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01.jpg02.jpg03.jpg04.jpg05.jpg06.jpg07.jpg08.jpg09.jpg10.jpg11.jpg12.jpg13.jpg14.jpg15.jpg

16.jpg17.jpg18.jpg19.jpg20.jpg21.jpg22.jpg23.jpg24.jpg25.jpg26.jpg27.jpg28.jpg29.jpg30.jpg31.jpg

  • 카더라 2018.01.13 01:46 (*.98.13.109)
    근데 유럽에서 온 유학생들 보면 엄청 징징거리던데 방송에서 맨날 유럽 국가들 지상낙원처럼 묘사하는데 정작 유럽 살다 아시아나 북미로 넘어간 애들은 잘 안 돌아가려고 함

    독일 월세 졸라게 비싸고 세입자가 나갈 때 굉장히 세세한 부분까지 전부 원상복구 해야한다던데 우리처럼 대충 퉁 치는 거 없대
  • 뇌내망상 ㄴㄴㄴ 2018.01.13 01:52 (*.237.105.229)
    뭔소리야 독일은 소득 수준에 비해 주거비 비싸지도 않고
    세입자가 원하면 평생 한집에서 살 수 있어.
    독일은 서유럽중 유일하게 주거 복지가 잘돼있는 나라고
    영국 프랑스 스페인 등등 나머지나라는 다 비싸고.
    결국 정부의 의지 및 방향이 주거의 질을
    결정하는 가장 중요한 부분인거야.
  • ㅎㅎ 2018.01.13 02:02 (*.70.47.79)
    해외는 커녕 제주도도 못밟아본놈들이 씨부리는 일 많다~
  • 너야말로뇌내망상 2018.01.13 02:58 (*.82.172.162)
    우리 사촌형과 친구가 베를린하고 프랑크푸르트에 거주중이다
    월세는 아무리 싸도 40-50만원정도이고 지금 점점 오르는 추세란다
    너야 말로 뭔소리니?
  • ㅡㅡ? 2018.01.13 04:50 (*.223.33.46)
    서울 제대로 된 곳이 50 80 넘는데 얜 뭔소리하냐
    40 50으로 지랄좀마
  • 2018.01.13 07:23 (*.208.126.16)
    나 부산 사는데 월세 57만원이다.

    계약 잘못한거 같아 후회중 ..

    잠시 있으려고 아무데나 대충 그래도 좀 안락한곳에 있자고 계약은 했는데

    하고보니까 인근에 싼곳이 더 많더라구
  • 엠텍 2018.01.13 12:18 (*.166.246.200)
    투베드에 40에서 오십이면 엄청싼데? 어디냐?
  • ㅇㅇ 2018.01.13 15:30 (*.248.3.182)
    존나 싼데?
  • 121 2018.01.13 15:52 (*.61.188.143)
    4-50에 보증금 100이잖아 그럼 졸라 싼거지
    100-50 이면 한국으로치면 5100만원짜리 집이야
  • ㅁㄴㅇㄹ 2018.01.13 07:31 (*.202.42.200)
    내가 지금 프랑크푸르트사는데 WG로 (쉐어하우스) 해도 전기인터넷 다하면 400~500유로다
    혼자살면 최소 700유로여 ㅋㅋ 주거비가 안비싸다는건 어디서나온 ㄱ소리지
    프랑크푸르트 벗어 나면 70~80크바 한 20평짜리 600유로정도에 살수있긴하다 근데 일하려면 큰도시로 가야되서 티켓한달짜리 끊으면 티켓값만 또 140유로가 넘는다
  • 00 2018.01.13 11:39 (*.20.13.170)
    니가 프랑크 프르트 사는데 월세가 500유로라고 그래서 비싸다고 하놔
    너 프랑크 프루트 인터넷으로배워 애기하냐
    독일임금수준대비 월세 비교해라
    왜 500유로를 한국에서 비싸다고 애기하냐
    거기가 시급 7530원 주는 나라냐
  • 2018.01.13 02:21 (*.29.122.218)
    베를린 월세 엄청싼데 뭔 개소리냐
    프랑스는 파리나 좋은 도시는 월세 비싸도
    알로까시옹이라고 학생들한테 주거비 지원해주는 제도가 있다
    유학생까지 다 지원해줌. 대학기숙사 살아도 지원해줌.
    나갈때 세세한 부분 체크하는데 들어갈때 같이 체크하고
    심하게 손상된 부분은 당연히 물어주게 되어있는데
    어느정도 상식선에서 자연스러운 손상은 감안한다
    그게 합리적인거지
    뭘 퉁쳐 ㅋㅋㅋ 미개한거지 그게 좋은건줄 아냐?
    들어갈때 체크 안하고 나중에 나갈때 집주인이 '이거 왜이래? 물어내!' 하면
    질질짜면서 보증금 까이고 나가는게 좋니?
  • 그렇다면 2018.01.13 09:52 (*.90.52.249)
    그리고 그렇게 유럽의 제도가 좋으면 거기가서 살지
    왜 한국에서 우리는 이런데 여기는 안 그렇다
    이런 얘길 하는지,,,,,,
  • ㅇㅇㄴ 2018.01.13 11:39 (*.223.5.57)
    ㅈㄴ 한국도 좋아지면 안되냐?
  • ㅋㅋ 2018.01.15 00:28 (*.133.146.30)
    독일 월세 오른지가 언젠데,,,요샌 졸래 비싸,,,언제적 얘기 하는거냐
  • 푸하하 2018.01.13 01:48 (*.70.47.79)
    여기도 전세가 좋은개념이라며 지랄하는 새 끼들 있더만 ㅋㅋ 평생 월세 사세요 이딴 헛소리하면서(부동산대책 게시물)
    니 자금의 대부분이 주택에 묶여서 융통도 못하고 하루벌어 하루사는 하루살이로 만드는 제도가 주택이다. 집 자본을 가진 부유층들이 너네들 피땀으로 돈 불린다고 ㅋㅋ
  • 김이박최정 2018.01.13 01:52 (*.170.68.77)
    거주하지 않는 집에는 15% 보유세 먹이는거 좋다. 한국도 시행하자.
  • ㅇㅇ 2018.01.13 02:46 (*.233.110.110)
    한국이면 가족이 찢어져 살게 된다
  • 2018.01.13 03:50 (*.246.69.247)
    찢어지면 주거
  • 신토불이여 2018.01.13 01:58 (*.91.235.75)
    나 독일산다. 월세로 내는 돈이나 집사서 은행에 갚아나가는 금액이나 많이 차이가 없어서 계약했는데.. 30년 갚아야 한다 ㅠㅠ 언젠간 한국 돌아가고픈데. 영원히 살아야할까 걱정이네...
  • 거제도꼴난다 2018.01.13 02:17 (*.36.142.239)
    아 독일놈이 정말 아무 것도 모르는 헛소리 하는거야

    한국도 강남 위에, 성북동 평창동, 한남동이 있다.
    한국도 사람들이 아파트, 강남에 살고 샆어서 사는줄
    아나 보네... 마당 있는 넓은 집에서 살고 싶어하는
    사람 많지 서울에... 근데 서울에 그런 집 마련할 돈은 없고
    그 좋은 위치에 있는건 아파트 뿐이야....
    그렇다고 거리가 먼 지방 도시로 옮기기엔 일상적 생활이
    그걸 용납받지 못하는 자본주의의 노예들이기 때문이고
    서울같은 도심에 사는 한국 사람들도 나만의 별장도
    일탈도 정원도 꿈꾸지만 현실에서는 불가능할 뿐이야.
    싱가포르가 집값의 90% 를 대출해준다 뭐다 이런 이야기를
    하는데... 싱가포르 집값은 홍콩 뺨치는데 30억을 대출해주면
    원금과 이자는 대체 얼마지?
    신혼 부부가 집값에 대한 80~90% 의 대출을
    상환이 가능은 한거야?
    집값이 5 억 언더, 2~3 억 대출이야도 참 갚는다는게 힘든데
    저긴 집값이 30억 막 이렇다고 그걸 무슨 수로 갚지?
    LTV 90%? 시이비알 그냥 엄청 비싼 은행 월세 사는거잖아
    결국 다 못갚고 파산하고 은행 소유로 돌아가고 빈털털이 되는 구조인데??

    독일 구조.. 그렇게 월세 시스템이 잘되있으면
    왜 독일 사람들도 내 집 마련을 꿈꾸지?
    집 주인과 권리는 동등하다며?
    인간은 소유를 원한다, 위선적이야
    월세 제도가 잘되있어서 집 안사도 된다?
    당장 한국의 보증금이 확 내려가고,
    월세만 내고 살 수 있게 되고 전세가 없어지면
    서민들이 살기 좋은 나라 되나?
    아니, 집 살려고 아둥 바둥 거릴껄...
    내 집 마련하고 싶다고 월세 제도가 잘되어있는데 왜요?
    하면 그냥 걱정이라고 내 집이 아니니 나가야 할지도 모른다고
    할려나? 아니면 나도 내 집 이라고 말하고 싶어요 라는
    뭔가 표면적이고 근거 부족한 소리를 할까?
    어찌되었든,

    그리고 한국도 월세 집이 없어서 젊은 이들이
    결혼을 못하나?
    월세로 시작하겠습니다 하면
    어떤 부모가 그래 자네 정말 믿음 직해 내 딸을 주겠네
    하면서 좋아할까?
    비현실적이고 이기적이여도 내 딸은 대출 없이 매매로
    자기 집에서 시작하기를 바라는거고.
    그게 점 안되면 대출 없는 전세를 꿈꾸는 거고
    그게 안되면 대출 낀 매매를,
    그거 보다 못한게 대출 낀 전세고.
    제일 인간만도 못한걸로 치는게 월세인데?
    한국 사람들의 속물적 생각이 그런건데,
    한국은 임대 집이 없어서 결혼을 못하는줄 알겠다.
    한국도 임대 하는 집 많아.

    독일 이야기 엄청 달콤하게 들리지만
    임대를 구하는 사람 입장에서만 생각하지 말고
    임대 해주는 사람 입장에서도 생각해보자
    이게 대체 무슨 소리야???

    월세 보증금이라는건 입주한 사람이 채무불이행이라
    볼 수 있는 월세 납부를 거부하거나 집을 훼손했을 때를
    위한 거야. 근데 그걸 월세 두달치 정도...?
    무척 적은 담보지... 리스크가 크다고
    거기다 채무 불이행을 해도 바로 안나가도 된대.
    진짜 뭔 서브프라임같은 놈들이냐?
    아 무 리 생 각 해 도 독일놈들 주거 정책은
    말도 안되는 거야,
    그 리스크를 국가에서 보증을 해주던가?
    적어도 양쪽이 동등하다는 것은 헷지가 되어야
    진정으로 동등한 거지.
    말도 안되는 역차별적 구조야.
    개 똥 같은걸 두개 예시로 가져와서
    좋다고 하고 있어 아주...
    그래봐야 한국 부동산 시장은 미국놈들이 그랬던 것처럼
    잘못된 주거 정책과 대출 정책 투기로 피를 제대로 볼텐데 말이야.
    정부 입장에선 얼마나 속이 타겠나?
    부동산 가격을 낮추는 방법은 아는데, 그랬다간
    폭탄이 팡팡 터지고
    그냥 두자니 폭탄의 크기는 점점 커지고
    폭탄을 현상 유지 하자니 국민들이 이전에는
    부자되게 해주더니 이 정부는 미친정부라고
    부자도 못되게 하고 대출 받기도 힘들게 한다고
    나쁜 정부라고 폭탄 크기 좀 키우게 해달라고 아우성을
    치고 앞날이 너무 뻔하다 너무....
  • 개소리 2018.01.13 02:27 (*.91.235.75)
    당신이 보는 집은 부동산투기고,독다니엘은 그저 먹고 쉬고 자는 주거하는 집을 이야기하는거야... 흥분하시지 말고
    독일은 세율자체가 높기에 많이벌어도 문제.부동산이 많아도 문제.
    많아 가진다고 마냥 행복할순 없으...
  • 2018.01.13 02:38 (*.7.47.187)
    병신아 타국의 부동산 상황과 한국이랑 똑같이 비교하지마라 ㅋㅋㅋㅋㅋㅋ 으휴 우물안 개구리새끼
  • 2018.01.13 16:00 (*.186.247.41)
    수도 중심으로 볼 때,

    대체 싱가폴이랑 베를린의 부동산 상황이

    한국보다 나은게 뭐냐???

    설명 가능하냐???

    훨씬 더 비싼데???

    많이 대출해줘도 못산다니까??

    월 상환금이 서민들이 납부할 수 있는 한계를

    초과하는데 어휴...
  • 123 2018.01.13 02:21 (*.167.142.109)
    우리나라는 집이 재테크 수단으로 이용되어 왔기 때문에 이 모든 문제의 시작이었지... 애초에 근간을 세울 때 신중했더라면 부동산 버블 자체가 없었을터 근데 유럽도 우리나라와 같은 시기를 거쳤더라 우리도 나중에는 유럽화 될 수도 있다.
  • ㅇㅇ 2018.01.13 02:28 (*.114.17.84)
    아파트 감옥이지뭐....

    호수 있고 답답하고 소음때문에 티격티격 빨래도 밤늦게 돌리지도 못하고

    뭐 사러갈때도 불편하고 그렇지....
  • 2018.01.13 02:29 (*.58.66.153)
    세입자 월세 밀리기 시작해도 보증금에서 까는 방법 말고는 뾰족하게 받아낼 수 있는 방법 없고,
    월세 밀리고 밀리다가 어느날 가게 문 닫아놓고 잠적 타버리면 점포 안에 있는 물건 건물주 맘대로 손도 못댄다.

    명도소송 하려고 내용증명 보내고 싶어도 잠수탄 새끼가 제대로 된 주거지가 있을리가 만무하고, 겨우 공고(?)하는식으로 기다려서 명도소송 몇달걸려 진행하면 판결까지 8개월은 기본, 늘어지면 1년도 가는데 이 동안 점포는 게에에에에에속 묶여있으니 다른사람한테 세는 놓지도 못하고 앉아서 돈 날리는 셈.

    몇개월 1년씩 걸려서 승소해도 소송비, 명도집행비 건물주가 다 부담해야하고,

    세입자한테 밀린 월세, 소송비, 명도집행비만 있나? 점포 원상복구 비용도 건물주가 다 뒤집어 써야함.

    이런거 죄다 손배청구하면 당연히 지급명령 떨어지지만 도망다니는 세입자 새끼가 지 명의로 재산을 놔둘리가 없지 ㅋ

    지 마누라, 부모, 다른사람 이름으로 재산 다 뺴돌려 놓으면 뻔히 자가용 끌고 돌아다녀도 십원 한장 못받아낸다.

    게다가 이런 새끼들이 건물세 이외에 전기 수도 가스 공과금 제대로 낼리가 없으니 멋모르고 세입자 명의로 돌려놓지 않았거나 하면 건물주가 다 토해내야됨.

    이렇게 해서 세입자 하나 잘못들이면 건물주가 옴팍 뒤집어 쓰는 비용이 얼마쯤 나올지 대충 통빡 나오지?

    최소 월세의 20배는 받아놔야 저런 좃같은 경우에 세이브가 될까 말까임.

    이런 악덕한 세입자 새끼들은 이건물 저건물 메뚜기처럼 돌아다니면서 치고 빠지고 치고 빠지고 하면서 장사 해처먹는다.

    전문적인 새끼들이지 ㅋ 이런경우 존나 비일비재함.

    대한민국에서 건물주 좃도 아니야.

    세입자가 얼마나 유리한데 ㅋ
  • ㅇㅇ 2018.01.13 04:26 (*.148.75.119)
    응~ 극단적사례 일반화 꺼지시구요 세입자중에 악덕은 있을수도있지만 입장상 무조건 을이고 건물주한테 못비벼 병신아~
  • 2018.01.13 04:43 (*.58.66.153)
    당장 내 얘기다 씨발놈아 ㅋ

    하다못해 이전 세입자새끼 다른건물 가서 직원 부리면서 장사 하고 있는거 뻔히 알고 위치도 알고 집도 알아도 본인 명의로 된게 하나도 없어서 건드릴 수 있는게 하나도 없다 씹쌔끼야 ㅋ

    입장상 세입자가 을? 건물주가 갑질 할수 있는거 딱 하나밖에 없어. 계약 갱신할떄 되서 '가게 세 올릴테니까 계시던가 나가시던가 하세요' 이거 요구하는거 ㅋ

    이것도 몇몇 일부 상권 존나 잘나가는데나 젠트리피케이션이니 뭐니 세입자 쫓아내고 건물주가 갑질하지 그 외 대한민국 자영업자들 장사안되서 뒈져나가는 소리 들리는데 건물주가 지 좃대로 가게 세 쳐 올리기만 하면 세입자가 네네 하고 내주나? ㅋ

    나같이 따로 직업 있고 내 건물 지어서 살면서 아래층에 상가 세주고 사는놈도 가게 비면 건물값 떨어질까봐 어지간하면 공실 안만들고 가게세 유지하면서 장사하게 하려고 하는데 세 받아먹으면서 사는 사람들이 세입자 눈치 안볼거 같냐 ㅋ

    건물주 개 좃도 없어 븅신아 ㅋ
  • 2018.01.13 06:30 (*.62.172.125)
    한문장으로 할게 조물주위에 건물주
    너도 무슨 의미인지는 다 이해하리라 봄
  • 1c3 2018.01.13 10:00 (*.199.79.92)
    그건 건물주가 유리하다는 뜻이 아니야 멍청아...
    건물주가 유리했으면 리쌍이 왜 쩔쩔맸겠냐
  • 2018.01.13 12:35 (*.58.66.153)
    직장인들이 지들이 볼때는 일도 안하고 손 하나 까딱 안하면서 가게 세만 받아먹으면서 사니까 편해보인다고 만든 말 아냐 조물주 위에 건물주.

    일 안해도 저런 악덕한 세입자새끼 하나 만나면 스트레스가 상상을 초월한다

    내가 씨발 없던 안구건조증이 생김 ㅋㅋㅋㅋㅋㅋ

    기본 천단위 물리는건데 니 주머니에서 쌩돈 천만원이 그냥 날아간다고 생각해봐.

    2년동안 공짜로 세 주고 돈 한푼 못 건지고 건물은 소모되면서 ㅄ되는거야.

    다시한번 말하지만 소수의 준재벌급 건물주 새끼들 말곤 일반 개서민 건물주들 개 좃도 없다.
  • ㄷㄷ 2018.01.13 17:53 (*.38.22.19)
    동감한다 ㅆㅂ 법 악용할줄 아는 세입자 들어오면 한도끝도없이 손해보는게 임대인인데...
  • ㅇㅇ 2018.01.13 06:34 (*.54.162.151)
    1가구 1주택 하면 모든 문제가 해결된다
    땅고 집은 공공재 개념으로 가야지 이 나라가 산다
  • 2018.01.13 08:52 (*.7.54.144)
    그럼 독일가서 살던가 ㅋㅋㅋ

    누가 한국살라고 바짓가랑이 잡았음?
  • ㅇㅇㄴ 2018.01.13 11:40 (*.223.5.57)
    노예근성 오지네
  • 말래싱가 2018.01.13 14:40 (*.56.153.37)
    비교를 싱가폴하고 하네

    싱가폴은 못사는거다 안사는게 아니라....

    그리고 보통 싼 주거아파트는 진짜 못살 정도로 구려... 국가소유라

    에효 .. 저 방송보고 싱가폴 찬양하갯구만 거지같아도 진짜 그지같은곳이 싱가폴임
  • ㅁㄴㅇㅎㅁㄴㅇㅀ 2018.01.13 22:13 (*.181.192.159)
    단독이 사생활면에서는 편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6242 힘쓰는 여경 27 2018.01.18
6241 힘내라 행보관님 곧 오신단다 21 2017.12.16
6240 힐벗은 아영이 8 2017.12.08
6239 힐링하는 듣보 7 2017.12.21
6238 힐링 중인 듣보 4 2017.12.16
6237 힐 벗은 설현 20 2017.12.05
6236 히트곡 하나 없는 월드스타 49 2018.01.13
6235 히메나 선생님 근황 12 2017.12.25
6234 히로히토 새총 사건 14 2017.12.22
6233 히로시마 원자폭탄 26 2018.01.09
6232 흰티 설현 12 2017.12.19
6231 흰청 지효 10 2017.12.11
6230 흰둥이와의 이별 6 2017.12.14
6229 희롱 당한 과외 선생 62 2017.12.17
6228 희대의 쩜오 드립 21 2017.12.19
6227 흥이 넘치는 네덜란드 누나들 13 2017.12.13
6226 흥미로운 연구 결과 15 2017.12.29
6225 흡족했던 근혜 14 2018.01.10
6224 흡연자 피부 노화 쌍둥이 비교 34 2017.12.31
6223 흙수저 유로트럭 4 2017.12.05
6222 흘러내린 나나 3 2017.12.30
6221 흘러내리는 민아 9 2017.12.16
6220 흔한 키즈카페 풍경 20 2018.01.09
6219 흔한 직장 상사 24 2017.12.09
6218 흔한 주작 방송 32 2017.12.08
6217 흔하디 흔한 스시집 알바녀 13 2018.01.17
6216 흔들어주는 사나 12 2018.01.17
6215 흔들어서 빼야하는 이유 17 2017.12.31
6214 흑형 인생 역전 26 2017.12.05
6213 흑누님들의 전투 13 2017.12.16
6212 흉터 가리려고 운동 시작 7 2017.12.25
6211 흉기 흉기 인터넷에서 아무리 욕해봐야 36 2017.12.12
6210 흉갑을 두른 복서 15 2017.12.25
6209 휴지는 이제 안녕 24 2018.01.09
6208 휴대폰 주워주는 돌고래 9 2017.12.20
6207 휴대폰 액정 자주 더러워지는 사람 깨끗해지는 꿀팁 8 2017.12.30
6206 휴가를 해외로 가는 이유 11 2017.12.08
6205 휴가 떠났다가 일복 터진 기자 3 2017.12.03
6204 휴가 나온 빈지노 11 2017.12.29
6203 휴 천만다행이다 10 2017.12.2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7 Next
/ 1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