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 2018.05.14 01:45 (*.204.145.150)
    실화야?
  • 그리 놀랄만한 얘긴 아님 2018.05.14 01:47 (*.62.22.165)
    아날로그 시계 읽는 법 안알려주면
    모르는 꼬꼬마들 많아요
  • 123 2018.05.14 06:13 (*.129.203.54)
    그러니까 그걸 안알려줘도 되는 세상이라는게 놀랄만한 일이라는거지
    아직까지 손목시계같이 모든 시계가 전자시계가 아니자너
  • 난독;; 2018.05.14 10:04 (*.187.63.161)
    아 그런 내용 이었구나

    나는 머야 저 초딩 바보들 이렇게만 생각했는데

    전화기 모양도 그렇고 시대가 그런시대라는 주제 구나;;
  • 시트로엥 2018.05.14 01:46 (*.106.191.30)
    우리나라 꼬마들도 통화 아이콘 유래 모르는 애들 많을 거다
  • ㄱㅇ 2018.05.14 10:37 (*.99.111.227)
    컴퓨터에 저장 아이콘도 플로피 디스켓 모양이잖아..

    요즘 꼬마들 저장 아이콘의 유례도 모름..
  • 맛춤 2018.05.14 11:36 (*.217.203.171)
    유 래 래 래 래
  • 브로콜리 2018.05.14 01:50 (*.112.70.93)
    미국 이야기잖아..

    우리나라 애들은 저것보다는 똑똑하다.
  • 1234 2018.05.14 02:35 (*.126.244.26)
    미국은 천사가 실제로 존재한다고 믿는 사람이 전세계에서 가장 많은 나라라던데
    서민동네 학교가서 과일같은거 생으로 보여주면 뭔지 모르는 애들도 많음 토마토 보여주면 뭔지 모르고 토마토 케찹만 알더라
  • ㅁㄴㅇ 2018.05.14 03:20 (*.100.81.217)
    웃기고 있네 마트가면 산더미처럼 쌓여있는데? 미국에서 마트에서 맨날보는 야채를 한국사람들이 더 모르겠지
  • ㅇㅊ 2018.05.14 07:52 (*.223.23.30)
    Food desert 라고 가난한 주 아이들 중엔 매일같이 인스턴트 패스트푸드 먹다보니 생과일 야채 생김새를 모르는 경우가 많다고 함
    미국에서도 심각한 문제여서 미셸 오바마가 캠페인도 하고 그랬음
  • ㅇㅇㅇ 2018.05.14 09:22 (*.178.189.166)
    ㅇㅇ ㅇㄱㄹㅇ 제이미 올리버 급식개혁하는다큐 보면 존나 충격임 올리버가 애들에게 생 토마토 보여주니 "아저씨 이게 뭐에요?"
    이러니 올리버가"ㅇㅇ 이거 니들 먹는 케찹의 원재료임" 이러니 애들이 "!!!"이러면서 존니 놀램
  • ㅇㅇ 2018.05.14 11:17 (*.62.222.214)
    그래 위에 니들이 맞다

    중국도 그렇고 아무리 선진국 되도 저런 문제 일어남
  • 911 2018.05.14 01:52 (*.236.7.236)
    왜 모르는지를 내가 모르겠네
    숫자로 표현되는 디지털시계만 접한건가?
    미국은 아날로그 시계안써? 미국 못가봐서..
  • 별바라기 2018.05.14 15:26 (*.156.195.87)
    핸드폰에 디지털 시계만 처다봐서 그렇지 않을까 ?
  • 세이브미 2018.05.14 01:52 (*.145.23.153)
    저장 디스켓 모양도 모른다
  • ㄱㅁㄹㅇㄹ 2018.05.14 02:07 (*.47.126.124)
    어차피 갓미국은 자기네가 발명한 애플 갓이폰이나 갓구글의 갓드로이드 써서 보면됨
    만드는건 미개한 똥아시아 애들이 해서 미국에가져다바침
  • 레이 2018.05.14 11:01 (*.143.76.31)
    미개한건 너같은놈들이고전체를 미개하다고하지마 유럽판매 1위가 삼성이다
  • 씨부리냐. 2018.05.14 02:10 (*.94.149.52)
    전화기 모양을 모를수 있겠구나..오오 소름...
  • ㅇㅇ 2018.05.14 02:13 (*.99.145.87)
    방위랑 해시계 개념만 알면 바로 아는데 미취학 아동들한테 저걸 물어보면서 모른다고 놀라워하는게 맞나 싶네.
  • 어이없다;;; 2018.05.14 02:18 (*.171.68.174)
    미취학 아동??
    글은 읽고 댓글 다시는거죠?
  • ㅇㅇ 2018.05.14 02:31 (*.215.139.92)
    으휴 새끼야
  • ㅇㄹ 2018.05.14 17:16 (*.236.221.44)
    미취학 이라는 단어를 모르고 쓰는구나
  • ㅁㅁ 2018.05.14 02:22 (*.142.115.117)
    어렸을적 지금은 돌아가신 어머니께서 시계보는거 가르쳐주시던게 생각난다 ㅜ.ㅜ
  • 123 2018.05.15 00:06 (*.13.203.214)
    초등학교에서도 합니다 ^^^.
  • 흠냐 2018.05.14 02:26 (*.9.207.86)
    와 그러네... 이제 애들은 모르겠구나
  • ㄱㅈㄱㅌㅅ 2018.05.14 02:29 (*.84.249.248)
    슈가맨 봐라. 2000년대 가수도 모르더라. 플로피디스켓은 물론이고 cdp도 모른다 아재들아
  • 2018.05.14 07:59 (*.204.210.30)
    그거랑 같냐 븅신아
    니가 말하는 건 세대간 상대 문화적 산물이고, 여기서 말하는 건 전지구 절대적 기준인데
  • 진짜 2018.05.14 10:26 (*.45.41.2)
    너한테 욕처먹을 정도로 잘못 말한 것도 아닌데 거품 물기는...
    아니 애초에 틀린 비유가 아닌데?
    세대간 상대 문화적 산물에 뭐? 전지구 절대적 기준?
    뭘 하고 싶은지 알겠는데 어설프게 하려면 적어도 남 까지는 마라
  • . 2018.05.14 02:29 (*.87.61.223)
    원래부터 아는 사람이 있나..?
    배워서 아는거지.
    이제는 배울 필요가 없으니 안배우는거고
    안배웠으니 모르는거고...ㅋ
    오히려 저걸 모른다는게 신새대의 아이콘인거지 ㅋ
  • ㅈㄴㄱㄷ 2018.05.14 05:13 (*.223.23.84)
    그만큼 관심이 없다는것...자기좋아하는 게임 이외에 관심을 안기울인다는것..일상에 대한 무관심...
    안배웠으니까 라는게 문제...상식이라는것...저 나이에는 뭐든 궁금해해야할 나이임에도...
  • 직시하고 좀 말하자 2018.05.14 06:51 (*.47.208.201)
    관심이없어서가 아니다 교육이나 문화의 차이이지
    저 나이에 있는지 없는지도 모르는데 궁금할까?
    이제 보여줬으니 궁금증 발생할 소지가 생긴거다
    저 나이대에 상식이라는 단어가 통용되는 나이도 아니거니와 앞으로 아날로그 시계를 읽는것이 상식의 범주에서
    사라지는게 당연한 시대가 온것이다
  • ㅇㅇ 2018.05.14 06:51 (*.252.229.127)
    와 댓글에서 꼰대아재냄새 ㅋㅋㅋㅋ
  • ㅇㅇ 2018.05.14 16:25 (*.214.150.55)
    너도 게임에 관심 안기울이잖아
  • zzzd 2018.05.14 03:57 (*.147.138.235)
    오우...진짜 전화기 통화모양 저런모양인거를 공중전화기나 그런걸 못보거나 집전화기 이런걸 못봤으면 모르겠네......

    마치 워드작업시에 저장모양이 디스켓 모양인거처럼
  • / 2018.05.14 06:14 (*.7.248.53)
    근데 수학적 개념 잡을때 꼭 필요한거 아니냐?
  • 우매한 인간 2018.05.14 06:46 (*.234.138.12)
    필와인은 태어나면서부터 상식을 갖춘 사람이었나?

    나는 어려서 엄마가 시계보는 법을 가르쳐주시던게 생각난다.

    시침 분침 초침이라는 개념과 하나가 예순이 되어 다른 하나가 되었던 이야기.

    너희들은 기억하고 있지 못한 그 이야기를 나는 기억한다.
  • 1234 2018.05.14 13:34 (*.205.188.37)
    왜 너네들은 맨날 필와라고 하냐? 국민학교라고 계속 하는거야? 자부심이야 뭐야?ㅋ
  • 90년생 2018.05.14 13:58 (*.234.138.12)
    국민학교가 뭔가요
  • ㅇㅇ 2018.05.14 07:59 (*.200.178.222)
    그룹트레이닝을 20대 애들하고 했었는데
    몇가지 상식이 떨어지는게 보이더라
    no pain no gain 뜻을 모르고
    띠를 음력으로 보는 것을 모르더라고
  • 2018.05.14 14:29 (*.111.1.77)
    띠를 음력으로 보는거 아니다 너도틀림
    입춘기준으로 하는거다
  • 어쩔수없어 2018.05.14 08:08 (*.84.169.107)
    근데 이건 미국인이 좀 빠가사리들이 많아서 객관적인 데이터는 못 될듯
  • 2018.05.14 08:47 (*.76.95.196)
    관심 없음 모르는걸 에휴 꼰대들
  • 2018.05.14 09:11 (*.85.66.131)
    우리애는 숫자 좋아해서 5살되니 시계볼줄 알더라.
  • 난독;; 2018.05.14 10:10 (*.187.63.161)
    TV에서 키튼?가 여튼 시계에다 대고 말하면 오는 자동차도 있었고, 다른데서도,,,,

    나는 시계가 그런 멋진걸줄 알고 차고 다녔는데

    시계를 차고 다니니까 어른들이 자꾸 몇시냐고 물어봐, 5살 짜리 애가 시계를 차고 다니니까 어른들이 장난 삼아 물어본거 같아

    나는 숫자도 모르는데, 그거 대답해 줄려고 숫자를 배웠다 달력으로 ㅋㅋ

    아날로그 시계는 국민하고 2학년때 학교 가서 배웠고
  • . 2018.05.14 10:27 (*.7.248.53)
    5살에 시계를 ??? 영재발굴단 나가봐요.. 만나이 아니면 천재임.
  • 그냥나이처먹으면꼰대 2018.05.14 09:43 (*.202.146.241)
    여기 해시계 정확히 볼 줄 아는 할배?!
    시대가 변하는데 저게 자연스러운거 아니냐?!
  • 11 2018.05.14 10:09 (*.222.136.44)
    저 여자 상당히 매력적인듯함
  • 0-0 2018.05.14 10:25 (*.184.16.60)
    요즘에도 초딩이나 유딩 교제에 아날로그 시계바늘 읽은법 이랑 계산하는법 나오나? 자녀있는분 답글좀
  • ㅁㄴ 2018.05.14 10:31 (*.145.69.147)
    아이들에게 중요한건 당장 디지털시계의 숫자를 보는게 다가 아니라
    시간을 이루는 원리를 아는 것이지.
    어린아이들에게 아주 기초적인 원리부터 알려주고
    체계적으로 사고하는 방법을 알려주는게 중요하다고 생각해.
  • 321321 2018.05.14 10:59 (*.216.105.212)
    태어나서 단 한번도 본적 없을지도?
  • 데이토나스틸 2018.05.14 12:34 (*.223.33.186)
    쟤들이 커서 롤렉스차게되면 그딴거 다 알아서
    알게됨. 요새 아날로그시계 볼일은 고오급 손목시계
    볼때말곤 거의 없다봐도됨. 오바질은 ㅉㅉ.
  • ㅇㅇ 2018.05.14 14:53 (*.223.33.186)
    거의 90년대에 요즘아이들 주판못쓴다고
    신기하게 생각하는 꼬라지
  • 응?? 2018.05.14 15:02 (*.113.249.5)
    주판이 시계랑 비교 될 정도의 물건 이었냐??
  • 2018.05.14 18:19 (*.235.56.1)
    주판 / 타자기 그냥 한세대를 풍미하던 물건이지...

    당연한건 없다...
  • ff 2018.05.14 16:25 (*.36.122.172)
    주판은 어른들도 어려워 하잖아..
  • ㅇㅌ 2018.05.14 17:19 (*.236.221.44)
    84년생인데 주산 할줄 알았음
  • ooOoo 2018.05.14 21:18 (*.39.60.56)
    플로피디스크하고 카세트테이프 모르는거야 현시대에 안쓰이니까 그런거고, 아날로그 시계는 그래도 많이 보이는데... 미국은 안그런가 봅니다.
  • 234 2018.05.15 05:49 (*.200.36.72)
    모르는거 당연하지 아날로그 시계는 보는법은 배워야 하니까. 난 유치원때 시계보는법을 따로 배운거 같은데
    니들이 저 체계를 하나도 모르는 상태에서 저거 보여줘봐라 이해는 가나
    바늘 3개가 뭔지도 모를텐데
  • 1 2018.05.15 13:28 (*.170.30.130)
    가만히 생각해보면 아날로그 시계는 되게.. 추상적이긴 하다.
    시침은 분명히 숫자를 지나쳤는데도 해당 시간을 가르킨다고 생각해야되고
    숫자는 1~12까지만 있는데 말도 안되게 30분, 31분, 32분 .. 55분 등등 없는 수를 읽어내야 하니 말이지.
    좀 다르게 만들 순 없었을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159 양예원이 말한 실장을 직접 찾아가보았다 78 2018.05.19
4158 한국 고시원에서 문화컬쳐 받은 하버드생 17 2018.05.19
4157 돈줄 서장훈 5 2018.05.19
4156 딸이 비싼 선물을 받는 게 부끄러운 아버지 32 2018.05.19
4155 북한 사람들의 가정식 25 2018.05.19
4154 성차별이 덜한 게임 7 2018.05.19
4153 제가 정말 식탐 쩌는 사람인가요? 19 2018.05.19
4152 항우를 이기고 중국을 통일한 유방과 그의 동료들 40 2018.05.19
4151 설현 vs 45세 아줌마 18 2018.05.19
4150 카드 균형 잡기 甲 15 2018.05.19
4149 서울 날씨 레전드 21 2018.05.19
4148 음원 불법 업로더 블랙넛 반응 16 2018.05.19
4147 지옥에서 온 중고차 22 2018.05.19
4146 첫경험 질문 받았던 김희철 7 2018.05.19
4145 서울대 김일성 종합대 교류 추진 12 2018.05.19
4144 수지의 갓침 12 2018.05.19
4143 베트남 여행 중인 중국 단체 관광객 14 2018.05.19
4142 안철수가 서울을 안전하게 만들 수 있는 이유 23 2018.05.19
4141 PC방 민폐 16 2018.05.19
4140 김종국 앞에서 근육 자랑 21 2018.05.19
4139 입맛 떨어지는 학교 급식 8 2018.05.19
4138 백종원 소유진 부부의 화해법 26 2018.05.18
4137 박지성과 손흥민에 대한 평가 27 2018.05.18
4136 백지영과 소속사의 정산 비율 24 2018.05.18
4135 태교를 락으로 한 아기 13 2018.05.18
4134 유시민이 생각하는 전두환 41 2018.05.18
4133 요망한 스시녀 25 2018.05.18
4132 당황하는 연기의 달인 16 2018.05.18
4131 뜨끔한 언냐 25 2018.05.18
4130 박명수가 선물한 귀 16 2018.05.18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48 Next
/ 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