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번식력 2018.05.14 01:45 (*.106.191.30)
    저런 건 처음에 소량만 유입되도 금방 전체로 퍼지니까
  • 인정 2018.05.14 01:49 (*.102.129.98)
    가구안에 알깐 상태로 왔으면
    아주 친환경 가구네.... 몸에 헤로운 유독성 물질 본드로 가득차 있었으면 벌레 알들도 다 죽었을 것, 친환경 자제 시공 인정합니다
  • 애잔 2018.05.14 01:50 (*.103.218.70)
    어디부터 잘못된걸까
    집성목 접착제 처바른거 부터 다 뜯어고쳐야지머
  • 1 2018.05.14 15:54 (*.136.50.154)
    집성목 같은소리 하네
    집성목은 고급자재고
    보통 아파트 싱크대는 PB 라고 나무 찌거기 본드로 압축한거 쓴다
    한샘도 똑같은데 그냥 싱크대 문만 고급이고 싱크대 부속만 다른거지
    어찌됏건 붙박이 가구탓이면 가구 싹다 뜯고 다시해줘야지
  • ㄹㅇ 2018.05.14 18:24 (*.228.83.162)
    mdf 아님?
  • 브로콜리 2018.05.14 01:51 (*.112.70.93)
    세스코 부르면 잡을수 있나?
  • 개꿀 2018.05.14 04:18 (*.36.153.150)
    기사보니 이미 방역업체 불러서 소독했는데 일주일후에 또 나타났다던데.. 저것도 원래 두집이였다가 지금 전체로 퍼진거래.. 번식력 ㅎㄷㄷ 붙박이장 입주전에 옵션으로 선택한 집에서만 나온다니까 붙박이장이 문제 인가봐 그래서 주민들은 바꿔 달라고 했는데 시공사는 정확한 원인이 나올때 까지 기다리라고 해서 기사화 시킨듯
  • 흠냐 2018.05.14 02:25 (*.9.207.86)
    관리 개판인 붙박이 가구 넣으니 이런사태 발생하지 개판 5분전
  • 231 2018.05.14 02:49 (*.229.251.72)
    붙박이 가구에서 가격 맞출려고 어디서 버리는 목재 주어다가 맞추었나 ?
  • 열처리 문제 2018.05.14 03:42 (*.169.9.35)
    일단 아파트에 사용하는 나무들은 수입산 특히 동남아산이 대부분이고 거기서 수입된 나무들은 일단 수입시 방역을 하게 됨. 방역을 하고
    수입한 후에 가구를 만들때 열처리 과정을 거치게 됨
    원목이던 짜집기한 집성목이던
    일단 열처리를 제대로 하게 되면, 나무 속에 숨어있던 유충이나 알들의 단백질이 파괴되서 근본적으로 부화되는 일이 없음
    그런데 열처리 과정이 제대로 안된 나무들은... 저렇게 나무 속에서 부화해서 알을 까고 나오고 또 알을까고.. 부화하고를 반복하는 경우들이 많음.
    웃긴게 실내온도는 겨울이나 봄이나 큰 차이가 없는데
    특히 봄철에 저렇게 알을까고 나오는 경우가 많음 웃긴게 실외라면 겨울엔 숨죽이고 있다가 따듯한 봄에 알을까고 나오는걸 이해 할 수 있는데 저놈들은 실내에서도 어떻게 봄이 된걸 아는지.. 봄이 되면 기가막히게 타이밍을 재서 나옴.

    방법은 하나임.. 다 제거 하고 다시 가구 맞춰서 들이면 되거나. 저렇게 나오기를 반복하다가 겨울까지 기다리면 됨.
    아무리 알이 많아도 저렇게 2~3년 반복하고 나면 애들이 다 나옴. 더이상 알을 안깜
  • ㅇㅇ 2018.05.14 04:02 (*.63.7.84)
    이런건 어떻게 아는지 참 신기하다
    이래서 댓글보는 재미가 있어
  • 땡쓰맨 2018.05.14 15:31 (*.170.1.114)
    맞아 어느 순간부터 이상한 댓글이 너무 많아져서
    댓글을 안볼려고 해도 이런 분들땜에 댓글을 꼭 확인하게
    되더라
  • 설현부럽다 2018.05.14 09:07 (*.165.100.125)
    고마워~
  • ㅁㅇㅁ 2018.05.14 09:14 (*.40.249.254)
    카페 테라스를 하나 나무로 만들었는데 작년까진 없다가 올해 봄부터 날파리가 많이 생겼어.

    처음에는 우리가 음식쓰레기 관리를 제대로 못하는가보다 싶어서 더 신경을 썼는데도 사라질 기미가 안보여서

    보건소에 방역좀 해달라고 민원을 넣어서 방역도 몇번했는데도 안없어지길래 뭐가 문젠가 했는데 이거보니 테라스가 문제일수도 있겠다 싶네.

    근데 표면에 방수니스칠을 꼼꼼하게 다 했는데도 나올수가 있는거야? 만약에 그렇다면 테라스를 뜯는거 이왼 방법이 없음? 전문가형인거 같아서 한번 물어봄.
  • ㅋㅋㅋ 2018.05.14 10:11 (*.148.183.140)
    이맛에 이슈인 합니다~ ㅋㅋ
  • ㅇㅇ 2018.05.14 12:57 (*.39.241.65)
    추천버튼 없나요
  • zzzd 2018.05.14 04:02 (*.147.138.235)
    예전원룸이 친환경 벽지랑 페인트 가구이런걸로 세팅되어있는 곳이었는데 새집이었음.
    나도 막 저런벌레들나왔었어..그떄 생각했찌... 그냥 일반벽지랑 페인트랑 가구를 쓰는곳을 가는게 차라리 스트레스가 덜하겠구나......
  • ㅇㄱㄹㅇ 2018.05.14 14:32 (*.63.102.197)
    신축 오피스텔 잠깐 살아본적있는데 먼지다듬이 벌레 겁나게많았었음... 여튼 신축이라고 무조건 좋은게아님.
    벌레들 겁느게 출몰함..

    방역부터 철저하게 실시해야함..
  • 동생 2018.05.15 00:00 (*.237.162.122)
    형들대단해
  • zxxz 2018.05.15 14:25 (*.218.134.220)
    요런 내용도 있네요
    blog.naver.com/minon1490/221276151387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159 양예원이 말한 실장을 직접 찾아가보았다 78 2018.05.19
4158 한국 고시원에서 문화컬쳐 받은 하버드생 17 2018.05.19
4157 돈줄 서장훈 5 2018.05.19
4156 딸이 비싼 선물을 받는 게 부끄러운 아버지 32 2018.05.19
4155 북한 사람들의 가정식 25 2018.05.19
4154 성차별이 덜한 게임 7 2018.05.19
4153 제가 정말 식탐 쩌는 사람인가요? 19 2018.05.19
4152 항우를 이기고 중국을 통일한 유방과 그의 동료들 40 2018.05.19
4151 설현 vs 45세 아줌마 18 2018.05.19
4150 카드 균형 잡기 甲 15 2018.05.19
4149 서울 날씨 레전드 21 2018.05.19
4148 음원 불법 업로더 블랙넛 반응 16 2018.05.19
4147 지옥에서 온 중고차 22 2018.05.19
4146 첫경험 질문 받았던 김희철 7 2018.05.19
4145 서울대 김일성 종합대 교류 추진 12 2018.05.19
4144 수지의 갓침 12 2018.05.19
4143 베트남 여행 중인 중국 단체 관광객 14 2018.05.19
4142 안철수가 서울을 안전하게 만들 수 있는 이유 23 2018.05.19
4141 PC방 민폐 16 2018.05.19
4140 김종국 앞에서 근육 자랑 21 2018.05.19
4139 입맛 떨어지는 학교 급식 8 2018.05.19
4138 백종원 소유진 부부의 화해법 26 2018.05.18
4137 박지성과 손흥민에 대한 평가 27 2018.05.18
4136 백지영과 소속사의 정산 비율 24 2018.05.18
4135 태교를 락으로 한 아기 13 2018.05.18
4134 유시민이 생각하는 전두환 41 2018.05.18
4133 요망한 스시녀 25 2018.05.18
4132 당황하는 연기의 달인 16 2018.05.18
4131 뜨끔한 언냐 25 2018.05.18
4130 박명수가 선물한 귀 16 2018.05.18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48 Next
/ 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