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1.jpg


  • 2018.06.10 20:57 (*.36.134.96)
    어버이연합도 촛불이 되진 않더라
  • 겨우 2만 2018.06.10 20:57 (*.75.47.168)
    태극기부대 보다도 수가 적네
  • ㅕㅗ 2018.06.10 20:58 (*.8.18.67)
    진심 쟤네들은 논리라는게 없구나 박사모가 생각나네
  • ㅇㅇ 2018.06.10 21:00 (*.4.212.44)
    언론이 제일 문제임.
    저년들의 본질이 일베보다 더 썩어있다는 걸 전혀 보도하지 않음.
    단순히 시위 현장의 구호를 그대로 내보내기만 해도 그대로 망해버릴 페미년들인데 하나같이 여성인권운동으로 포장해서 내보내지.
    언론 데스크 대부분이 페미에 물들어 있다는 관련자의 증언이 헛소리가 아니었다.

    조중동이랑 붙어먹던 정치권 보면서 속터졌던 게 생각나네.
    이 개같은 꼴을 지금와서 또 볼 줄이야
    정론직필은 딴 나라 얘기구만
  • 2018.06.10 21:08 (*.58.63.122)
    기자 이름을 봐라 정론직필은 니밐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2 2018.06.10 21:01 (*.47.169.129)
    왜 남성들은 저렇게 안모이는거야??? 그러니까 여성부가 명맥을 이어가는거 아님??ㅋㅋㅋㅋ
  • ㅈㅉ 2018.06.10 21:14 (*.114.37.34)
    1. 상대할 가치가 없음 (수준이 맞아야지...)
    2. 저런 한가한 짓 할 시간에 미래를 위한 투자
    3. 싸우면 짐
    4. 단체로 달려들어 성범죄자로 누명 씌울 수 있음

    4번의 경우 범죄자 된 것도 ㅈ같은데, 이유가 더 ㅈ같아서 자괴감이 클듯
  • ㅇㅇ 2018.06.10 21:31 (*.4.212.44)
    이렇다 할 구심점이 없는 게 크지.
    구심점 역할을 할 수 있는 세대인 4050세대는 실제로 여성들이 은연중에, 또는 실질적으로 차별받는 걸 보고 자라온 세대기 때문에 저런 방향에 크게 반박을 못하기도 하고. 남자들은 묵묵히 일하고 불만을 드러내지 않는 게 미덕이라는 군대식 문화를 주입받아 온 탓도 있고.

    이렇게 페미년들이 남성죽이기 계속하면 남자들도 반발심이 차오를 거고 그럼 어떤 식으로든 에너지가 모이기 시작하겠지.
    그 전까지는 당분간 10~30대 남자들만 죽어나는거임.
  • ㅁㅇㅁ 2018.06.10 21:37 (*.40.249.254)
    저건 솔직히 떼쓰는거잖아. 떼쓰는걸로 저렇게나 모이는게 내가봐도 한심해뵈는데 어떻게 모여.

    만약 저 떼쓰기로 정책적변화가 온다면 그때가서는 남자들도 모일꺼야. 떼써서 얻는게 가능하다면 한심해보여도 헛짓거리는 아닐테니까
  • 111 2018.06.10 21:41 (*.40.109.250)
    뭐래 이미 여자표 얻을려고 다들 개나소나 여성우대 정책 펴고있는데 남자 새끼들 가만히 있는거 안보임?
    여성주택 여성주차장 노약자석도 있는데 떡하니 임신배려석 무고죄 축소 등등
    성재기 이후로 남성 인권은 끝났다. 지금 남자들이 받는 차별은 성재기때 침묵한 벌임. 다음 세대를 노려라. 이번세대는 희망이 없음.

    페미니스트 대통령 밑에서 한번 죽어봐라 차라리 킹찍탈을 하자
  • ㅈㅉ 2018.06.10 21:52 (*.114.37.34)
    그냥 똥 묻은 한 표도 카운팅은 되니 억지로 받아가는 거지
    당선되면 쟤들 팽이여
    말도 말같은 말을 해야 들어주지 저걸 어찌 들어줌
  • ㅇㅇ 2018.06.10 22:07 (*.36.29.107)
    글쎄.. 재들 머리는 떨어져도 행동력 하나는 있는거 같은데
    여자들이 지들에게 유리한거라면 그지같은 사안도 일단 밀어주는 경향도 있고 해서 저대로 계속 놔두면 나중에 볼만할듯
  • ㅎㅎ 2018.06.10 22:19 (*.53.255.167)
    이 말이 정답
    이미 남성들은 이런저런 꼬투리 잡아서
    성재기 몰락시킴
    아직도 남자가 그러면쓰나 이따구 마초근성
    나대는거 보기 안좋아 아따구 썩은근성
    뻔히 남성 ㅂㅅ만드는 정책 펼쳐도 그리운 내님
    ㅂㅅ같은소리로 뽑아줌
    노답
    정치인은 조용한 이의 대변인은 절대 안돼줌
    안뽑아야돼 ㄱㅅㄲ들은
  • 울버린 2018.06.10 23:06 (*.62.21.244)
    남자들도 기존 성관념의 피해자 인것이, 반페미 반메갈 시위한다고 모여봤자 찌질이 소리나 들음
  • 2018.06.11 00:44 (*.38.230.68)
    혐오를 혐오한다는게 이렇다할 정당성이 없음. 걔네들이 싫은데 그거 싫다고 하는걸 굳이 시위까지 하고싶지 않은거지
  • ㅂㅂ 2018.06.10 21:08 (*.150.123.248)
    촛불이 아니라 제2 의 태극기 되는 거지.

    그리고 봐라. 더워 죽겠는데 지들 비계덩어리 때문에 체온 안 빠져서 실신하고 그걸로 언플하고. 개지랄 날 거다
  • ㅇㅇ 2018.06.10 21:14 (*.158.111.139)
    병필이형들 쟤내들이 취집하려고 연기하면서 수작부릴 때 어떻게 해야 안속을 수 있을까?
  • ㅇㅇ 2018.06.10 21:19 (*.75.47.168)
    집에 82kg 김지영 있나 봐바
  • ㅁㄴㅇㄹ 2018.06.10 21:25 (*.106.133.112)
    단어 하나하나 다 찔러 봐
  • 2018.06.10 21:40 (*.151.8.30)
    속고 안 속고가 문제가 아니라 결혼할 상대방 보는데 그 정도 눈 없으면 그냥 니 수준이 거기까진 거지 머
    누굴 탓해
    너 말하는 거 보니 조금만 긁어주면 잘도 속게 보이는구만 머

    제일 답답한 애가 자기 애인을 단편적으로만 인식하는 애들
    장단점을 알고 그 사람 자체를 좋아하는 게 아니라 정말 장점 밖에 안 보고 단점은 철저히 무시함
    거의 100%라고 보면 됨, 다 결혼전후 다르다고 불평하고 결혼생활 불안하다
  • 2018.06.10 21:27 (*.151.8.30)
    아니 안 돼... 설득력이 너무나 부족해서 국민적 공감이 없음
    그냥 일베 폭식 투쟁 생각하면 됨
    세력이 없지는 않지만 엮이고 싶지 않음

    기자도 제목 클릭하게 끌어내야 한다지만 참...
  • 흠.. 2018.06.10 21:42 (*.117.120.105)
    혜화역에만 모이는 이유있나
  • 2018.06.10 21:52 (*.151.8.30)
    대학로잖아
    대학생들 많은 만만한 쪽을 고르는 거지, 대학생들에게 자기들 공감도 원할 거고
  • 맞춤법빌런 2018.06.10 21:55 (*.234.138.12)
    세월호 촛불시위 이후로 안국, 혜화 쪽은 무조건 걸러감.

    차 개막힘.
  • 파스케스 2018.06.10 22:06 (*.71.227.204)
    개인적으로 난 이런 현상을 괜찮다고 관망하는 중인데
    사실 이런 일이 생기지 않으면 옆에 있는 얘들이 뭔 생각을 하는지 모르고 다 정상적일 거라 생각을 했을 거 아냐
    이런 얘들 저 밑에 있는 얘들까지 다 기어나와서
    때가 되면 한꺼번에 다 쓸어버릴 기회가 되지 않을까 생각해 본다.
  • ㄴㅇㄹ 2018.06.10 22:23 (*.126.128.30)
    편파수사? 여자가 범죄자일 때는 온갖 감정프레임 엮어서 낮은 형량 선고하는 건 이젠 그냥 너무 익숙한데?
    네이버 뉴스로 잠깐 찾아본 것만도 이 정도다.
    그동안 몰카에 대한 대대적인 수사가 없었다는 거엔 나도 동의하고 공감하는데,
    편파수사는 개소리지 진짜.

    남편 귀 부분 찔러 살해한 아내 징역 5년
    가정폭력 끝에 남편 살해한 여성 '징역 4년'
    이혼 문제 남편 살해한 50대 여성 징역 11년
    '가정폭력 우울증 상태'에서 남편 살해한 주부 징역 2년 확정
    부부싸움 폭언하는 남편 살해한 아내 ‘징역2년6월’
    “그는 남편이 아니었다”…남편 살해한 아내 징역 3년
    “남편살해 반성” 징역3년 주부, 숨겨진 남친 드러나 형량 2배로
    남편 살해 60대 여인에 징역3년 선고


    이혼소송 조정 중인 아내를 흉기로 살해한 20대 남편 1심에서 징역 25년
    성폭행 신고 당일 아내 살해한 스토킹 남편, 25년형
    휘발유 뿌리고 불붙여 아내 살해한 남편, 징역 20년
    재혼 아내에게 약물 주입 살해한 의사남편... '징역 35년'
    아내 이름으로 보험 들고 살해한 남편 징역 30년 확정
    경제 문제 갈등에 이혼 요구한 아내 살해…징역 18년
    부부싸움 중 홧김에 아내 살해한 남편 ‘징역 18년’


    결혼 한 달 만에 '아내 성폭행 혐의' 남편에 '징역 7년'
    사람 목숨 날린 것보다 성폭행이 형량이 더 큼.
  • 가루가되는거야 2018.06.10 22:25 (*.202.9.183)
    나중에 가스통할배 & 박사모 & 어버이연합 & 엄마부대 연합이 탄생할듯.
    그러곤 졸라 싸우겠지. 우리꺼 먼저 시위하자고.
    가스통할배가 가스터트리고 fin.
  • 12 2018.06.10 22:41 (*.204.122.172)
    공공화장실 10만 곳 확인 >> 발견된 몰카 0
  • 1 2018.06.11 00:18 (*.110.134.103)
    몰카사진에 조롱하던 범죄자년들이
    저 집회 메인임
  • 123 2018.06.11 00:42 (*.156.242.17)
    2만명이라.. 경찰추산 몇천명이라고 봤던거 같던데.
    기자라면 사실확인 분명히 하고 표현을 명확하게 해야 하거늘..
    이것만 봐도 어느쪽에 치우친 기사인지 느낌이 확오네
  • 2018.06.11 00:56 (*.204.210.30)
    경찰추산 1.8만명 / 집회측추산 2.5만명

    뉴스기사입니다.
  • 아놔홀 2018.06.11 04:46 (*.223.34.177)
    저런거 보다 필드에서 남자한테 이기기위해 열심히 하는 직장인들이 진짜 여성운동 아니냐 게이들이 동성애 허용하라고 하는거랑 뭐가다르냐 머릿수만 많지
  • 으응? 2018.06.11 07:41 (*.128.119.29)
    시위 2만이면 적은 숫자 아니여
    이제 점점 이 나라는 남자의 자리는 없어길 것이다.
    빠르게 외국 여자랑 결혼해서 한국의 재산 처분하고 결혼한 여자 나라의 땅이나 구입해서 빨리 떠라
  • 1 2018.06.11 11:26 (*.170.30.130)
    그들이 지지하던 미투 운동이 슬슬 불씨가 꺼져가고 있으니
    마지막 발악 하는거 같다.
  • ㄷㄷ 2018.06.11 19:27 (*.46.217.219)
    그래서 쟤들이 원하는게 대체 뭐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095 프로미스나인 강아지녀 15 2018.06.21
4094 약 빠는 나라들 특징 3 2018.06.21
4093 정은지의 음주 철학 23 2018.06.21
4092 평소보다 높은 세레머니 21 2018.06.21
4091 깨방정 지수 4 2018.06.21
4090 발암유발 조별과제 30 2018.06.21
4089 김윤석이 같이 멜로 찍고 싶은 여배우 19 2018.06.21
4088 350억 털린 비밀번호 18 2018.06.21
4087 안무 연습 중인 손나 11 2018.06.21
4086 VR 게임의 위험성 12 2018.06.21
4085 독서실에서 속닥거리자 옆자리 반응 16 2018.06.21
4084 운동 따라하는 댕댕이 9 2018.06.21
4083 폼이 준수한 하니 7 2018.06.21
4082 사후경직 전 소고기 29 2018.06.21
4081 안녕 효마스 11 2018.06.21
4080 올해도 파업 수순 56 2018.06.21
4079 82년생 노처녀의 미모 24 2018.06.21
4078 의사 대신 예비군 훈련 56 2018.06.21
4077 일본 인형 같은 유아 14 2018.06.21
4076 영장 또 기각 34 2018.06.21
4075 한국 출산율이 떨어지는 이유? 113 2018.06.21
4074 인도에서 온 형제 41 2018.06.21
4073 공중파 인증 비명문대 101 2018.06.21
4072 신개념 여성 토크쇼 31 2018.06.21
4071 세네갈 감독의 세레머니 45 2018.06.21
4070 공무원, 공공기관 호봉제 폐지 49 2018.06.21
4069 남성 출입을 제한하는 수유실 39 2018.06.21
4068 한혜진 실제 성격 18 2018.06.21
4067 에브라가 겪는 호날두의 초대 30 2018.06.21
4066 하루 36명 자살하는 나라 63 2018.06.21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46 Next
/ 1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