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ㄹㅇ 2018.07.17 13:06 (*.239.116.106)
    소금에 절인 양배추만 먹여줘도 예방되는
    괴혈병의 원인을 몰라서 숱하게 죽어나갔었지.
  • ... 2018.07.17 13:13 (*.46.174.232)
    김치? 김치가 최고네
  • 바우와우 2018.07.17 13:26 (*.102.154.250)
    자우어크라우트가 그렇게 만들어진 음식인가..?
  • 예압 2018.07.17 15:51 (*.7.28.252)
    캬 우리 선조들의 지혜보소
  • ㄹㅇ 2018.07.17 20:33 (*.148.185.6)
    깔라만시라던가 라임을 럼주나 보드카와 섞어 마시는 음주 문화도 괴혈병 예방을 위한 민간요법이었음.
  • ㄷㄷㄷ 2018.07.17 13:54 (*.169.180.143)
    저만한 배에 수십명이 타면 엄청 쾌적한거고 사실은 백명 이상이 승선

    항해 한번 갔다오면 선원의 3분의 1이 사망

    물론 돌아오는 배에 한해서 ㅋ 한번 가면 못 돌아오는게 3분의 1

    그래도 한번 다녀오면 이익이 엄청나서 계속 가게 됨

    '대항해시대' 라는 두꺼운 책 읽어봐라. 재밌음
  • 3 2018.07.17 15:47 (*.209.175.108)
    백명이상타면 가라앉을거같은데
  • ㅇㅇ 2018.07.17 14:09 (*.237.146.83)
    대항해시대 짤 반갑네. 게임 스케일은 어머어마하지. 2005년 이후 망하지 않고 아재들 호주머니 털면서 버티는거보면 컨텐츠는 장난아님. 양산형 국산 게임에 신물이 나면 한번 도전해 볼만함. 다만, 진입 장벽이 엄청높아서 초반에 공부를 하거나 멘토해줄 사람이 필요하긴함. 직업별 스킬/배/장비/랩업/랭작 등등 다양성이 엄청남.
  • 일본개객기 2018.07.17 14:29 (*.226.208.145)
    내가 온라인 게임 하면서 유일하게 클베부터 하면서 현질한 게임임. 접은지 한 3년 되었는데. 사람도 많이 줄어서 접었는데 지금도 하려나?
  • ㅁㄹㄴ 2018.07.17 16:30 (*.50.135.154)
    인도 20만 두캇 갑니다
  • ㅁㅇㄴㄹ 2018.07.17 22:23 (*.234.143.26)
    아직도 안망하고 서비스하는거보면 참 싱기방기하다 나도 가끔씩 생각날때 접속
  • x123 2018.07.17 23:12 (*.185.156.200)
    ㅋㅋㅋ 거긴 뉴비가 게임 시작하면 처음 보는 사람들이 배주고 돈 주고 어떻게든 게임 정착시키려고 엄청 도와준다
  • ㅇㅇ 2018.07.17 16:02 (*.229.76.72)
    옛날 책 본거 생각나네..

    남자는 배타고 나가야된다. 몇 번만 잘 나갔다 돌아오면 돈이 얼마다 하는데
    와이프는 나가면 다들 죽는데 제발 나가지 말라고 매달림

    -> 남편이 몇 년만에 간신히 살아돌아왔지만 정작 와이프는 병걸려서 죽고, 뱃속에 있던 아이만 덩그러니

    지금 생각해보면 저 시대에는 존나 일상이었던거 아니야 이 스토리가 ㅋㅋㅋ
  • ㅁㄴㅇㄹ 2018.07.17 16:47 (*.214.82.182)
    전에 어떤 영화에선가 그랬는데, 남편이 원정 나갔다가 돌아왔는데 아내가 자식을 5명을 낳아줬다고
  • abcd 2018.07.18 01:51 (*.86.44.254)
    소설 대망 보면 저런 내용 나온다 한번 봐라 잼나더라
  • ㅅㅇㅇ 2018.07.18 06:14 (*.190.81.239)
    막부시대에 일본에서 캘리포니아 까지 표류해간 일본선원들 에 대한 소설 해령에 보면
    일본인들은 괴혈병 예방을 위해 생선 내장을 먹었습니다
    유럽인들은 죽으면 죽었진 생선내장 안먹어 시발 했을겁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953 윤채경 브이앱 5 2018.08.11
2952 초보 칼치기의 최후 54 2018.08.11
2951 코요태 수익 분배에 대한 빽가의 생각 17 2018.08.11
2950 1년만에 이혼해도 나눠 갖는다 25 2018.08.11
2949 강원도 무료 캠핑장 풍경 48 2018.08.11
2948 연습생들에게 일침 가하는 이홍기 36 2018.08.11
2947 IS의 자살 폭탄 교육 15 2018.08.11
2946 슈퍼 세이브 43 2018.08.11
2945 군대의 끝없는 삽질 13 2018.08.11
2944 미식축구 선수 출신 경찰관의 범인 추격 속도 28 2018.08.11
2943 억울한 스페인 사람 13 2018.08.11
2942 여성들이 생각하는 여성할당제 28 2018.08.11
2941 샤워하다가 무서운 생각 날 때 15 2018.08.11
2940 이재명의 승부수 37 2018.08.11
2939 천조국 토네이도 스케일 12 2018.08.11
2938 아재들 추억의 애니메이션 44 2018.08.11
2937 프로듀스48 권은비 42 2018.08.11
2936 귀여운 상괭이 11 2018.08.11
2935 전업주부는 빼주세요 35 2018.08.11
2934 이것이 연우다 10 2018.08.11
2933 선 정리 기계 15 2018.08.11
2932 꼬리치는 사나 8 2018.08.11
2931 민폐 자전거 동호회 12 2018.08.11
2930 양아치 보험사 34 2018.08.11
2929 고영욱 추적 방송 53 2018.08.11
2928 여성부 폐지를 막아낸 100인의 열사 35 2018.08.11
2927 최저임금도 못 버는 사장님 61 2018.08.11
2926 여름바다에 놀러온 여성의 목표 38 2018.08.11
2925 서울광장 인공해변 32 2018.08.11
2924 뭐? 편파 수사라고? 19 2018.08.11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08 Next
/ 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