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여름휴가 2018.05.14 01:52 (*.106.191.30)
    지렸다
  • .. 2018.05.14 02:02 (*.42.91.175)
    목격자, 운동화 브랜드까지 알 수 있는 족적, dna 까지 가지고 범인을 못잡은 일본 경찰이 더 놀랍다
  • 흠냐 2018.05.14 02:15 (*.9.207.86)
    목격자와 족적 DNA까지 모두 무쓸모로 만들수가 있잖아
    다른 지역에서 놀러온 사람이었으니 당연히 얼굴은 파악했어도 다른 지역으로 내빼버리니 저 몽타주만 그릴수밖에 없었고
    본문에 있듯이 자전거를 타고와서 CCTV확보도 어려운상황...
    운동화 브랜드도 마찬가지에 DNA가지고 있어봤자 뭐하냐 그사람이 사고치거나 그래야만 DNA를 수사가능한데...
  • ㄹㅇ 2018.05.14 02:27 (*.148.185.6)
    고건 몰랐네. 난 성인될 때 피뽑고 그러는 게 다 dna 정보가 국가 데이터베이스에 올라가는 줄 알았네. 하긴 그러면 국민 전체를 잠재적 범죄자라 보는 거니까 오버긴 한 건가. DNA는 전과자를 대상으로만 동일한 정보를 특정하는 거구나.
  • ㅇㅇ 2018.05.14 03:24 (*.162.236.78)
    지문도 주민등록증 만들 때 등록하지만 범죄이력 없으면 지문떠도 조회안됨
  • 123 2018.05.14 06:38 (*.129.203.54)
    영화를 넘많이 보셨군
  • 발상이 참 재밌네 2018.05.14 11:03 (*.111.25.83)
    인터넷에 미친댓글 남기는 이런 사람들 인가보네 그래도 바로 인정 하는 모습은 인정
  • ㄱㄷ그 2018.05.14 13:45 (*.62.163.108)
    살인사건의 기본은 왜죽였는지? 이다 보통사람이 사람죽이는게 쉽지 않기때문에 동기가 제일 중요하다 1순위가 원한관계 사람과 사람과의 관계가 있어야지 죽이는 경우가 많으므로 아무관계 없는사람을 죽이는 사이코패스 살인마가 잡기 힘든이유임
  • ㄴㅁㄹㄴㄹ 2018.05.14 02:22 (*.41.57.242)
    사진은 언니인가했네... 초6이 아니라 고딩이상의 피지컬이라서 시도했던건가
  • 사진이 언니 2018.05.14 02:50 (*.82.122.139)
    해석좀 해줄 사람...?
  • 개꿀 2018.05.14 03:22 (*.36.153.150)
    헛소리 할꺼면 잠이나 자 초6은 피해자 동생이고 피해자는 제목에도 여고생이라고 나오고 사진에도 17세 라고 나오는구만
  • ㅁㄴ 2018.05.14 03:24 (*.229.251.72)
    프로파일링은 사람 성격이나 환경등을 가리키는 말이 아닌가 ?
    검게 칠해놓은것은 그냥 인상착의를 가리키는거 같은데 ?

    그건 그렇고 일본은 아직 사형제도가 살아있는 나라니까
    바로 교수형했으면 좋겠다.
  • 09090909 2018.05.14 09:03 (*.22.33.246)
    저 몽타주가 수사를 방해 한거 아니여? 누가 저걸 똑같다고 생각해?
  • 2018.05.14 09:25 (*.15.49.166)
    몽타주는 그리는 사람이 얼굴을 모르는 상태에서 그리는 거임, 그건 감안하고 생각하지 대부분

    갖다붙은 곳 때문에 전체적으로는 긴가민가 하겠는데
    하나씩 떼보면 매우 흡사함
  • 설현부럽다 2018.05.14 09:34 (*.165.100.125)
    난 눈 정확히 그린 거 보고 소름 돋았어... 눈 흰자위가 보이고 안보이고.
  • 으음 2018.05.14 11:15 (*.232.181.26)
    DNA수사는 진짜로 범죄수사의 혁명이다.
    이것 때문에 범죄자는 늘 공포에 떤다.
    다음으로는 cctv.
    안 찍힐수가 없다.
    미친 옆집 아줌마는 우리집 감시에만 cctv를
    6-7개를 동원했다.
    공공방범 cctv나 개인 카메라, 블랙박스까지 생각하면
    결국 성의의 문제이지 노력하면 대부분의 범죄자를 잡을 수 있게 됐다.
  • 2018.05.14 13:39 (*.41.90.58)
    옆집 아줌마 뭐야 왜 그런거지?
  • ㄹㅇ 2018.05.15 11:08 (*.128.167.171)
    왜 너를 감시하지? 진짜 미쳐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159 양예원이 말한 실장을 직접 찾아가보았다 78 2018.05.19
4158 한국 고시원에서 문화컬쳐 받은 하버드생 17 2018.05.19
4157 돈줄 서장훈 5 2018.05.19
4156 딸이 비싼 선물을 받는 게 부끄러운 아버지 32 2018.05.19
4155 북한 사람들의 가정식 25 2018.05.19
4154 성차별이 덜한 게임 7 2018.05.19
4153 제가 정말 식탐 쩌는 사람인가요? 19 2018.05.19
4152 항우를 이기고 중국을 통일한 유방과 그의 동료들 40 2018.05.19
4151 설현 vs 45세 아줌마 18 2018.05.19
4150 카드 균형 잡기 甲 15 2018.05.19
4149 서울 날씨 레전드 21 2018.05.19
4148 음원 불법 업로더 블랙넛 반응 16 2018.05.19
4147 지옥에서 온 중고차 22 2018.05.19
4146 첫경험 질문 받았던 김희철 7 2018.05.19
4145 서울대 김일성 종합대 교류 추진 12 2018.05.19
4144 수지의 갓침 12 2018.05.19
4143 베트남 여행 중인 중국 단체 관광객 14 2018.05.19
4142 안철수가 서울을 안전하게 만들 수 있는 이유 23 2018.05.19
4141 PC방 민폐 16 2018.05.19
4140 김종국 앞에서 근육 자랑 21 2018.05.19
4139 입맛 떨어지는 학교 급식 8 2018.05.19
4138 백종원 소유진 부부의 화해법 26 2018.05.18
4137 박지성과 손흥민에 대한 평가 27 2018.05.18
4136 백지영과 소속사의 정산 비율 24 2018.05.18
4135 태교를 락으로 한 아기 13 2018.05.18
4134 유시민이 생각하는 전두환 41 2018.05.18
4133 요망한 스시녀 25 2018.05.18
4132 당황하는 연기의 달인 16 2018.05.18
4131 뜨끔한 언냐 25 2018.05.18
4130 박명수가 선물한 귀 16 2018.05.18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48 Next
/ 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