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1.gif

 

2.gif


  • Zll 2018.05.23 00:04 (*.38.10.175)
    즐라타
  • 매너 2018.05.23 00:09 (*.106.191.194)
    여전하네
  • 999 2018.05.23 00:14 (*.253.240.93)
    "감히 새로 산 내 축구화를 밟다니"
  • ㅇㅇ 2018.05.23 01:22 (*.7.18.199)
    엉덩이 만져서 빡친거 아님??
  • 그렇다면 2018.05.23 02:09 (*.111.2.87)
    밟긴 밟음,,,,,,
    실수면 모르겠지만 저런걸 심리전이다 생각하고
    일부러 밟는 선수들이 너무 많음
  • 1 2018.05.23 16:51 (*.134.114.142)
    축구화 약한 부분에 스파이크로 찍으면 반 부상 입히는 거임
  • ㅇㅇ 2018.05.23 01:47 (*.50.231.144)
    ㅋㅋㅋㅋㅋㅋㅋㅋ 축구화 뒷꿈치로 저렇게 발잇는지도 모르고 체중 실어서 밟으면 존나 아픈데

    저 정도면 친구한테 보인 반응정도라고 해도 됨 근데 퇴장 ㅋㅋ
  • 호이코스타 2018.05.23 02:26 (*.33.184.254)
    저거 일부러 밟은거.

    선수들 자주하는짓인데 뒷걸음질 치면서 모르는척하면서 밟는다.

    진짜 당해보면 온갖 쌍욕 다나옴.

    선수들만 아는 개짓거리 몇개 중하나임.

    뒷걸음치다가 은근히 밟기(수비수가 주로함), 지나가다가 방향전환하면서 밟기(공격수가 주로함 예전에 밥줘도 하는거 봄)

    헤딩뛸때 옆에서 같이 점프하면서 다리 벌리기(벌린 다리로 옆 선수 균형 무너뜨림)

    등등 파울불기 애매한데 신경전 많이함.
  • 34 2018.05.23 03:45 (*.209.173.87)
    사자라는새끼가 조금 밟혓다고 뺨때기때리고 아프지도안으면서 쓰러져있는 꼬라지봐라 개극혐
  • ㅂㅂ 2018.05.23 11:21 (*.150.123.248)
    왜 즐라탄이 사자야?
    그리고 만약 즐라탄이 사자라고 치고 작은 선수는 뭐 고라니라고 쳐도 왜 사자가 고라니의 개짓거릴 참아줘야 해?

    감히 졷만한 것이 깜냥모르고 나대는 것도 나쁜 거 아님?
  • 지나가다 2018.05.23 15:17 (*.102.156.126)
    즐라탄이 어느 인터뷰에서 자기는 lion처럼 느껴진다고 한 적이 있었
  • Double_B 2018.05.23 08:46 (*.55.100.155)
    즐라탄 보려고 100불 짜리 티켓 사서 직관 갔는데 을룡타만 보고 돌아 왔습니다.
  • ㅁㄴㅇ 2018.05.23 11:47 (*.106.180.5)
    안밟은거 같은데 내눈이 이상한건가
  • ㄴㅇ 2018.05.23 15:27 (*.38.10.228)
    맞기 직전에 왼발 쭉핀다
  • 급식이 2018.05.23 14:05 (*.242.56.253)
    ㅋㅋㅋㅋ큰절하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722 초현대식 건물 11 2018.06.16
3721 세상을 바꾸고 싶었던 청년 18 2018.06.16
3720 세계 인구 TOP 20 34 2018.06.16
3719 반지의 제왕 작가가 밝힌 오크의 모티브 36 2018.06.16
3718 왜 드라이기는 발전이 없을까? 47 2018.06.16
3717 우리형 극적인 프리킥 동점골 25 2018.06.16
3716 좌파가 될 확률? 36 2018.06.16
3715 초심 잃은 효성 15 2018.06.16
3714 메이크업의 힘 14 2018.06.16
3713 어필하는 보미 2 2018.06.16
3712 인터뷰 중인 아기 6 2018.06.16
3711 프로듀스48 비쥬얼 쇼크 22 2018.06.16
3710 한국 측 기자의 질문 4 2018.06.16
3709 역대 최악의 선거 참패 70 2018.06.16
3708 지사일 때도 패기가 이 정도인데 대통령 되면 110 2018.06.16
3707 비온 후 데칼코마니 18 2018.06.16
3706 최현석도 당황한 김수미식 레시피 19 2018.06.16
3705 칭따오 폭우 현장 26 2018.06.16
3704 도로 위의 분노조절장애 그 결말 34 2018.06.16
3703 6월 항쟁을 기억하는 외국인 25 2018.06.16
3702 견디지 못한 멜빵 19 2018.06.16
3701 때문에 대신 어떤 86 2018.06.16
3700 엄마가 보낸 자객 34 2018.06.16
3699 정색하는 효주 8 2018.06.16
3698 열도의 비극 18 2018.06.16
3697 준표의 퇴장 24 2018.06.16
3696 시청률 꼴등하고 싶지 않다 18 2018.06.16
3695 예능으로 알아보는 독일인의 특성 14 2018.06.16
3694 페미 후보의 패기 38 2018.06.16
3693 연애 후 변화한 한혜진의 모습에 경악 22 2018.06.16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34 Next
/ 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