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2131241 2017.12.07 15:12 (*.179.6.62)
    소가 등치만 작았으면 지금의 개 자리에 소가 있었을거라고 하더라...
  • ㅍㅍ 2017.12.07 15:42 (*.33.165.165)
    개나 소나 다 우리 곁에 있으려고 하는구먼
  • ㄹㅇ 2017.12.07 15:43 (*.198.139.10)
    노노노 뿔땜에안돼
  • 움메 2017.12.07 15:48 (*.154.233.26)
    우리소는 안들이받거등욧!!!!
  • .. 2017.12.07 16:29 (*.18.212.103)
    거세에 뿔제거도 했겠지
  • ㅁㅇㅁ 2017.12.07 17:05 (*.40.249.254)
    고기로 죽는게 나을까? 강제근친교배로 인한 각종 유전병에 중성화수술, 성대까지 짤라버리고 그래도 자길 병신만든 주인놈이 좋다고 꼬리흔들고 사는게 좋을까?

    그냥 고기로 죽는게 나은거 같긴하다.
  • 바바 2017.12.07 18:54 (*.33.164.234)
    밖에서 처절하게 먹기 위해 서로 싸우고 추위에 떨며 내일 죽을지도 모르는 야생에서 사는게 나을까.

    니가 말한 것들 당해도(성대는 빼자. 드무니까) 따뜻한 집에서 목숨 위협 없이 먹고 싶으면 밥 먹고 간식 먹고. 산책나가서 개 친구들 냄새 맞고 똥싸면서 스트레스 해소하고 주인 옆에 딱 붙어서 쉬는게 나을까?

    후자가 낫다고는 하지 않을께. 사람도 성향이 다르듯 개들도 다르지 않을까?

    그리고 이미 개는 돌이킬 수 없게 인간들의 애완용으로 길러져왔다. 그럼 그 상황이 되어버렸다면 비교는 얼마나 좋은 주인을 만나는가지 자유롭게 산속으로 들어가는 생활은 비교 할 필요가 없는 상태지.

    기준점을 다르게 봐야 할 듯.

    그나저나 소 졸라 귀엽네
  • 모피어스 2017.12.07 19:46 (*.110.187.116)
    후자는 매트릭스 인간캡슐이 연상된다.. 그들의 매트릭스안에서 행복하고 아늑하고 안전하다 해도 그런 삶을 살도록 태어난건 아닐텐데 말이지...
  • ㅈㅈㅈ 2017.12.07 21:10 (*.210.29.70)
    나는 돌고래 방생해야된다면서 지랄발광 하는거 보면서 님이랑 같같은생각 했더랬죠
  • 아님 말고 2017.12.07 18:54 (*.42.184.172)
    그래도 사는게 낫지....
  • 딸치광이 2017.12.07 15:12 (*.97.120.99)
    소오름
  • dd 2017.12.07 15:18 (*.96.37.214)
    육식에 대한 반대라면 일관성이라도 있다고 생각하는데 개만 먹지 말자고 하는 건 잘 모르겟더라
  • ㅇㅇ 2017.12.07 15:22 (*.93.19.232)
    소 뿔만져보면 개따듯
  • 개빠 2017.12.07 15:23 (*.155.189.203)
    ㅇㅈㅅ ㅅㅅ ㄴㄴㄷ~
  • ㅠ.ㅠ 2017.12.07 15:28 (*.166.234.30)
    오늘부터 채식이다 ㅅㅂ
  • ㅁㅁ 2017.12.07 16:11 (*.38.11.91)
    여물 많이드세용
  • 노인공격 2017.12.07 16:17 (*.62.222.32)
    소도 착하고 은근 똑똑하지 어릴적 외갓집에 밭갈던 나이든소가 있었는데 말도 다 알아듣고 길도 다외워서 산책다니드라
  • ㅇㅇ 2017.12.07 16:23 (*.93.19.232)
    워낭소리 나오던 소도 할배가 달구지타면서 졸고있으면 알아서 집까지 들어가 파킹했던것 같은데
  • 우대리 2017.12.07 16:31 (*.18.212.103)
    사장님 다왔습니다. 일어나세요.
  • 234 2017.12.07 17:31 (*.228.83.55)
    소 똑똑함 근데 개랑 소보다 더똑똑한게 돼지임..이건 리얼
  • This crab is perfect 2017.12.07 17:33 (*.7.51.33)
    그래 그래 형 개 돼지보다는 똑똑해. 인정할게
  • ㅍㅍ 2017.12.07 17:54 (*.39.241.65)
    고추물까봐 조마조마 했네 ㅠ
  • ㅇㅇ 2017.12.07 20:26 (*.173.184.216)
    눈망울이 진짜..
  • ㅁㅁ 2017.12.08 00:47 (*.106.97.20)
    와 소도 귀엽당
    내가 정말 마당딸린 주택에 살면
    큰동물 한번 길러보고싶당
    고라니나 타조같은거.. ㅋ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791 힘내라 행보관님 곧 오신단다 21 2017.12.16
5790 힐벗은 아영이 8 2017.12.08
5789 힐링하는 듣보 7 2017.12.21
5788 힐링 중인 듣보 4 2017.12.16
5787 힐 벗은 설현 20 2017.12.05
5786 히트곡 하나 없는 월드스타 49 2018.01.13
5785 히메나 선생님 근황 12 2017.12.25
5784 히로히토 새총 사건 14 2017.12.22
5783 히로시마 원자폭탄 26 2018.01.09
5782 흰티 설현 12 2017.12.19
5781 흰청 지효 10 2017.12.11
5780 흰둥이와의 이별 6 2017.12.14
5779 희롱 당한 과외 선생 63 2017.12.17
5778 희대의 쩜오 드립 21 2017.12.19
5777 흥이 넘치는 네덜란드 누나들 13 2017.12.13
5776 흥미로운 연구 결과 15 2017.12.29
5775 흡족했던 근혜 14 2018.01.10
5774 흡연자 피부 노화 쌍둥이 비교 34 2017.12.31
5773 흙수저 유로트럭 4 2017.12.05
5772 흘러내린 나나 3 2017.12.30
5771 흘러내리는 민아 9 2017.12.16
5770 흔한 키즈카페 풍경 20 2018.01.09
5769 흔한 직장 상사 24 2017.12.09
5768 흔한 주작 방송 32 2017.12.08
5767 흔하디 흔한 스시집 알바녀 9 new 2018.01.17
5766 흔들어주는 사나 12 new 2018.01.17
5765 흔들어서 빼야하는 이유 17 2017.12.31
5764 흑형 인생 역전 26 2017.12.05
5763 흑누님들의 전투 13 2017.12.16
5762 흉터 가리려고 운동 시작 7 2017.12.25
5761 흉기 흉기 인터넷에서 아무리 욕해봐야 36 2017.12.12
5760 흉갑을 두른 복서 15 2017.12.25
5759 휴지는 이제 안녕 24 2018.01.09
5758 휴대폰 주워주는 돌고래 9 2017.12.20
5757 휴대폰 액정 자주 더러워지는 사람 깨끗해지는 꿀팁 8 2017.12.30
5756 휴가를 해외로 가는 이유 11 2017.12.08
5755 휴가 떠났다가 일복 터진 기자 3 2017.12.03
5754 휴가 나온 빈지노 11 2017.12.29
5753 휴 천만다행이다 10 2017.12.24
5752 휴 그랜트 근황 8 2017.12.2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5 Next
/ 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