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205790201.jpg


205790206.jpg


205790208.jpg


205790209.jpg


살까지 파고드는 따깨비 때문에 상당수 바다거북들이 평생 고통받는다고


  • 신검합일 2017.11.15 00:55 (*.62.172.184)
    슈퍼 초우량 돼지라 거동 못해서 쇼파에 엉덩이 붙은 사람 생각나네
  • ㅇㅇ 2017.11.15 00:57 (*.183.94.51)
    저거 떌때 쾌감 개쩔듯
  • 바디샾 2017.11.15 01:48 (*.35.153.85)
    넌 사랑니 뺄때 쾌감 개쩌냐?
  • 2017.11.15 07:13 (*.49.44.197)
    얜 그냥 저게 피지쯤 된다고 생각하나봥 근데 나도 저 등딱지에 붙은거는 끌같은거로 떼내주고 싶네
  • ㅇㅇ 2017.11.15 01:44 (*.58.231.70)
    하나 붙으면 그게 계속 새끼치는건가..
    등판이면 뭘라도 살까지 붙어있네 ㄷ
  • dd 2017.11.15 01:45 (*.41.196.235)
    저거 쉽게 떼지는건가요?
  • ... 2017.11.15 02:01 (*.211.14.169)
    '살까지 파고 드는'이 그렇게 이해하기 힘든 문장이냐?
  • ㅅㅇㅅ 2017.11.15 12:29 (*.62.216.119)
    니가 너 싫다는 여자한테 거머리처럼 붙었을때
    그 여자심정 이야~
  • 1 2017.11.15 02:37 (*.180.71.141)
    거북손 생각나네
  • 1 2017.11.15 02:38 (*.180.71.141)
    바다 거북 막 몇백년 살고 그러지 않아????
  • ㅇㅇ 2017.11.15 03:00 (*.118.51.179)
    세상에 무서운거 하나 없는데 저런 오돌톨톨함을 보는게 너무 고통스러워
    캐리비언의 해적 몇편인가 죽은 애들 얼굴에 따개비랑 홍합이랑 붙여서 나오는 거
    영화관에서 보자마자 토하러 갔어..
  • ㅉㅎ 2017.11.15 03:31 (*.202.247.72)
    고통스러운것보다저런거보면존나엄청때고싶지않음?ㅋㅋㅋㅋ
  • 김이박최 2017.11.15 03:34 (*.101.121.20)
    나도 첫짤 보자마자 어떤 도구로 어떻게 떼면 좋을까 그 생각이 제일 먼저 듬
  • 거북이 2017.11.15 10:04 (*.166.157.86)
    거북이 구해 주는 영상
    www.youtube.com/watch?v=Yw2y_vkX6fE
  • 중딩 2017.11.15 10:45 (*.133.195.126)
    아플텐데 대체로 가만 있는 것 보니 좋은가 보네...
  • 오폐수관리병 2017.11.15 14:05 (*.255.140.82)
    등딱지에 붙은건 안아프지 않을까?
  • ... 2017.11.15 10:47 (*.211.14.169)
    칼 보니 불법시술인데.
  • ㅈㅈㅈㅈ 2017.11.15 13:03 (*.177.49.151)
    도구를 왜 칼로 하냐 훨씬 쉬운것도 많을텐데
  • EVO 2017.11.15 13:21 (*.167.161.2)
    대형 컨테이너 선박들 선저면에도 저 따개비가 존나 문제다...
    조금 붙어있는 수준이 아니라 속도저하가 생기고 연비도 안좋아지는데 이게 대형선박이다보니 연간 유류비 손해가 10억단위임...
    소형선박이야 지상에 올려서 고압으로 떼는데 대형선박은 큰 수리 아닌이상 도크에 들어가지도 못하고...
    따개비 안붙는 선박 도료 발명하면 특허받고 떼돈번다
  • 글세 2017.11.15 19:40 (*.62.172.11)
    돈이 글케 쉽게 벌리는 게 아님

    개발은 되어 있음
  • 2017.11.15 15:12 (*.191.154.57)
    살을 파고든다는 설명은 어디에도 없는데 ㅡ 다만 저게 많아지면 무거워지고 헤엄치는데 에너지를 많이 소모한다는게 문제의 요지라는데?
  • 00 2017.11.15 17:43 (*.213.193.206)
    "살까지 파고드는 따깨비 때문에 상당수 바다거북들이 평생 고통받는다고"

    우리나라 국어교육이 이렇게 심각하다.... 난독증 환자가 왜 이리 많냐.
  • 히히84 2017.11.15 20:14 (*.74.60.96)
    와....진짜 수준이 엄청나다..살꼬지 파고느는 이 안보임?
  • 탱덕 2017.11.15 15:53 (*.105.86.58)
    다 뜯어버리고 싶다.
  • ㅎㄹㅇㄴ 2017.11.15 22:44 (*.232.0.71)
    으악 환공포증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31 일본의 22세 화가가 연필로만 그린 그림 50 2017.11.14
530 한국 남자와 에콰도르 여자 38 2017.11.14
529 정권 초 적폐 청산의 자세 21 2017.11.14
528 운전자의 순발력 34 2017.11.14
527 가카의 피눈물 36 2017.11.14
526 JYP에게 털리는 YG 28 2017.11.14
525 훈훈한 셀카ㅤㅤ 4 2017.11.15
524 멕시코에서 발견된 초현실적 애벌레 7 2017.11.15
523 야무지게 장착한 설현 4 2017.11.15
522 후지산을 지나가는 구름 28 2017.11.15
521 직장 내 추행ㅤㅤ 8 2017.11.15
520 경기 후 인터뷰에서 멘붕한 부폰 3 2017.11.15
519 눈 풀린 혜리 9 2017.11.15
518 다양한 방식의 지뢰 8 2017.11.15
517 티셔츠를 효율적으로 개는 방법 10 2017.11.15
516 북한 핵실험장 인근 지역 상태 16 2017.11.15
515 샤워 준비 중인 러시아녀ㅤㅤ 4 2017.11.15
514 흑인 인권운동가의 명언 6 2017.11.15
513 조보아 인생샷ㅤㅤ 11 2017.11.15
512 슈퍼카 모음 35 2017.11.15
511 정화의 자랑 5 2017.11.15
» 바다거북의 고통 25 2017.11.15
509 김주혁 부검 결과 29 2017.11.15
508 월드컵 진출 실패 후 이탈리아 선수들 인터뷰 21 2017.11.15
507 박성웅의 애교 11 2017.11.15
506 기동슈퍼 미스터리 5 2017.11.15
505 살 너무 뺀 조이 8 2017.11.15
504 독일군 텐트의 위엄 18 2017.11.15
503 의외의 볼빨간사춘기 안지영 18 2017.11.15
502 덴마크의 독특한 아파트 9 2017.11.15
501 추억의 프로그램 20 2017.11.15
500 유전자의 힘 11 2017.11.15
499 쯔위의 무브먼트 14 2017.11.15
498 대단한 개미의 협동심 15 2017.11.15
497 고든 램지의 칭찬 11 2017.11.15
496 쓸쓸한 죽음 고독사 21 2017.11.15
495 아재 감성 게임기 10 2017.11.15
494 내가 싼 똥은 어디로 갈까? 28 2017.11.15
493 군대 면회 온 누나 22 2017.11.15
492 핵무기 폭발 장면 13 2017.11.15
Board Pagination Prev 1 ... 118 119 120 121 122 123 124 125 126 127 ... 136 Next
/ 1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