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01.gif

 

02.gif

선발 라인업 

 

03.gif

김병지의 돌파 

 

04.gif

주닝요의 프리킥 

 

05.gif

카푸 vs 서정원 

 

06.gif

홈런왕 유상철 

 



07.gif

황선홍 슛 

 

08.gif

허정무 젊은 시절 

 

09.gif

을용타 → 황선홍 

 

10.gif

최성용 → 윤정환 → 최성용 → 황선홍 

 

11.gif

김도훈 골 

 

12.gif

이김 


  • 생전에 2017.09.20 23:21 (*.166.234.30)
    앞으로 한국 국대가 브라질 국대를 잡을 날이 올까?
  • 12 2017.09.21 00:01 (*.231.194.41)
    개발리다 끝나기전 골넣고 수비. 내용이야 발렸지만 어쨌던 이기는게 중요하니 대단했지. 앞으론 이런일 없을듯한데.
  • ㅁㄴㅇㄴㅁ 2017.09.20 23:21 (*.177.186.124)
    99년에 이을룡이 국대였나
  • 기ㅏㄷㄴ 2017.09.21 09:02 (*.70.55.111)
    99년 히바우두가. 올해선수 1위하고 봤는데 초등학교 4학년때 당시 이제 한국이 1등이라고 했던 추억이...
  • ㅁㄴㅇㄴㅁ 2017.09.20 23:28 (*.177.186.124)
    ㅋㅋㅋ대박 이을룡 이 경기가 국가대표 데뷔 경기였네
  • 기억남 2017.09.20 23:30 (*.36.130.6)
    멤버보는순간 김도훈골 떠올렸어요ㅋㅋ
    브라질한테 이기고 그때는 이게 대박인지 인지못함ㅋ
  • ㅇㅇ 2017.09.20 23:35 (*.125.121.94)
    와 이때 나 초딩때구나
    축구=호나우도 였던 시절
    브라질 1:0 이기는거 생방보면서 좋아했는데
    다른건 기억안나고 김도훈이 골넣었다는 것만 기억나는데 지금 짤로보니 패스 돌파 갓갓 쩔었네
    진짜 지금 국대는 저시절에 비하면 하...
  • 1244 2017.09.21 05:16 (*.56.6.177)
    나도 초딩때였는데 ㅋㅋ 그땐 뭐가 뭔지도 모르고 친구네 가족이 같이 경기장 가서 보자고해서 갔다가 레전드 경기 보고옴
  • ㅈㄷㅈㄷ 2017.09.21 07:23 (*.34.219.30)
    히바우도는 왔는데 호나우도는 안나온걸로 알아요...호나우도 나왔을때는 김도훈말고 김도근 골 넣고 잘했는데 2대1로 짐
  • ㅍㅇㅁㄴㅊ 2017.09.20 23:38 (*.225.118.116)
    아시바 ㅈㄴ 재밌게 보고 그때부터 김도훈 팬이었는데
    김도훈이 잘 한다는건 아니고 그냥 열심히 뛰는 전형적 한국축구 월드컵서 쥐나서 종아리 침세례받고 ㅋ
    그 당시에 솔까 황선홍 진짜 존나 못했다
    내가 아직도 기억하는 개발만 열번은 넘을듯 볼리비아전 ㅅㅂ

    근데

    그네들이 이젠 다
    늙고
    감독 하고
    감독하다 짤리고 그러네 ㅠㅠ

    세월아 너만 한결같구나 ㅠㅠ
  • 123 2017.09.21 00:16 (*.72.200.100)
    황새는 전형적으로 정박자 혹은 반박자 느리게 냅다 후리는 스트라이커라서 원더골 박아넣거나 똥슛 날리는 선수의 한국 대표본이지 그래도 아시아 레벨에선 수위권 공격수였음 이동국은 너무 생각이 많아서 한박자 이상 템포를 잡아먹는 편이고 그대신 슈팅스킬은 상급이라 발리슛이니 헤딩으로 잘넣는편 아시아에서 한박자 빠른 타이밍으로 축구하는 선수는 딱 박지성이랑 카가와 이 두 선수뿐이고 차붐은 루니급 피지컬로 때려부수던 모습이고 쏜은 그냥 슈팅스킬이 최상급
  • 오우 2017.09.21 11:48 (*.64.140.236)
    뭔소리여... 김도훈이 그냥 열심히마 뛰는 선수라니;;; 리그 골 기록 보고와
  • ㅁㄴㅇㄹ 2017.09.20 23:49 (*.179.66.237)
    사람들이 이 경기 기억 잘 못 하더라
    친구들한테 우리나라 국대가 브라질 국대 이긴 적 있다고 해도 잘 안 믿음 ㅋㅋㅋㅋㅋㅋ
  • ㅂㅂㅂ 2017.09.20 23:59 (*.70.52.45)
    와 개초딩 때 봤던 경기인데 지금 돌이켜보니 말도 안되는 일이 벌어진 거였네ㅋㅋㅋ 브라질 스쿼드보소ㅋㅋㅋ

    그때는 그냥 와 이겼다!! 그러고 말았는데.. 지금 우리 국대가 네이마르, 다비드 루이즈, 실바 뛰는 브라질 저렇게 잡으면 일주일 내내 흥분해있을듯
  • t 2017.09.21 00:00 (*.221.162.116)
    2002년 월드컵 끝나고 11월달에 브라질이랑 평가전했는데
    그때 호나우도, 호나우딩요 다 나옴
    후반 중간까지 2:1 브라질 이기고 있는데
    박성화 감독이 뻘짓하다가 2:2 비겼지
  • 히딩크 2017.09.21 00:37 (*.223.44.117)
    그때가 나 스무살 직관 갔었는데 정확히는 3-2로 졌음 내 기억으론 호나우지뉴가 피케이로 마지막골 넣었었고 감독은 박항서로 기억함
  • ㅈㄷㅈㄷ 2017.09.21 07:28 (*.34.219.30)
    3대2로 짐...그때 브라질 감독 100승인가 은퇴인가 뭔가 기억이 안나는데 무슨 기록 같은게 있었던거 같은데 그래서 브라질쪽으로 판정을
    유리하게 해줬다는 말도 나오고 그런거 같음
  • ㅇㅇ 2017.09.21 09:18 (*.14.90.162)
    나 그 때 9시 뉴스에서 기자가 얘기할 때 관중으로 찍힘 3:2 맞음
  • .... 2017.09.21 00:01 (*.103.76.181)
    이때가 한국국대 역대최강멤버.
  • 1212 2017.09.21 08:02 (*.116.243.179)
    아재요... 유상철 슛보고도 그 소리 나와?
    유상철만 그런게 아냐 황선홍 골대 바로 앞에서도 저랬어 ㅠ.ㅠ
    지금 진짜 많이 발전한거야
  • ㅇㅇ 2017.09.21 08:28 (*.167.118.195)
    지금은 감독인데?
  • 2017.09.21 00:11 (*.7.47.39)
    생방봤지만 저때 경기력이 02년때처럼 뭐 대단하게 좋진않았다. 어찌어찌 이겼네 이수준이었지.
    지금 국대에 비교하면 감지덕지인건 반박불가
  • ㄹㄹ 2017.09.21 03:14 (*.125.196.84)
    그렇지
    몇 장 있는 짤만 봐도 공격 전개가 지금 국대하고는 수준 자체가 다르네
  • 포도 2017.09.21 00:47 (*.137.179.178)
    저때 생방기억나는데 지금보니 브라질도 1진급이었구나~
    생각해보면 90년대 잼있는 이벤트경기들도 했었지 AC밀란이랑 우리나라 국대랑 붙은거... 심지어 이김 ㅎㅎ
    로베르트 바조 생각나네
  • 무함마드 2017.09.21 00:59 (*.79.46.183)
    정확히 기억나는 사람 있나?
    왜 내 기억속엔 찜찜한 승리로 남아있지
    아마 초청경기였는지 뭐였는지 경기 전날인가 입국해서 말 그대로 접대해주고 간 느낌..
    으로 기억이 아닌 느낌으로 남아있다..
    브라질도 졌지만,, 걔네도 전혀 아쉽지도 분하지도 않은 그런 경기였던걸로..
    야시쿠리 찝찝.. 잘 기억이 안나는데
    왜 이런 느낌으로 남아있지?
    누구 정확히 기억나는 사람 엄스요?
  • 무함마드 2017.09.21 01:24 (*.79.46.183)
    그리고 저시절 즈음
    초청경기나 국대급 국제경기가 막 많아지기 시작했거든..
    근데 저런 브라질급 같은 나라와의 경기는 오히려 재미가 없었어
    설렁설렁 하는듯하고,, 개인기만 부리다 경기맥 끊어먹고
    유럽쪽은 잘 사는 나라들은 잘 안온듯하고..
    오히려 2진급인데 막 부상하려는 16강급으로 막 부상하려고 애쓰는 나라들..
    걔네들하고가 엄청 재미있었지,,
    걔네도 이유가 있어서 열심히 하고 우리도 조빠지게 뛰어댕기고

    암튼 그런느낌으로 남아있다
    치매가 왔나 기억은 사라지고 느낌만 남아있네 시바 ㅋㅋ
  • ㄴㅁㅇㄴㅁㅇ 2017.09.21 01:29 (*.208.143.33)
    내 기억에도 찝찝함
    정확히 말하자면 브라질이 갖고놀다가 막판에 설렁설렁 한골 준 느낌?
    이겼다는 느낌이 없었음
  • brasil 2017.09.21 04:41 (*.150.26.184)
    ㅇㅇ 지금 짤을 보니깐 내가 잘못 기억하고 있나 싶을정도로 훌륭한 모습들이 많이 보이지만... 지금도 가끔 친구들하고 그때 경기를 두고 얘기할때면, 90분 죽쓰다가 김도훈 뽀록골로 이겼다라고 얘기함. 그래서 세계 최강 브라질을 꺾었지만 월드컵 첫승만큼의 감동은 남아있질 않음.
  • ㅇㅇ 2017.09.21 07:59 (*.114.165.74)
    근데 이렇게 하이라이트만 봐서 그런가 선수들 패스랑 기본적인 움직임이 클라스가 있네....오히려 저 선수들이 요즘시기에 epl 진출하면 더 잘할거 같다
  • 1212 2017.09.21 08:03 (*.116.243.179)
    클라스는 ㄷㄷㄷ
    저 시절때 봤으면 리모콘 집어 던진다
    홈런왕 이라는 말이 괜히 나오는 줄 아나
    진짜 빈골대에도 못넣었어
  • ㅇㅇ 2017.09.21 09:04 (*.140.32.37)
    저때 서정원이 바르셀로나 입단했으면 한국축구사 많이 바뀌었을텐데
  • ㅊㄱㄷ 2017.09.21 09:09 (*.163.229.105)
    서정원 지리네 역시...
  • 55 2017.09.21 09:41 (*.217.98.82)
    개발리기는 무슨 저때 브라질이랑 비등비등했구만.. 김도훈 골넣은거 아직도 생각난다.
    저때 호나우도 안나왔다고 그나마 다행이라고 했는데
  • 12 2017.09.21 09:42 (*.43.71.211)
    내기억엔....저 경기 돈주고 그냥 산 경기로 기억함....브라질 애들이 부상떄문에 혹시나 설렁설렁 뛰고 돈받고 왔으니 뛰기는 하지만..대신 우리나라 애들은 악물고 뛰던게 생각난다~ 저렇게 허접하게 뚤릴 브라질이 아니였지....결과만보고 브라질 이겼다 와~ 하지말게나~
  • 엔리케 2017.09.21 17:59 (*.245.53.67)
    브라질 애들이 초청받고 간다고 설렁설렁 뛰겠냐?
    경기 내용도 일방적으로 밀리지 않고 선전했었고 마지막에 김도훈이 골까지 넣어서
    재미있게 본 경기였다....제발 이상한 논리로 물타기 하지마라...바부탱
  • 돈지랄 2017.09.21 10:39 (*.122.223.193)
    ㅋㅋㅋ 이날 베틀넷 들어갔던거 기억나는데, 방제가 생각난다 ㅋㅋㅋ 김도훈 xx빨아주기 ㅋㅋㅋ
  • 고정운 2017.09.21 10:46 (*.240.236.66)
    브라질 한국 하면 10:3 청소년 축구만 생각난다
    안효연 설기현 이관우 참 대단했지
  • ㅁㄴㅇㄻㅇㄴㄻ 2017.09.21 10:48 (*.174.221.74)
    국가대표 축구경기가 전국민 유흥 서비스로 기능하던 시절.
    저때야 ... 볼 것, 즐길 것이 소시민에게 특별히 없으니 모두가 티비 앞에서 축구를 봤지만...

    이젠 월드컵, 올림픽을 한다고 해도 각자 즐기는 취미가 다양해서 ... 흥행하지 않는 거 같다.
  • ㅇㅇ 2017.09.21 11:08 (*.221.175.46)
    이건 잘 모르겠고 내가 기억하는건

    이동국 발리슛으로 독일 3대2인가로 이긴경기
  • 몰랑냥 2017.09.21 20:09 (*.238.234.127)
    축구 잘 모르는데 옛날 무슨 티비에서 윤정환이란 사람에 대해서 나오는데
    정말 잘하시는것 같더라.. 정말 공간에 찔러주는 패스가 좋았던 기억이 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053 문꿀오소리의 위엄 38 2017.09.20
3052 문채원이 기상캐스터라면? 5 2017.09.20
3051 학교 폭력의 원인? 21 2017.09.20
3050 축구 응원녀 15 2017.09.20
3049 여중생 폭행사건 진행상황 37 2017.09.20
3048 아이유 같지 않은 아이유 12 2017.09.20
3047 그래서 그게 뭔데요? 31 2017.09.20
3046 먹방프로 나왔다 문화충격 받은 서우 15 2017.09.20
3045 피해망상 레전드 17 2017.09.20
3044 신비의 플래시 타이밍 6 2017.09.20
3043 기성용 리즈 시절 12 2017.09.20
3042 연예인 도촬하는 일반인 16 2017.09.20
3041 대형마트 규제 확대 78 2017.09.20
3040 연애 한번 들켰을 뿐인데 아웃오브안중 44 2017.09.20
3039 윤창중 팩트 확인 19 2017.09.20
3038 쇼킹한 실점 13 2017.09.20
3037 운동 중인 정은지 18 2017.09.20
3036 홍대에 나타난 마동석 31 2017.09.20
3035 1997년 전국을 뒤흔든 사건 46 2017.09.20
3034 아내가 만들어준 신용카드 쓰지 않는 이유 26 2017.09.20
3033 엄마부대 근황 26 2017.09.20
» 한국 축구 레전드 경기 40 2017.09.20
3031 타살 증거들이 나오고 있는 김광석의 죽음 96 2017.09.20
3030 성차별하는 스키장 22 2017.09.21
3029 잘 돌리는 수정이 2 2017.09.21
3028 테슬라 전 직원이 테슬라를 부당해고로 고소 13 2017.09.21
3027 나연이 엉라인 3 2017.09.21
3026 조영구가 임신한 아내에게 처음으로 한 말 14 2017.09.21
3025 잘하지 못해서 죄송한 아들 19 2017.09.21
3024 음탕한 민정이 3 2017.09.21
3023 목사 세테크 워크샵 21 2017.09.21
3022 뽐내는 우희 3 2017.09.21
3021 전세계를 강타할 벨트쌕 8 2017.09.21
3020 지수 삼대장 7 2017.09.21
3019 한국인 남방계형 북방계형 15 2017.09.21
3018 넣기 힘들어 좀 가만히 있어봐 13 2017.09.21
3017 민아의 엉살 2 2017.09.21
3016 수십만원에 거래되는 500원 동전들 6 2017.09.21
3015 빈볼에 항의 중 3 2017.09.21
3014 탈북 여성의 증언 30 2017.09.21
Board Pagination Prev 1 ... 46 47 48 49 50 51 52 53 54 55 ... 127 Next
/ 1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