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2018.01.13 19:29 (*.87.40.18)
    안봐서 내용은 모르겠다만 전문가 평점 믿지않음 특히 쟤네들은 신파극에 대한 이해할수없을정도의 거부감이있음.
  • 무덤덤 2018.01.13 19:42 (*.169.202.216)
    쿨병 걸려서 눈물나면 자존심 상해함 라라랜드 스타일만 지향
  • ㄹㄹㄹ 2018.01.13 19:46 (*.98.148.204)
    감동을 풀어내는 방식이 여러가지가 잇는데
    그중에서 신파는 최악이라고 봐야지
  • ㅇㅇ 2018.01.13 19:47 (*.40.152.78)
    근데 솔까 신파극도 신파극 나름이지

    저런 비슷한 소재의 신파극을 만드니까 욕하는거

    지적장애 있는 동생과 형 스토리가 한둘이냐구...

    난 이병헌이 작품 고르는 선구안은 높은 배우로 알고 있는데

    좀 놀랬다
  • 이명박 2018.01.13 19:47 (*.105.86.58)
    동감 전문가란 놈들은 전문가병이 걸려서 그런지 몰라도 일반인하고 다른 눈을 가져야 한다는 강박관념이 있는 듯...
    신파적인 스토리에 이상할 정도로 거부감이 있음.
    일반인들이 무슨 꼭 엄청난 연출, 기법, 스토리를 보려는 사람만 있나?
    그냥 신파 보면서 감동받고 울고 싶은 사람도 있는 법이지.
  • ㅁㄴㅇㅁㄴㅇ 2018.01.13 20:03 (*.121.87.212)
    아니 평론가가 일반인과 다른시각으로 영화를 안볼거면 평론을 애초에 왜 필요해? 당연히 일반 관객들과는 다른 시각의 평가를 해야 가치가 있는거지.
    또 평론가라는게 뭔 자격증이 있는건 아니지만, 당연히 보통사람들보다는 영화를 압도적으로 '많이' 봤을거고, 감독이 선택한 특정한 방식이 얼마나 흔한지, 쉬운길인지 어려운길인지 파악할거 아냐. 감독이 흥행에 잘 먹히긴 하지만 너무 쉬운 선택을 했다고 본다면, 그게 설사 대중의 평가와 동떨어진다고 해도 지적을 해야 의의가 있는거 아냐?
    평론가라는 자들이 가진 강박관념 만큼이나, 그런식의 전문가 평점에 지나치게 발끈하는것도 열등감의 발로지.
  • ㅇㅅㅇ 2018.01.13 20:10 (*.213.8.146)
    원래 주관적평가가 많이 들어가는 분야는 전문가를 ㅈ밥으로 보자녀. 기술은 아무나 못 만드니 평가가 어렵지만 영화는 누구나 평론할 수 있으니깐
  • 사칭1호 2018.01.13 20:27 (*.9.220.31)
    지 눈에서 물이 고이는 순간 -3점
    한번 보고 이해 못하면 +3점
  • 혼란해 2018.01.13 19:37 (*.81.3.73)
    걸러야 하나? 보고 싶었는데
  • 2018.01.13 19:38 (*.224.60.200)
    포스터부터 거지같구만 ㅎ
  • ㄹㄹㄹ 2018.01.13 19:45 (*.98.148.204)
    쌍팔년도,,신파,, 이런 얘기 나오는건 시나리오 부터가 구리다는건데
    병헌이형 안목이 그정도는 아닐텐데..
    뭐 인간관계땜에 찍은건가;;
  • 123 2018.01.13 19:47 (*.106.191.222)
    싱글라이더 기대 안하고 봤는데... 잼있었는데...
    이것도 그렇길~...
    부인이 아들 구해줘서 고맙다고, 구해준 서양남에 한번 주던데..
    그 걸 밖에서... ㅅㅂ 욕나왔음..
  • 123 2018.01.13 23:15 (*.167.142.109)
    본거 맞냐 ㅎㅎㅎㅎㅎㅎㅎㅎ
  • ㄹㅇ 2018.01.13 19:51 (*.148.185.6)
    박평식은 해외영화 빼고는 믿을만함.
  • 최루성 2018.01.13 21:22 (*.98.13.109)
    안봐도 뻔한 드라마지 과격하고 무심한 형과 장애가 있는 동생

    기승전결 뻔하지

    근데 예상대로 뻔한 전개였나보네
  • 나미 2018.01.13 22:36 (*.115.184.47)
    박평식 5점이면 웰메이드 아니냐
    지금 흥행하고있는 신과함께도 4점때렸고
    브이포벤데타도 5점때렸던 양반인데
  • ? 2018.01.14 04:43 (*.202.204.67)
    별 갯수를 봐봐..
    그리고 박평식 네이버에서 신과함께 2점 줬어
  • ㅁㄴㄹ 2018.01.15 03:30 (*.205.77.24)
    신과함께 내가 본 영화중 거의 제일 쓰레기였는데

    보는 내내 짜증나 뒤지는줄 알았다

    같이보러 간 여친만 없었어도 10분안에 나왔을듯
  • 2018.01.14 02:50 (*.58.98.103)
    선이 강한가 많이해서 이런 영화 한반씩 하드라
  • 빅브라더 2018.01.14 03:43 (*.33.164.15)
    예전 이정재 이범수가 찍은 오브라더스 후속편일듯...
  • 박평식 2018.01.14 12:10 (*.135.215.237)
    시사회에서 봤는데 이거 웃김ㅎㅎㅎㅎㅎ코미디 영화임. 그래서ㅠ평론가 점수가 낮나?
  • ㅋㅋ 2018.01.15 00:23 (*.133.146.30)
    관객평점은 높을것이다
    한국사람들은 웃기다가 눈물 나면 무조건 10점 준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315 녹도 주민과 꽁트하는 하하 3 2018.01.13
5314 노르웨이 혼성 생활관 26 2018.01.13
5313 강호동 10년 전 방송 스타일 11 2018.01.13
5312 공대생들 잠시만요 22 2018.01.13
5311 색조화장 안했을 때 예쁜 배우 17 2018.01.13
5310 이세돌 입술 꽉물 13 2018.01.13
5309 으니의 요구 21 2018.01.13
5308 진짜사나이 올타임 레전드 20 2018.01.13
5307 1987 거리의 편집자들 16 2018.01.13
5306 JTBC 모든 예능 시청률 10 2018.01.13
5305 아이들에게 슈퍼스타가 된 마트 직원 8 2018.01.13
5304 비쥬얼로 승부하는 식당 15 2018.01.13
5303 아이돌 성형 해명 레전드 12 2018.01.13
5302 기막힌 경치 16 2018.01.13
5301 안톤 오노 근황 11 2018.01.13
5300 호텔에서 몰래 퇴실하는 방법 15 2018.01.13
5299 은지야 화내지 말고 참아 9 2018.01.13
5298 억울한 법무부 39 2018.01.13
5297 김구라 아들 근황 12 2018.01.13
5296 유흥업소에서 일할 때 알아둘 것 16 2018.01.13
5295 전현무의 대상 소감 4 2018.01.13
5294 코에이와 토탈워가 만든 여포 비교 30 2018.01.13
5293 히트곡 하나 없는 월드스타 49 2018.01.13
5292 한국 남자들 돈 쉽게 번다 39 2018.01.13
5291 플래시 이겨내는 이린이 6 2018.01.13
5290 일본의 흔한 양로 시설 15 2018.01.13
5289 눈빛 좋은 사나 8 2018.01.13
5288 메시에게 튜터 받는 뎀벨레 5 2018.01.13
5287 손나은한테 화환 보낸 아디다스 14 2018.01.13
5286 환급해주기 싫은 메가스터디 16 2018.01.13
5285 멤버의 말에 우는 주이 14 2018.01.13
5284 탱탱볼 댕댕이 4 2018.01.13
5283 대놓고 맥이는 유라 10 2018.01.13
5282 금연 구역에서 담배 피우는 여성 7 2018.01.13
» 뵨사마 신작 전문가 평점 22 2018.01.13
5280 시스루 윤지 13 2018.01.13
5279 적폐 청산을 위한 준비된 정부 104 2018.01.13
5278 독일의 주거 제도 38 2018.01.13
5277 상남자식 주도 35 2018.01.13
5276 중국 최신 AI 수준 38 2018.01.13
Board Pagination Prev 1 ... 30 31 32 33 34 35 36 37 38 39 ... 167 Next
/ 1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