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1.gif

2.gif

3.jpg


  • ㄷ ㄷ 2017.07.17 18:46 (*.104.30.237)
    얘는 피부가 피부가...@@ ㄷ ㄷ
  • 어휴 2017.07.17 19:02 (*.177.224.234)
    막짤 뭔가 야해
  • ㅂㅈㄷㄱ 2017.07.17 19:08 (*.182.240.28)
    저렇게 뒹굴거려도 돈을 받는 직업이니 세상 저런 직업이 어딨냐 백만명 가까운 아이들이 연습생이란 백수생활을 하고 40만이 공무원 하겠다고 자처해서 백수로 살아가는 나라가 이렇게 유지되는것만 해도 대단하다.
  • ㅋㅋ 2017.07.17 19:23 (*.198.88.203)
    으이구 열폭 좀 자제해라 쿵쾅아
  • 참 쉽죠 2017.07.17 19:36 (*.36.156.73)
    그럼 너도 하든가?저정도에 올라서 저만큼 버시면 되잖아요 참 쉽죠?
  • ㅇㅇ 2017.07.17 19:57 (*.127.28.185)
    자기 혼자서 ㅂㄷㅂㄷ
  • ㅇㅇ 2017.07.17 20:17 (*.236.221.44)
    연예인은 가진 재능으로 사람들에게 행복을 주는 좋은 직업이야
    너는 누군가에게 행복을 주긴 하고 있냐?

    각박한 세상에 감정 감성에게 기분 좋은 영향을 주는
    그런 의미에서 난 가수와 개그맨은 정말 좋은일 하는 사람이라고 본다
  • ㅇㅇ 2017.07.17 20:24 (*.117.233.18)
    쟤만 노는거같지? 모든직업의 상위 1%는 노는시간이 더 많아

    그럼에도 1%가 될 수 있었던 남이 못하는 대체불가한 남다른 능력이 있었기 때문이야
  • 123 2017.07.17 20:51 (*.129.203.54)
    연예인들도 저렇게 잘되야 그런거지
    40만중에 100 명 200명 합격하는거랑 같은거임
  • ㅇㅇ 2017.07.17 21:44 (*.229.93.133)
    남 질투하고 시기하며 너 자신을 얼마나 좀먹을래?
  • ooOoo 2017.07.17 22:57 (*.39.60.7)
    일 많을 때는 저런 촬영하면서 잘 수 있으면 아마 최고로 행복할꺼다..
  • -,.- 2017.07.18 00:45 (*.15.84.107)
    매니저가 알려주는 스케쥴에 따라서 살아서 그런지.
    해야할 일이 주어지지 않는 상황에선 정지된 로봇처럼 멍때리는거 보니
    안됐단 생각이 들던데...
  • ㅇㅇㅇ 2017.07.18 06:30 (*.236.221.44)
    그게 그래서 그런게 아니라 번아웃 증후군 처럼 미친듯이 바쁘게 사는 사람들은 멍을 많이 때려 뇌를 쉬게 해주는거지
    시도때도 없이 잠자는것 처럼
  • ㄹㄹ 2017.07.18 01:09 (*.126.21.38)
    진짜 귀엽네 ㅋㅋㅋ
  • 자다가 2017.07.18 01:54 (*.247.95.179)
    장기하가 한대 때렸을거 같다
    머 이래 눌린게 있나 ;;
  • ㅈㄷㄱㄷ 2017.07.18 23:23 (*.138.68.45)
    저런 좋은 재능? 타고 나서 연예인 생활 해보고 싶다. 부럽다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518 힙합과 밀당하시던 분 12 2017.07.25
5517 힘들어하는 은하 9 2017.07.31
5516 힐 벗은 소미 9 2017.07.16
5515 흰 피부에 집착하는 인도 사회 51 2017.08.01
5514 희은 사장님의 패기 27 2017.07.28
5513 희귀병 여자애 부럽다 34 2017.08.02
5512 흥겨운 미나 4 2017.08.04
5511 흥 오른 세정이 9 2017.07.30
5510 흡연충 정의구현 23 2017.07.01
5509 흡연자 꿈의 시대 26 2017.07.25
5508 흙수저의 운동회 81 2017.07.21
5507 흘러내린다 9 2017.07.12
5506 흔한 휴게소 앞 상황 26 2017.07.10
5505 흔한 지역방송 결방 38 2017.07.11
5504 흔한 주방 이모 12 2017.07.17
5503 흔한 드라마 낙하씬 23 2017.07.11
5502 흔한 노트 필기 44 2017.07.18
5501 흔들리는 성소의 마음 4 2017.07.02
5500 흔들 줄 아는 장승연 3 new 2017.08.20
5499 흔드는 현아 4 2017.08.16
5498 흑형의 위엄 30 2017.08.07
5497 흑형만 가능한 코스프레 10 2017.08.04
5496 흑인 인권운동가 vs 페미니스트 17 2017.08.19
5495 흑사나 vs 금사나 vs 애쉬그레이 사나 13 2017.07.17
5494 흉터를 가리기 위한 문신 32 2017.07.27
5493 흉부외과 의사들의 24시간 97 2017.07.20
5492 휴대폰 좀비의 일상 12 2017.07.07
5491 휴게소의 사정 29 2017.07.31
5490 휴가철 난장판 인천공항 86 2017.08.11
5489 휴가 중인 대통령 50 2017.08.01
5488 휴가 중이던 소방관 25 2017.08.15
5487 휴가 나와서 울고가는 군인 4 2017.07.08
5486 훌라후프의 달인 7 2017.08.18
5485 훈훈한 치킨집 문자 31 2017.07.26
5484 훈훈한 지뉴와 박지성 5 2017.07.01
5483 훈훈한 양보 11 2017.07.21
5482 훈서방 유머의 1인자 30 2017.08.08
5481 훈련의 목적은 무엇인가? 70 2017.07.17
5480 훈련소 조교가 알려주는 자대 꿀팁 23 2017.07.15
5479 후쿠오카 한국 여성 성폭행 일본방송 반응 51 2017.07.2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8 Next
/ 1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