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음냐 2018.05.17 15:04 (*.117.164.216)
    송해선생이 안네보다 오빠다던데
  • ㅋㅌㅊㅋㅌㅊㅋㅌㅊ 2018.05.17 15:06 (*.156.199.166)
    송해의 일기 내면
    최소 국가 기록물감 아님?ㅋㅋ
  • R2송해 2018.05.17 21:14 (*.33.165.165)
    안내!!!
  • ㄴㄴ 2018.05.17 22:17 (*.63.195.167)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빵터지넼ㅋㅋㅋㅋㅋ
  • 급식충 2018.05.17 15:05 (*.39.152.70)
    식원이 현명하네
  • 2018.05.17 15:05 (*.46.191.241)
    빨리 걸렀네 ㅋㅋㅋㅋㅋㅋ
  • 어휴 2018.05.17 15:07 (*.251.219.2)
    페미 수준 나오죠? ㅋㅋㅋ
    안네 거르고 82년생 김지영?
  • 5567 2018.05.17 15:11 (*.62.162.248)
    쟤들은 남자 여자 가르면 혐오라고 부추기면서
    왜자꾸 지들이 먼저 나누냐
    단순히 글쓴이가 여자라고 저런 헛소리를....
    배경지식, 팩트, 논리 다 무시하고 지들 생각하고싶은대로만 생각하네 ㅋㅋ
  • 34 2018.05.17 15:11 (*.209.181.204)
    진짜 주둥아리 집게손으로잡고 뒤통수 존내때리고싶다
  • ㅇㅇ 2018.05.17 15:18 (*.214.150.55)
    와 근데 어떻게 저정도로 멍청할 수가 있지
    안네의 일기가 전쟁통에 쓰인 이야기니까 당연히 비참한 얘기지
    근데 그걸 읽으면서 남자는 끝이고 여자는 스스로가 혐오스러워져?
  • ㄹㅇ 2018.05.17 15:29 (*.31.213.56)
    근데 안네의 일기는 남녀문제가 아니라 인종차별 문젠데
  • 2018.05.17 15:44 (*.15.49.166)
    일베충이 어묵 얘기만 나오면 어어묵? 하는 거랑 똑같은 거임
    뭘 해도 여자 얘기가 나오면 일단 여자라서! 색안경부터 끼고 보는데 머
  • ㅇㅇ 2018.05.17 16:17 (*.221.59.111)
    예를들면 이런거지, AI는 인격을 지녔는가? 하는 영화많잖아 그런 주제의 SF영화에서 여성이 AI로봇한테 쳐맞아서 죽으면 그 영화는 여혐영화가 되는거지, 남자만 죽으면 여자를 무시하는 여혐영화가 되는거고
  • 2018.05.17 15:53 (*.111.22.114)
    원래 안내의 일기에 풀로 한장 더 붙여서 못보게 가려 놓은 페이지가 있다는군 ㅋ 그런데 그걸 엑스레이로 내용을 들여다 봤나봐. 숨겨진 내용은 여러가지 이성에 대한 농담과 "모든 남자는 길거리 여성과 잔다. 우리 아버지도 잔걸 알고 있다" 는 내용이었다는구만 ㅋ
    재밌는건, 안네의 일기를 세상에 알린 사람이 안네의 아버지거든. 저 페이지를 누가 풀칠 했는지 대충 짐작이 감ㅋ
    공식적으로는 안네가 붙인거라고 하지만, 내가보기엔 아버지가 읽어보고 창피해서 가려버린거 아닌가 싶더라고 ㅋ
    무거운 역사에 덧칠된 가벼운 웃음거리지 뭐 ㅋㅋ
  • ㅁㄴㅇㄹ 2018.05.17 16:21 (*.38.10.50)
    아버지가 가렸다 치면 누구를 위해서 가렸을까? 누구의 치부가 더 큰것일까?
  • 2018.05.17 16:35 (*.111.22.114)
    글쎄 ㅋ 사람은 누구나 나약한 부분이 있고, 아버지는 그걸 가리고 싶었을수도 있고, 혹은 딸을 위해 가렸을수도 있지. 내가 아버지였다면 나를 위해 지우고 싶었을거 같음 ㅋ
  • ㄴㄴ 2018.05.17 17:34 (*.39.140.50)
    직접 봉인했을 가능성도 높음.
    이 페이지는 망친 페이지니까 망친 김에 야한 얘기나 써야겠다고 시작하거든.
    어차피 버리는 페이지라고 써놓은거 보면 직접 붙였을수도 있지
    그리고 뭐 대단히 야한 얘기도 아니고 걍 14세 사춘기 소녀 수준이라 다른사람이 지울필요도 없음.
    자기 생리 시작한 얘기, 독일여자들은 뭐하러 네덜란드에 왔겠냐 다 군인들 밑에 깔리려고 따라온거다
    그런 시시콜콜한 얘기임
  • ㅇㅇ 2018.05.17 17:44 (*.223.35.153)
    필터링 장인이네
  • ㅇㅇ 2018.05.17 18:03 (*.166.236.86)
    줫도 모르는데 일단 아는척하고 싶어서 '알고는있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722 초현대식 건물 10 2018.06.16
3721 세상을 바꾸고 싶었던 청년 18 2018.06.16
3720 세계 인구 TOP 20 34 2018.06.16
3719 반지의 제왕 작가가 밝힌 오크의 모티브 36 2018.06.16
3718 왜 드라이기는 발전이 없을까? 47 2018.06.16
3717 우리형 극적인 프리킥 동점골 25 2018.06.16
3716 좌파가 될 확률? 36 2018.06.16
3715 초심 잃은 효성 15 2018.06.16
3714 메이크업의 힘 14 2018.06.16
3713 어필하는 보미 2 2018.06.16
3712 인터뷰 중인 아기 6 2018.06.16
3711 프로듀스48 비쥬얼 쇼크 22 2018.06.16
3710 한국 측 기자의 질문 4 2018.06.16
3709 역대 최악의 선거 참패 70 2018.06.16
3708 지사일 때도 패기가 이 정도인데 대통령 되면 110 2018.06.16
3707 비온 후 데칼코마니 18 2018.06.16
3706 최현석도 당황한 김수미식 레시피 19 2018.06.16
3705 칭따오 폭우 현장 26 2018.06.16
3704 도로 위의 분노조절장애 그 결말 34 2018.06.16
3703 6월 항쟁을 기억하는 외국인 25 2018.06.16
3702 견디지 못한 멜빵 19 2018.06.16
3701 때문에 대신 어떤 86 2018.06.16
3700 엄마가 보낸 자객 34 2018.06.16
3699 정색하는 효주 8 2018.06.16
3698 열도의 비극 18 2018.06.16
3697 준표의 퇴장 27 2018.06.16
3696 시청률 꼴등하고 싶지 않다 19 2018.06.16
3695 예능으로 알아보는 독일인의 특성 14 2018.06.16
3694 페미 후보의 패기 39 2018.06.16
3693 연애 후 변화한 한혜진의 모습에 경악 22 2018.06.16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34 Next
/ 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