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인체개조를 당한 중국의 女아나운서 인체개조를 당한 중국의 女아나운서 인체개조를 당한 중국의 女아나운서 인체개조를 당한 중국의 女아나운서 인체개조를 당한 중국의 女아나운서

 인체개조를 당한 중국의 女아나운서 인체개조를 당한 중국의 女아나운서 인체개조를 당한 중국의 女아나운서 인체개조를 당한 중국의 女아나운서

  • 2017.11.19 22:42 (*.194.151.213)
    저 부인 외국인도 하나 담구지 않음?
  • 2017.11.19 22:43 (*.18.71.10)
    개무섭네
  • 여긴헬조센 2017.11.19 22:53 (*.150.118.188)
    중국이라 가능
  • ㅁㄴㅇ 2017.11.20 12:45 (*.82.95.241)
    짱깨가 짱깨짱깨 햇네 무서워라
  • 1 2017.11.19 22:58 (*.228.83.55)
    저기 인체는 모형이 아님...진짜 사람임....
  • ㄷㄷ 2017.11.19 23:32 (*.46.217.219)
    2003년 쯤 미술학원에서 단체로 인체의신비전 관람한다 그랬는데 무서워서 안갔다. 후기들어보면 임산부 표본도 있었다는데 저런 일이..
  • ㄹㄹ 2017.11.20 09:52 (*.219.35.7)
    심지어 단순모형이 아니라 보복살인 모형들이엇나 ㄷㄷ.
    살인범들 시체를 이용했다했는데 당시에도 논란이 많있지.
  • ㅋㅋ 2017.11.20 12:17 (*.120.230.15)
    독일 기술자가 중국에사 구카라이 사장과 함께 했던 작업. 도대체 저 인체 기증자들은 누군지 그당시 궁금했었는데 사무국에선 정교한 모형이라고 답함.
  • ㅁㅁ 2017.11.19 23:06 (*.45.144.138)
    유전자 검사 하면 되쟌아ㅋ
  • 34ㅅ43 2017.11.19 23:10 (*.41.45.220)
    유전자 검사해서 진짜면 살인자인데 뭐 그냥 넘어간건가 결론은
  • 1 2017.11.20 01:22 (*.211.76.159)
    결론은 보시라이하고 부인 둘다 잡혀들어갔는데
    저사건으로 잡힌게 아니라
    어마어마하게 큰 권력형 비리로 들어갔고, 저건 새발의 피 수준.
    워낙 큰 건으로 들어가서인지 저건 추가 수사하지 않은듯???
  • ㄷㄷ 2017.11.19 23:32 (*.46.217.219)
    진짜 dna 검사해봐야 하는거 아니냐
  • 불가능 2017.11.20 10:08 (*.94.41.89)
    저런 방부처리된 것은 dna가 안나옵니다.
  • 으음 2017.11.20 00:19 (*.232.181.26)
    내가 저 임산부 미이라가 실종한 아나운서임을 확신한 증거가.
    귀 모양까지 똑같음.
    귀 안쪽의 모양과 바깥쪽의 외형까지 같은 것을 보고 이건 같아도 너무 같은 것이 많다는 생각이 듬.
    살해된 시신이 전 세계를 돌며서 전시까지 했다고 생각하니
    기증 받은 건 순 거짓말인 것이 확실하고 권력자들은 이런게 잔인한 존재들임이 상기되더라.
  • 으음 2017.11.20 00:41 (*.232.181.26)
    귀 모양 뿐 아니라.
    아이폰이나 갤럭시는 사람의 얼굴형으로 잠금 장치를 풀 만큼 고유의 특징인데.
    눈코입의 비율 턱의 모양 또 기사에서 보이듯 태아의 개월, 신장 발 크기, 몸무게 등
    거의 90% 정도 저 아나운서일 것이라고 확신함.
  • 인간돼지 2017.11.20 00:45 (*.114.212.242)
    한나라 여태후 일화를 보는듯하군.
    중국이랑 나라도 잔인하구만
  • 2017.11.20 00:45 (*.29.122.218)
    인체박물관에 있는건데 가슴 모자이크는 뭐냐 ㅅㅂ
    아오 등신같은새키들 진짜
  • 기스_하워드 2017.11.20 00:49 (*.215.23.133)
    댓글보면 니들 정상인데 왜... 투표를
    아니다... 몰라서 그렇겠지.

    그런데 왜 모를까?
  • 쳐맞을짓하지말고 2017.11.20 01:57 (*.77.105.89)
    말을 똑바로하고 .
    하고픈말이 있으면
    엄마한테 물어보고해라.
  • 1c24 2017.11.20 00:57 (*.172.205.65)
    아니 뭘 새삼스럽게
    인육 쳐먹는 새끼들한테 뭘 기대하냐
  • 58년개띠 2017.11.20 03:14 (*.62.172.175)
    인체의 신비전에 보내뿐다
  • 글쓴이 2017.11.20 04:12 (*.107.166.109)
    뭐랄까...
    음모론에서는 지구는 인류가 탈출하지 못하도록 거대한 무슨 막에 둘러쌓여 있다던데
    중국이 딱 그렇습니다. 거대한 막으로 둘러쌓인 나라.

    중국에서 인권?
    그냥 잡아다 죽일 수 있고, 그것에 반항하면 함께 죽습니다.
    보시라이가 줄 안서고 삐딱하니 숙청 당한 것일뿐, 비리의 몸통은 시진핑과 그 일가입니다.

    공산당 간부 중 비리로 점철되지 않은 자가 있을까요?
    어느 나라든 권력을 쥐게 되면 떠난 후 누구를 털어도 먼지납니다.
    부패와의 전쟁 같은 소리를 하는 시진핑과 공산당 간부들, 그들이 부패의 온상지입니다.
    중국 인민들은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입 떼는 순간 소리 소문없이 사라집니다.

    3년 전쯤 북경의 한 여성 아나운서가 시진핑 비리 관련 한마디했다가 지금까지 행불-
    문화대혁명은 세계사에서도 유래없는 삽질인 것을 전 인민이 알고 있지만 쉿!

    비정상회담에 나오는 중국 청년들이 욕 먹어도 Go 하는 데는 이유가 있습니다.

    前 대통령들을 인터넷에서 마음 놓고 쌍욕할 수 있는 우리나라는 참 자유스런 나라입니다.
  • ㅇㅇ 2017.11.20 06:47 (*.45.229.101)
    우리나라도 노태우때 까진 대통령 방구 개그로 잡혀가서 두들겨 맞던 곳이었지.
  • ㄴㅇㄹ 2017.11.20 07:40 (*.208.73.146)
    노태우때 때려? 여기 언제부터 살았니?
  • ? 2017.11.20 11:51 (*.208.126.54)
    경찰이 성고문 했던게 노태우때 아니었냐? 노태우 집권하면서 갑자기 싹! 없어져?

    구태의연한 모습들은 드문드문 계속 남아서

    ' 지금 시대가 변했는데..' , ' 요즘 때가 어느땐데...' 라는 말이 시작된게 노태우때부터지

    저런 일들 김영삼때라고 없어진거 같으냐?
  • ㅈㄴㄱㄷ 2017.11.21 00:02 (*.223.26.226)
    니놈은 언제부터 살았냐 이 새파란 철부지 새끼야...
    518 에 사람 쏴죽이고 도로에 개패듯이 패서 죽이던 나라여 인마...
    요즘 애새끼들은 민주화라는게 길가에 보도블록 깨서 던지는건줄알아요...생존자체를 거정하던게 바로 어제였던걸 모른다...
  • 123 2017.11.20 09:04 (*.121.22.47)
    저게 진짜라면 진짜 짱깨새기들 장난아니네 존나 무섭ㄷ네
  • 레이버 2017.11.20 09:20 (*.219.205.188)
    합법적 시신처리방법이네. 전시되어있는 시신들 다 그런 시신들 아냐? 권력싸움에 의한?...제일 의심 안받고 처리가능하네..
  • ㅇㅇ 2017.11.20 10:38 (*.82.255.109)
    어렸을 때 인체의 신비전 갔었는데..
    당연히 기증받은 신체인줄 알았지
    몇년 뒤에 뭐 인신매매니 뭐니 어렴풋이 듣긴 했었는데 당연히 루머라고 생각했었음
  • 213 2017.11.20 10:57 (*.41.99.12)
    저게 진짜 라면 몇 일 전에 올라온 서태후 급이잖아 ㄷㄷ
  • ㅐㅑㄴ 2017.11.20 11:48 (*.106.133.166)
    애기는 무슨죄냐 어휴.. 모지란것들
  • 강서똘 2017.11.20 11:54 (*.131.28.138)
    이제 보시라이도 나가리되었는데 저거 재조사 안하나????
    DNA만 조사하면 되잖아
  • 발랄라 2017.11.20 15:20 (*.231.90.37)
    일본 731부대랑 다를게 없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362 남편의 함박미소... 부인의 분노 8 new 2017.12.14
5361 종교 강요하는 대학 10 new 2017.12.14
5360 콩고왕자 형제 + 혼혈 모델 한현민 14 new 2017.12.14
5359 호불호 갈리는 입마개 8 new 2017.12.14
5358 CNN의 한국 비트코인 열풍 취재 기승전결 10 new 2017.12.14
5357 오혁의 새 집 6 new 2017.12.14
5356 던파 페스티벌 특단의 조치 12 new 2017.12.14
5355 100번 선 봤던 개그맨 심현섭 3 new 2017.12.14
5354 언냐들이 정리한 여혐 기업 9 new 2017.12.14
5353 동양인이 앞머리를 기르는 이유 5 new 2017.12.14
5352 기상청의 예상 3 new 2017.12.14
5351 이승우는 프로 데뷔가 너무 늦었다? 10 new 2017.12.14
5350 제가 벌 달게 받겠습니다 4 new 2017.12.14
5349 엄청난 회복력으로 돌아온 김병만 13 new 2017.12.14
5348 필리핀에도 위안부상 설립 日 당황 7 new 2017.12.14
5347 쁘아까오 근황 14 new 2017.12.14
5346 김건모 극딜하는 토니 엄마 4 new 2017.12.14
5345 한국 풍경 6 new 2017.12.14
5344 롯데 용병 린드블럼 사태 정리 13 new 2017.12.14
5343 한국 페미들이 절대 인용 안 하는 자료 9 new 2017.12.14
5342 빽가의 집을 본 서장훈의 반응 2 new 2017.12.14
5341 짖어스 5 new 2017.12.14
5340 잃어버린 13년 5 new 2017.12.14
5339 MBC 아나운서 국장실 13 new 2017.12.14
5338 하버드 의대만 믿고 갑시다 13 new 2017.12.14
5337 사나와 아이컨택 3 new 2017.12.14
5336 다람쥐 착지 사진의 진실 6 new 2017.12.14
5335 강식당 직원 복지 3 new 2017.12.14
5334 자살골 넣은 북한 영철이 6 new 2017.12.14
5333 제주도에 간 유승옥 5 new 2017.12.14
5332 야간 검정롱패딩 무단횡단 6 new 2017.12.14
5331 범죄도시에서 윤계상이 먹던 새우 요리 11 new 2017.12.14
5330 세계 최장신으로 기네스북에 등재된 사람 5 new 2017.12.14
5329 천조국의 19남매 5 new 2017.12.14
5328 미주 아디다스룩 3 new 2017.12.14
5327 선동열의 마음가짐 7 new 2017.12.14
5326 미국판 아재 테스트 5 new 2017.12.14
5325 본인 피셜 비쥬얼 과탑 12 new 2017.12.14
5324 국방부 구라 또 들통남 5 new 2017.12.14
5323 한국의 심각한 여배우 희롱? 9 new 2017.12.1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5 Next
/ 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