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1.jpeg


  • 착한대출 2018.01.22 00:22 (*.98.13.109)
    이 새끼는 진짜
  • ㅇㅇ 2018.01.22 01:04 (*.120.169.4)
    신기한 일이 있는데 원세훈 마누라 집안이랑 울 엄마 집안이랑 상당히 가까운 사이였음
    옛날에는 친척들이 한동네 같이 살고 하면 가까운 친척사인 거의 형제급이라 울 외갓집에도 원세훈이 인사 하러 왔었다는데
    외할아버지가 원세훈이 보구 너 장관까지 할 상이다 라고 했다고 하던데.. 신기하긴 하네..
    원세훈이 잘나가도 울 외갓집이 잘나간건 아니고 어쩌다 보니 좀 미끄러지고 하고 외갓집이 장애유전자도 있어서 다들 몸이 않좋음
    그래서 다들 먹고 살기 힘든데 원세훈이에 대한 이야기는 원세훈이 구속되는 뉴스 나올때 외갓집에 있었는데 그때 엄마가 처음으로 입 열더라
    원세훈이 마누라랑 그렇게 친했는데 좀 힘들어지니 연락두절됐다고 ㅎㅎ 원세훈이 비리 나오는거 보니 어마어마하네..
    원세훈이 마누라가 악행한거 듣고 엄마가 놀래던데.. 20대때 시집가기전까지만 해도 사람인성이 참 괜찮았다고 하던데..
  • 11 2018.01.22 02:56 (*.32.182.250)
    니 댓글만 보고 판단하건데 그냥 이웃집 사람 정도임.

    너 포함 누구라도 니 친족 누구랑도 절대 친한거 아니고.

    어디가서 원세훈이던 누구던간에 아는처 하지마.

    아무도 안들어 줄거야. 아니면 글 쓰는 재주를 배우던가.
  • 2018.01.22 04:34 (*.236.221.44)
    서울에서 이웃집 사람이 쉽냐 앞집 사람 얼굴도 기억 안나는데
  • 히치 2018.01.22 07:28 (*.223.21.180)
    쉽게 이해되는데 아닌가? 원세훈이랑 마누라가 태어나면서부터 쓰레기겠냐 저기도 어려워지니 연락 끊었다고 나오네
  • ㅂㅈㄷ 2018.01.22 09:09 (*.139.145.185)
    TV조선이나 채널 A에서 좋아할 스토리네
    여기 말고 거기 연락해바
  • 청풍명월 2018.01.22 05:57 (*.70.46.185)
    서울대에 행정고시 합격
    서울시 부시장
    그리고 장관에 부총리급인 국정원장까지..

    그래도 한 시대를 풍미했던 사람인데,
    여기서 덮어 주는건 어떨까?
    이정도만 하더라도 그의 명예는 충분히 실추되었고, 망신도 당했다.
    그리고 자식들까지 파는건 도의에서 벗어난것도 있고..

    미래로 화합하여 나아가야 할텐데 과거에 너무 얽메이는것 같아서 걱정이된다.
  • ㄴㅅㅇ 2018.01.22 06:14 (*.62.10.11)
    먼 개소리냐???
  • 아사달 2018.01.22 08:52 (*.7.59.71)
    사카즘
  • 징베 2018.01.22 06:41 (*.107.5.60)
    땅파서 흙 밑에 덮어주랴??
  • 큰일날놈이네이거 2018.01.22 08:06 (*.32.93.205)
    너의 나이가 환갑을 넘었다면 그나마 그러려니 하겠지만 사십이 안 된 나이라면 참 통탄 할 노릇이다 도의에서 벗어났다고?? 지금 개그치냐??
  • ㅂㅈㄷ 2018.01.22 09:11 (*.139.145.185)
    덮어 주는게 화합이냐
    어떻게 배워 먹으면 그런 생각을 하지
    용서를 해주면 모르겠는데 용서는 마음에서 우러나야 하는거고
    용서가 안되는데 덮으면 통합이 된다는 생각은 뭐 군정에 한 몸 바치고 나면 그런 생각이 드는거냐?
  • 커트79 2018.01.22 10:10 (*.182.168.10)
    사안의 엄중함을 전혀 모르는 새끼네. 정상적인 교육은 받았냐? 국민세금, 거기에 보수라는 새끼들이 나라 지키라는 돈을 착복해서 사적으로, 그것도 자식 집 사는데 돈을 쓴 거야. 무기징역도 관대한 거야. 보수는 안보에 대해서 운운할 자격이 없어. 어디 나라지키라는 돈을 저런데 쓰냐고
  • ㅗㅗㅗㅗ 2018.01.22 11:11 (*.7.55.86)
    이 글 쓴 새끼도 땅속에 잘 덮어주고 싶네
  • 괴상하네 2018.01.22 12:33 (*.94.41.89)
    한 시대를 풍미했던 사람을 왜 덮어줘야하는지?? ㅋ 더 까야지
    북한에선 가능한 일일지도 모르겠네.
  • ㄹㄹ 2018.01.22 12:56 (*.125.196.84)
    이 뭔 개소리야 씨팔
  • 2018.01.22 13:35 (*.232.12.33)
    늙엇으면 뒤지거나 조용히 여생을 보내는게 맞다.
    세상은 바뀌어서 대통령조차 한푼 청렴하지 못하면 기소되고 깜방가는 시대로 가는중이거늘. 국정원의 위상을 더럽히다 못해 깡통차게 만들어버린 원세훈이를 봐주자고? 여윽시 안보는 보수죠?
  • 나그네 2018.01.22 14:41 (*.63.33.206)
    우와 어그로 잘 끈다
  • 이게다 야당때문 아닙니꽈 2018.01.22 10:52 (*.249.169.185)
    역시 이런 게시물엔 조용하지....지금은 모두 "평창"이냐????
  • ㄴㅅㅇ 2018.01.22 12:35 (*.62.162.124)
    문재인 정부 강남에 집있는건 완전 까더만 이명박 오른팔 계수기동원 현찰로 집산건. 아닥~~~
    문슬림 문슬림 거리지 ㅋㅋ
  • 123 2018.01.22 11:07 (*.140.34.14)
    뉴스에 방영된것만 봐도 황당하다..어떻게 저런인간이 국정원 원장이었냐.

    그리고 아들 로스쿨 어떻게 들어갔는지도 좀 조사좀하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625 우리나라 최후의 표범 30 2018.01.22
2624 다리 꼬는 사나 7 2018.01.22
2623 반도의 뉴스 속보 21 2018.01.22
2622 네덜란드 리그 대포 장전 8 2018.01.22
2621 여자 아이스하키 단일팀 엔트리 확정 46 2018.01.22
2620 아는형님 지겨운 패턴 15 2018.01.22
2619 열도의 임금 문화 30 2018.01.22
2618 박명수 팩트 폭행 9 2018.01.22
2617 여자 아이들이 빨리 철이 드는 이유? 38 2018.01.22
2616 개최국 국기 국가 없음 47 2018.01.22
2615 초대형 악어 19 2018.01.22
» 현금 들고 강남아파트 산 원세훈 자녀 21 2018.01.22
2613 학교 일진 찾아가서 참교육 50 2018.01.22
2612 인천광역시 간척지 변화 모습 23 2018.01.22
2611 같은 바지 입은 모모 성소 18 2018.01.22
2610 중세시대 의료기구 13 2018.01.22
2609 어린 팬에게 옷 벗어주는 아자르 7 2018.01.22
2608 나도 만져줘 11 2018.01.22
2607 힘예린 6 2018.01.22
2606 알을 지키는 아빠 개구리 13 2018.01.22
2605 임신에 올인한 아내 43 2018.01.22
2604 싫으면 니가 떠나 12 2018.01.22
2603 김희철 서장훈 커플 댄스 5 2018.01.22
2602 20년내 없어질 가능성 높은 직업 순위 59 2018.01.22
2601 온게임넷 권이슬 아나운서 13 2018.01.22
2600 맨유 경기는 인생의 낭비다 3 2018.01.22
2599 가시나 아이린 11 2018.01.22
2598 웰시코기 6남매 17 2018.01.22
2597 비인기 대회의 구원자 24 2018.01.22
2596 오빠들 나 예뻐? 5 2018.01.22
2595 곳곳에 붙여진 스티커 17 2018.01.22
2594 국정원 근황 28 2018.01.22
2593 무서운 토네이도 15 2018.01.22
2592 길이연장 임플란트 31 2018.01.22
2591 상남자의 인스타 13 2018.01.22
2590 육중한 아나운서의 댄스 실력 11 2018.01.22
2589 결혼하실래요? 6 2018.01.22
2588 이뤄진 석기의 꿈 22 2018.01.22
2587 1호선 할머니 부대 32 2018.01.22
2586 골키퍼가 차넣은 70m 짜리 골 1 2018.01.22
Board Pagination Prev 1 ... 78 79 80 81 82 83 84 85 86 87 ... 148 Next
/ 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