04.27
7627 공부와 돈의 상관관계 36 new 2017.04.27
7626 쇼핑몰에 후기 남기는 연예인 11 new 2017.04.27
7625 MLB 명장면 26 new 2017.04.27
7624 가수 데뷔한 김영철 12 new 2017.04.27
7623 얼굴 자리잡은 홍수아 11 new 2017.04.27
7622 이런 대통령을 원한다 52 new 2017.04.27
7621 세종대왕 손녀의 비극적 일생 16 new 2017.04.27
7620 행사 뛰는 유아 5 new 2017.04.27
7619 수의사의 고백 18 new 2017.04.27
7618 블랙핑크 지수 제니 15 new 2017.04.27
7617 애들 밥 얻어먹이는 맘충 40 new 2017.04.27
7616 한가인 근접샷 16 new 2017.04.27
7615 해운대 9중 추돌 사고 40 new 2017.04.27
7614 설현 발가락 6 new 2017.04.27
7613 요즘 더불어 민주당 당사 앞 상황 37 new 2017.04.27
7612 단발 신민아 9 new 2017.04.27
7611 저는 왜 잡으러 오시는 건가요? 11 new 2017.04.27
7610 체대 출신 이완이 선배들한테 맞아본 적 없는 이유 8 new 2017.04.2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55 Next
/ 2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