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1.jpg

망아지가 태어난 직후 발굽을 보면 사진과 같이 부드러운 고무층이 붙어 있는데

이 고무층을 ' 탈락성 발굽 캡슐 ' 이라고 한다네요.

 

2.jpg

이 캡슐이 발굽을 덮고 있음으로써

임신과 출산시에 자신과 어미말을 상처로부터 보호한다고 합니다

 

3.jpg

새끼 망아지가 처음 걷게 되는 순간 이 캡슐은 자연스레 마모되고 떨어져 나가 발굽만 남게 됩니다 

 

4.jpg

동식물은 약육강식의 세계에서 살아남기 위한 나름의 방법을 갖추고 있습니다.

이렇듯, 대자연은 경이롭습니다!


  • 그니깐 2017.09.20 23:12 (*.198.99.53)
    시골에서 저거 국 끓여서 먹고 약재에도 쓰인다.
    우끗이라고 한다.
    통풍에 좋고 관절에도 좋다더라.
    97년에 우리 할머니가 저거 한소쿠리 까 잡숫고 펄펄 날라 댕기셧다.
    보통 동네 한양방 가면 거기 할배가 이거 다 뻥이다.
  • ㅇㅇ 2017.09.20 23:23 (*.223.30.134)
    A준다 ㅇㅇ
  • 최재훈 2017.09.20 23:38 (*.36.163.189)
    전 7만원드릴께요
  • 호랑 2017.09.21 00:49 (*.149.149.59)
    다 보고도 검색해봤네 A쁠줔다
  • 11 2017.09.21 02:17 (*.231.151.244)
    형 댓글 자주 달아줘 ㅎ
  • ㅇㅇ 2017.09.21 00:54 (*.162.236.78)
    존나 맛잇게 생겻네
  • ㅈㄴㄱㄷ 2017.09.21 02:13 (*.223.49.246)
    송아지도 출산하면 먼저 저 발톱부터 까준다..
    마늘같이 생긴데다 마늘같은 강도라 손톱으로 부수듯이 까준다
    태반은 어미한테 던져주고...
  • 요즘은 2017.09.21 06:54 (*.169.9.14)
    어느시절 얘기함?
    요즘은 안그래요
    어미소가 태반 먹으면 체할 확률이 높아서
    태반 나오면 바로 치웁니다
  • ㅅㄹ 2017.09.21 10:25 (*.166.165.188)
    태반은 개줘야지 ㅋㅋ
    그거먹었다 탈나면 소빼야되
  • 조각 2017.09.21 12:58 (*.69.248.20)
    필와인들은 다양한 직업군을 가지고 있구나 축산업 종사자도 있네
  • ㅂㅈㄷ 2017.09.21 03:10 (*.184.78.193)
    게맛살같네
  • 뻥이야 2017.09.21 04:32 (*.7.57.139)
    우끗이라고
  • ㅠㅠㅠ 2017.09.21 09:11 (*.124.82.88)
    몰라 뭐야이거.. 무서워..
  • ㅇㄱㄹㅇ 2017.09.21 10:18 (*.152.34.25)
    지금 징그러워서 소름돋은 사람?
  • ㅈㄷㄱ 2017.09.21 11:12 (*.244.168.21)
    소름까진 아닌데 뭔가 보고 있기 되게 거북하다
  • 미국인 2017.09.21 11:46 (*.125.49.47)
    오우 어메이징
  • 2017.09.21 12:43 (*.223.250.108)
    게딱지속에 들어있는 그 이상한 뭉치같은 촉감일까?
  • 11 2017.09.21 13:25 (*.103.103.79)
    망아지 남바완~
  • 두한 2017.09.21 17:15 (*.162.227.75)
    4딸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963 아이유 졌잘싸 43 2017.09.20
2962 병실 방문 예절 알려준다 27 2017.09.20
2961 바람 때문에 괴로워 6 2017.09.20
2960 음주운전 사고 브리핑하는 음주운전자 18 2017.09.20
2959 단발성 예능 게스트 가성비 원탑 18 2017.09.20
2958 도로 위의 레이스 31 2017.09.20
2957 뭉클한 아이유 17 2017.09.20
2956 속도 위반을 원하는 장모 13 2017.09.20
2955 기안84 예능과 현실 47 2017.09.20
2954 블랙리스트에 대한 이준석의 생각 48 2017.09.20
2953 공인중개사가 꼽은 최악의 월세집 40 2017.09.20
2952 속으로 발끈했던 곽양 48 2017.09.20
2951 수신료의 가치 3 2017.09.20
2950 영화관에 애들 좀 데려오지 마라 21 2017.09.20
2949 평창 올림픽 티켓 가격 29 2017.09.20
2948 댕댕이 우정의 맹세 6 2017.09.20
2947 오빠 그냥 보기만 할 거야? 14 2017.09.20
2946 광속 탈모 14 2017.09.20
2945 방아 찍는 지민 10 2017.09.20
2944 월급 10만원 브라질 축구선수의 코리안 드림 15 2017.09.20
2943 기아 K9 예상도 23 2017.09.20
2942 무브먼트 자랑하는 모델 2 2017.09.20
2941 전문대 1학년 영어 수업 21 2017.09.20
2940 셔틀콕 4 2017.09.20
2939 깔맞춤녀 11 2017.09.20
2938 강준아 좋았니? 6 2017.09.20
2937 경찰 공무원이 유망한 이유? 26 2017.09.20
2936 포옹두 7 2017.09.20
2935 다큐멘터리 3일 역대급 에피소드 11 2017.09.20
2934 이명박에 빡친 김미화 37 2017.09.20
2933 독립유공자 유족 모두에 주택 공급 35 2017.09.20
2932 끼부리는 사나 7 2017.09.20
2931 미세먼지 현황 27 2017.09.20
2930 살 많이 빠진 안정환 10 2017.09.20
2929 멕시코 7.1 지진 상황 22 2017.09.20
2928 미나 레전드 무대 29 2017.09.20
2927 헤트트릭은 부족해 13 2017.09.20
2926 하얀 성소 10 2017.09.20
» 갓 태어난 망아지의 발굽 19 2017.09.20
2924 배꼽티 오하영 4 2017.09.20
Board Pagination Prev 1 ... 45 46 47 48 49 50 51 52 53 54 ... 124 Next
/ 1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