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ㄱㄴ디 2018.01.19 01:36 (*.203.17.203)
    ㄱㅋㅋㅋ
    동물들은 숙취해소기능이 없지않나?저러다 죽는거아님?;;
  • 412 2018.01.19 11:45 (*.23.4.147)
    형 숙취해소가아니라
    알콜분해요소가 없더요
  • 11313 2018.01.19 17:06 (*.125.174.42)
    알콜분리효소지 그것도 모르냐? 아세톤 알데히드 효소라고 몰라?
  • 물논 2018.01.19 12:19 (*.162.119.206)
    분해요소는 모르겠고, 신체부피를 생각해보면 엄청 적게 먹어도 어마어마하게 마신 셈인거지.
    소주에 혓바닥만 담궈도 인간이라면 잔술 이상 마신거랑 비슷할걸
  • 띠용~ 2018.01.19 01:36 (*.47.234.37)
    너굴맨 귀여워 ㅠ
  • ㅌㅌ 2018.01.19 02:09 (*.151.104.95)
    라쿤이 개됐네
  • 21 2018.01.19 02:21 (*.130.182.136)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이민정 2018.01.19 02:45 (*.35.153.85)
    오늘밤 집에 못들어가겟네 ㅋㅋ
  • 아젓씨 2018.01.19 03:08 (*.247.88.101)
    아젓씨 여기서 자면 입돌아가
  • 헌자 2018.01.19 06:35 (*.254.15.105)
    아저씨가아니고 너구리입니다
  • ㅇㅇ 2018.01.19 06:58 (*.155.122.77)
    공수병이라면 ㅎㄷㄷ
  • jk 2018.01.19 07:53 (*.31.92.93)
    담근주 다먹고 화단에 거름되라고 매실 포도찌꺼기 뿌려놨는데 하필 백구강아지가 그걸 줒어먹고 술취해서 저러더라.. 끄어엉~~ 이상한 소리내면서 술주정도 하고 ㅋㅋ
  • 케인 2018.01.19 09:51 (*.223.34.149)
    옛날에 시골 백구도 그랬음. 명절 제사라고 할머니께서 술담그고 남은 찌거기를 화단에 버리셨는데 백구가 먹고 개됬음. 비틀비틀 거리다가 집앞에 누워선 눈감고 계속 짖는데, 이게 술주정이구나 싶더라ㅋ 더 웃긴게 나중에 마당에서 술담으면 백구가 와서 낑낑거리고 달라고 그런다고ㅎ
  • 돌고래 2018.01.19 17:29 (*.73.127.105)
    백구 색히들이 문제구만,,
  • 오엉 2018.01.19 10:35 (*.33.153.82)
    우리집개 한마리가 걸신 들린게 저랬슴 ㄷ
    뭐든지 자기한테 오는 거 일단 씹어서 삼킴 ㅋㅋ
  • ㄴㅇㄹㄴㅇㄹ 2018.01.19 13:29 (*.163.45.148)
    술마시고 숙취오면 토하는게 습관인데
    토하는게 너무 무서워서 참아볼려고 변기통에 앉아있으면
    바닥에 식은땀 뚝뚝떨어질만큼 흘리고
    거울쳐다보면 얼굴 새하얘지고 입술 파란색깔 되고 이러거든요
    얼마전엔 변기통에 앉아서 실신한상태로 5분정도 있은적도 있고 그런데
    나처럼 술병낫을때 이런사람들 없음 ?
  • 지금은 소주한병 ㅋ 2018.01.19 13:48 (*.38.10.52)
    나도 어릴땐 그랬음 시원하게 고통스러워서 오바이트도 못하고 얼굴하예지고 머리가 너무 아프고 화장실에서 고통의 시간을 보냈지
  • asdqzxc 2018.01.19 15:04 (*.146.43.187)
    나도 그런데...
    토하기 전까지만 먹고, 조절하는 법 익혀라
    나이들면 아프다..
  • 배 압박하면서 2018.01.19 15:09 (*.116.79.226)
    빨리 토해 버리고 따신물 마시는게 그나마 낫지
    버티면 숙취시간만 길어지지 않나 ;;
    (수지침을 놓고 팔을 머리위쪽으로 아플정도로 뽑아 올리면서 스트레칭 해주면 그나마 속이 빨리 안정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285 대학별 동문 파워 29 2018.01.19
2284 그분들이 양념 중인 논리 43 2018.01.19
2283 서민 울리는 가상화폐 28 2018.01.19
2282 작사가 김이나가 아이를 낳지 않는 이유 199 2018.01.19
2281 조용한 시골 마을의 물 분쟁 25 2018.01.19
2280 넘어져도 일어설 줄 알게 되었어요 19 2018.01.19
2279 단일팀이 개이득이라니까? 64 2018.01.19
2278 눈에 쌍심지 켜는 전원책 71 2018.01.19
2277 2019년 개봉예정영화 시나리오 유출 19 2018.01.19
2276 통증 유발하는 벤츠 E클래스 39 2018.01.19
2275 컨셉 바꾼 허지웅 26 2018.01.19
2274 지금이 행복한 줄 알아라 32 2018.01.19
2273 미군에게 많이 졌던 농구 국대 24 2018.01.19
2272 80년대 하이틴 가수 이지연 12 2018.01.19
2271 3층에서 떨어지는 아이를 무사히 받는 소방관 17 2018.01.19
2270 감동적인 명장면 한번 만들자는데 왜 40 2018.01.19
2269 쯔위의 핸드 스피드 12 2018.01.19
2268 열도의 일뽕 서적 17 2018.01.19
2267 도마뱀 가죽 벗기는 걸그룹 멤버 19 2018.01.19
2266 아이슬란드 버블 호텔 15 2018.01.19
2265 단일팀에 뿔난 2030 52 2018.01.19
2264 당신의 피부 취향은? 12 2018.01.19
2263 사라진 2000억 22 2018.01.19
2262 정신과 다니는데 뭐 어떡하라고요? 15 2018.01.19
2261 꿈을 짓밟지 말아주세요 42 2018.01.19
2260 주요 뉴스에 실린 가상화폐 폭락 사유 27 2018.01.19
2259 20세기에 만들어진 특이한 탈것들 2 2018.01.19
2258 아이유 닮은 이지은 4 2018.01.19
2257 대륙 노인들의 철봉 체조 14 2018.01.19
2256 98 군번 하니 3 2018.01.19
2255 이런 부엌 기억 나시나요? 26 2018.01.19
2254 고깃집에서 빵 먹는 사람들 3 2018.01.19
2253 부산대 여자화장실 31 2018.01.19
2252 유재석의 주량 27 2018.01.19
» 맥주 공장 털이범의 최후 19 2018.01.19
2250 방송 중 욕할 뻔한 이승기 11 2018.01.19
2249 일본 최고의 불륜 사진 14 2018.01.19
2248 거침없는 흥궈 6 2018.01.19
2247 아빠 올 시간이다 16 2018.01.19
2246 출국하는 사나 10 2018.01.19
Board Pagination Prev 1 ... 88 89 90 91 92 93 94 95 96 97 ... 150 Next
/ 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