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도태 2017.12.31 12:18 (*.98.13.109)
    산업 구조 개편에 따른 매우 자연스러운 현상임 저기서 사라진 일자리만큼 또 다른 곳에서 일자리가 생겨남

    실제로 우리나라 실업률은 꾸준히 낮게 관리되고 있음

    주변에 보면 자발적인 실업자들은 꽤 있어도 진짜 취업 하려는데 취업이 안되는 사람은 별로 없음

    물론 일류 대기업만 바라보거나 전문직 원해서 계속 취직 못하고 있는 사람은 있지
  • 2017.12.31 13:34 (*.103.9.125)
    꼰대가 주로 이런말을 하더라
  • ㅇㅇ 2017.12.31 13:50 (*.162.177.46)
    저걸 보고도 거시적으로 자연스럽다는 이야기밖에 못하는 니 수준에 한숨이 나온다 ㅋ
  • 1111 2018.01.01 01:54 (*.109.38.170)
    우리나라 실업률이 낮다고?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ㅁㅁ 2017.12.31 12:21 (*.39.141.153)
    그나저나 평창 망하면 경제 큰 타격줄것 같은데

    나만 그렇게 생각하는가?..
  • ㅇㅇ 2017.12.31 12:58 (*.201.248.181)
    2018냔 부터 무시무시하나 경제 파탄이 시작 될 것이야
    모든 지표가 부정으로 향하고 있지
    현금을 준비하삼
  • ㅁㅇㅁ 2017.12.31 12:43 (*.40.249.254)
    불합리하긴함. 돈을 털어먹은건 CEO 색히들이었는데 그 재벌놈들은 예전만은 못해도 아직도 좋은집에서 등따숩고 배부르게 잘 산다.

    근데 그 밑에서 그냥 주는 일만했던 사람들이 오히려 저렇게 되었지. 과실은 경영진이 다 처먹고 위험은 하급노동자까지 같이 나눠야 하는건 뭔가 확실히 불합리함.
  • ㅇㅇ 2017.12.31 12:53 (*.195.175.81)
    나는 김대중이 잘못했다고 본다
    정권재창출(인기)을 위해서 비정상적으로 빠르고 쉬운방법을 택했다
    좀 오래걸리더라도 건강하게 극복했어야했는대
    그랬다면 지금의 헬조선은 아니었을텐대
    초양극화와 비정규직이 김대중때 엄청 커진거지
  • ㅇㄴ 2017.12.31 13:02 (*.223.14.119)
    맞아
    당시엔 어케든 살아남는다는게 넘 다급하기도 했겠지만
    조기극복이란 슬로건에 집착하느라 너무 많은 희생을 치뤗음
    물론 슨상님 운운해대는 준라도 꼴통들의 뒷받침도 있었고

    진짜 국민장이 원칙인데 국정시켜달라 떼쓰면서
    아엠애프 조기극복 노벨상수상 업적 운운햐대던
    이희호 시벌년이랑 개대중 유가족 개같은것들 생각나네

    진짜 바로그게 개한민국의 한계라고 봄
  • ㅉㅉ 2017.12.31 13:32 (*.35.222.17)
    아그야
    iMF가 왜 왔는지 검색이나 하고 욕해라
  • ㅁㄴㅇㄹ 2017.12.31 13:30 (*.35.222.17)
    아이고 그땐 나라가 파산 직전인데
    회사든 빌딩이든 안팔고 배기냐?
    김영삼이 싸놓은 똥 다 치워놨더니
    이제와서 김대중을 욕하고 있네
    지금이랑 똑같네~
  • 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7.12.31 13:33 (*.145.214.180)
    애초에 IMF 안 오게 그 전 정권들이 싸지른게 희대의 병크 아니냐? ㅋㅋㅋㅋㅋㅋㅋㅋ
    왜 그런건 쏙 빼고 말해?
    '이미 다 아는거라서?'
    존나 한국 언론같은 태도네?
  • ㅁㅁㅁㅁ 2017.12.31 14:14 (*.46.6.5)
    ㅋㅋㅅㅂ
    어이가 없네
  • ㅁㄴㅇㄹ 2017.12.31 16:18 (*.98.90.9)
    행님들 이게 그거죠? 물에빠진사람 건져놨더니 보따리 내놓으라는거
  • OMS 2018.01.01 03:20 (*.191.191.33)
    뒤질라는 환자 삼십분동안 심폐소생술 해놔서 겨우 뛰게 해줬더니
    왜 갈비뼈가 부러졌고 왜 기도삽관해서 성대가 부었냐고 지랄하는거지...
  • ㅇㄴ 2018.01.01 09:32 (*.71.44.216)
    오바싸고 자빠졌네
    등신같으니...
    같은 소리는 김앵삼이도 할 수 있어
    민주화시켜줬더니 앵앵거리긴
    즌라도 꼴통쉐리
  • 틀베충 박멸 2018.01.01 12:41 (*.16.83.221)
    통배충 꼴통이 여기있넹
  • Brandon 2017.12.31 12:55 (*.7.51.237)
    주적을 떠받드는 정부와
    도덕관념이라곤 없는 신세대
    이데올로기 자체가 흔들리는 시점이니
    나라가 위기인게 맞지
  • 이게다 야당때문 아닙니꽈 2017.12.31 13:20 (*.249.169.185)
    너 같은것만 없으면 좀 나아지려만....
  • 18세기 2017.12.31 13:28 (*.36.141.128)
    이데올로기 ㅋㅋㅋㅋ
    틀딱 인증하네
    탈이데올로기 포스트모더니즘 이런건 들어는 봤냐?
    그냥 좀 무덤으로 들어가라
  • ㅄㅇ 2017.12.31 14:33 (*.243.220.108)
    빨리 틀니끼고 관으로 들어가라....제발
  • ㅋㅋ 2017.12.31 15:28 (*.235.237.15)
    2020년대를 코 앞에 두고ㅋㅋㅋ
  • ㅇㅇ 2017.12.31 12:57 (*.223.14.119)
    열심히 살 필요가 없는게 아냐
    당신들은 영리하게 살지 못한거 뿐이야
    물론 사회가 정의로우면 열심히만 살아도 되야하겠지
    또 그게 이상적인 사회인건데
    한국의 한계는 그걸 감당못함.....
    글구 저 당시 은행 직원들 영어도 쥐뿔 못하고
    요즘 세대들하고 비교해 경쟁력 너무 없었음
    요새 대기업 나와서 고구마 장사할 사람있나
    어디든 갈수있지
    근데 저땐 바로 노가다 직행햇음
    그만치 무능햇음
  • ㅇㅇ 2017.12.31 12:59 (*.93.19.242)
    비정규직과 파견노예의 시작 ㄷㄷ 저때 만들어진 똥이 지금 젊은이들을 압박함
  • 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7.12.31 13:34 (*.145.214.180)
    그리고 2012년 저 짓의 ㄹ원흉이 된 사람의 딸이 다시 대통령에 당선되었습니다.
  • ㅇㅇ 2017.12.31 13:34 (*.156.202.232)
    아버지 기아자동차
    큰아버지 대우건설
    이모부 중소기업 사장(망함)
    작은삼촌 쌍용자동차

    지금 생각하면ㅋㅋㅋㅋㅋㅋㅋㅋ 어우야...
  • ㅇㅇ 2017.12.31 14:24 (*.106.108.49)
    적화통일만 안됐음 좋겠다 이니 으니
  • ㅇㅇ 2017.12.31 14:48 (*.212.247.172)
    고도성장기에 지금과는 비교도 안되는 노력으로 꿀빨면서 살았던 주제에
    '내 잘못은 없다. 열심히 살 필요 없다.' 개뿔 줮까고 있네.
  • 그렇다고 2017.12.31 15:03 (*.184.236.86)
    그래도 하나회숙청, 금용실명제로 김영삼 빨 사람은 빨던데
    imf로 자살한 사람들은 생각 안하고
  • 대꾸조차피곤 2017.12.31 16:42 (*.13.238.194)
    역사나 경제 공부 좀 더하고 씨부려야할둣
    누가 얘기하는거 주워듣고 본인 지식인양 싸지르지말고
  • ㅉㅉ 2017.12.31 16:43 (*.11.131.38)
    한국경제를 가장 말아먹어서 국민을 힘들게 한 대통령으로 1등은 김영삼 다음이 이명박 이라 생각함.
  • 좌좀은뇌가없는듯 2017.12.31 18:48 (*.36.139.246)
    노무현이지 븅신인가 ㅋㅋ
  • 2017.12.31 20:10 (*.69.133.165)
    니가 뇌가 없는듯
  • 통베충은 뇌가없다! 2018.01.01 12:41 (*.16.83.221)
    503이지 븅신아~ㅋ
  • 도급하청극혐 2018.01.01 10:54 (*.181.94.28)
    김대중이 씨8세끼가 비정규직만드는바람에 나라가 아직도
    이꼴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6510 주이의 침투력 11 2017.12.31
6509 공정이 뭐야? 24 2017.12.31
6508 1987에서 박종철이 목숨 걸고 지켰던 선배 24 2017.12.31
6507 설인아 판독 완료 20 2017.12.31
6506 식료품을 온라인에서 가장 많이 사는 국가 32 2017.12.31
6505 논란의 연말 사면 32 2017.12.31
6504 여자들이 싫어하는 남자한테 보내는 이모티콘 32 2017.12.31
6503 곤충의 미래 식량 가능성 37 2017.12.31
» 6.25 전쟁 이후 최대의 위기 35 2017.12.31
6501 내년부터 난중일기 전시중단 31 2017.12.31
6500 효영이의 슴부수 16 2017.12.31
6499 부자들의 대외적 인생관 27 2017.12.31
6498 손나 좋은데이 9 2017.12.31
6497 안전제일 톱날 21 2017.12.31
6496 모모의 도발 6 2017.12.31
6495 전현무의 신념 24 2017.12.31
6494 가상화폐 규제 반대 집회 가즈아 22 2017.12.31
6493 파퀴아오 동체시력 훈련 8 2017.12.31
6492 현재는 존재하지 않는 육군 사단 27 2017.12.31
6491 춘리 머리 소혜 10 2017.12.31
6490 이니 정부가 또 해낸다 21 2017.12.31
6489 일본 길거리에서 찍힌 박보검 14 2017.12.31
6488 평창 올림픽 국산의 자존심 38 2017.12.31
6487 입 작은 보미 9 2017.12.31
6486 수건돌리기 9 2017.12.31
6485 참리더였던 재경이 12 2017.12.31
6484 아내가 피를 여기저기 묻히고 다닙니다 19 2017.12.31
6483 김구라 사연 파는 김용민 16 2017.12.31
6482 100년 전 서양의 리빙포인트 10 2017.12.31
6481 후덕해진 송지효 14 2017.12.31
6480 스노보드 타던 40대 사망 127 2017.12.31
6479 세계의 기묘한 건축물들 13 2017.12.31
6478 철벽 방어의 아이콘 조보린 17 2017.12.31
6477 겁 없는 여자 14 2017.12.31
6476 영혼 빠져나간 퍼거슨 13 2017.12.31
6475 하늘에서 본 평양 16 2017.12.31
6474 기상캐스터 시절 박은지 9 2017.12.31
6473 소형 잠수정의 화장실과 내부 모습 8 2017.12.31
6472 동물 좋아하는 사람도 대부분 싫어하는 동물 22 2017.12.31
6471 나혼자산다 전현무 첫 등장 13 2017.12.3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3 Next
/ 1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