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남성보정속옷 2018.01.17 02:00 (*.98.13.109)
    소진 이모의 열정을 느끼고 싶다
  • 뭐하러물어봐 2018.01.17 02:01 (*.223.45.193)
    결국은 대답 안하네
  • 2 2018.01.17 02:07 (*.62.188.28)
    마녀사냥 오랜만에 보니 꿀잼이네
    저런 맥락없는 대화 너무좋아
  • 사칭1호 2018.01.17 02:09 (*.9.220.31)
    민아가 글래머라고?
  • 그렇다면 2018.01.17 09:15 (*.90.52.249)
    제갈량을 만난 주유지,,,,,,
    같은 팀에 유라가 있으니까

    웃자고 적은거니
    정사가 어떻고 이런건 나중에 얘기하자 형들~
  • 쿠러러러러러러러럭 2018.01.17 10:37 (*.162.227.126)
    정사를 봐도 주유는 제갈량에 못 비벼.
    그리고 주유는 연의에도 대단하게 나와.

    오히려 평가 절하 된 건 오에서는 노숙이지... 마치 무슨 주유 심부름꾼 같이 나와서...
    그리고 배틀 열리는 건 사마의랑 제갈량이고.

    제갈량은 정사에서도 평가가 매우 높은 인물이라.
    정사를 지은 사람과 그 위치를 생각하면, 제갈량이 정사에서보다 더 나은 인물일 확률도 많으니
    암튼 먼치킨은 먼치킨....
  • ㅇㅇ 2018.01.17 12:54 (*.201.191.10)
    제갈량 100, 주유 95, 노숙 95, 사마의 99 sam3 기준
  • -- 2018.01.17 16:04 (*.252.21.67)
    능력치 오랫만에 보네 ㅋㅋㅋㅋㅋㅋ
  • ㅇㅇ 2018.01.17 17:11 (*.86.132.141)
    제갈량 평가가 정사에서도 좋아?

    난 유능한 행정가지만 전략가는 아닌것처럼 묘사된다고

    들은거같은데 잘못된 정보인가
  • ㅇㅇ 2018.01.17 02:14 (*.58.231.80)
    석천이형 ㅋㅋㅋ 역시 탑
  • 123 2018.01.17 03:02 (*.41.99.12)
    저때 대답 하던 아이돌 몇명 있었는데 팬들 우르륵 떨어져 나가더라 ㅋㅋ
  • bsadb 2018.01.17 08:27 (*.211.236.232)
    이런거보면 홍석천이 게이혐오를 영상매체에서 선구자급으로 잘풀어낸것같다
    까칠남녀보면 봉건적사회제도에 묶여있는데 이정도면 진짜 잔다르크 수준
  • ㅇㅇ 2018.01.17 11:58 (*.120.169.4)
    그렇지 똑같은 주제도 어떻게 표현 하느냐에 따라 달라지는거야

    홍석천은 자기 게이인거 인정하고 남들이 좀 놀리거나 해도 그걸 긍정적으로 받아들이고 이용한거야

    근데 까칠남녀 봐라 무슨 말만 하면 불쾌하다 이러니깐 말이 안되는거지

    진짜 홍석천한테 했던것 처럼 놀리는게 아니라 정말 물어보는 것과 일상적인 표현도 불편하다고 하니깐

    공감을 전혀 받지 못함
  • 어쩔수없어 2018.01.17 08:32 (*.84.169.107)
    진짜 홍석천이 동성애자 이미지 좋게 만들어 놨는데 왠 찌끄러기 새끼들이 변태짓 하면서 다시 시궁창에 처박고 있음
  • 2018.01.17 08:58 (*.223.19.8)
    게이하자ㅋㅋ
  • 일치머 2018.01.17 11:22 (*.33.184.56)
    소진이모는 낮져밤이같고 민아는 낮져밤져인듯?
  • 흥민손 2018.01.17 16:26 (*.70.52.81)
    네가 해봐서 아는데...
  • ㅁㄴㅇㄹ 2018.01.17 16:53 (*.179.66.237)
    흥민이 나와라
  • ㄴㄴ 2018.01.17 17:08 (*.70.55.89)
    소진언니.... 넘좋아어뜩하니..ㅠㅠ
  • ㅇㅇ 2018.01.17 17:12 (*.79.249.148)
    퀴어축제만 안했어도 극혐까진 아니었을텐데
    괜히 석천이형까지 피보는 듯.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025 고라니의 팬 서비스 5 2018.01.17
2024 단역 여배우의 사망 38 2018.01.17
2023 무도가 또 9 2018.01.17
2022 야상의 역사 22 2018.01.17
2021 아육대는 아이돌 연애의 장 12 2018.01.17
2020 최두호의 장단점 22 2018.01.17
2019 강예원의 혁명적 사이즈 13 2018.01.17
2018 소매치기 역관광 8 2018.01.17
2017 흔하디 흔한 스시집 알바녀 13 2018.01.17
2016 이병헌의 인생작 13 2018.01.17
2015 경희대 라인? 2 2018.01.17
2014 군복무 단축에 대한 생각 17 2018.01.17
2013 초면에 호불호 갈리는 타입 46 2018.01.17
2012 개정된 스토킹 처벌 기준 10 2018.01.17
2011 사랑니 뽑는 고통 86 2018.01.17
2010 유명인들이 죽기 직전 마지막으로 찍힌 사진 33 2018.01.17
2009 교실에서 이거 드셔보신 분 80 2018.01.17
2008 무한도전 면접의 신 30 2018.01.17
2007 LG의 야심작 시그니처 프리미엄폰 56 2018.01.17
» 민아와 소진의 연애 스타일 20 2018.01.17
2005 자녀 교육도 내로남불 74 2018.01.17
2004 세계 1위로 꼽힌 에티하드 항공의 1등석 14 2018.01.17
2003 백종원식 된장찌개 43 2018.01.17
2002 단일팀에 대한 여자 아이스하키 선수들 발언 91 2018.01.17
2001 고현정의 풍채 21 2018.01.17
2000 가난한 자취생을 발명품 16 2018.01.17
1999 유시민에겐 죄가 없다 35 2018.01.17
1998 역시 사유리 26 2018.01.17
1997 북한 모란봉 악단 최근 공연 사진 31 2018.01.17
1996 서울 억양 변천사 35 2018.01.17
1995 알렉시스 세정 10 2018.01.17
1994 탄산음료 전용 뚜껑 39 2018.01.17
1993 결혼 예정인데 이상형을 만난 여성 57 2018.01.17
1992 윤식당의 불편한 진실? 40 2018.01.17
1991 탈탈 털리는 소방서 31 2018.01.17
1990 원피스 입고 춤추는 신민아 14 2018.01.17
1989 1650년 전 와인병 7 2018.01.17
1988 본인 약점을 잘 알고 있는 설현 28 2018.01.17
1987 박미선의 일침 17 2018.01.17
1986 추억의 외화 38 2018.01.17
Board Pagination Prev 1 ... 93 94 95 96 97 98 99 100 101 102 ... 148 Next
/ 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