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히히 2018.01.13 01:29 (*.196.53.240)
    존나 예쁘지.. 봄에 히메지성 보러갈까 생각중.

    구마모토성 오사카성 다 볼만해
  • 1c23 2018.01.13 01:53 (*.107.97.105)
    구마모토성은 무너져서 더 볼만함
    무너진 성 볼 수 있는 곳은 구마모토밖에 없음
  • 아라가키 2018.01.14 02:07 (*.149.103.224)
    보기만해 오빠
    성안에 들어갔다가 죽을뻔했어
    좁고 가빠른 나무계단
    히메지성이 유독 그런거같애
    하체 단련하려면 안에까지 가도되고 ㅋ
  • ㅁㅁㅁ 2018.01.13 01:35 (*.170.107.80)
    완전 재창조수준
  • 2018.01.13 02:05 (*.29.122.218)
    진짜 볼것도 없던데..내부는 그냥 완전 현대식이고
    그래도 저렇게 재건해서 관광객 끌어 모으는거 보면
    우리도 이런건 배워야 한다고 생각
  • ㄷㄷ 2018.01.13 02:20 (*.223.48.240)
    볼게 없다고?ㅋㅋ 븅신새끼
  • 응? 2018.01.13 02:36 (*.208.126.16)
    19세기에 우리나라도 서원 철폐를 주요 논쟁거리로 삼았을때
    일본도 메이지 유신후에 전국의 모든 성들을 다 없에려고 했었음
    그 후 오사카성 같은 오래된거 말고는 다 밀었는데 2차대전 이후로 다시 재창조 된거임
  • 어쩌자는거지 2018.01.13 02:45 (*.223.48.40)
    그래서 뭐가 볼게 없다는건지? 수원 화성 언덕길에 있는 작은 서문 지나가면서 아 이게 인조가 삼전도의 굴욕을 맞으러 나선 문이구나 했던것 경복궁 광화문 다 가봐도 못느꼈던 압도적인 크기부터 다른데 뭐가 볼게 없는건지 설명좀 씨발;재창조고 나발이고 건축 새로 한게 없던성을 과장해서 만든게 아니나 다시 복원사업한건데

    까기위해 까냐? 그게 더 열등감이야 모지리새끼야
  • ㅋㅋㅋ 2018.01.13 02:59 (*.223.48.40)
    그리고 뜬금없이 19세기 서원철폐 이지랄하면서 전혀 같은 맥락도 아닌걸 들이대는것에서 어줍잖게 주워들은 지식 자랑하며 빈수레 덜덜거리는 소리 들린다. 왜그렇게 사냐? 일본 까고, 조선역사 일부 언급하면 현실의 니 삶이 풍족해지냐? 뭔가 바뀌는거야? 뇌에서 도파민 뿜뿜? ㅎ 힘내렴
  • 5 2018.01.13 05:31 (*.33.164.61)
    경복궁 광화문을 가서 실망햇다면 창덕궁을 추천함
    왜 창덕궁을 추천하냐면 창덕궁은 중국의 형식을 따른 게 아니라 우리나라의 독창적 형식으로 만들어서임
    또 16~17세기부터 1970~80년까지의 역사적인 사건들이 담겨잇는 곳임
    한국사 공부를 하신 분이라면 분명 실망하지 않으실 겁니다 또 가이드 신청하시면 무료로 이용하실 수 잇으니깐 분명 좋으실 겁니다 또 후원까지 이용하신다면 더 좋은 풍격을 보실 수 잇을 겁니다
    애국심을 가지라는 것은 무리겟지만 보시고 자부심을 느끼셔도 좋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 2018.01.13 05:34 (*.208.126.16)
    븅신이;;

    일본의 성 자체가 거의 재 창조되었다. <= 팩트임
    19세기 서양의 우월한 문물을 접한 조선이나 일본이나 자국 문물의 유물에 대한 실망감이 극단적인 형태로 나타났다.
    중국의 경우 좀더 늦은 홍위병 사태로 자국 문물 파괴 행위가 일어났고

    이 세가지가 모두 같은 맥락이라고 이 븅신새끼야
  • 돌고래 2018.01.13 11:05 (*.73.127.105)
    에도시대 그대로 남아있는 천수각 12개 있음.
    히로사키성 (현재 천수대 지반 다진다고 천수각 옮겨 놨음), 마루오카성, 마츠모토 성, 이누야마 성, 히코네 성, 히메지 성, 마츠에 성, 빗츄마츠야마 성, 마루게마 성, 마쓰야마 성, 우와지마 성, 고치성..

    마츠모토 성 빼고 다 가봤는데 생각보다 실망한 것도 있지만, 다들 괜찮았다.

    우리나라가 자국 문물 유물에 대한 실망감? 극단적 형태?
    솔까 전쟁통으로 다 날아갔지.,,
    일본이 그랬다고?
    에도 시대에는 중앙집권을 위해 각 지방정권 마다 거점이 되는 성 빼고는 다 뿌시라 그런거고,
    2차 대전 때 성 자체가 군사 요충지라 폭격으로 많이 뿌셔진거다.

    알지도 못하면서 팩트라고 멘트 날리면 있어보이나?
    알고도 그랬으면 기레기들 하는 짓거리 그대로 하는거고.,,

    뭘 깔라믄 정확하게 까라. 한심하다
  • 뭐래냐 이 놈은 2018.01.13 15:19 (*.60.189.14)
    한심한 일뽕새끼야

    삿쵸가 아이즈번 뒤집어 엎고 제일 먼저한게 나머지 번들 힘을 약화 시키기 위해서

    성주들의 영지인 성을 구시대의 유물 쯤으로 생각하게 하고 신문물을 받아들여야 한다는 미명아래 허물도록 지시했다

    뭘 알고 나대라 좀
  • 뭐래냐 이 놈은 2018.01.13 15:20 (*.60.189.14)
    그리고 서원철폐는 흥선군 시대때부터 지속적으로 이루어진거야 이 쪼다새끼야
  • 뭐래냐 이 놈은 2018.01.13 15:22 (*.60.189.14)
    우리나라 남아있는 수백년된 사찰들 건축물하고 일본 건축물을 비교해보면 답이 안나오냐?

    일본은 관리 엄청 해대고 있는거야 이 븅신아 서양인들에게 잘보이려고
  • 무식한놈은무시해야겠다 2018.01.13 16:11 (*.70.15.67)
    ? 그래서 관리 한 쪽이 관리 못한쪽보다 안좋다는건가? 뭔 개소리지 ㅋㅋㅋㅋ 뷰웅신새끼 볼게 없다는 주장에 뭐가 볼게없다는건지 개소리말라고 하니까 계속 개소리 씹소리 나오쥬?ㅋㅋ
  • 2018.01.13 20:49 (*.39.139.54)
    화장 떡칠한 여자 많이 만나라
  • 정본승 2018.01.13 02:04 (*.98.13.109)
    직접 가서 보니까 왜 서양에 일뽕들이 많은지 알겠더라

    다른 아시아 국가랑도 뭔가 딱 달라 이색적이고
  • 기죽은 센징 2018.01.13 02:15 (*.119.7.69)
    진짜 일본 교토에 큰 절이나 성 가보면 그 퀄리티와 규모에 압도됨....
    건축 양식도 완전 독자적인데다 미적감각도 탁월하고..
    뭐 그렇다고...
  • 2018.01.13 03:17 (*.174.226.147)
    안가본 애들이나 까지 실제로 보면
    전부 아닥할수밖에 없다.
    한국의 유명 건축들도 그냥 마을회관수준으로 보이게 만드는게 일본 건축물들이야.
  • 123 2018.01.13 03:32 (*.167.142.109)
    교토는 진짜... 문화의 유산 그 자체야... 나고야 구마모토 규슈 시즈오카 등등 어딜가도 한 두개 볼만한건 있는데 교토는 그냥 도시 전체가 문화도시 왜 관광객이 그리 많은지 알겠더라고 우리나라에선 경주가 그나마 그런류인데 비빌만한 유산이 너무 적지... 육이오만 아니었어도 많이 남았으려나
  • 돌고래 2018.01.13 11:28 (*.73.127.105)
    나도 일본에 일부러 많이 다닌다.
    일본이 좋아서라기 보다는 반면교사 차원에서 간다,
    일본이 외세와 전쟁을 많이 겪지 않아서 옛건물이 많이 남아 있기는 하지만
    우리도 예전엔 많이 있었다고 생각된다.
    나라 도다이지만해도 신라계, 백제계, 고구려계 사람들이 모여서 만든거는 유명하다.
    (관련 기사: segye.com/newsView/20070424001978 )

    그 밖에도 많이 있어.
    우리나라에서 건너간 사람들의 기술로 지어진 건물이 그럴진데, 당연히 그런 절이 없었다고 보기는 힘들지.
    물론 재료가 되는 목재가 일본이 훌륭하여 차이가 날수는 있느나 그 예술성은 분명 있었다고 본다.

    실제 일본 국보 1호인 목조 미륵반가상을 보면 우리나라 금동미륵보살반가 사유상과 쌍둥이 같다,

    기죽지마라 센징.
  • ㅇㅇ 2018.01.13 07:31 (*.123.5.121)
    다른 성을 생각했는데
  • ㅇㅇ 2018.01.13 09:06 (*.88.56.44)
    나라였나 거기 동대사 진짜 장난 아니더라....오래된 목조 건축물이 진짜 인상적이었음....그 불상도 엄청 거대하던데...진짜 압도감 ㄷㄷㄷ
    근데 거기 갔는데 기둥에 구멍이 있던데 거기로 사람들이 하나씩 기어들어가서 통과해서 지나가고 그러더라 주변 사람들이 그거보면서 박수쳐주고 하던데 ㅋㅋㅋ
    그건 뭐였일까
  • 2018.01.13 09:20 (*.62.204.120)
    거기 통과하면 그 해는 운수 좋은 해야 대불 콧구멍이랑 같은 크기라 그랫음
  • 사슴한테 지도찢김 2018.01.13 12:54 (*.112.15.119)
    흑흑 나도 동대사 보고 지렸음...티켓 끊는 곳부터 보이는데 그 규모가 어마어마 하더라. 게다가 그마저도 예전 꺼보다 축소된 거라는 점;
  • ㅇㅇ 2018.01.13 10:54 (*.36.134.14)
    하나무라로 떠납니다.
  • ㅋㅋ 2018.01.13 12:21 (*.175.50.64)
    나도 일본가서 느낀점이 왜 서양애들이 일본문화에 환장하는지 알겠더라고..

    건축물도 으리으리하고 세련되보이고 전통의복도 독특하고. 같은 동북아시아지만 섬나라 특성이라그런지 문화가 독창적임. 부럽더라.

    일단 일본 전통건축물 겁나많음. 한국의 수십배는되는듯. 볼것도많음. 진짜 쨉도안됨...한국따위랑
  • ㅇㅇ 2018.01.13 12:40 (*.32.80.83)
    친일파들 많에 이슈인에.... 찬양할걸 찬양해라.. 저거 한국 징용자들이 건설한거다. 그리고 양식은 백제고
  • ㅎㅎ 2018.01.13 14:21 (*.199.99.114)
    백제 ㅋㅋㅋ 그거 그냥 뇌피셜로 알고있음. 국뽕좀 적당히
  • 213 2018.01.13 15:28 (*.140.34.14)
    그럼 징용자 건설은 사실이라는 소리네.
  • ggg 2018.01.13 16:25 (*.199.238.125)
    징용자들이 저 성을 건설했다고??ㅋㅋㅋ 그래서 뭘 어쩌라는건지??

    그게 설령 사실이면. 우리 대한민국의 피와땀이 깃든 건물이니 국뽕빨으라고?ㅋㅋ
  • 121324 2018.01.13 14:17 (*.226.37.98)
    일뽕들 외국 건물보고 왔다고 무슨 부심을 부리고 그러냐ㅋㅋㅋ
    저런거 좋아하는 사람도 있고 자연 그대로를 좋아하는 사람도 있고 그러는 거지
    나는 일본 특유의 색감, 건설양식 그런거랑 맞지 않아서 별로다
  • ㅋㅋ 2018.01.13 16:12 (*.70.15.67)
    저런거 좋아하는 사람도 있고 아닌사람도 있다면서 자기자신은 변호하고 방어하는 주제에 글 첫부분에는 죄다 일뽕으로 몰아가는 수준낮은 클라스~
  • ㄴㄴㄴㄴ 2018.01.13 15:47 (*.70.55.89)
    비교된다
  • 123 2018.01.13 16:37 (*.116.18.237)
    와 친일파 쪽바리들 엄청많네
  • ㅎㅎ 2018.01.13 17:10 (*.196.53.240)
    그렇게 한마디 툭 던지고 끝내는게 편하니까 그렇게 살겠지만 꼭 그렇게 일본 아니 해외에 한번도 안가본 티를 내야겠니
  • gdgd 2018.01.13 18:31 (*.196.9.227)
    댓글들보면 친일파 쪽바리??는 안보이고.
    현실과 사실을 말하는게 대부분인거같은데...?ㅡㅡ
  • ㅁㅁㅁㅁ 2018.01.15 14:50 (*.140.62.56)
    하아 난 썩었어 ㅜㅜ 뭘 생각한거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637 부스케츠의 떠먹여주는 패스 16 2018.01.13
4636 오빠 너무 크다 4 2018.01.13
4635 한의원에 간 서양녀 3 2018.01.13
4634 천조국 햄버거 랭킹 30 2018.01.13
4633 가상화폐에 대한 워렌버핏의 생각 28 2018.01.13
4632 소개팅 프리패스 비쥬얼 21 2018.01.13
4631 한국전쟁에 참여한 큰형 23 2018.01.13
4630 전설의 화성인 12 2018.01.13
4629 운동신경 좋은 사람도 하기 힘든 기술 14 2018.01.13
4628 참신한 발상 5 2018.01.13
4627 맡긴 거 찾으러 온 타조 14 2018.01.13
4626 걸어오는 효주 18 2018.01.13
» 일본의 성 39 2018.01.13
4624 소개팅 어플에서 고소당할 뻔한 여자 연예인 12 2018.01.13
4623 기레기의 미친 드립 14 2018.01.13
4622 요즘 군대 아침 점호 상황 20 2018.01.13
4621 175만원 짜리 평창 굿즈 12 2018.01.13
4620 사고친 마누라 6 2018.01.13
4619 정미홍 근황 8 2018.01.13
4618 한국 남자를 만나본 외국 여자들 20 2018.01.13
4617 골든디스크 아이린 9 2018.01.13
4616 월드컵 아시아 선수 최고의 골 13 2018.01.13
4615 에이 오빠 먹을 줄 모르네 20 2018.01.13
4614 생사를 넘나든 트럭 기사 15 2018.01.13
4613 이 악물고 방송하는 은하 7 2018.01.13
4612 신형 K3 랜더링 17 2018.01.13
4611 찰스 바클리 근황 9 2018.01.13
4610 널 내 마음 속에 저장 7 2018.01.13
4609 레알 마드리드 경기 역습 18 2018.01.13
4608 쯔위가 걸그룹 팬 공공의 적인 이유 30 2018.01.13
4607 꼭 그렇게 잡아야만 했냐? 9 2018.01.13
4606 왜 국민 여론과 반대로 한국만 가상화폐를 규제하죠? 20 2018.01.13
4605 아들 엄마가 자전거 좀 빌릴게 9 2018.01.13
4604 이주연의 몸매 부심 9 2018.01.13
4603 아기 얼굴이 보고 싶은 엄마 21 2018.01.13
4602 반도의 니콜 키드먼 14 2018.01.13
4601 계약서 제대로 확인하셨죠? 9 2018.01.13
4600 박지성 어머니 영국 런던에서 교통사고로 사망 16 2018.01.13
4599 열혈 운동권 배우가 된 이유 10 2018.01.13
4598 기회를 틈타 난립하는 코인 16 2018.01.13
Board Pagination Prev 1 ... 33 34 35 36 37 38 39 40 41 42 ... 153 Next
/ 1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