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01.jpeg02.jpeg03.jpeg04.jpeg05.jpeg06.jpeg07.jpeg08.jpeg09.jpeg10.jpeg11.jpeg12.jpeg13.jpeg14.jpeg15.jpeg16.jpeg17.jpeg18.jpeg19.jpeg20.jpeg21.jpeg22.jpeg23.jpeg24.jpeg25.jpeg26.jpeg27.jpeg28.jpeg29.jpeg30.jpeg31.jpeg32.jpeg33.jpeg34.jpeg35.jpeg36.jpeg37.jpeg

  • 이태리 2018.05.14 01:47 (*.106.191.30)
    근데 헤딩 저 말은 맞는 말일 거다
  • ㅎㅎ 2018.05.14 10:12 (*.128.219.14)
    작은키 때문에 상대방이 방심한게 아니라
    그전까진 안정환은 공격수임에도 헤딩은 거의 안했음
    그래서 뜬공상황에서는 안정환은 마크안해도 된다라는 오더가 있었겠지

    안정환도 말하길
    저 헤딩도 뽀록이었음
    평소에 헤딩을 안하니 제대로 맞춘게 아니었는데
    그게 빗맞아서 살짝 건든게 천운이 된거지
  • 112 2018.05.14 14:31 (*.9.51.89)
    미국전 안정환 헤딩은 학습이 안됐나?
  • ㄷㄱ쇼ㅛ 2018.05.14 14:55 (*.221.148.206)
    2002년 이탈리아전 전에 미국전도 똑같이 넣었었는데?
  • 2018.05.14 01:51 (*.62.22.165)
    하여간 최용수 저 아재도 겉보기랑 다른 캐릭이여ㅋㅋㅋ
  • ㅁㄴㅇ 2018.05.14 03:22 (*.100.81.217)
    최용수 미국전 하늘로 후려갈긴 슛 ㅋㅋ 이동국 우루과이보다 심했다. 안정환 덕택에 욕 안먹은거
  • ㅇㅇ 2018.05.14 07:17 (*.223.48.56)
    꿀패스 해준 이을용이 육성으로 한숨 쉬는거 보였지ㅋㅋ
  • ㅇㅇ 2018.05.14 08:05 (*.236.221.44)
    아 그거 ㅋㅋㅋㅋㅋㅋㅋ 쩔었는데
  • 독뚜리슛 2018.05.14 12:34 (*.246.116.22)
    오죽하면 독수리슛이라는 별명이 있었겠어 ㆍㆍ ㆍ
  • ㅇㅇ 2018.05.14 03:46 (*.63.7.84)
    미국전에 하늘로 한방 시원하게 쏘아올리셨으니까 벤치신세지
  • 근데 2018.05.14 07:08 (*.139.202.164)
    기차 마주보는 좌석 사이가 저렇게 좁아? 서로 다리가 겹쳐져 있네
  • t 2018.05.14 09:07 (*.221.162.114)
    예전에 안정환이 그랬지
    최용수 족발 엄청 좋아해서
    룸메할때 족발 심부름 엄청 시켰다고 ㅋ
  • 55 2018.05.14 09:53 (*.245.185.74)
    네이버 가면 급식들 용수형 엄청 까던데... 98 월드컵 예선 용수형을 봤어야했어...
  • ㅇㅇ 2018.05.14 12:11 (*.143.146.163)
    근데 한국국대 공격수 예선때 잘하는 사람은 많았잖아

    본선만가면 하나같이 죽쒀서 그렇지
  • 엠텍 2018.05.14 13:34 (*.228.78.113)
    2006년 2010년 2014년 2018년 지역 예선때 누가 그렇게 잘했는데?
  • 2018.05.14 16:46 (*.253.236.163)
  • 엔텍 2018.05.14 23:02 (*.233.213.203)
    2006년 이동국 2010년 이근호 있지않았나요? 14, 18은 딱히 활약한 사람없지만. 이동국은 부상전까지, 이근호는 그때 잘하다가 막판에 부진해서 결국 26명까지 들었다가 구자철, 신형민?이랑 같이 최종 낙마했죠
  • 2018.05.14 10:35 (*.7.57.176)
    애틀랜타 올림픽 대표 시절 용수형은 진짜 잘했어
    윤정환 형이랑 콤비로 진짜 한국축구 미래였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159 양예원이 말한 실장을 직접 찾아가보았다 78 2018.05.19
4158 한국 고시원에서 문화컬쳐 받은 하버드생 17 2018.05.19
4157 돈줄 서장훈 5 2018.05.19
4156 딸이 비싼 선물을 받는 게 부끄러운 아버지 32 2018.05.19
4155 북한 사람들의 가정식 25 2018.05.19
4154 성차별이 덜한 게임 7 2018.05.19
4153 제가 정말 식탐 쩌는 사람인가요? 19 2018.05.19
4152 항우를 이기고 중국을 통일한 유방과 그의 동료들 40 2018.05.19
4151 설현 vs 45세 아줌마 18 2018.05.19
4150 카드 균형 잡기 甲 15 2018.05.19
4149 서울 날씨 레전드 21 2018.05.19
4148 음원 불법 업로더 블랙넛 반응 16 2018.05.19
4147 지옥에서 온 중고차 22 2018.05.19
4146 첫경험 질문 받았던 김희철 7 2018.05.19
4145 서울대 김일성 종합대 교류 추진 12 2018.05.19
4144 수지의 갓침 12 2018.05.19
4143 베트남 여행 중인 중국 단체 관광객 14 2018.05.19
4142 안철수가 서울을 안전하게 만들 수 있는 이유 23 2018.05.19
4141 PC방 민폐 16 2018.05.19
4140 김종국 앞에서 근육 자랑 21 2018.05.19
4139 입맛 떨어지는 학교 급식 8 2018.05.19
4138 백종원 소유진 부부의 화해법 26 2018.05.18
4137 박지성과 손흥민에 대한 평가 27 2018.05.18
4136 백지영과 소속사의 정산 비율 24 2018.05.18
4135 태교를 락으로 한 아기 13 2018.05.18
4134 유시민이 생각하는 전두환 41 2018.05.18
4133 요망한 스시녀 25 2018.05.18
4132 당황하는 연기의 달인 16 2018.05.18
4131 뜨끔한 언냐 25 2018.05.18
4130 박명수가 선물한 귀 16 2018.05.18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48 Next
/ 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