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553797_1497081335.jpg328810_1497081340.jpg

931377_1497081342.jpg208355_1497081346.jpg

  • 남자성형 2017.09.30 22:34 (*.166.234.30)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ㅇㅇ 2017.09.30 22:54 (*.82.74.28)
    영화 겟아읏 감독 저사람인가 알고 겁나 놀랐음
  • asdf 2017.09.30 23:00 (*.35.222.27)
    키 앤 필 ㅋㅋㅋㅋ
  • 타미야 2017.09.30 23:25 (*.250.76.187)
    성인 adhd 치료중인 형님들 혹시 계신가요? 제가 주의력 집중력이 너무 떨어져서...전화통화로 대화한 내용도 기억 못할정도로 힘듭니다
    기억을 못해서 녹음이랑 메모를 해야할정도구요...30분도 가만히 티비 보는것도 못있어서...혹시 치료 받아보시분 계신가요?
    비용이나 치료 가능한 병원 위치 좀 알고싶네요
  • 2017.09.30 23:39 (*.214.234.47)
    잘 될거에요ㅜㅜ
  • 2017.09.30 23:41 (*.111.23.97)
    초딩 저학년때쯤 발견하면 완치가 가능하나 늦으면 완치는 힘들고 약물등으로 증상을 계속해서 억제시키는 방법뿐인걸로 안다.
  • ==== 2017.10.01 00:30 (*.33.125.32)
    만성 고혈압 환자가 혈압약 먹는 거랑 똑같습니다. 혈압약은 부작용이 거의 없거든요. 그걸 증상만 억누른다고 표현할 수도 있지만 약만 꾸준히 먹어서 혈압을 정상으로 조절한다면 정상인과 똑같이 살 수 있죠.

    adhd도 마찬가지입니다. 소아 adhd가 치료되는 건 adhd 자체가 나이를 먹으면서 자연스럽게 낫는 경우가 많아서 그래요. 자연스럽게 낫는 경우도 많은 반면 많은 수의 소아 adhd가 성인 adhd로 이행합니다.

    adhd는 정해진 규칙대로 살아가야 하는 현대 사회에 부적합한 특질을 가진 사람들일 뿐 그렇게 나쁜 병은 아닙니다. 케네디, 빌 게이츠 같은 사람도 adhd를 가지고 있고 의사나 주식 트레이더, 예술인 중에도 adhd가 많습니다.

    집중력 결핍이 아니라 주의력 결핍이라는 말을 쓰는데, 집중력과 주의력의 차이는 이렇습니다. 많은 adhd가 집중력에 문제가 없습니다. 자기가 흥미가 있거나 좋아하는 것을 할 때는, 예컨데 게임을 하거나 할 때는 정상적이거나 정상 이상의 고도의 집중을 할 수 있죠. 문제는 주의력인데, 주의력이란 자기가 흥미가 없거나 좋아하지 않아도 필요에 따라서 집중을 하는 능력입니다. 수업을 듣거나, 상대방 말을 경청하거나 따위의 일이죠.

    때문에 현대 사회에 부적합한 특질인 겁니다. 현대 사회에서는 내가 좋아하는 일만 하면서 빈둥거리며 살 수 없으니까요. adhd는 주의력 결핍 충동 장애입니다. 충동성도 주의력 결핍과 비슷한 개념이죠. 즉, 필요에 따라 집중하거나 하고 싶은 걸 참는 능력이 많이 부족한 겁니다. 그래서 각종 중독에도 취약하죠.

    다만 자신이 흥미가 있는 부분이 사회로부터 인정을 받는 분야면 오히려 장점이 되기도 합니다. 저 같은 경우는 읽기 능력이 뛰어나고 또 좋아해서 ahdh임에도 불구하고 공부도 잘 하고 대학도 잘 갔고 지금은 의대에 다니고 있습니다. 덕분에 성인인 될 때까지 adhd임을 자각하지 못했죠. 한국 사회는 공부만 잘하면 모든 게 용서되는 게 있어서 제멋대로 행동하거나 좀 이상해도 사람들이 그러려니 했던 겁니다. 의대에 와서 제 주변의 모든 사람이 저랑 동등하거나 저보다 훨씬 공부를 잘 하는 환경에 와서야 제가 남들과 많이 다르고 제 인생의 많은 고통이 그로부터 발생한다는 걸 알게 되었습니다.


    아무튼 약물치료를 한 뒤로는 책임감 있는 인간 관계도 가능해지고 한 사람과 긴 기간동안 연애를 하는 것도 가능해졌습니다. 옛날처럼 자극만 추구하고 충동을 못 억누르지도 않고요.

    아 유산소 운동이 굉장히 좋습니다. 약물 치료 못지 않게 좋은 치료에요.
  • This crab is perfect 2017.10.01 12:06 (*.223.14.246)
    와... 멋있다 엄청
  • ==== 2017.10.01 00:17 (*.33.125.32)
    성인 adhd 같은 경우 올해부터 보험이 됩니다

    다만 진단을 받으려면 몇 십만원에 해당하는 검사를 받아야 할수도 있어요.

    더 큰 문제는, adhd라는 병이 생소하기 때문에 정신과 의사들도 잘 모르는 경우가 많다는 겁니다. 성인 adhd는 더하겠죠.

    아직도 한국 정신과 의사들 중 adhd가 가공의 병이라고 믿고 있는 사람들도 있을 정도니까요.

    성인 adhd에 대해서는 의사가 잘 모른다는 가정 하에 찾아가는 게 좋습니다. 의사도 님을 보면 안 당황한 척 하면서 다음 주에 재방문할 때까지 열심히 공부해 놓을 거에요.

    일단 진료비가 비싸다 싶으면 그런 데 가지 마시구요, 성인 adhd는 약만 먹어도 되는 병이니까 진료비 싸고 약 3주나 한 달 단위로 처방해주는 곳을 가세요.

    다만 처음에 적정한 약의 용량을 결정할 때까지는 1~2주에 한 번씩 방문해야 할 겁니다.
  • ㅋㄷ 2017.10.01 01:35 (*.254.25.226)
    성님 댓글 지리고 갑니다. 저 같은 경우에도 주의력이 부족하다고 생각했습니다. 어릴때부터 가만히 앉아서 재미없는 공부를 하는게 제일 힘들었어요. 하지만 제가 좋아하는 분야에 대해서는 진짜 놀라울정도로 강한 집착, 집중력을 보였습니다. 될때까지 하죠. 그래서 그 분야에 대해서는 엄청난 지식을 가지게 되어 어린나이에 많은 돈도 벌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이게 취미에서 일이되면서부터 마찬가지로 하기싫어져서 자꾸 하고 싶은 일을 찾아서 하게되더군요. 끊임 없이 뭔가를 만들고 직접할 수 있는건 직접해봐야됩니다...
    특징을 몇가지 찾아봤습니다. 가만히 한가지 일만 몰두하는걸 못합니다. 오로지 밥만 먹는것 불가능하죠. 그래서 스마트폰을 보거나 티비를 보면서 먹습니다. 마찬가지로 가만히 앉아서 티비만 못봅니다. 예능을 틀어놓고 웹서핑을 하거나 밥을 먹죠. 그리고 제 일을 할떄에도 자꾸 중간중간 다른게 생각이나고 이거했다가 저거했다가 정말 많은 일을 쪼개서 합니다. 그러다 보니까 한가지 일을 시작하고 끝 맺는 경우가 많이 없습니다... 그래서 그게 가능해지면 제 인생이 많이 달라질거라고 생각합니다.
  • ㅇㅇ 2017.10.01 04:37 (*.57.92.92)
    ???
    아무리 본인이 해당되어서 그렇다지만
    의대생인 님도 그렇게 잘 아는데 의사가 모른다구요?
    저같은 그냥 일반인도 나름 깊게 아는데?
  • qwer 2017.10.01 07:02 (*.25.127.203)
    전문가가 모든걸 알고 있다고 생각하는게 참 어리석어 보인다.
    의사도 세부 전문분야가 있을거고, 그 중 adhd가 아닐수도 있다.
    당신같은 일반인이 나름 깊게 안다라... 그냥 그 현상이 어떤건지 웹서핑을 통해 아는건 아는게 아니다. 그건 그냥 그런게 있는거지... 그건 별자리 운세 따위와 다를게 없다라고 본다.
    의사는 의학적 전문 공통 지식을 바탕으로, adhd라는 병이라면 병인 특성을 일반인 보다 깊게 이해하는 능력을 갖추었다고 본다. 즉, 현재 없다고 해서 앞으로도 없을 거라는게 아닌거지. 언제든 가질수 있는데, 지금까지 가질 필요가 없었다고 보는게 올바른 시각이지 않을까?
  • ㅇㅇ 2017.10.01 20:07 (*.57.92.92)
    adhd가 잘 안 알려진 것도 아니고
    일반인들도 모르는 사람이 잘 없을 정도로 많이 알려진거니까 하는소리죠

    제가 일반인이라니까 좁밥같아보여서 신나서 깔아뭉개보려고한거같은데
    의사가 아닌 것 뿐이지
    나름 이쪽과 관련없다고 할 수 없는 학계에 박사학위 딴 사람입니다.

    좀 더 권위있어보이는 쪽에 들러붙어서 반대쪽 깔아뭉개시는데
    하시는 말에 알맹이가 텅텅 비어보이시는게 참 없어보이네요
    님같은 사람 실제로보면 참 한심해요

    제발 온라인에서만 나대시길
  • qwer 2017.10.01 20:30 (*.62.234.203)
    Adhd는 당신 박사학위 관련 전문분야니까 아는거겠죠. 그리고 박사학위 관련된 이상 이미 그건 일반인이 아니겠죠?
    그러므로 일반인도 모르는 사람이 없을 정도라는건, 비약이죠.
    권위라...
    당신도 최초 해당 분야 진입할때, 논문 및 관련 연구 스터디 해서 들어가지 않았나요?ㅎㅎ
  • ㅁㄱ 2017.10.02 01:16 (*.210.59.155)
    박사학위 자랑하고 싶으면 걍 해 어그로 끌지말고
  • ㅇㅇ 2017.10.12 02:32 (*.41.33.166)
    너도 부럽다고해 괜히 꼬투리잡지말고
  • 2017.10.01 08:37 (*.62.219.125)
    넌 위에 형에게 감사해라
  • 팩트 2017.10.01 09:26 (*.62.215.204)
    sns의 영향인지

    우리나라도 유우머의 수준이 조금씩 늘고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411 자다 일어나보니 여친 생김 17 2017.09.30
5410 조성하 황해 베드씬으로 섹키타카 12 2017.09.30
5409 반지하 생활하는 여대생 23 2017.09.30
5408 강호동 팩트로 줘패는 혜리 6 2017.09.30
5407 난리난 동국대 대나무숲 32 2017.09.30
5406 아이유가 책 읽는 습관을 가지게 된 이유 37 2017.09.30
5405 은밀한 과외 수업의 실체 25 2017.09.30
5404 일 잘한다던 국회의원 박주민 근황 35 2017.09.30
5403 MB의 지시 19 2017.09.30
» 아내의 마지막 유언 18 2017.09.30
5401 영부인 취향의 해군 병사 44 2017.09.30
5400 고속도로에서 레이싱을 하는 이유 35 2017.09.30
5399 KBS 스페셜에서 분석한 김정은 32 2017.09.30
5398 주민 갈등이 깊어진 이유 66 2017.09.30
5397 레드 준표의 한계? 23 2017.09.30
5396 소연이가 알바를 하는 이유 55 2017.09.30
5395 귀성길 아이템? 9 2017.10.01
5394 웬디 밝기 조절 2 2017.10.01
5393 7급 공무원 9월 급여 39 2017.10.01
5392 댄스팀 이대로 괜찮은가? 8 2017.10.01
5391 정우성 최근 셀카 7 2017.10.01
5390 라붐 최고의 미드필더 4 2017.10.01
5389 축제가 끝난 후 12 2017.10.01
5388 인천공항 상황 17 2017.10.01
5387 잘못된 성교육 2 2017.10.01
5386 포그바가 PK 차는 방법 1 2017.10.01
5385 구찌 감성 11 2017.10.01
5384 아기 여우의 점프력 3 2017.10.01
5383 경희대 물리학과 교수 논란 32 2017.10.01
5382 아니 거길 왜 확인해 2 2017.10.01
5381 2만명과 해본 남자 11 2017.10.01
5380 이하늬 시사회 드레스 4 2017.10.01
5379 라붐 지엔 뜰 기회를 막는 앞친구 3 2017.10.01
5378 몰카 찍고 쪽지줬다가 검거 7 2017.10.01
5377 필이 온 선미 1 2017.10.01
5376 여행갈 때 유용한 가방 6 2017.10.01
5375 조개구이집의 꼼수 14 2017.10.01
5374 다혜의 임팩트 3 2017.10.01
5373 어제자 에버랜드 눈치게임 결과 8 2017.10.01
5372 아찔한 여름이 5 2017.10.0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6 Next
/ 1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