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주거니받거니 2017.12.31 17:30 (*.120.242.53)
    거니둥절
  • 홀ㅇ 2017.12.31 21:28 (*.62.178.228)
    따지고 보면 우리나라 재벌 기업이
    미국처럼 시스템속에서 성장 한것이 아니라
    정경유착하고 서로 밟아 가면서
    현재 경제 시스템을 만들었기 때문에
    그들 스스로 느끼기에 누구의 도움없이
    자기 혼자 스스로 이룩한거라 여겨
    사회에 배풀어야 할 의무가 없다고 느끼는것 아닐까?
  • Sg 2018.01.01 02:35 (*.181.87.61)
    오..
  • 노인공격 2018.01.01 10:12 (*.33.181.6)
    재벌들이 권력가진 이들에게 뜯기면서 얼마나 분했겠음
  • 주의자 2018.02.20 20:17 (*.232.128.2)
    내가 이 돈을 어떻게 벌었는데?!!!!!!
    내 피같은 돈!!!!!!
    이랄까
  • ㅇㅇ 2017.12.31 17:39 (*.106.211.217)
    부에 대해서 미련이 없는 상태가 부럽다 부 그 자체보단 얽매일 필요없어서 그런 마음가짐을 가질 수 있는 여유가 부러워
  • 지인 2017.12.31 17:43 (*.98.13.109)
    대내적으로는 많이 다르지 ㅋㅋㅋ
  • .... 2017.12.31 18:04 (*.133.108.69)
    신기해 신기해....
  • ㅁㅁㅁ 2017.12.31 18:07 (*.137.65.33)
    미국의 마인드는 그들의 건국 태생부터가 "자유주의적 가치관" 으로 비롯되었기 때문에

    모든 정치적 자유와 모든 경제적 자유가 허용된다. 국가의 간섭보다 개인의 자유가 중요시된다.


    미국이 수많은 이민자들을 수용할 수 있는 이유가 바로 미국식 자본주의이기 때문이다.

    미국이란 나라의 특징상, 3억이 넘어가는 그 거대한 제국을

    북유럽식으로 운영하면 그 거대한 제국이 오히려 망가진다.


    미국이 그 거대한 제국을 활력있게 유지할 수 있는 이유는

    끊임없이 창조되는 미국식 자본주의의 특징과 자유주의적 가치관이 존재하기 때문이고,

    그러한 자유주의적 가치관 속에서 부자들의 기부시스템이 "자생적"으로 발전해온 것.
  • ㅇㅇ 2017.12.31 18:08 (*.39.131.168)
    배부른소리
    누구나 저위치에 오르면 기부많이하며 나 잘났소 하겠다
  • 2017.12.31 18:32 (*.178.113.155)
    너가 그 정도 생각밖에 못하니까 그모양인거야. 좋은 얘기해도 씨.발 꼭... 이렇게 꼬여있는 인간은 어딜 가도 환영 못 받아.
  • ㄱㄷㄱㄷ 2017.12.31 18:17 (*.111.11.56)
    99가 반란해서 자기껄 뺏지말라는 존경 코스프레임.

    진심이아니고 자기재산을 지키기위한 연기
  • ㅇㅇ 2017.12.31 19:30 (*.129.215.43)
    한국 부자는 연기도 못 함. 생방송으로 청문회 중인데도
  • ㅇㅇ 2017.12.31 18:23 (*.223.14.119)
    워렌버핏 조차도 실제로 세금내는건 거의없고
    자식에 대한 상속도 사실상 완료된 상태라던데
    사실인가?
    그렇게 과거 독점재벌보다 더 선량하거나
    도덕적인 사람은 아니라던데
  • ㅁㅁ 2017.12.31 18:36 (*.36.29.66)
    기자 : 초과 이익 공유제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 사회주의국가에서 쓰는 말인지 자본주의 국가에서 쓰는 말인지, 공산주의 국가에서 쓰는 말인지 모르겠다
  • ㅇㅇ 2017.12.31 20:09 (*.39.114.143)
    당연하지 저 초과이익이라는걸 어떻게 정할건데ㅋㅋ 철저하게 국가에 종속되는거지
    그리고 저기에 나온 버핏만 해도 세금안내려고 자식재단에 싹다 기부해서 경영권 그대로 유지시키고 말바꿔서 자식한테 회장자리 물려준다고 하고있구만ㅋㅋ
  • ㅇㅇ 2017.12.31 19:01 (*.212.247.172)
    남편 월 소득 1000만원 이상인 가정 이혼률 0%인 기사 기억 안나냐...

    돈이 저 정도 많으면 세상 모든 것이 그냥 아름다운 것이야.

    전세 오르면 밤잠 설치는 필와 그지새끼들이랑 마인드가 다를 수 밖에.
  • Na7 2017.12.31 23:20 (*.197.50.196)
    자 이제 약 먹어야지.
  • ㅇㅇ 2018.01.01 00:36 (*.212.247.172)
  • 으응? 2018.01.01 05:03 (*.128.119.29)
    필와 평균 연봉 3억 넘는다니까? 좀 믿어봐
  • ㅇㅅㅇ 2017.12.31 19:27 (*.252.237.58)
    부자가되면 누구라도 저렇게 말할 수 있을듯
  • ㄴㅇㅁ 2017.12.31 19:34 (*.34.21.27)
    우린 뇌물로 선지불하고 돈 번거자너ㅋㅋㅋ
  • 8755 2017.12.31 19:53 (*.62.172.210)
    한국에서는 자식들한테 스테레이트로 세금안내고 물려주는게 가능해. 그래서 욕먹더라도 특이한 방법으로 증여하고 상속함
    근데 미국은 그게 불가능. 그래서 대부분 재단을 만듬. 그래서 재단만들고 온갖 정의러운척 코스프레다하지. 청계재단을 떠올리면될듯. 명박이도 정치안했으면 300억 기부하고 장학금 대충 몇명씩 대주면서 온갖 사회정의 읊어댈수있었을듯
    재벌들은 최고의 변호사들이 완전 장기적으로 수십년보고 플랜을 짜기때문에 법망피하는게 가능한데 어줍잖은 졸부들은 그렇게 하기힘들고 최근 상증법들이 빡쎄져서 피하기 쉽지않기때문에 한국도 재단만드는놈들 슬슬 생기기시작했음
    최근에 재단쳐만들어서 자기재산 기부하고 자기가 거기 이사장된 새키때문에 문제가 된적이있었지
  • ㅇㅇ 2017.12.31 20:15 (*.39.114.143)
    무슨 세금안내는게 가능하냐?ㅋㅋ 최대한 절세하는거지.
    가격 쌀때 물려주고, 할아버지가 자식말고 손자한테 증여한다던가 등등
    그나마 자식 집살때는 부모가 돈좀 보태줘도 터치안했는데 이젠 존나 엄격하게 터치하고있잖아 자금출처 대라고 ㅋㅋ
  • 2017.12.31 21:55 (*.174.226.147)
    예전에 학교 과선배 형집안이 유명한 집안이어서 수백억대 재산가였음.
    평소엔 포르쉐타고 다니는거에 비해 정말 수수하고 과선후배들과 터울이 없이 지냈는데
    우연히 상속세에 대해 얘기할땐 유일하게 뚜껑열리더라. 우리나라처럼 상속세를 가져가는 나라가 어딨냐고.
    분위기상 대놓고 말을 못했는데 그럼 평소에 보유세를 내든가 이말이 목구멍까지 올라옴.

    다른 나라는 재산을 벌고 가지고 있는 동안에 부담을 지고
    우리나라는 재신을 벌고 가지고 있는 동안에 부담이 가볍고 대신에 상속때 몰아내는 시스템일뿐이다.
    실상 따지면 우리나라 방식이 더 쌈. 상속세를 곧이 곧대로 내는 기업이나 개인이 몇명이나 있냐
    말은 상속세 높다고 하면서 제대로 내는 기업이나 사람은 전무함.
  • ㅁㄴㅇㄹ 2018.01.01 09:02 (*.106.133.112)
    지랄떠네 상속세 안내본 새끼들은 모른다. 반을 가져가는데 뭔 개소리야? 그리고 벌때 부담이 가볍다고 어떤 새끼가 지껄이디? 법인세 매년 내고 대체 어느 부분에서 부담이 다른나라에 비해 적은데? 매년 이익의 %로 가져가고 상속세로 전체 50% 가져가는데? 그 와중에 적자일땐 돌려주나? 그런거 없고 이 경쟁속에 겨우 이득 냈을때 세금 떼간다. 세금에 관해서 관대하니 뭐니 제발 알지도 못하면서 개소리 지껄이지 마라
  • 이건희 2017.12.31 20:05 (*.223.10.172)
    국민들이 정직했으면 좋겠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6510 주이의 침투력 11 2017.12.31
6509 공정이 뭐야? 24 2017.12.31
6508 1987에서 박종철이 목숨 걸고 지켰던 선배 24 2017.12.31
6507 설인아 판독 완료 20 2017.12.31
6506 식료품을 온라인에서 가장 많이 사는 국가 32 2017.12.31
6505 논란의 연말 사면 32 2017.12.31
6504 여자들이 싫어하는 남자한테 보내는 이모티콘 32 2017.12.31
6503 곤충의 미래 식량 가능성 37 2017.12.31
6502 6.25 전쟁 이후 최대의 위기 35 2017.12.31
6501 내년부터 난중일기 전시중단 31 2017.12.31
6500 효영이의 슴부수 16 2017.12.31
» 부자들의 대외적 인생관 27 2017.12.31
6498 손나 좋은데이 9 2017.12.31
6497 안전제일 톱날 21 2017.12.31
6496 모모의 도발 6 2017.12.31
6495 전현무의 신념 24 2017.12.31
6494 가상화폐 규제 반대 집회 가즈아 22 2017.12.31
6493 파퀴아오 동체시력 훈련 8 2017.12.31
6492 현재는 존재하지 않는 육군 사단 27 2017.12.31
6491 춘리 머리 소혜 10 2017.12.31
6490 이니 정부가 또 해낸다 21 2017.12.31
6489 일본 길거리에서 찍힌 박보검 14 2017.12.31
6488 평창 올림픽 국산의 자존심 38 2017.12.31
6487 입 작은 보미 9 2017.12.31
6486 수건돌리기 9 2017.12.31
6485 참리더였던 재경이 12 2017.12.31
6484 아내가 피를 여기저기 묻히고 다닙니다 19 2017.12.31
6483 김구라 사연 파는 김용민 16 2017.12.31
6482 100년 전 서양의 리빙포인트 10 2017.12.31
6481 후덕해진 송지효 14 2017.12.31
6480 스노보드 타던 40대 사망 127 2017.12.31
6479 세계의 기묘한 건축물들 13 2017.12.31
6478 철벽 방어의 아이콘 조보린 17 2017.12.31
6477 겁 없는 여자 14 2017.12.31
6476 영혼 빠져나간 퍼거슨 13 2017.12.31
6475 하늘에서 본 평양 16 2017.12.31
6474 기상캐스터 시절 박은지 9 2017.12.31
6473 소형 잠수정의 화장실과 내부 모습 8 2017.12.31
6472 동물 좋아하는 사람도 대부분 싫어하는 동물 22 2017.12.31
6471 나혼자산다 전현무 첫 등장 13 2017.12.3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3 Next
/ 1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