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1.gif


  • ㅇㅇ 2017.12.31 17:30 (*.106.211.217)
    영감님 지금이라도 안늦었어요 ㅠㅠ
  • 오진어택 2017.12.31 17:39 (*.98.13.109)
    맨유의 처참한 몰락
  • 2017.12.31 18:18 (*.178.113.155)
    무전략, 무전술, 무승부> 무리뉴. 아직도 2000년대에 머문 감독. 아무런 발전 없이 혓바닥만 나불나불. 비싼 선수 사서 두 줄 수비. 비싼 선수가 개인 능력으로 이겨주길 바라는 정말 무능력한 감독. 14-15 첼시 리그 우승도 사실 후반기에는 경기내용은 개판이지만 아자르가 1골 넣고 이기는 이런 패턴이었음. 진짜 못하는 감독 희대의 운장 무리뉴.
  • 2017.12.31 18:18 (*.178.113.155)
    전략전술에 능한 감독만 만나면 죶발릴 수밖에 없는 무리뉴
  • 빅브라더 2017.12.31 19:44 (*.33.164.163)
    모리뉴는 빅클럽에 맞는 성향이 아닌듯..
    모든 통제권을 쥐고 퍼기처럼 흔들고 싶어하지만..
    빅클럽선수들은 그렇게 안따라옴..
    예전에나 강압적으로 선수들 굴려서 한두번 먹혀서
    그 임팩트로 지금 명성을 얻었지만...현재는
    노전술에다 선수보는 눈도 없고..기용도 뱔로고..
    그저그런 감독수준임..
    펩과 너무나 비교되고 심지어 클롭 포체티노한테도 쳐발린다고 봄
  • 쿠러러러러러러럭 2017.12.31 20:41 (*.162.227.126)
    무리뉴가 실력이 있느냐 없느냐는 넘어가고..

    포르투 리그우승 웨파우승
    첼시 리그우승
    인테르 트레블
    레알 리그우승

    그런까 챔스우승하고, 포르투 첼시 인테르 레알에서 모두 리그우승 컵우승 다 들어올렸어.
    포르투 첼시 인테르 레알 모두 각 리그에서 최상위 클럽이고, 포르투 빼고는 다 빅클럽이야.
    근데 빅클럽이랑 안 맞는다고???

    그냥 무리뉴가 못 하면 못 하는거지. 무슨 이상한소리를 하냐

    그리고 강압적으로 선수 굴려서 한두번 먹혀?
    그런 감독이 15년 동안 스페셜원이라고 불리면서 각국 돌아다니며 A컵 클럽만 맞냐?
    그리고 강압적이라서 인테르땐 선수들이 그렇게 울고 난리쳤고?

    "무리뉴가 전술의 변화를 못 따라가고 있다"
    이 정도면, 그건 누구도 부인 못 할 상황인데...

    빅클럽에서 십년 넘게 굴러먹으면서. 우승컵 쌓아온 감독한테
    빅클럽에 안 맞고, 한두번 먹혔다고 하는 건.... 좀....
  • ㅡㅡ 2017.12.31 23:26 (*.115.102.140)
    빅클럽에 안 맞는게 아니고 장기집권을 못 하는거지

    무리뉴는 팀의 보완점 분석 리빌딩은 잘한다

    근데 장기로 갈수록 두줄수비후 역습 전술 이거 땜에 안되는거임 맨유 레알 첼시 모두 축구 ㅈㄴ 재미없었음 빅클럽은 그렇게 하면 안됨
  • 123 2018.01.01 16:54 (*.113.3.51)
    뭔 장기집권이냐 이제 맨유 2년차인데 ㅋㅋㅋㅋㅋㅋㅋ
  • ㅇㅇ 2017.12.31 19:28 (*.23.238.69)
    세이브 파일 어디갔냐 시바..

    반할보단 낫잖아 이러던데 그게 변명이라고..
  • ㅇㅇ 2017.12.31 20:37 (*.223.21.60)
    퍼거슨 후임으로 펩이 왔다면
    퍼거슨처럼 장기집권도 가능했을 것 같은데
  • 두둥~ 2017.12.31 21:17 (*.236.72.97)
    나만의 생각일수도 있는데..
    펩은 맨시티에서 어떤 성공을 해도
    5년이상 있진 않을거 같음.
    잘해야 2년쯤 더하고 다른팀으로 갈거 같음.
  • 이명박 2018.01.02 05:31 (*.105.86.58)
    퍼거슨이 펩에게 챔스 결승에서 반코트 게임 3-0 셧아웃 당하고 손 부들부들 떨면서 다음 맨유 후임은 펩이다라고 결심했지.
    후에 펩에게 퍼거슨이 직접 맨유 감독 후임으로 와달라고 부탁했으나 펩은 거절.
  • Orcelf 2018.01.02 22:43 (*.223.27.205)
    '나는, 무엇을 위해서 지금까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6510 주이의 침투력 11 2017.12.31
6509 공정이 뭐야? 24 2017.12.31
6508 1987에서 박종철이 목숨 걸고 지켰던 선배 24 2017.12.31
6507 설인아 판독 완료 20 2017.12.31
6506 식료품을 온라인에서 가장 많이 사는 국가 32 2017.12.31
6505 논란의 연말 사면 32 2017.12.31
6504 여자들이 싫어하는 남자한테 보내는 이모티콘 32 2017.12.31
6503 곤충의 미래 식량 가능성 37 2017.12.31
6502 6.25 전쟁 이후 최대의 위기 35 2017.12.31
6501 내년부터 난중일기 전시중단 31 2017.12.31
6500 효영이의 슴부수 16 2017.12.31
6499 부자들의 대외적 인생관 27 2017.12.31
6498 손나 좋은데이 9 2017.12.31
6497 안전제일 톱날 21 2017.12.31
6496 모모의 도발 6 2017.12.31
6495 전현무의 신념 24 2017.12.31
6494 가상화폐 규제 반대 집회 가즈아 22 2017.12.31
6493 파퀴아오 동체시력 훈련 8 2017.12.31
6492 현재는 존재하지 않는 육군 사단 27 2017.12.31
6491 춘리 머리 소혜 10 2017.12.31
6490 이니 정부가 또 해낸다 21 2017.12.31
6489 일본 길거리에서 찍힌 박보검 14 2017.12.31
6488 평창 올림픽 국산의 자존심 38 2017.12.31
6487 입 작은 보미 9 2017.12.31
6486 수건돌리기 9 2017.12.31
6485 참리더였던 재경이 12 2017.12.31
6484 아내가 피를 여기저기 묻히고 다닙니다 19 2017.12.31
6483 김구라 사연 파는 김용민 16 2017.12.31
6482 100년 전 서양의 리빙포인트 10 2017.12.31
6481 후덕해진 송지효 14 2017.12.31
6480 스노보드 타던 40대 사망 127 2017.12.31
6479 세계의 기묘한 건축물들 13 2017.12.31
6478 철벽 방어의 아이콘 조보린 17 2017.12.31
6477 겁 없는 여자 14 2017.12.31
» 영혼 빠져나간 퍼거슨 13 2017.12.31
6475 하늘에서 본 평양 16 2017.12.31
6474 기상캐스터 시절 박은지 9 2017.12.31
6473 소형 잠수정의 화장실과 내부 모습 8 2017.12.31
6472 동물 좋아하는 사람도 대부분 싫어하는 동물 22 2017.12.31
6471 나혼자산다 전현무 첫 등장 13 2017.12.3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3 Next
/ 1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