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월드컵 2018.06.19 01:03 (*.100.128.233)
    이게 선진국이지
  • 엔리케 2018.06.19 13:35 (*.245.53.67)
    좀 못살아도 지진 안나고
    근심없이 사는게 더 좋다...
    맨날 불안해서 어떻게 사냐?
  • ㄷㅂ 2018.06.19 14:23 (*.216.23.112)
    불안한건 맞는데 아무 전세계적인 천재지변이
    발생하면 아마 일본이 젤 많이 살아 남을거다.
    지진많이나서 내진설계 9짜리까지 올리는데
    우리나라는 내륙발 지진 5만되도 그 지역 건물들
    쩍쩍 금가고 난리도 아니잖아. 국가재난 문자도
    30분뒤에 날라오는 나라랑 사전에 경고해주는
    나라랑 애초에 지진뿐만 아니라 다른 재난에 대한
    대처능력이나 마인드 자체가 다르잖아.
    세월호까지 갈 필요도 없이 건물 화재만 나도
    어떻게 대처하는지 몰라서 개죽음 당하는 나라에서
    일본의 저런 모습이 진짜 선진국이라는 말은
    인정해야지. 그걸 가지고 돈이 있고 없고로 연결이 되냐.
    아무리 우리 전범국이라도 배울건 배워야지 막말로
    일제잔재 악습만 우리 사회에 남아 있고
    걍 귀닫고 눈닫을거면 갈라파고스 외치는 일본보다
    못한꼴이지. 최소한 쟤네들 지들 잘 살 궁리는 하니까.
    막말로 지구에 아마겟돈 실사로 찍어봐라.
    최소 우리 몇백배 이상은 살아남을거임.
  • 2018.06.19 01:10 (*.222.135.205)
    지진이 약하니까 여유가 넘처서 그렇지
    창문 깨고 뛰어내려야지 무슨 시발 줄서서 미끄럼틀 타냐
  • 브로콜리 2018.06.19 01:24 (*.112.70.93)
    깨진 창문에 찔려보면 아 왜 사람들이 이쪽으로 안나가는구나 할거입니다..
  • 약해 2018.06.19 07:00 (*.0.24.77)
    목숨 왔다갔다 판국에 창문 찔린게 대수?
  • 1v3 2018.06.19 09:34 (*.199.79.92)
    일본에 있을 때 지진나서 4층 창문에서 뛰어내리려는 병신 중국새끼 보는거 같네 ㅋㅋㅋㅋ
  • 12 2018.06.19 11:10 (*.76.159.71)
    목숨이 위태로웠던 경험을 해봣는데요 내 목숨이 위태로워 죽을수 있다는 생각이 들면서도 그순간 다른방식으로 피해보더라도 살수있어 이렇게 하자 라는

    내적갈등이 수천수만번이나 왔다갔다합니다 선택 못하는 사람들은 죽었었고 선택한 사람 또한 많은것을 잃었죠 쉽게 얘기할부분이 아니에요 죽음앞이라도

    공포에는 무게가 없어요
  • 으응? 2018.06.19 13:02 (*.128.119.29)
    깨진 창문넘다 여진이나 본진으로 흔들리면 저승행이야
    안전하게 기다리면 되지 다 탈출하는데 2분도 안걸려 븅신아
  • 21 2018.06.19 01:24 (*.163.233.213)
    약해..?
    일본 잘 모르는듯 ㅋㅋ
  • 어린이 2018.06.19 10:24 (*.83.169.142)
    창문 하나깨면 몇명이 나갈꺼 같아? 그럼 창문 전부 깨야되는데, 그건 누가 깨?
    그리고 전차 창문이 무슨 니네집 얇은 유리야? 깨는거 한방에 쉽게 깨져?
    그리고 괜히 다칠까봐 천천히 깬 유리 사이로 한명한명 나가는거보다 잽싸게 원터치식으로 의자 빼서 저렇게 나가는게 누가봐도 능률적인데, ㅋㅋㅋㅋㅋㅋㅋㅋ

    책상에 앉아 뇌피셜 하지 말쟈.
  • 근데 귀찮고 잘나서 입은놀려야겟고 2018.06.19 13:04 (*.38.24.79)
    그렇게
    한번 해보고 비교하고 말해야됨
  • 돌고래 2018.06.19 13:58 (*.73.127.12)
    일본이랑 우리나라 열차 시스템 중 확연히 차이나는게 플랫폼 높이다.
    우리나라는 기차에서 계단 밟고 올라가야지만 일본은 플랫폼에서 계단턱 없이 이동한다.
    우리나라는 플랫폼이 낮아 낙상사고는 적지만 반면 기차 바퀴등이 노출 되어있어 나름 위험의 소지가 있다.

    각설하고 일단 지진나면 기차가 기울어질수도 있고, 또 창문으로 뛰어내리면 그 높이 때문에 2차 부상으로 이어질수 있고
    패닉상태에서 먼저 뛰어내린 사람이 밟히는 경우도 생긴다.
    착지를 잘못해서 선로를 밟으면 또한 부상의 위험도 무시 못한다.
    준비하는데 시간이 소요될수도 있으나 저렇게 하는게 2차 부상이나 패닉상태를 예방할수 있어
    오히려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다.

    참고해라
  • ㅇㅇ 2018.06.19 16:42 (*.70.52.189)
    다 해보고 적용했겠지 방구석 백수새끼가 부뢀 벅벅긁으면서 현자인척하네
  • ㅇㅇ 2018.06.19 01:34 (*.234.138.12)
    지진났는데 저 지랄할 시간이 있냐?

    발이 땅에 제대로 붙어있지도 못할텐데

    그냥 바닥에서 춤을 추고 있을텐데..?
  • ... 2018.06.19 02:09 (*.211.14.169)
    쟤네가 너보다 지진 잘 아는 애들이니 닥치고 있어.
  • 지능수준 하곤 참 2018.06.19 06:01 (*.176.109.159)
    똥인지 된장인지 먹어봐야 아냐?
    그렇게 머가리 좋은 검찰은 헛박스 들고 나가냐?
  • ㅋㅋ 2018.06.19 11:17 (*.171.52.206)
    찍어 먹어봐도 모를 것 같은 새끼가 참ㅋㅋㅋㅋㅋㅋㅋ
    닥치고 라면이나 끼리 묵어랔ㅋㅋㅋ
  • ㅉㅈ 2018.06.19 20:50 (*.27.28.160)
    이 병신은 욕밖에 없구나.

    지진나면 1초도 아까운 시간이다. 그냥 문 열리면 저정도 높이에선 뛰어 도망가는게 상책이다.

    저렇게 하는건 자발적으로 뛰어 내리지 못하는 노약자나 장애인들을 위한것일텐데, 실제 지진난 상황에서 얼마나 저렇게 할런지 의문이다.
  • 1 2018.06.19 03:46 (*.177.169.136)
    지진은 유튜브로만 본새끼가
    지진 대피는 왜 무시하고 지랄이야 어차피 인터넷인건 똑같구만
  • ?? 2018.06.19 02:37 (*.30.66.70)
    ㅋㅋㅋㅋㅋㅋㅋ핵사이다 병신조샌징이 지진 겪어보지도 않아놓고 개잡소리 말아쳐먹고있어
  • 11 2018.06.19 10:27 (*.222.59.133)
    포항사람인데 아직도 지진 트라우마있다

    가만있으면 그때 당시 흔들리는 기억이 자꾸 난다

    경주지진부터 포항지진 큰거는 다맞아봤는데 저런기사 볼때마다 겁난다
  • ... 2018.06.19 13:42 (*.36.141.163)
    일본유학 6개월이면 트라우마 치유 됨.
  • ㅁㄴㅇㄹ 2018.06.19 10:28 (*.140.187.20)
    왠지 일본이니 가능한 방법인듯... 경사로 만들고 차례차례...

    한국은 문열고 머스마 몇명 뛰어내리고.. 밑에서 받아주고 있을듯..
  • 2018.06.19 14:46 (*.62.162.29)
    이맛타!
    다슨다!
    부레스토 파이 아~~~!~!~!~!~!~~!~!!~
  • 777 2018.06.19 16:29 (*.52.189.21)
    저 긴 의자를 문밖으로 꺼내려면 빈차여도 꺼내기가
    쉽지않아 보이는데 아수라장인 상황에서
    입구에 몰린 사람없이 다들 협심해서 자리 비켜주고
    의자 뽑아서 같이 들고 나가서 설치하는 과정이
    일본인들에겐 평소에도 베어있는건가 보네.

    근데 솔직히 좀 오버같다.
    던지면 펴지는 에어매트같으면 시간적 공간적 효율이
    더 높을 듯 한데...
  • ㅇㅇ 2018.06.20 00:19 (*.3.0.231)
    세월호에 포항 지진에 재난대처하는 꼬라지보면..

    차라리 지진이 많아도 모든 시스템이 완벽한 일본에서 태어나는게 이득임.

    군대가서도 뒤져도 뉘집아들 취급하는 나라에서 애국하고 살고싶냐 ㅋㅋ 스벌럼들아 그만좀 감싸라. 그러니 개돼지 소리듣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323 크로아티아의 3대 발명품 26 2018.07.13
3322 미주 여친샷 4 2018.07.13
3321 네이마르 저격 광고 6 2018.07.13
3320 워마드 성체 훼손 사건 43 2018.07.13
3319 혼탕에 간 김영권 8 2018.07.13
3318 간지나는 바이크녀 22 2018.07.13
3317 트와이스 웨이브 33 2018.07.13
3316 K리그 프리킥 27 2018.07.13
3315 싱가포르 여행 주의사항 22 2018.07.13
3314 빵 터진 뽀뽀녀 12 2018.07.13
3313 도둑 촬영하다 걸림 11 2018.07.13
3312 감출 수 없는 노지선 9 2018.07.13
3311 수박 공예 끝판왕 9 2018.07.13
3310 모델 김주희 18 2018.07.13
3309 교통사고 30% 이상 감소시킨 조명타워 19 2018.07.13
3308 들썩거리는 사나 5 2018.07.13
3307 철퇴 맞는 홈쇼핑 18 2018.07.13
3306 기분 좋은 하영이 15 2018.07.13
3305 최저임금에 따른 편의점 수익 분석 59 2018.07.13
3304 냉동 요법 받는 설리 25 2018.07.13
3303 샤오미 접이식 워킹 머신 20 2018.07.13
3302 예쁜 과외선생님 효과 37 2018.07.12
3301 번호표 뽑고 줄 서는 치과 32 2018.07.12
3300 저축 안 하는 미국인들 85 2018.07.12
3299 짱깨의 어원 23 2018.07.12
3298 월드컵 시청하던 크로아티아 소방관들 33 2018.07.12
3297 지사님 지사님 우리 지사님 22 2018.07.12
3296 평범한 프랑스 거리 풍경 31 2018.07.12
3295 FIFA의 경고 24 2018.07.12
3294 대통령이 해석한 북한의 의도 35 2018.07.12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20 Next
/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