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0001.jpg 현재 미국 예루살렘 사태 요약

151262948355617.jpg 현재 미국 예루살렘 사태 요약

  • 2017.12.08 03:20 (*.34.205.206)
    개썅마이웨이
  • 2017.12.08 09:31 (*.7.54.117)
    당연하지
    왕젖탱이와 꿀벅지가 흐르는 유대교 성지
    하나님이 약속한 땅이다.
    씹 양보 불가
  • 2017.12.08 03:24 (*.120.230.15)
    북한 자극하고 전쟁 일으킬려고 하면서 한국이 무기 반강제로 구매하게 유도하는것 같은 발언이 너무 많았지. 이젠 중동인건가..군산복합체의 리더 같음.
  • 로지텍 2017.12.08 03:38 (*.166.234.30)
    ㅋ / 전후 관계는 똑바로 해야지 북한이 먼저 핵실험과 미사일 실험을 했고 그걸 빌미로 무기를 팔아먹은 거지 트럼프가 먼저 북한 도발해서 좋을 게 뭔데 ㅄ아
  • 그렇다면 2017.12.08 05:53 (*.113.241.121)
    보수파들 별로 안좋아하지만
    대체 북한에게 우리가 잘못한게 뭐냐?
    개성공단 철수한거?
    어딘가에 도움을 주다가 끊으면 그게 위협인가?
    거기다가 철수한 이유도 북한의 핵개발 아님?
    우린 아무것도 하지 않고
    북한에서 계속 도발하는데
    언제까지 우리가 이해만 해야되나,,,,,,,
  • 노답 2017.12.08 08:00 (*.223.3.133)
    그핵계발 최종목표가 머겠냐 서로휴전중일뿐인데 이런게 ㅃㄱㅇ인가?
  • 11 2017.12.08 11:48 (*.104.224.227)
    우리가 잘못한건 없다 6.25고 뭐고 항상 북에서 남침을 했다 저들은 여기가 빨갱이나라가 되길 원하는 족속들이다
    그러니 그냥 저들한데 뭘 퍼줄이유가 없어 좋아할이유도 없고 티비에 귀순한 북한애들 나와서 토크쇼 하는거 꼴보기 싫다 아주그냥
    그냥 북한은 미국이 하루빨리 없에줘야 하는 지역이다
  • 11 2017.12.08 11:47 (*.104.224.227)
    오히려 북한이 자극함 뭘 알지도 못하지면서 키보드 찌그리지 마셈
  • 어제자 jtbc 뉴스에 따르면 2017.12.08 12:32 (*.53.104.85)
    러시아 un 대사를 통해서 미국 측에 의사전달하기를, 북한은 미국이랑 대화하고 싶다고 했음
    난 진보진영의 대북관에 대해서 전적으로 동의하지는 않지만
    그동안 북한이 핵이랑 미사일 개발하는 게 미국이랑 대화를 위해서라는 말이 틀린 것 같지는 않다고 봄
    문제는 이 전략이 안 통한다는 건데 북한이 계속 고집피운다는 거지
  • 11 2017.12.08 03:25 (*.162.75.252)
    건드리지 말 거를 건드림. 전세계에서 예루살렘 수도 인정하는 나라 전무함.
  • ㄷㄷ 2017.12.08 13:41 (*.201.248.181)
    모든 나라들이 이스라엘의 수도를 예루살렘으로 인정하고 있다 ㅎㅎㅎ
  • ㅇㅇ 2017.12.08 03:30 (*.253.92.114)
    씨발 존나멋있다
  • 로지텍 2017.12.08 03:37 (*.166.234.30)
    북한하고도 그냥 곱게 넘어가진 않을 거 같음 지금 봐서는 조만간 뭔 사단 벌어진다 봐라
  • ㅇㅇ 2017.12.08 03:42 (*.106.211.217)
    나중에 역사는 트럼프의 주둥이가 전쟁의 시초였다고 말하겠지
  • ㅇㅇ 2017.12.08 03:57 (*.155.220.163)
    판도라상자 대놓고 오픈
  • ㅇㅇ 2017.12.08 04:42 (*.58.231.70)
    하는 김에 독도도 좀 해줘라
  • qew 2017.12.08 04:43 (*.118.171.49)
    그 뻑하면 휴지조각되는 UN 결의안 중에서 70년을 버틴 게 예루살렘이
    이스라엘, 팔레스타인 양쪽 모두에게 속하지 않는다는 결의안임.

    당연히 일 터지면 그 뒷감당이 안 되니까 이스라엘 정도 빼곤 다들 지켰고
    미국도 말은 이스라엘 편을 들어도 행동은 이 결의안을 따라간 거고.

    까놓고 말해서 역대 미국 대통령들 중에 이스라엘 편들기 싫어서 저 짓 안 한 사람이 몇이나 되겠냐.

    다들 뒷감당이 안 되니까 안 한 건데 저 인간은 뭘 믿고 저런 짓을 한거냐.

    이쯤 되면 진짜 뭔가 꿍꿍이가 있고 계산을 한 게 있으니 저렇게 지른 거라고 믿고 싶을 정도다.
  • ㅈㄴㄱㄷ 2017.12.08 05:36 (*.108.152.215)
    테러당해 죽고싶으면 트럼프 니넘이나 죽어 인마...
    애꿎은 사람들까지 테러당하게 하지말고...
  • ㅈㄴㄱㄷ 2017.12.08 05:37 (*.108.152.215)
    부시란 눔과 트럼프 이 두놈이 악의축이여!...
  • 응..? 2017.12.08 05:59 (*.226.83.149)
    나 예루살렘 시청 근처에서 살고 있는디 개..갠춘 하겠지...?
  • 불안 불안.. 2017.12.08 06:51 (*.33.153.168)
    우리나라 대사관은 텔 아비브에 있냐?

    그럼 앞으로 옮겨야 하는거야?
  • 역사 2017.12.08 06:57 (*.54.162.151)
    곡과 마곡의 전쟁
    아마겟돈전쟁
    성경의 예언은 틀린적이 없다
    말세다 장신차려라
  • 궁금 2017.12.08 07:05 (*.223.33.47)
    저세히 설명 좀
  • 역사 2017.12.08 13:48 (*.201.248.181)
    1. 러시아 이란의 군사 동맹 과시(4월 7일)

    “러시아와 이란이 지난 4월 7일 감행된 미국의 시리아 정부군 공군기지에 대한 공격을 ‘주권 국가에 대한 공격’으로 간주하고 향후 추가적인 공격이 있을 경우 무력으로 대응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곡과마곡의 전쟁(에스겔 38장의 전쟁)의 주역인 러시아(로스)와 이란(바사)이 미국을 비롯한 서방세계에 시리아 넓게는 중동사태에 개입하지 말라는 강력한 경고의 메시지를 보낸 것이다. 중동지역에서 영향력을 확대하려는 러시아와 이슬람 맹주를 꿈꾸는 이란의 연합이 추후 어떻게 러시아와 이슬람 국가들이 연합하여 이스라엘을 진멸하기 위해 전쟁을 벌이는 ‘곡과 마곡의 전쟁’으로 이어지게 될 지 지켜볼 필요가 있다.”

    2. 터키의 쿠데타 실패 (7월 15일)

    “세속주의를 지지하는 정적들을 제거하고, 이슬람혁명을 완성하여 스스로 술탄의 자리에 오르기 위해 터키 대통령 에르도안이 벌인 자작극이라는 소문까지 들릴 만큼 지난 7월 15일 터키 군부가 일으킨 쿠데타는 6시간 만에 신속하게 진압되고 말았다. 어떻게 이렇듯 발 빠른 진압이 가능했을지 많은 사람들이 의아해했는데, 터키 정부가 쿠데타를 진압하는 과정에서 러시아가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는 새로운 사실이 밝혀지고 있다.”

    3. 트럼프의 예루살렘 수도 선언 (12월 6일)


    “예루살렘이 민감한 이유?

    예루살렘 수도 인정이 왜 이토록 첨예한 이슈인 걸까. 유대인과 아랍인이 번갈아 점령, 거주했고 서구 열강의 개입과 수차례의 전쟁을 거치면서 소유권이 애매해진 곳이기 때문이다. 3개 종교(기독교·유대교·이슬람교)의 성지이기도 하다.

    1947년 유엔은 예루살렘을 독립된 ‘국제도시’로 만들려고 했으나 이듬해 이스라엘 독립 선언에 이은 전쟁의 결과로 이스라엘이 서예루살렘을, 요르단이 동예루살렘을 차지했다. 이스라엘은 1967년 제3차 중동전쟁(6일 전쟁)에서 승리하면서 동예루살렘마저 점령했다. 동예루살렘은 나라를 잃은 팔레스타인 사람들이 독립국가 건국 후 수도로 삼으려는 곳이다.”

    4. 사우디아라비아의 왕자의 난(11월 4일)

    “왕세자는 왜 반발을 무릅쓰며 이런 파격조치를 했고, 또 대대적인 왕자 검속에 나섰던 것일까? 이유는 간단하다. 왕실 내에서 빈살만은 어리고 미욱한 왕자로 각인되어 있다. 왕세자를 비판하는 목소리들도 흘러나온다. 어차피 이런 분위기에서는 권력을 잡아도 제대로 왕 노릇 하기 힘들다고 판단한 듯하다. 차제에 왈리드 왕자를 비롯한 왕실 내 거부들의 재산을 몰수하여 가용 재원도 늘리고, 경쟁자의 힘도 빼려 한다. 부패혐의 단죄를 명목으로 왕세자가 칼을 높이 치켜든 이유다. 여기엔 국민을 대상으로 하는 메시지도 담고 있다. 인구의 3분의 2 이상이 청년층인 사우디 국민에게 직접 발신하는 대중정치다. 전통 왕실 인사와 이슬람 성직자를 기득권층으로 몰고, 그들의 전횡과 부패를 알려 자신의 권력이 정당하다는 것을 알리려 한다. 단순히 왕실 내 권력싸움이 아니다. 왕세자는 왕국의 방향과 미래 운명을 송두리째 뒤바꾸는 변곡점을 향하고 있다.”

    5. 트럼프의 예루살렘 수도 선언 (12월 6일)

    “예루살렘이 민감한 이유
    예루살렘 수도 인정이 왜 이토록 첨예한 이슈인 걸까. 유대인과 아랍인이 번갈아 점령, 거주했고 서구 열강의 개입과 수차례의 전쟁을 거치면서 소유권이 애매해진 곳이기 때문이다. 3개 종교(기독교·유대교·이슬람교)의 성지이기도 하다. 1947년 유엔은 예루살렘을 독립된 ‘국제도시’로 만들려고 했으나 이듬해 이스라엘 독립 선언에 이은 전쟁의 결과로 이스라엘이 서예루살렘을, 요르단이 동예루살렘을 차지했다. 이스라엘은 1967년 제3차 중동전쟁(6일 전쟁)에서 승리하면서 동예루살렘마저 점령했다. 동예루살렘은 나라를 잃은 팔레스타인 사람들이 독립국가 건국 후 수도로 삼으려는 곳이다.”


    6. * 올 한해 곡과 마곡 전쟁의 주역인 이란과 터키가 급속히 러시아와 가까워지고 있고, 이란과 함께 이슬람 종주국을 자처하던 사우디아라비아는 지난 11월에 있었던 왕자의 난을 통해 친미 친서방 정책을 강화하고 있다. 러시아와 아랍세력들이 연합하여 이스라엘을 침략하는 곡과 마곡의 전쟁에서 사우디아라비아가 배제된 이유가 설명되는 부분이다.

    여기에다 6일에는 트럼프가 예루살렘을 이스라엘의 수도로 선포함으로 이에 대해 이슬람 세력들이 들고 일어나 극렬하게 저항하고 있다는 소식이 들려오고 있다. 예루살렘을 이스라엘의 수도로 인정한다는 트럼프의 선언이 중동지역에서 반 미 반 이스라엘 감정을 격화시키고 있다면, 지난 5일 결정된 IOC의 러시아 선수단 평창올림픽 출전 금지 조치는 곡과 마곡의 전쟁의 주역인 푸틴의 자존심에 상처를 준 사건이 분명하다.

    이러저런 이유로 서방세계(미국)와 이스라엘에 대해 감정이 좋지 않은 러시아와 이슬람 국가들이 이제는 실제로 함께 연합하여 이스라엘을 치기 위한 구체적인 계획을 진행시킬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2017년은 곡과 마곡(에스겔 38장)의 전쟁을 불러오기 위한 하나님의 경륜과 섭리가 구체화된 시기라 할 수 있을 것이다.

    “여호와의 말씀이 내게 임하여 가라사대, 인자야 너는 마곡 땅에 있는 곡 곧 로스와 메섹과 두발 왕에게로 얼굴을 향하고 그를 쳐서 예언하여 이르기를 주 여호와의 말씀에 로스와 메섹과 두발 왕 곡아 내가 너를 대적하여 너를 돌이켜 갈고리로 네 아가리를 꿰고 너와 말과 기병 곧 네 온 군대를 끌어내되 완전한 갑옷을 입고 큰 방패와 작은 방패를 가지며 칼을 잡은 큰 무리와 그들과 함께 한바 방패와 투구를 갖춘 바사와 구스와 붓과 고멜과 그 모든 떼와 극한 북방의 도갈마 족속과 그 모든 떼 곧 많은 백성의 무리를 너와 함께 끌어 내리라.”(에스겔 38장 1-6절)
  • 역사 2017.12.08 13:55 (*.201.248.181)
    2013년 EIA 자료에 따르면 러시아의 에너지 1차 소비구조는 가스가 53%, 석유와 석탄이 각각22%, 14%였으며, 원자력을 포함하여 재생 및 기타에너지원이 11%였다.

    앞으로 개정될 '러시아 에너지전략-2035'초안에 따르면 현재의 에너지 소비 추세에서 석유와 석탄의 비중은 점차 감소하고, 가스의 비중은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지난 파리협정 합의를 전기로 출범한 新기후체제하에서 점차 화석에너지 생산 및 소비 구조는 석유에서 가스로 그 중심이 이동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러한 미래 에너지 믹스 변화와 맞물려 우연치 않게 2010년 이스라엘의 앞바다에서 막대한 양의 천연가스와 석유가 발견되었다.

    이스라엘 연안에 있는 '리워야단 광구'에 천연가스 4,531억㎥이 매장되어 있는 것을 확인했고, 이는 2000년 이후 발견된 천연가스 매장량 가운데 최대치였다. 이스라엘의 연안에 모든 광구에 매장되어있는 천연가스는 미국의 절반 정도인 3조 4,547㎥에 이른다.

    천연가스로 그 중심이 이동하는 에너지 믹스의 변화는 2020년 이후 천연가스 사용의 급격한 증대를 초래할 것이다. 러시아는 전 세계 1위의 천연가스 매장량을 보유하고 있지만 서시베리아 지역 가스전의 매장량이 곧 고갈 될 것으로 예삼 됨에 따라 신규 가스전에 대한 개발이 필요하다.

    한 겨울 러시아의 천연가스가 없다면 온 유럽은 얼어 죽고 만다. 러시아는 유럽 뿐 아니라 중동, 아시아를 가스전으로 지배하려는 전략을 세우고 있다. 중동 지역은 터키를 교두보로, 동아시아 지역은 중국을 교두보로 천연가스의 수출을 증대할 계획을 세우고 있다.

    천연가스에 목숨을 걸 수 밖에 없는 운명에 처해있는 국가가 곧 러시아이고 푸틴은 강력한 카리스마와 러시아의 힘을 통해 막대한 양의 이스라엘의 천연가스를 탐내기 시작할 것이다.

    이렇게 시작되는 것이 곧 성경에 기록된 곡과 마곡 전쟁의 서곡이다.

    말씀이 그대로 성취되는 것을 목격하는 이 시대는 성경에서 말하는 바로 '말세지말'의 시대인 것이다.

    겔38:10~13> 나 주 여호와가 말하노라, 그 날에 네 마음에서 여러가지 생각이 나서 악한 꾀를 내어 말하기를 내가 평원의 고을들로 올라가리라 성벽도 없고 문이나 빗장이 없어도 염려없이 다 평안히 거하는 백성에게 나아가서,

    물건을 겁탈하며 노략하리라 하고 네 손을 들어서 황무하였다가 지금 사람이 거처하는 땅과 열국 중에서 모여서 짐승과 재물을 얻고 세상 중앙에 거하는 백성을 치고자 할 때에,

    스바와 드단과 다시스의 상고와 그 부자들이 네게 이르기를 네가 탈취하러 왔느냐 네가 네 무리를 모아 노략하고자 하느냐, 은과 금을 빼앗으며 짐승과 재물을 취하며 물건을 크게 약탈하여 가고자 하느냐 하리라 하셨다 하라.


    준비해라 생까고 무시하면 지옥이다
  • 역사 2017.12.08 13:59 (*.201.248.181)
    내년 3월 푸틴이 무조건 러시아 대통령으로 당선되어서 4선 간다

    잘 지켜봐라....

    관심있는 자들은 구약성경 에스겔서 38장과 스가랴서 12장을 정독하도록
    개역개정판이 어려워서 이해가 안되면 표준새번역으로 읽고 그대로 이해가 안되면
    교회가서 물어봐라

    그리고 일루미나티 집단인 우리나라 재단법인 여시재 를 잘 지켜봐라
    거기에 나오는 모든아젠다가 일루미나티 아젠다이다
  • 궁금 2017.12.08 17:08 (*.223.33.47)
    잘 정리된글 잘 봤습니다
  • ㅇㅇ 2017.12.08 08:27 (*.39.131.220)
    ㅋㅋㅋㅋㅋ븅 그렇게치면 전쟁은 무조건 일어나는데 정신은 왜차림 ? 마약하고 ㄱㄱ하고 개판으로 살아도 어차피 그때 다뒤진다는 논리 아니냐? 수준하고는....
  • 다이제 2017.12.08 07:53 (*.62.188.42)
    사막같은 나라가 물걱정없는게 터키에서 물 수입하는 것 덕분인데
  • p군 2017.12.08 09:01 (*.6.123.67)
    이거 트럼프가 갑자기 뜬금포로 날린거라고 선동하는 ㅂㅅ 좌좀색기거나 무식한 색기들이 대부분이네. 미국은 오바마때부터 추진하던 정책이고 5년전 대사관도 예루살렘으로 옮기려고 한건데 트럼프가 그냥 정책대로 실행에 옮긴것 뿐임. 물론 정치적인 이유겠지만 갑자기 트럼프가 생각해낸것은 아님. 허위선동하지마라
  • ㅎㅈㅇ 2017.12.08 10:13 (*.169.140.190)
    링크 보내봐
  • 오늘자 해당기사를 못찾겠네 2017.12.08 11:01 (*.2.150.26)
    트럼프가 뜬금포로 날린게 아니라는 말은 사실이고, 오바마때부터 추진하던 정책이란 말은 거짓이다 자세히 기억은 안나는데 예루살렘을 이스라엘수도로 인정하고 거기로 미대사관을 이전하려는 계획은 1980년대부터 있었는데 하도 다른 나라들의 반대가 심하니까 무슨 대통령령 비슷한 법으로 역대대통령들이 계속해서 6개월마다 법안실행을 유예하는 방식으로 지금까지 이전을 안하고 질질 끌어온 상태였고 트럼프가 더이상 연장을 하지 않겠다고 선포해서 이전준비를 하는거
  • 석유 2017.12.08 09:40 (*.38.17.33)
    기름값오르겠군.
  • Sommer 2017.12.08 10:20 (*.215.23.133)
    선동짤이지.
    위 녀석 말대로 예정에 있던 거고
    또 중국이 북한통제 일부러 하는 척 하는 시점에
    중국길들이기 들어간 거임. 중동 화약고 터지면 중국의 뉴 실크로드는 무산됨. 여기에 쏟아부은 돈이 천문학적인데 말이지.
  • 일본개객기 2017.12.08 11:35 (*.67.30.26)
    나도 동의한다. 이번 일은 북한 문제의 연장선이라고 본다. 중국이 미적미적 거리면서 회피하니 중국 빅엿 먹어보라고 내놓은 방책인듯 보인다.. 물론 어찌 될지는 더 두고 봐야 하고.. 괜히 개미굴 건드려 놓은격이 될까 걱정된다.
  • ㅌㅌ 2017.12.08 11:19 (*.151.104.95)
    영국은 과거의 한짓 조용히 넘어가고 싶은데 트럼프가 기름부어버리네
  • ㅂㅈㄷㅇㅂㅈ 2017.12.08 11:33 (*.212.87.5)
    저런게 진정한 진보 아닐까
  • 123 2017.12.08 11:58 (*.140.34.14)
    제3차 대전을 일으킨다는 개독교에서 말하는 적그리스도는 트럼프인듯하다 ..
    다들 적그리스도 하면 얼굴탑 머리탑 인기탑 겉으로는 도덕군자 ..이럴줄알았는데

    까고 보니까 큰바위 얼굴에 바보에 하고싶은말 다 퍼붙는 3류 양아치일줄은 아무도 예상못한듯..
  • minss 2017.12.08 12:22 (*.52.120.72)
    저새끼가 진짜 세상 종말 가져오는구나

    아마게돈의 시작이라고본다

    이슈인들도 정신 단디차리고 세상 돌아가는거 잘 살펴보길
  • ㄴㄷ 2017.12.08 12:54 (*.88.251.174)
    지가 해결할것도 아닌데 불만 지피고 자빠졌네;;
  • ㄷㄷ 2017.12.08 14:28 (*.126.4.225)
    일벌리고 수습하는 사업가 기질인듯

    북한 이 관종새키는 중동문제 싫어할수도

    더 쎈 카드로 관심끌어야하는데 타이밍잡기가 참 ㅋㅋ
  • 시오 2017.12.08 21:20 (*.89.6.134)
    행님들 궁금합니다. 저게 왜 문제가 되는건가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501 대학 총장의 발언 14 2017.12.08
4500 대륙에서 활동 중인 페이 14 2017.12.08
4499 역대 조선 왕들의 질병과 죽음 26 2017.12.08
4498 수지 보고 놀란 아이돌 9 2017.12.08
4497 집중력을 높혀준다는 산악 조깅 16 2017.12.08
4496 2008년 은퇴한 호노카 선생님 근황 19 2017.12.08
4495 하루치 옷 싸는 팁 15 2017.12.08
4494 미생 강소라 28 2017.12.08
4493 천하제일 암산대회 두뇌 풀가동 42 2017.12.08
4492 마니아층이 두터운 수드래곤 개그 26 2017.12.08
4491 이국종에게 사과한다던 김종대 근황 59 2017.12.08
4490 성장하면서 습득하는 성 고정관념 30 2017.12.08
4489 손연재 덴마크 썸남 28 2017.12.08
4488 페미니즘 vs 페미니즘 27 2017.12.08
4487 유시민이 말하는 비트코인 108 2017.12.08
4486 LA 초대형 산불 27 2017.12.08
4485 가녀린 처자가 이걸 20분만에? 24 2017.12.08
4484 양세형 질문에 답하는 시장님 28 2017.12.08
4483 매일 거부당하는 남자 42 2017.12.08
4482 배우와 걸그룹의 옆모습 차이 21 2017.12.08
4481 도살장 가는 도중 낳은 새끼 59 2017.12.08
4480 강호동의 생존본능을 일깨운 수지 7 2017.12.08
4479 대륙의 가스 대란 18 2017.12.08
4478 유아인 사령관 근황 36 2017.12.08
4477 세계 곳곳의 이색적인 폐기장 11 2017.12.08
4476 03년생 최연소 걸그룹 멤버 21 2017.12.08
4475 새벽 3시 자유로를 가로지르는 개 한마리 12 2017.12.08
4474 아이린 흑역사 댄스 16 2017.12.08
4473 미국인들이 감자튀김 먹는 방법 13 2017.12.08
4472 유병재 ASMR 14 2017.12.08
4471 연말 물가 들썩 21 2017.12.08
4470 런닝맨 분량의 절반 이상을 뽑는 두 사람 15 2017.12.08
4469 빙판길 한일전 25 2017.12.08
4468 가오가 육체를 지배한 남자 13 2017.12.08
4467 한번에 뒤로 넣기 6 2017.12.08
4466 원빈이 목숨 걸고 구한 여자 19 2017.12.08
» 트럼프의 예루살렘 수도 인정 사태 42 2017.12.08
4464 조롱 당했던 박성웅 10 2017.12.08
4463 남편의 분노 비빔면 대재앙 10 2017.12.08
4462 미스코리아 시상식 레전드 24 2017.12.08
Board Pagination Prev 1 ...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 136 Next
/ 1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