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아디다스 2018.06.17 23:59 (*.100.128.233)
    홍어 진압
  • 하얼빈 장첸 2018.06.18 00:06 (*.238.182.108)
    엔젤두환오빠 찬양해 ~^^
  • ㅋㅋㅋ 2018.06.18 00:21 (*.33.121.34)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와 ㅅㅂ 이딴댓글 올라올지 상상도못했다
  • 클린한 90년생 2018.06.18 01:16 (*.234.138.12)
    무슨 뜻이에요?

    간단하게 설명 좀 부탁드릴게요.

    제가 성향이 없어서 잘 몰라요.

    요즈음 이런거 못알아들어서 일베나 메갈을 들여다봐야 사회인식이 가능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드는데,

    그래도 좀 극단적인 집단이라 안보는게 정신건강에 이로울 것 같기도 하고...

    도와주세요.

    두서없이 적었네요ㅎㅎ
  • ㄴㄴ 2018.06.18 02:05 (*.233.92.116)
    가오리 보고 홍어 떠올리고
    범고래가 홍어 때리니까
    가오리=홍어(전라도비하) 범고래=엔젤두환(전두환씹개새끼) 표현하는것입니다.
    딱히 몰라도 상관 없습니다. 모르는게 더 좋긴한데 혹시 잘못 쓰실수도 있으니 알고 안쓰고 쓰는사람 기피하시면 될듯합니다.
    저는 경상도 창원 출신입니다. 지역 주의는 정치 수법입니다.
    사람의 개성은 지역색보다 개인색이 더 강하다고 생각합니다. 사바사 케바케
  • 123 2018.06.18 06:35 (*.152.155.202)
    근데 홍어가 가오리 아니야?
  • 12 2018.06.18 14:44 (*.76.159.71)
    홍어는 비싸고 가오리는 싸다 이정도 알고 있음
  • 가즈아 2018.06.18 10:35 (*.14.136.100)
    댓글에 저는 xxx 출신입니다. 십중팔구 xxx 출신 아님.
  • nbiiiii 2018.06.18 12:54 (*.223.23.2)
    네 그런데 그걸 어떻게 아셨죠? 과메기님
  • ㅁㅁㅁ 2018.06.18 00:02 (*.39.140.30)
    야생은 진짜 한시도 긴장 놓으면 안되겠다..
    저 상황이면 숨을 곳도 없고 속도도 귀쳐지고 걍 뒤진거잖아..
    가오리 무슨 생각이었을까..
    아니.. 알기는 했을까
  • 사누 2018.06.18 00:18 (*.195.99.196)
    시골에 풀어놓고 기르는 개 고양이들이 개꿀이지.

    집 울타리만나가면 다른 개 고양이 또는 산짐승의 공격을 받을수도있는 긴장된 서바이벌 여행이시작되는거니까

    그렇다고 저 가오리처럼 강제된것도아니야 피곤하거나
    오늘은 쫌 컨디션도 별로고 감도안좋고 기분도 꿀꿀하면 집 안나가면 안전 ㅋ

    그러다가 컨디션도좋고 심심하면 집한발짝만나가면 알수없는 모험의 세계가 시작되는ㅋ

    꿀잼생
  • Na7 2018.06.18 03:54 (*.197.50.196)
    개 형이야?
  • 11 2018.06.18 16:14 (*.129.204.228)
    예전에 울집개 못키워서 시골로 보냈다가 원샷 원킬로 옆집개한테 물려 죽었다...

    꿀잼은 아니야...
  • 1234 2018.06.18 00:06 (*.240.27.145)
    아싸 가오리
  • 허허허허 2018.06.18 00:28 (*.45.238.22)
    다른 포시자 같았으면 그냥 물어 뜯다가 역관광 당할 수도 있는데 저건 일단 기절 시키는 거 같은데..
    범고래가 워낙 지능이 높아서 가오리 중에서도 맹독을 지닌 가오리 많다는 걸 아는 것 같아.
  • 흠냐 2018.06.18 00:34 (*.235.245.72)
    기절시켜서 꼬리쪽 독침 사용못하게 하려는건가
  • -,.- 2018.06.18 00:40 (*.15.240.84)
    범고래 여러마리가 협동해서
    빙판위의 물개잡는 장면보고나니
    얘네들.. 무섭다.
  • 맞아 맞아 2018.06.18 01:22 (*.169.9.35)
    그죠? 그영상보면 와~ 얘들 지능이 보통이 아니구나 싶잖아.

    근데 반대로 생각해보니까... 그정도 지능이 높은 놈들이면, 그놈들 입장에서도 인간이 얼마나 지능이 높고 무서운 종인지는 얘들도 아는거야.
    얘들 입장에선... 인간은 정말 어마어마하게 큰 철갑으로 된 섬(대형선박)을 타고 다니기도하고, 고무로 만든 작은 암초(고무보트)를 타고 다니기도 하고
    잠수해서 자기들이 있는 물속으로 다가오기도 한단말야.
    걔들 지능으로 봐도 인간은 뭔가 특별한거야..
    그냥 바닷속에서 보던 물개나 바다표범 돌고래처럼 단지 인간과 크기가 비슷한 다른 동물과 인간은 뭔가 확실히 다르단걸 얘네도 알고 있는거지..

    범고래가 사람을 공격안하는 이유가, 과거 인간에게 학살당한 경험이 있어서 그걸통한 학습이라고 하는 사람들도 있던데.. 사실 그 진위여부를 알 수는 없잖아.
    근데 그것보다도
    확실한건 저정도 지능가진 애들이면 인간이 더 지능이 높고 위협적인 존재라는것 그리고 인간을 건들지 않으면 자기들도 피해를 입지 않는 다는건 얘들도 아는거야.

    왜냐고? 쟤들은 바보가 아니니까 말야.
    아는거야 쟤들도
  • ㄴㄴ 2018.06.18 02:07 (*.233.92.116)
    범고래를 학살한 이유가 범고래가 먼저 선박 공격해서 사람 죽이고 해서 쓸어 버린걸로 알고있습니다.
  • 허언증 2018.06.18 03:56 (*.197.50.196)
    아는 형이 돌고래라서 아는데..

    그 형 할아버지 세대때 인간들한테 말살 당한 경험이 있어서 인간 건들지 말라고 어릴 때부터 교육 받는다고 함.
  • ㅌㅋ 2018.06.18 04:36 (*.62.203.101)
    개 진지하게 읽다가 다시 읽었네 시밬ㅋㅋㅌ
  • ㅂㅂ 2018.06.18 12:40 (*.185.136.166)
    근데 너는 쪽바리 건들지말라고 교육안받았어??

    짱개한테 덤비지말라고도 교육도 받았잖아.

    근데 지금 왜그래??

    인간새끼들이 고래새끼들보다 교육효과가 없어서그런가?
  • 저런 2018.06.18 12:54 (*.213.96.183)
    뭐여 이 병신새끼는 짜증나게
  • 히히84 2018.06.18 15:02 (*.121.25.14)
    머야 진짜 이 병 신은 넌 그냥 교육을 안받았냐?
  • 클린한 90년생 2018.06.18 01:18 (*.234.138.12)
    범고래는 대가리박치기로 상어도 잡는다고 어디서 본 것 같은데
  • 허허허허 2018.06.18 02:44 (*.45.238.22)
    유튭에 보면 동물원 범고래가 새 사냥하는 동영상도 있음.
    사육사한테서 받은 물고기를 먹지 않고 있다가 새 앞에 뱉어낸 뒤 그 새를 홀려서 잡아가는 영상임.
    이런 것만으로도 범고래는 상대방이 무엇을 원하는지, 그리고 어떻게 반응하는 지를 알고 있다는 거임.
    무서운 건, 보통 동물은 살기위해 혹은 허기를 채우기 위해 사냥을 하지만 범고래는 자신의 재미를
    위해서도 이런 행위를 한다는 거임. 그만큼 영악하고 똑똑함.
  • ㄴㄻㅇㄹ 2018.06.18 05:24 (*.174.221.74)
    재미로 잡는 거 같은데
  • ㅇㅇ 2018.06.18 06:17 (*.235.201.147)
    쥬라기월드의 그 큰 바다공룡이 밖으로 나왔어도 범고래 사냥집단한테 내장 다 털릴거 같음.
  • . 2018.06.18 06:50 (*.36.141.70)
    범고래 이야기만 올라오면 "과거에 인간 건드렸다가
    당한적 있어서 인간은 안건드림" 이런 댓글 꼭 올라오는데
    무슨 광우병 퍼지는것 마냥 그냥 비판없이 받아들이는건
    종특이냐? 그냥 학설중에 하나일 뿐인데
    그냥 신기하고 감성적이면 무조건 받아들이냐
    그냥 학설중에 하나구나 하고 받아들이면 되는거지
    범고래 댓글마다 저소리 하고 있어
  • 분노조절장애 2018.06.18 11:26 (*.49.215.253)
    왜케 진지해..
  • 2018.06.18 11:36 (*.29.122.218)
    그 가정이 성립되려면 범고래가 인간만큼 스토리를 전달할 수 있는 수준의
    언어와 의사소통이 가능해야 한다는 소린데 개소리죠
    지능이 높긴하지만 인간만큼 언어능력이 발달하진 않았고
    그랬다하더라고 기록으로 남기지 못하는 경험은 인간이라도 금새 잊혀지게 되어있는데
    무슨 범고래가 학살당한 경험이 있어서 그랬다고 하는지
  • 냐벙 2018.06.18 16:19 (*.69.150.160)
    고래 언어 있다
    찾아봐 초음파로 대화해
  • 밤부스틱 2018.06.18 17:50 (*.81.48.136)
    웅 너의 뇌피셜 ㅋㅋㅋ
    언어와 사투리 까지 있다던데?
  • 2018.06.18 19:26 (*.29.122.218)
    인간만큼 빙신아
  • 5432 2018.06.19 00:25 (*.0.240.133)
    빙신아 인간만큼의 언어능력이 없어도 쟤들 위험해 건들지마 ~ 이정도는 알겠다 으휴 무식한 티
    쟤들이 모든 먹이감을 다 똑같이 생각하겠냐? 언어 없는 땅위에 짐승 들도 사냥감 구별하는데 으휴
  • ㅇㅇ 2018.06.18 19:33 (*.238.241.91)
    근데 어떻든 범고래가 의도적으로 인간한테 위해를 가하지 않는다는건 맞음. 쟤네가 가진 피지컬이나 지능같은거 생각해봤을 때 호전적이었으면 소형 보트같은거 다 뒤집고 사람 잡아먹은 사건 같은거 빈번하게 일어나도 전혀 안 이상하거든? 근데 사육사한테 학대받아서 죽여버렸다거나 이런 특이케이스 빼고는 범고래한테 인간이 죽은 사건 자체가 별로 없음.
  • 마춤뻡꼰대 2018.06.18 07:23 (*.190.83.40)
    물개 가지고 축구 하든데 저렇게 하는거였구나
    써핑하는 사람들 한번 후려갈겨 보시지
    왜 안할까
  • ㅂㅂ 2018.06.18 09:13 (*.167.142.109)
    걍 인간이 침팬지 범고래 돌고래 안먹는 것과 같은 이치 아닐까 지능이 있다는 것 때문에 본능적으로 안먹게되는거 같은데
  • 2018.06.18 11:32 (*.37.244.43)
    일본 인간은 돌고래 많이 먹어요
  • 2018.06.18 11:38 (*.29.122.218)
    돌고래,범고래는 강x도 하고 자살도하고 우울증도 겪고
    집단이나 개인간 유대감도 느끼고 지능이 인간 다음으로 높다고 함
  • ㅁㄴㅇ 2018.06.18 13:54 (*.78.108.109)
    똥닝겐 누린내 개노맛 퉤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432 모모랜드 쌍포 13 2018.07.14
3431 2019년 최저 임금 8350원 62 2018.07.14
3430 조현우 싸이코패스 설 8 2018.07.14
3429 어메이징한 부산 교통사고 21 2018.07.14
3428 조보아의 장사 스킬 32 2018.07.14
3427 건물주한테는 임대료 내려달란 소리도 못하면서 44 2018.07.14
3426 홍진영 매너 인사 13 2018.07.14
3425 군생활 망한 일병 33 2018.07.14
3424 사극 사망씬 레전드 21 2018.07.14
3423 퀴어축제에서 나눠주는 것 17 2018.07.14
3422 초초하니까 니들이 좀 나서봐 49 2018.07.14
3421 효리네 민박집 매입한 JTBC 24 2018.07.14
3420 철봉운동 난이도 최상 10 2018.07.14
3419 골목식당 뚝섬 편만 유독 난리인 이유 2 2018.07.14
3418 공익이나 현역이나 23 2018.07.14
3417 나비의 도전 13 2018.07.14
3416 27명의 난민을 받은 일본 16 2018.07.14
3415 많이 짧은 은하 9 2018.07.14
3414 추억의 수업 시간표 28 2018.07.14
3413 일본 방송에 공개된 김재중의 집 43 2018.07.14
3412 기무사를 해체해야 하는 이유 47 2018.07.14
3411 월드컵 결승 진출한 프랑스 vs 크로아티아 반응 37 2018.07.14
3410 미국 일반인들에게 두유노우 시전 11 2018.07.14
3409 일본 대홍수 요약 36 2018.07.14
3408 로만 아브라모비치 일화 8 2018.07.14
3407 여자친구가 저 몰래 바람 피우고 있었습니다 39 2018.07.14
3406 아역 배우의 삶 27 2018.07.14
3405 찌아찌아족 한글 전파 상황 30 2018.07.14
3404 같은 그룹 언니 보내버리는 아이돌 7 2018.07.14
3403 실존했던 소닉 12 2018.07.14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24 Next
/ 1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