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마비노기 2017.12.15 17:02 (*.63.56.18)
    근데 쟤는 서양녀 중에도 보기 드물게 하체비만이더라
  • 저찰청 2017.12.15 17:18 (*.48.92.121)
    형 서양 안 나가봤어?
    서양에 하체비만 진짜 많아 ㅠㅠ
    동양인에게는 말도 안 되는 크기의 하체비만들...............
  • ㅇㅇ 2017.12.15 17:25 (*.32.107.163)
    서양애들은 무조건 살찌면 다리부터 찐다. 다리만 봤을땐 80 나가겠다 싶은데 상체는 날씬한애들이 서양인들이야

    오히려 하비 아닌애들이 드물지.
  • ㅇㅇ 2017.12.15 20:15 (*.37.92.6)
    어려서 저 정도지 5년만 지나도 확 퍼지는 체형임..
    유럽애들 10대에는 여신인 애들 정말 많더라고 근데 30만 돼도 뭐..걔들 부모 체형보면 답 나옴
  • 그냥 2017.12.15 17:42 (*.202.232.16)
    순수라.. 쟤들 학교때 통과의례처럼 치르는 첫사랑부터, 커오면서 지나가는 배들이 얼마나 많았을지..
  • 나다 2017.12.15 22:57 (*.111.27.238)
    섬에 갇혀 지나가는 배를 증오하고 그리고 또 그 항구를 원망하며 맑은 별빛을 조명삼아 DDR에만 매진해왔을 형의 삶에 눈물이......
  • 글쓴이 2017.12.15 18:35 (*.65.173.50)
    우리 어여쁜 아히안은 어딜간겨 ㅠㅠ
  • 공무원사회 2017.12.15 19:31 (*.214.80.108)
    다리오 부럽다
  • ㅇㅇ 2017.12.15 20:20 (*.28.110.120)
    진도개 공원 저거 알쓸신잡에도 나온데 아님??
  • 고광박 2017.12.15 23:24 (*.226.91.185)
    나는 보물섬 책생각하고 얼마나 할까 하고 들어왔는데 ㅋㅋㅋ
  • ㄷㄱㄷㄱ 2017.12.16 04:10 (*.223.17.122)
    처음 등장 때보다 살이 조금 올랐네. 처음 봤을 때 정말 예뻐서 한참 넋놓고 봤는데 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916 1970년대 청소년과 현재 청소년 10 2017.12.16
1915 호불호 몸매 13 2017.12.16
1914 진짜 국빈 맞긴 맞나? 17 2017.12.16
1913 윤영찬 수석한테 화내는 기자들 21 2017.12.16
1912 경험에서 우러나오는 표정 10 2017.12.16
1911 세계 흥행 순위 1,2위 영화 감독 9 2017.12.16
1910 약쟁이 쿠시 전 여친 17 2017.12.16
1909 한국형 OS? 22 2017.12.16
1908 햇살 속 팬티 라인 10 2017.12.16
1907 요즘 개나소나 다 입는 옷 8 2017.12.16
1906 궁극의 에일리 10 2017.12.16
1905 전국 대학생들 상황 9 2017.12.16
1904 힐링 중인 듣보 4 2017.12.16
1903 누워서도 드리블하는 메시 9 2017.12.16
1902 요즘 애들은 진짜 모르는 캐릭터 18 2017.12.16
1901 자유한국당 지지율 전국 분포 28 2017.12.16
1900 무보정 하늬 8 2017.12.16
1899 김치통으로 주차 자리 맡기 13 2017.12.16
1898 대한민국 직장인의 평균 일상 20 2017.12.16
1897 철도 건널목 지나는 순간 2 2017.12.16
1896 오징어 안에 삼겹살 10 2017.12.16
1895 하체종결녀 4 2017.12.16
1894 대륙의 아파트 풍경 9 2017.12.16
1893 쫄쫄한 홍진영 4 2017.12.16
1892 2년 전 가상화폐 8 2017.12.16
1891 기름국 왕족 전용 사과폰 5 2017.12.16
1890 방중행궁도 24 2017.12.16
1889 다음 상황이 궁금한 블랙박스 11 2017.12.16
1888 서유리의 고백 14 2017.12.16
1887 오리지날 시카고 피자 9 2017.12.16
1886 패딩 속 댕댕이 6 2017.12.16
1885 뜨는 동네의 그림자 48 2017.12.15
1884 자기가 잡은 물고기를 먹지 않는 프로 낚시꾼 29 2017.12.15
1883 간호사 성차별 논란 76 2017.12.15
» 때묻지 않은 숨은 보물섬 11 2017.12.15
1881 아무나 마구 무는 개 53 2017.12.15
1880 프랑스인이 생각하는 독일인 이미지 29 2017.12.15
1879 작은 나라의 중국몽 61 2017.12.15
1878 백종원의 발암트럭 41 2017.12.15
1877 브루마스터가 말하는 한국 맥주 82 2017.12.15
Board Pagination Prev 1 ... 106 107 108 109 110 111 112 113 114 115 ... 158 Next
/ 1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