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01.jpeg02.jpeg03.jpeg04.jpeg05.jpeg06.jpeg07.jpeg08.jpeg09.jpeg10.jpeg11.jpeg12.jpeg13.jpeg14.jpeg15.jpeg16.jpeg17.jpeg18.jpeg19.jpeg20.jpeg21.jpeg

  • ㅇㅇ 2018.06.17 23:49 (*.65.62.249)
    어성초 검은콩 뭐 벼럐별짓 다 해봤는데

    결국 미녹시딜이랑 프페가 답이더라..

    한달에 약값만 거진 5만원 드는데 담배 안피니까 그냥 한달에 담배 한보루씩 태우는 셈 치자 하며 사는 중임.
  • ㅇㅇ 2018.06.17 23:57 (*.4.212.44)
    프로페시아랑 미녹시딜 외에 한방치료나 샴푸 이런 것들은 다 사기 수준이라고 들었음
    의학적 효과가 입증된 건 두 개 뿐
    나도 앞머리 좀 빠지는 느낌이 들어서 프로페시아 1년 전부터 먹고 있는 중인데 확실히 덜한 것 같어
    미용으로 분류돼서 약값에 보험 적용이 안된다던데 이게 왜 미용인지 모르겠다 ㅋㅋ
  • ㅇㅇ 2018.06.18 09:51 (*.223.22.137)
    그럼 의료겠습니까 뭔이유로;; 양심챙겨요 이러니까 빠지는거임
  • 레이 2018.06.18 11:05 (*.143.76.31)
    미용이기도하지만 질병이기도하다 멍청아 남성호르몬 DHT 과다분비로 생기는데 정상적이지 않은거지 즉 질병이라 할 수 있지 만약 그딴식이면 폐렴도 미용이냐? 폐가 보이지 않으니까? 폐에 이상이 있듯 호르몬 이상이 있는 셈이다 다만 목숨을 앗아가거나 아프지 않은거 뿐이지. 근데 대머리가 되면 우울증과 대인기피증이 훨씬 증가한다 그렇기 때문에 결과적으로는 아픈 셈이지 정신병이 아픈거 아니냐? 대머리가 정신병을 유발시키 수 있으니 결국 질병 아니겠냐 넓게 보냐 좁게ㅐ 보냐의 차이지 그것에 대한 논란도 이해하지만 양심 챙겨요라는 식으로 말도 안된다고 말하기엔 너야말로 대가리나 챙겨야 하는 수준
  • 모자써라눈부시다 2018.06.18 11:30 (*.62.202.253)
    대머리는 그 입 다물라
  • ㅋㅋ 2018.06.18 11:52 (*.223.22.137)
    저기요 그럼 여유증도 다 보험처리하고 키크는수술도 보험처리하고 임플란트 교정 100퍼센트 다 보험처리해야지 니가 대머리라고 니 대머리에만 보험적용하자고 아득바득우기네 병신새끼도 아니고 ㅋㅋㅋ 크게보냐 작게보냐 차이라고 했는데 대머리가 크게 볼 문제가 아니라는거지 가발써 병신새끼야 뭔 대가리를 챙겨야 될 수준이야 그럼 여자들 뽕차서 자괴감드는건 확대수술 지원해야대나 지가 쪽팔려서 가발안쓰는거면서 염병이야
  • 21 2018.06.18 15:22 (*.70.52.3)
    거론한 거 보니 다 하나하나씩 해줘야 될 사안인 것 같은데..
    탈모는 진짜 인생이 바뀌는 문제라고 생각
  • 머머 2018.06.18 12:30 (*.70.177.12)
    캬 일침보소ㅋㅋㅋㅋ
  • ㅂㅂ 2018.06.18 07:32 (*.150.123.248)
    프로페시아가 요즘 그렇게 싸?
  • 에휴... 2018.06.17 23:58 (*.27.187.111)
    미용사가 탈모를 진단하네 ㅋㅋ 웃긴다. 기안84는 나이가 35살인데 유전성 탈모고 관리 안했다면 이미 박명수급이다. 저정도 머리숱이면 그냥 정상인거임.
  • 2018.06.17 23:59 (*.117.101.221)
    나도 기안84랑 동갑이고 맨날 머리 감을때 머리카락 많이 빠져서 고민인데 숱은 거의 기안84만큼 있거든 이나이엔 정상인건가 고민안해도 되는거였나
  • qew 2018.06.18 00:58 (*.118.171.49)
    빠지는 부위랑 안 빠지는 부위 머리카락 굵기 차이 확인하는 건 의사들도 알려주는 탈모 자가 진단법임.

    아무리 그냥 미용사라도 저렇게 확언을 할 정도면 굵기 차이가 꽤 심했던 모양이네.
  • ㅇㅇ 2018.06.18 01:11 (*.82.122.25)
    프밍아웃 했잖아 나혼자에서..
    기안84 이시언 다 프페복용중
  • 503 2018.06.18 09:42 (*.229.33.219)
    탈모 진단법 앞머리나 정수리쪽 머리 20가닥 잡고 손가락으로 비벼봤을때 느껴지는 굵기랑 뒷머리 20가닥 정도 잡고 비볐을때의 느낌비교해서 앞머리가 가늘면 탈모라고 함익병쌤이 알려줬다
  • 허허허허 2018.06.18 00:16 (*.45.238.22)
    프로페시아 복용시 기준이 하루에 한 알이지만 이것도 사람에 따라 다른 게
    몸에서 나오는 호르몬 양이 다 각기 다름. 그래서 약빨이 안 받는 경우가 생김.
    남성호르몬과 결합하는 다른 호르몬이 더 많을 경우엔 하루 한 알이 아니라
    반알 정도 더 늘려야 됨. 대신 부작용이 생길 확률은 조금 더 늘어남
    (알려진 부작용이 한 알 기준 0.5% 미만임)
    현대 의학으로 아직까진 늦춰줄 수는 있어도 다시 풍성하게 하거나, 치료제는 없는 게 사실임.
    정부는 탈모인들을 위해서 하루 빨리 보험 적용을 서둘어야 됨. 왜냐하면 외모도 곧 사회에서
    경쟁력이고 이것이 결혼과도 이어지는 직접적인 요소임. 탈모 때문에 외모에 자신이 없어서
    결혼을 미루는 사람이 수 만명인데 따지고 보면 인구 감소 문제로 볼때 결국 국가 손실임.
  • 에라이 2018.06.18 01:23 (*.62.169.103)
    너그때걔지ㅋㅋㅋ 자꾸 근거없는 얘기로 존문가행세할래?
    개인에따라서 1회복용량을 늘려야한다는건 대체 어디서주워듣고 하는얘기니... 그리고 부작용 빈도는 경우에따라서 3.4~15.8%정도로 알려져있어 0.5%가아니라
    논문까지는 안바래. 위키피디아만 검색해도 니가말하는게 엉터리인거 뻔히 드러나는데 말야. 아는척 하고싶으면 제대로된 문헌을 보고 공부한 담에 해도 늦지않다
  • 허허허허 2018.06.18 02:32 (*.45.238.22)
    임상 실험에서 적절한 량을 찾은 게 1mg임.
    일반적인 탈모 진행형일 경우 1mg 정도로만으로도 효과가 잘 나타났기 때문에
    복용량 기준을 그렇게 산정한 거임. 내 주위에 탈모 심해서 재진료 받고 반 개 더 늘려
    탈모가 완화 된 사람이 있어. 니가 생각하는 게 다가 아니야. 부작용 빈도는 사람마다 틀리고
    또 인종마다 틀려. 너도 조금만 찾아 보면 알겠지만 저 부작용 빈도는 논문 마다 틀려.
    독일 의학계에선 니가 말한 수치 보다 훨씬 낮은 5.5% 미만이라고 발표했다.
    호르몬 분비에 영향도 있어 아시아인들이 타 인종에 비해 부작용 빈도가 덜 한 것도 사실임.
    너가 말한 건 전체 부작용 발병 빈도 확률이고 내가 인용한 표기한 건 1알 기준임..
    예를 들어 여러번 먹다가 부작용 나는 거랑 1알만 먹었을 때랑 틀린 거임.
    그래서 내가 말한 부작용 빈도가 낮은 거고...
  • 에라이 2018.06.18 09:35 (*.62.21.194)
    자기주변에서 예시찾는게 얼마나 한무식 엉터리사기인데... 프로페시아 제조사인 msd에서 발행한 약품설명서에도 '증량한다고 유효성이 증대된다는 근거는 없다'고 명확하게 나와있네. 동일 설명서에서 명시한 주요부작용(리비도감소)유병율은 3.8%야. 이건 1mg을 12개월간 투여했을때고.
    여러번먹다가 부작용나는거랑 1알만 먹었을때 다르단 얘기는 뭔소리 이해가 1도 안되네. 세상에 1알만 먹이고 부작용을 보는 임상시험은 없단다..
    제발 구글링좀 해라. 다시 댓글달고싶으면 구글에 프로페시아 쳐서 뜨는 한국 msd 설명서좀 읽고와
  • ㅇㅇ 2018.06.18 13:49 (*.39.151.35)
    이 새끼도 좃도 모르면서 저 사람말도 틀린 거 아니네 부작용 빈도 그거는 잘 모르겠고 내 친구도 탈모 심해서 한알 먹고 더 쪼개 먹어 부작용 나는 거 아니냐 물으니깐 한동안 효과 없어서 병원에서 진단 받고 그래 먹는다더라 결혼한지 얼마 안됐는데 이거 때문에 기형아 어쩌고저쩌고 애기 가질려면 이거 기본 한달 정도는 끊어야지 안전하다 머 그런 얘기도 하던데
  • 에라이 2018.06.18 15:56 (*.38.24.178)
    난독있으면 깝치지말고 꺼져~~
  • ㅇㅈㅇ 2018.06.18 12:44 (*.153.107.81)
    내주위는 그러니까 임상결과따윈 필요없어 빼애애애애애액~~
  • 허허허허 2018.06.18 03:27 (*.45.238.22)
    그리고 니가 어디서 본 건진 모르겠는데.. 탈모 관련 댓글 다는 건 첨이다.
    다른 사람이랑 착각한 듯...
  • ㅎㅎ 2018.06.18 09:56 (*.62.215.174)
    ㅋㅋㅋ 대머리끼리 싸운다
  • qew 2018.06.18 00:56 (*.118.171.49)
    탈모의 원인 개념도 안 잡힌 애들이 많아서 맨날 탈모 얘기만 나오면 별의별 소리가 다 나오더라.

    유전자에 머머리될 계획이 빡 박혀있는 유전성 탈모는 프로페시아랑 미녹시딜 외엔 답 없어.

    그 두 개도 탈모를 멈춰주는 게 전부고.

    그 외에 난 이거 해 보니 괜찮아졌다, 저거 해 보니 나아졌다 뭐 이런 소리는 전부 다 구라 아니면 탈모 원인이 다른 거임.

    이대로 푸털털털되는 건가 겁나는 늙병필들 있으면 무조건 병원부터 가.

    가서 탈몬지 아닌지, 탈모라면 원인이 뭔지 그거부터 알아야 수를 써도 쓴다.

    괜히 이거다 저거다 뻘짓하다 타이밍 놓치면 살릴 모근도 못 살리는 상황이 생긴다.
  • ㅇㅇ 2018.06.18 01:12 (*.82.122.25)
    난 프페랑 미녹 중인데..
    미녹은 걍 생각나면 바르는수준

    근데 굵어졌다 확실히
    엠자쪽이랑 정수리쪽 굵어짐

    걍 방지수준만 있는건 아닌듯
  • 12 2018.06.18 02:42 (*.97.194.110)
    모낭살아있으면 다시 자라남요
  • ㅇㅇ 2018.06.18 01:02 (*.46.160.101)
    저 미용사누나 뭔가 멋있더라 스타일이
  • ㅈㄷㄱ 2018.06.18 01:22 (*.193.254.239)
    헐 여자였어?
  • ㅇㅇ 2018.06.18 02:13 (*.99.145.87)
    ㅋㅋㅋㅋ사실 탈모 전문 클리닉에서도 동네 미용실이 더 정확하다고 그러더라
    하도 표본이 많으니 척보면 척이래
  • ... 2018.06.18 02:30 (*.211.14.169)
    댓글이 머머리 박사님들이네.
  • ㅇㅇ 2018.06.18 05:15 (*.129.243.57)
    탈모치료제는 개발 안돼~~
    제약회사가 만들겠어? 평생 하루도 빠짐없이 먹어야 유지되고, 안먹으면 다 빠져버리게 만드는 약인데?

    무한히 돈 들어오는 수단이 있는데 굳이 영구치료 가능한 방법을 만들 이유가 없지
  • 1212 2018.06.18 10:31 (*.120.194.118)
    ㅇㅇ먼헛소리냐.
    탈모치료제 개발되면 때돈에 난리난다.
    프페, 프카 특허기간 만료되서 개나소나 만드는디.
    새로운 치료제 인정받으면 처음 머크사 처럼 때돈 벌겠지.
  • 레이 2018.06.18 11:08 (*.143.76.31)
    먼 개소리야 제약회사들이 쥐랑 원숭이한테 실험해서 성공했다고 난리친게 한두번이 아닌데 인간에게 적용이 안 되서 그렇지 탈모약 개발하면 수백조 떼돈 벌 텐데 무슨 일부러 개발을 안해 천하의 개소리네 진짜;
  • 레이 2018.06.18 11:08 (*.143.76.31)
    게다가 이미 모발이식 수술까지 나온마당에 라이벌인 제약회사에서 성형외과를 위해 희생하겠냐?
  • 욕구왕 2018.06.18 08:32 (*.38.22.211)
    형들 나 프로페시아먹다가 부작용은 없었는데 부작용올까봐 무서워서 안먹고 단백질 보충제 먹고있는데 효과 있더라구 도전해봐여
  • 개꿀 2018.06.18 14:49 (*.111.18.123)
    이거레알 탈모인들중에 식습관이랑 머리 관리 잘못해서 탈모로 오인하는 경우 많더라 나도 머리 얇아져서 탈모오는거 같아 프페먹어야 하나 했는데 단백질 챙겨먹고 관리좀 하니까 두꺼워지더라
  • 레이 2018.06.18 11:07 (*.143.76.31)
    저정도면 초기 중에서도 초초기 수준이다. 나도 M자형 태어날 때 부터 라인이 그랬고 M자 탈모도 있었는데 모발이식센터가니까 심한 수준은 아니라 헤어라인교정 정도만 해도 될 거라해서 적게 심었다. 지금은 일자고. 저정도면 초초기이기 때문에 프로+미녹만 해도 충분한 수준 미용사가 탈모유무를 얘기하는거 자체가 골때리지. 기안이가 돈 많으니까 헤어라인교정정도하면 지금보다 좋은 정도고 저건 심한 탈모축에도 못낌
  • 토쟁이 2018.06.18 15:17 (*.96.191.137)
    절묘하게 구글광고 탈모 광고네 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759 투머치토커 근황 6 2018.07.19
3758 20대 시절 돈스파이크 18 2018.07.19
3757 승진한 공무원 17 2018.07.19
3756 땀 닦는 쯔위 7 2018.07.19
3755 도너츠 장인 3 2018.07.19
3754 어필하는 신민아 17 2018.07.19
3753 뜬금 없는 게임 중독 드립 19 2018.07.19
3752 여자친구 신비 인생샷 9 2018.07.19
3751 어린이집 보육교사 학대로 11개월 유아 사망 34 2018.07.19
3750 김치를 기부한 김수미 14 2018.07.19
3749 커피숍에 등장한 신종 진상 64 2018.07.19
3748 우리랑 같이 놀러갈래? 19 2018.07.19
3747 손풍기 마지노선 23 2018.07.19
3746 정준하 삼행시 레전드 8 2018.07.19
3745 액티브X 폐지 상황 21 2018.07.19
3744 대기줄 긴 식당의 창조 컨텐츠 12 2018.07.19
3743 아린이 눈 건드리기 전 9 2018.07.19
3742 취업이 어렵다는 미스코리아 도전자 스펙 22 2018.07.19
3741 아내의 키스씬을 직관 하는 남자 28 2018.07.19
3740 90년대 여름 지하철 온도 52 2018.07.19
3739 우크라이나 10점 만점에 3점 미모 66 2018.07.19
3738 카드 수수료율 팩트 체크 56 2018.07.19
3737 인기만화 작가의 아내와 초호화 자택 25 2018.07.19
3736 반도의 술자리 예절 111 2018.07.19
3735 키가 클까봐 한약 먹는 고등학생 15 2018.07.19
3734 7시간 방치된 채 숨진 아이가 발견된 어린이집 차 53 2018.07.19
3733 아프지 않으려고 계속 치킨을 먹은 남자 18 2018.07.19
3732 휴가철만 되면 급증하는 유기 83 2018.07.19
3731 아이돌 출신인 게 자랑스러운 배우 23 2018.07.19
3730 동아대 조교수 성추행 누명 자살 사건 28 2018.07.19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35 Next
/ 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