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노답 2018.01.19 01:42 (*.98.13.109)
    난 설마 이 건에 대해서는 무적 논리로 쉴드 안칠 줄 알았는데 자칭 타칭 깨시민 사이트 가보니까 이미 양념 완료 됐더라

    초창기에 정부 비판하는 목소리는 전부 인민재판 당하고 대세는 이미 베충이와 기레기의 모함으로 결정 났더라고
  • ㅇㅇ 2018.01.19 02:02 (*.199.42.73)
    필와에 들어와있는 극성 문빠들이랑 얘기해보면
    주객이 전도됐다는 느낌이 많이 들어
    이니가 정의로와서 지지를 하는건지
    이니를 지지해야하니까 정의롭게 포장을 해주는건지
    헷갈려
    무조건 지지하고 보호해야한다는 생각을 하니까
    정상적인 비판도 일베몰이로 대응하고
    억지논리로 쉴드를 치기시작하니 거부감이 늘어나는거 아니겠니
  • ㅇㅇ 2018.01.19 03:41 (*.106.108.49)
    헷갈려 하지마 사이비종교에 세뇌된 사람들이나 다름없는 종자들이야
  • 또함써봅니담 2018.01.19 03:43 (*.199.201.63)
    ㅇㅇ/
    [친노친문 세력의 한계와 대중의 오해]

    친노친문세력을 이렇게 분석한다
    "변형된 운동권과 강남좌파의 콜라보레이션"

    지금 권력을 구성하는고 있는 세력이 크게 두가지다
    첫번째는
    J모씨나 K모씨처럼 학벌과 경제력, 사회적 지위를 가지고 있는 강남좌파출신들이고
    두번째는
    L모씨처럼 70~80년대 운동권 출신들이지

    <강남좌파> 출신들은 어차피 먹고사는 문제는 오래전에 해결된 부유층이고
    다만 자신이 지금껏 연구해온 이론이나 시스템을 사회에 적용시켜보고 싶은 사람들이야
    서민들의 현실을 실제로 경험해봤고 그들이 겪는 문제를 직접 해결한다기 보다는
    자신들이 생각하는 이상적인 사회를 자기 이론으로 실현시켜 보겠다고 욕심을 가진 사람들이지

    <변형된 운동권>이란
    70~80년대 독재정권에 대항하던 운동권 출신들이면서
    보수권력을 교체하고
    자신들이 권력을 쟁취하는 것이 결국 국가 개혁의 첫번째 시작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다
    이를 위해 과거 공격적인 좌파 사상을 버리고
    현실 권력과 적당히 타협하면서도 대중 친화적인 노선 변화를 택한 사람들을 말한다

    이 두 세력이 권력에 접근하기 위해서 필요했던 인물이 바로
    "노통"이었다고 생각한다
    노통이 가지고 있는 대중적 인기와 지지 기반이
    이 사람들에게 국가를 운영할 수 있는 기회를 주었고
    노통과 유사한 대중적 인기를 가진
    '문통' 역시 이 사람들에 의해 옹립되는 과정을 거쳤다고 본다

    근데 이 두세력은 공통적인 '단점'을 가지고 있다
    바로 '현실 능력의 부재"라는 것이다
    운동권 세력은 권력 그 자체를 목적으로 정치를 해온 사람이기 때문에
    선거나 대중 운동에는 뛰어나지만 경제나 행정같은 실무 분야의 능력이 전무하다
    강남좌파 역시 마찬가지다
    서민생활을 해본적도 없고 현실적인 경제 문제를 직접 경험한적 없이
    자신의 머릿속에 있는 이상이나 자신들이 좋아하는 선진국 정책을 모방하는데
    집중하기 때문에 정작 국내 현실에 적용시켰을 때 문제를 일으킨다
    대표적인게 학종이나 로스쿨 같은 정책들이다
    자기들의 설계상으로는 뛰어난 교육 정책이지만 정작 자기 지지기반이라고 할 수 있는
    서민들이 가장 반발하는 아이러니컬한 상황을 만들어낸다
    최근의 부동산 정책 역시 마찬가지다.
    강남좌파의 이념상으로는 부유층에게는 세금을
    서민에게는 주거안정을 가져와야 하지만 정작 강남 집값 폭등과 부유층의 재산만
    불려주는 어이없는 상황을 만들어 내는 것이
    바로 이러한 어설픈 이상주의와 현실 능력의 부재에서 기인한다

    더 큰 문제는 이 세력을 봐라보는 대중들의 시선이다
    지난 10여년 동안 친노친문 세력은
    자기들의 주특기인 대중 운동에서 상당한 노력을 기울였고
    또 노력한 만큼 엄청난 성과를 이루어냈다
    대표적인 것이 김XX씨를 중심으로하는 팟캐스트고
    김XX를 중심으로 하는 속칭 "문빠" 들의 엄청난 양적 증가다
    정치세력이 상당한 지지기반을 가지고 있다는 것은 당연한 장점이다
    그러나 문제는 팟캐스트를 중심으로 하는 대중운동이
    자신들의 정치에 대한 제대로된 설명이나
    이념 지향점을 지지자들에게 가르친게 아니라
    아이돌 팬덤과 유사한 "환상"을 만들어 냈다는 것이다

    팟캐스트는 늘 지지자들에게 말한다
    우리가 지지하는 "친노친문" 세력은...
    1.엄청나게 선하다
    2.엄청나게 능력있다
    3.엄청나게 서민적이다
    4.엄청나게 반기득권이다
    5.우리는 투사들이다
    대중들에게 친노친문세력은
    친일파와 싸우는 "독립군"의 이미지와 유사할 정도로
    순수하면서도
    정의롭고 또 그러하면서 엄청난 잠재력을 가진 능력자로
    포장하고 있다

    그러나 앞에서도 언급했듯이
    친노친문세력은 실무 능력을 제대로 갖춘것도 아니고
    그렇다고 서민들의 입장에서 서민들의 현실적인 문제를
    바로 해결할 수 있는 정책을 만들어내는 것도 아니다
    또한
    노통 시절때 이미 경험했듯이
    일반 대중들의 기대와 달리 이 세력은
    반대편이라고 할 수 있는
    시장주의나 보수이념에도 꽤 포용적인 태도를 보인다
    친노친문 세력이 반보수를 내세우는 강력한 '투사'라는건
    김XX씨 같은 친노세력이
    대중운동의 일환으로 만들어진 이미지에 가깝다는 것이다

    친노친문세력의 실체와
    팟캐스트를 통해 만들어진 대중들의 기대에
    분명히 괴리감이 존재한다
    그 괴리감이 실망으로 바뀔때 위기가 찾아올것이라 본다
    문빠들이 앞뒤없이 빨아주고 댓글 장악해준다고 권력이 유지되는게 아니다
    위기가 오기전에
    현실적인 능력을 보여주고
    현실적인 결과물을 보여주는 것이 중요하다고 본다.
  • 2018.01.19 09:09 (*.63.143.115)
    솔직히 지금 친노친문을 지지하는 세력이 많아진 이유는 이명박근혜의 도덕성 결여와 무능력에 있지.

    보수는 진보를 비판할 때 경제에만 한정해서 비판한다. 인권과 복지는 신경 안 씀.

    보수는 자기들은 파이를 키운다고 하지만 정작 커진 파이는 소수 재벌들이 독차지함. 그래놓고 낙수효과를 지껄인다.

    보수층은 내부 결속을 위해 외부의 적, 즉 북한을 이용함. 나치가 내부 결속을 위해 외부의 적, 유태인을 설정하는 것과 같음.
  • 1 2018.01.19 12:16 (*.134.114.54)
    동의함 친노문 지지는 보수에 반발에 의한 지지고 일부 빠순이들 빼고 보수는 싫지만 대안이 없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
  • ㅇㅇ 2018.01.19 09:53 (*.62.162.103)
    난 노빠 출신인데 문재인은 불편하다.

    애초 문재인이 노짱으ㅔ 계승자 역할이 된것도 탐탁치는 않고.

    노짱 살아생전에 문재인에게 정치 하지 말라 한 것은 정치가 힘들다는 단순 푸념이 아닌, 그의 깜냥이 안되보였기 때문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계속 든다.

    노계라면서 정작 주요정책은 노짱 반대로 가는 것도 이상하고.
  • 1234 2018.01.19 10:49 (*.221.42.10)
    노빠면 노빠지 출신은 뭐냐? 어디 학교냐?

    어둠의 노빠 티 많이 난다. 하던 일베 계속해라.
  • ㅇㅇ 2018.01.19 13:06 (*.7.15.150)
    모두 일베로 몰아가면 편하겠다
    정신승리하기에 ㅎㅎㅎ
  • 늙필 2018.01.19 10:16 (*.36.135.128)
    고견에 감사합니다.
    이런 글 자주 써주세요.
  • 여긴헬조센 2018.01.19 08:10 (*.70.15.230)
    문슬람 이랑은 대화자채가 안됨 피해야함
  • okok 2018.01.19 01:51 (*.154.6.127)
    아니 근데 평창 관련된 기사만 한페이지에 몇 개야 이거..
    물 들어올때 노 젓는 중인가..
  • ㅇㅇ 2018.01.19 01:56 (*.223.32.194)
    왜?보기 불편해?
  • 히치 2018.01.19 06:52 (*.223.21.180)
    유일하게 지지층과 괴리있는 주제이기 때문이지. 나도 실드는 못치지만 그렇다고 선거때 자한당이나 국민바른통합당 찍는다는 망상은 버려라. 겨우 남북 단일팀 공동입장 정도로 나와 생각이 다르다고 한국을 다시 자한당 패거리 손에 쥐어주진 않을테니까
  • 33 2018.01.19 01:52 (*.62.219.118)
    생각해보면
    단일팀이 가장 의미가 있으려면
    예전의 축구 탁구처럼
    전국민적 관심을 받을 수 있고
    또 실력도 뒷받침되는 종목이어야 함
    예를 들면 동계스포츠에선 쇼트트랙
    근데 정부 지들이 생각해봐도
    한달도 안 남은 이 시기에 팀웍도 안 맞는 팀을
    쇼트트랙으로 만들기엔 존나 부담이 크지
    그래서 살펴보니까
    본문처럼 주최국 구색맞추기용으로 지원해서 키워놓은
    여자 아이스하키팀이 있었네
    그 와중에 남자 아이스하키팀은 또 실력이 여자보단 괜찮아서 패스
    결국 가장 못나고 약하고 반항 못 할것 같은 종목으로
    딱 찍어서
    니들이 희생해라 이거임
    이게 사람을 중시한다는 정부에서 할 짓이냐?
    그걸 또 문슬람들은
    되려 더 욕먹어야 될 이유를 들고 와서
    쉴드를 치고 있는데
    이게 사람새끼들이냐 이 위선자 새끼들아?
    니들은 쇼트트랙처럼 메달 딸 가능성도 없으니 괜찮지 않냐며
    두번세번 밟아대는 개같은 새끼들아?
  • ㅁㅁㅁㅁ 2018.01.19 02:06 (*.174.251.150)
    굳이 실력 안좋앗어도 시간들여서 추진 햇으면 나름 드라마 됏을듯
  • 8755 2018.01.19 01:59 (*.62.204.97)
    이런논리면 저소득층한테 지원한 물품 어차피 공짜니깐 뺏어서 북한한테 줘도 되겠네 어차피 지들 노력없이 거저 받은거니깐
    이건 군부독재논리인데 ㅋㅋ
  • 토사구팽 2018.01.19 02:21 (*.247.20.163)
    필요할 때는 선수들 모았다가, 이젠 필요없으니 애물단지 취급 하는구나.
    이번 올림픽에 자동출전하는 선수는 모두 무임승차한 것이니까, 북한 선수로 전부 바꿔라.
    한반도의 평화를 위한 개인의 (강요된!!) 희생. 꽤나 감동적이다.
  • ㅇㅇ 2018.01.19 09:56 (*.62.162.103)
    이게 맞지. 감독은 연일 깡소주 먹겠다 정말.
  • 진짜루 2018.01.19 02:26 (*.223.19.21)
    문재인은 나도 노벨평화상 함 받아보자는 생각에 눈돌아갔고
    그밑에 십상시들은 부동산이니 주식이니 코인이니 지들 마음대로 주물럭거리는중

    박근혜랑 다른게 뭔지

    솔직히 문재인 대통령되고나서 한게 뭐있음?
    김상죶 공정위원장 한다더니 파리바게트 하나 처리 못해서 개박살나고 ㅋㅋ
  • ㄴㅇㄹㄴ 2018.01.19 03:42 (*.125.34.26)
    마지막으로 쥐박이 소스뿌려주면 완성되는 전형적인 슬람이의 글
  • ㅇㅇ 2018.01.19 03:47 (*.165.249.235)
    이번 정부때 우리나라 적화통일도 가능할듯ㅋㅋㅋㅋ
  • 기권해라 2018.01.19 04:14 (*.79.207.209)
    아이스하키 선수들 땀을 무시한다는 논리를 피려면 쟤네들이 받은 특혜에 대해서도 분명히 짚고 넘어가야지.
    2000년대에 이미 사라질 자동출전권 억지로 부여하고 전부 세금인데 왜 아이스하키에만 저렇게 특혜가 들어가고
    엄한 외국인들 한국인 만들어서 저래야 하는 이유가 뭐냐 도대체
    아니 아이스하키가 도대체 뭐길래 우리나라에선 전~혀 관심도 없던 비인기종목인데 왜 저렇게 쏟아부어서 키운거야??
    애초에 그게 가장 궁금함 저기 선수들 부모 직업이 뭔지가 제일 궁금하네
  • zz 2018.01.19 11:04 (*.171.52.206)
    목마른 놈이 우물 판다더라.
    방구석에서 뇌내망상만 하지 말고, 직접 실천 좀 해보는 게 어때?
  • ㅇㅇ 2018.01.19 05:35 (*.199.207.123)
    올림픽 끝나면 1년 내에 정리하고 떠난다는 게 뭔 개시발 병신같은 소리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국적이 지 좃대로 바꿀 수 있으면 진작에 다하지 하여튼 저런 븅신새끼들
  • ㅇㅇ 2018.01.19 05:37 (*.199.207.123)
    그 와중에 이중국적 뇌피셜 드립 씹병신새끼
  • 3333 2018.01.19 08:09 (*.54.86.177)
    멀쩡한 땅 뒤집어서 22조 쓴 나라는 자기나라 체제선전하로 온 사람들한테 돈 퍼줘도 되냐?
    니는 살인했으니까 폭행정도면 난 선량한 사람 이라는 논리잖아 ㅄ들
  • ㅇㅇ 2018.01.19 08:32 (*.133.155.11)
    인수위없이 넘겨준 전정권 잘못이 크지요
  • ㅇㅇㅇㄹㅇ 2018.01.19 08:33 (*.224.171.230)
    지금 극렬 문베충들이

    30년뒤에

    가스통 들고

    태극기 들고

    광화문나가는것들이야



    문준용이 뭘 잘못했어 너무 불쌍해..,.,.ㅜㅜㅜㅜ

    대통령 한번 했으면 좋겠어~~~ ㅜㅜㅜㅠㅜㅠㅜㅠㅜㅠㅜ
  • 돈주고 못삼 2018.01.19 09:07 (*.94.41.89)
    역사적으로 평화를 돈으로 살 수 있던 적은 없음.
    당장의 코앞의 불만 끌수 있을뿐 종국엔 매번 돈 주고 평화를 사다가 돈떨어지고 망했음.
    로마, 비잔틴의 역사를 봐라.
  • ㅇ-ㅇ 2018.01.19 09:22 (*.184.16.60)
    솔직히 이번에 이슈화 되기 전까지 아이스하키 여자팀 있는줄도 몰랐던 사람 많았을껄 더군다나 감독이 금발의 외국아줌마라는건 몇명이나 알았을까 다들 아이스하키하면 남자들이 채랑 핼맷 내던지고 권투하는것만 기억하잖아
  • zz 2018.01.19 11:02 (*.171.52.206)
    로힝야족 학살사건을 올 초에 알았으면
    언제부터 아웅산 수치를 비판할 수 있는 거임?
    논점일탈이라고 혹시 들어봤냐?
  • ㅋㅋ 2018.01.19 20:29 (*.147.138.235)
    아이스하키에 관심있어야만 이번사태에 낄수있는거야? ㅋㅋㅋ
    세월호때 선박에 평소에 관심있었어야 비난할수있었어?

    뇌에 우동사리 가득차쬬~
  • ㅇㄹ 2018.01.19 09:31 (*.233.170.14)
    감독이 외국인이야?
  • 전쟁중 2018.01.19 09:44 (*.62.21.64)
    쟤세가 한국인이건 우간다인 이건 상관없다
    왜 대한민국을 포기하고
    주적인 북한과 어울리려고 하는건지 이해가안됨..
    그냥 문재인식 북한 이미지 메이킹 하는것 같다
    그냥 대통령직 물러나고 북으로 가면 좋겠다
  • 개뿜 2018.01.19 10:13 (*.77.30.113)
    자칭 보수들은 대화모드에 해빙기가 참 맘에 안듬
    자기네들보다 나아보이니깐 인권주의 빙의해서 ㅈㄹㅈㄹ
    도람뿌도 문재앙편 중국하고도 잘해 남은건 선수인권인가?

    그런색기들이 전자반도체자동차 팔려고 농수산품 내놨을때도 반대하셨겠죠? 한우만 쳐드셧겟쥬?
    50만장병과 국민들이 안보해결로 걱정없이 지내는 안보햐빙기보다 선수인권이 중요하시겟쥬?

    프레임씌워가는거 봐라 ㅋㅋㅋ
    개븅신들 ㅋㅋㅋ 느그할매있을때 잘좀하지그랬어 ㅋㅋ
  • ㄴㅇㅁ 2018.01.19 11:31 (*.251.252.35)
    보수라고 프레임 씌우는게 너잖아
  • 꼬우면 북한애들 귀화시키던가 2018.01.19 10:17 (*.213.128.100)
    그럼 북한애들도 한시적으로 이중국적 상태로 귀화해서 태극마크 가슴에 달고 뛰던가
    그러고는 한달뒤에 다시 북한 가던가

    국가대항전은 피부색깔이 중요한게 아니라 국기가 중요한 것이고
    원팀이라는 마음가짐이 중요한 거다
  • ㅇㅇ 2018.01.19 12:57 (*.194.38.217)
    나만 아니면돼~!!!! 나만 아니면돼~!!!! 나만 아니면돼~!!!!
    나만 아니면돼~!!!! 나만 아니면돼~!!!! 나만 아니면돼~!!!!
  • ㅇㅇ 2018.01.19 12:59 (*.224.171.230)
    위안부 할머니와 합의없이

    일본이랑 합의한 ㄹ혜나

    아이스하키팀 선수랑 합의없이

    단일팀 밀어붙이는 느그문이나

    ㅋㅋㅋㅋㅋㅋ

    자 쇼통정치 들어갑니드앗~~~~~~~~~~~~~~~~~~~~~~~~~
  • 오메가_루갈 2018.01.19 13:36 (*.215.23.133)
    작년에 여기서 네이버 문슬람 댓글부대 언급했다가 욕 죽도록 쳐먹은 거 생각하면 아직도 이가 갈리네.
    그때 그런게 어디있냐고 하던새끼들이랑 현피 뜨고싶다.
    186/91
  • ㅁㄴㅇㄹ 2018.01.19 20:28 (*.191.29.232)
    난 진짜 이해 안가는 대목이 " 남북관계 편화 증진" 이 건데...학습효과가 없나봐...지금껏 뒤통수만 주구장창 치는 인간들인데
  • ooOoo 2018.01.19 22:44 (*.39.60.56)
    이중국적을 2중국적이라고 쓰는 ㅂㅅ도 있구나.... 이중국적에 '이'가 숫자 일이삼 할 때 이라고 생각하나보지.. 진짜 상식 떨어지는 인간들 많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289 오사카 돈까스 19 2018.01.19
2288 아육대 쯔위 전광판 7 2018.01.19
2287 톨게이트 요금 납부 23 2018.01.19
2286 자전거 민폐녀 7 2018.01.19
2285 대학별 동문 파워 29 2018.01.19
» 그분들이 양념 중인 논리 43 2018.01.19
2283 서민 울리는 가상화폐 28 2018.01.19
2282 작사가 김이나가 아이를 낳지 않는 이유 199 2018.01.19
2281 조용한 시골 마을의 물 분쟁 25 2018.01.19
2280 넘어져도 일어설 줄 알게 되었어요 19 2018.01.19
2279 단일팀이 개이득이라니까? 64 2018.01.19
2278 눈에 쌍심지 켜는 전원책 71 2018.01.19
2277 2019년 개봉예정영화 시나리오 유출 19 2018.01.19
2276 통증 유발하는 벤츠 E클래스 39 2018.01.19
2275 컨셉 바꾼 허지웅 26 2018.01.19
2274 지금이 행복한 줄 알아라 32 2018.01.19
2273 미군에게 많이 졌던 농구 국대 24 2018.01.19
2272 80년대 하이틴 가수 이지연 12 2018.01.19
2271 3층에서 떨어지는 아이를 무사히 받는 소방관 17 2018.01.19
2270 감동적인 명장면 한번 만들자는데 왜 40 2018.01.19
2269 쯔위의 핸드 스피드 12 2018.01.19
2268 열도의 일뽕 서적 17 2018.01.19
2267 도마뱀 가죽 벗기는 걸그룹 멤버 19 2018.01.19
2266 아이슬란드 버블 호텔 15 2018.01.19
2265 단일팀에 뿔난 2030 52 2018.01.19
2264 당신의 피부 취향은? 12 2018.01.19
2263 사라진 2000억 22 2018.01.19
2262 정신과 다니는데 뭐 어떡하라고요? 15 2018.01.19
2261 꿈을 짓밟지 말아주세요 42 2018.01.19
2260 주요 뉴스에 실린 가상화폐 폭락 사유 27 2018.01.19
2259 20세기에 만들어진 특이한 탈것들 2 2018.01.19
2258 아이유 닮은 이지은 4 2018.01.19
2257 대륙 노인들의 철봉 체조 14 2018.01.19
2256 98 군번 하니 3 2018.01.19
2255 이런 부엌 기억 나시나요? 26 2018.01.19
2254 고깃집에서 빵 먹는 사람들 3 2018.01.19
2253 부산대 여자화장실 31 2018.01.19
2252 유재석의 주량 27 2018.01.19
2251 맥주 공장 털이범의 최후 19 2018.01.19
2250 방송 중 욕할 뻔한 이승기 11 2018.01.19
Board Pagination Prev 1 ... 103 104 105 106 107 108 109 110 111 112 ... 165 Next
/ 1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