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월드컵 2018.06.19 01:03 (*.100.128.233)
    훈훈 그 자체
  • ㅇㅇ 2018.06.19 01:35 (*.4.212.44)
    돌고래들은 자기들 나름의 세계를 이루며 서로 소통하고 산다는 얘기를 본 적이 있는데
    단순한 동물이 아니라 비인간 문명 정도의 수준이라는
  • 선형대수 2018.06.19 01:42 (*.171.45.131)
    인간도 현생인류로 진화하고 한참 지난 뒤에야 문명을 이뤘는데 비인간 문명이란건 도대체 무슨 말입니까
  • ㅇㅇ 2018.06.19 09:33 (*.223.45.201)
    문명은 말이 안 되네 ㅋㅋ 미안 어제 술먹고 써서
  • ASDF 2018.06.19 09:56 (*.166.6.250)
    무리 생활하는 짐승들은 다 자기들끼리 소통하면서 삼. 심지어 곤충 조차도 무리 생활하는 애들은 나름대로 소통하면서 삼.
  • ㅇㅇ 2018.06.19 22:39 (*.228.83.162)
    개미와 벌들도 의사소통을하지
  • ㅇㅇ 2018.06.19 01:36 (*.234.138.12)
    숙달된 사람이 아닌 분들에게 3미터 이상 급격한 다이빙은 수압으로 인한 뇌압상승으로 기절할 수도 있어요.

    그대로 꼬로록 가라앉습니다.
  • 6 2018.06.19 13:50 (*.76.16.14)
    그런가 ㄷㄷ 해외에 다이빙하러 가면 꼭 휴식시간에는 얕은데다가 배 대놓고 프리다이빙하는데
  • .. 2018.06.19 01:49 (*.42.91.175)
    고래는 포유류라 허파로 호흡을 해서 인간이 가라앉는걸 보고 호흡시켜주려고 물 밖으로 내밀어준듯

    어렸을때는 고래들 바다에서 사니까 당연히 물밖으로 안나와도 숨쉬고 사는구나 했었는데 커서 알았음

    무리에서 호흡이 힘든 동료 있으면 물 밖으로 밀어주기도 한대
  • ㅇㅇ 2018.06.19 01:52 (*.122.247.154)
    참고로 범고래 이노무시키가 자기들보다 덩치가 큰 새끼 고래

    사냥법 중 하나가 새끼 고래를 범고래 무리들이 돌아가면서

    수면 위로 올라가지 못하게 해서 익사시키는 것이 있다넹
  • ㅇㅇ 2018.06.19 02:15 (*.128.227.71)
    나도 그거 봤어
    그 때 혹등고래 성님들이 쫒아와서 새끼고래 구해준거 개감동 ㅠ
    새끼고래는 귀신고래였나
    암튼 같은 종도 아닌데도
    걍 지나가다가 아니 지나간것도 아니고 멀리서 보고 쫒아온거였음
    새끼고래가 잡아먹힐꺼 같으니까
    아무상관도 없는 새끼고래 구해줄라고 범고래들 내쫒음
    그 순간만 도와준게 아니라
    아예 범고래들이 얼씬도 안하게 멀리 내쫒아버림 ㅠ
    혹등고래 성님들 츤데레 ㄷㄷㄷㄷ

    관심있는 형들 알아서 구글링해서 찾아봐
    진짜 이 장면 영상으로 보면 감동 오진다 ㅠ
  • 2018.06.19 04:50 (*.239.178.130)
    혹등고래가 어릴 때 범고래무리한테 당한 기억때문에 범고래를 나쁜 놈들로 인식함. 그 후에 범고래가 다른 누군가를 위협하면 감정이입 돼서 구하러 간다고 하네. 2km 떨어진 곳에서도 범고래 소리를 통해 알 수 있다고.
    신기하면서도 감동이고 그러함.
    근데 혹등고래는 뭐 먹고 살지? 범고래가 잡아 먹으려고 하는 종족들은 안 먹는건가? 아니면 자기들도 잡아먹지만 "범고래는 안 돼" 그건가? 아시는 분??
  • 11 2018.06.19 06:55 (*.86.145.150)
    혹등성님은 크릴새우 및 입벌려들어간다 작은물고기 등을 먹고 삽니다. 하지만 범(죄자)고래들은 무엇이든 먹습니다.
  • 12 2018.06.19 11:01 (*.76.159.71)
    심지어 범고래는 강@간이란 표현이 맞나?? 그런 행위도 한데 또 한 여러 수컷범고래가 암컷 범고래를 범하는경우도 있다고 함 대다나다
  • 개꿀 2018.06.19 19:41 (*.111.2.150)
    범죄자 고래 네이밍 개 웃기네 ㅋㅋ
  • 범고래지능짱 2018.06.19 09:40 (*.181.92.197)
    나도 봤는데 결국 잡아먹자나?

    범고래가 포기한 척 멀리 가니까 혹등고래가 쫒아감

    홀로 남은 새끼를 잡아갔음
  • ㅁㄴㅇㄹ 2018.06.19 02:24 (*.168.63.83)
    BBC 다큐에서 봤는데 어떤 종이 다른 고래들의 두 무리가 어떤 바다에서 1년에 한 번씩 재회를 하는데 그때마다 반갑다고 자기들끼리의 뭔가 만남의 행위를 하던데...그거 보고 뭐라고 말할 수 없는 감동과 신비로움을 느꼈음
  • 기레기와그친구들 2018.06.19 08:21 (*.38.24.79)
    고래있는데서 다이빙대회하는거도 이해안돼고
    사진찍는거 봐도 이해가 안가는데
    그냥보여주기 그자체 아니야?
  • 12 2018.06.19 11:01 (*.76.159.71)
    보여주기 그자체여도 감동에는 변함이없음
  • ㅇㅇ 2018.06.19 09:59 (*.166.6.250)
    인간을 좋아하는 동물. 개, 돌고래 이런애들은 왜 인간을 좋아할까?
  • 고양이도 2018.06.19 12:02 (*.70.26.36)
    먹을걸 주니까?
  • ㅇㅇ 2018.06.19 13:41 (*.138.13.70)
    돌고래는 인간 별로 안좋아함..
    개나 고양이는 생존전략이고..
  • ㄱㅈㄱㄷㄱ 2018.06.19 13:09 (*.36.151.145)
    이슈인에서 얻은 돌고래지식 이슈인에 자랑하지마 이것들아
  • ㄹㄹ 2018.06.19 14:08 (*.7.57.201)
    ㅋㅋ

    종나 욱기네

    이것들인 형이 다 보고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621 소름 돋는 맘카페 글 17 2018.07.17
3620 클라라 근황 16 2018.07.17
3619 목욕탕에서 본 업소녀들 57 2018.07.17
3618 이른 폭염이 지속되는 이유 40 2018.07.17
3617 인심 좋은 아파트 주민들 49 2018.07.17
3616 배달 대행업체의 현실 60 2018.07.17
3615 항공사 프리미엄 서비스 33 2018.07.17
3614 한국 원전 수출 상황 60 2018.07.17
3613 황치열의 인생역전 38 2018.07.17
3612 국군 신형 전투 공병 전차 12 2018.07.17
3611 연희의 백치미 28 2018.07.17
3610 의외의 볼드모트 34 2018.07.17
3609 모모랜드 즙타임 27 2018.07.17
3608 낭만적인 대항해시대의 진실 16 2018.07.17
3607 눈으로 말해요 21 2018.07.17
3606 남친이랑 휴가 가보신 분 110 2018.07.17
3605 차트 역주행의 비밀 6 2018.07.17
3604 특이점이 온 수신료의 가치 27 2018.07.17
3603 화가 나면 일단 참는 이유 21 2018.07.17
3602 서울 세계 5위 도시 등극 31 2018.07.17
3601 이것이 미나다 9 2018.07.17
3600 흙수저와 금수저의 차이 40 2018.07.17
3599 짜증난 주결경 13 2018.07.17
3598 비오는 날 동생 챙기는 상남자 8 2018.07.17
3597 조조의 처세술 50 2018.07.17
3596 위기의 홈쇼핑 쇼호스트 14 2018.07.17
3595 대북제재 위반 국가 36 2018.07.17
3594 왁싱샵 방문 기념 싸인 12 2018.07.17
3593 강유미의 성시경 삼행시 39 2018.07.17
3592 홍수아가 성형한 이유 27 2018.07.17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30 Next
/ 1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