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234 2017.01.11 02:21 (*.116.1.190)
    저런거하는나라 한국밖에없을듯...
  • 얼래 2017.01.11 02:35 (*.15.67.155)
    일본에서 왔어요....
  • ㅁㄴㅇㄹ 2017.01.11 07:04 (*.203.194.25)
    통장에 찍히는거 보면 서로 하겠다 합니다
    저짓거리 하고 초봉이 통장에 400이상 찍히면 어휴 바지도 벗음
  • 존슨의사할아부지 2017.01.11 18:13 (*.146.46.26)
    난 월 3000인데 껄껄껄
  • 그래도 2017.01.11 02:35 (*.166.150.173)
    현대모비스니 대졸취준생들 꿈의 직장에 안착한 친구들이네
    연봉보면 탑급이던데 장기자랑좀 시키는것 정도야 기쁜마음으로 하겠지
  • 나사 2017.01.11 03:44 (*.11.90.174)
    쟤들도 지네 팀 차,부장보면서 10년 뒤엔 나도 저 꼴 나겠네하면서 사업 준비하고 있을거다
  • 호날두 2017.01.11 02:54 (*.126.231.237)
    어우....사업하길 잘했지...
  • ㅇㄴㅇ 2017.01.11 04:03 (*.223.38.235)
    직원 안뽑으시나요?? 헤헤
  • 부장 2017.01.11 11:04 (*.234.180.123)
    자 들어오세요. 다 우렁찬 소리한번 질러보세요.

    "호우!"

    합격
  • 사람이아깝다 2017.01.11 04:06 (*.177.156.10)
    뭐 크게 성공한건 아니지만... 난 지금껏 이력서를 써본적이 없다. 그리고 한번도 후회해 본 적도 없다.

    마흔 넘어가고 이제 은퇴라는게 걱정이되기 시작하니... 이유는 한가지로 귀결된다. 월급이 마약인거다. 그리고 뒷 간판이라는 든든함.

    뭐 내일 하는 것도 쉽지 않다만 개인적으로 중간 정도의 능력만 되어도 노~오~력으로 어느 정도는 된다고 생각한다.

    특히 대기업 다니는 친구들 노~오~력 만큼 하면 비슷하게는 한다고 본다.

    친구가 삼성가서 처음 한 얘기가... 난 우리 지도 교수가 개새낀 줄 알았는데 여기 오니까 그런 캐릭터가 200명이고

    그런 캐릭터가 개새끼라고 부르는 상위 개새끼가 20명 더 있더라고 농담 하더라.
  • 2017.01.11 11:08 (*.241.47.17)
    저기요. 통계라는게 있습니다.
    본인이 상위 몇프로안에 드는지 확인 좀 해보세요.
    세상엔 아무리 지 잘나도 운이라는게 있고 니보다 똑똑했던 손꼽히는 대기업 퇴직자들이 창업 후 회사를 몇년간 유지했고
    얼마나 살아남았는지 확인해 보세요. 그리고 망한 사람과 사업 성공한 사람들과의 수익 평균값도 때려보시구요.
    대기업 애들이 머리가 빠가여서 노력도 안하고 붙어있는게 아닙니다. 대기업을 들어간 자체가 당신이 말하는 노력이구요.
    사업보다 판단이 들어 확률적으로 따져서 본인이 선택한 길입니다.
    월급이 마약이라는 말은 존.나 해로운데 어쩔수 없이 계속하게 된다는 뜻으로 비유를 들었을텐데
    당신 말대로하면 이세상 모든 직장인들은 다 의지도 없는 정신이상 중독자들입니까?
    이세상 모든 사람은 다 사업을 해야정상적인 세상인가보지요?. 니 회사는 사람 안뽑습니까? 당신은 당신 밑에서 일해주는 사람을
    노력안하는 ㅄ으로 보나 보지요?
    직장인이 더 구리지만 어쩔수없이 다니는게 아니고 본인의 선택에 맞추어 직장인을 하는 사람들이 더 많습니다.
    남의 인생을 사업병걸린 눈으로 오독하지 마세요. 철없는 사람아
  • 혀가 2017.01.11 16:30 (*.109.79.74)
    쓸때없이 길어...
  • 통닭집 2017.01.11 18:40 (*.223.39.56)
    대기업퇴직자가 사업을 차린다구요? 대학생이 차려서 성공할확률이 100배는 높을겁니다. 취직도 안해본분이네 ㅋㅋ
  • 쩝쩝 2017.01.11 04:14 (*.200.219.169)
    친구들 저런 장면 보면 저때 애사심이 폭발할 때라던데 ㅋㅋㅋ
  • ㅇㅇ 2017.01.11 10:21 (*.93.19.109)
    저런거 시키면 자괴감에 나갈까 말까 고민할것같은데..시바
  • 김규라 2017.01.11 06:12 (*.212.32.45)
    아...금요일에 현대모비스 행사 가는데.. 근데 이것도 유머인가?
  • 모비스2년차 2017.01.11 07:13 (*.62.173.14)
    모비스 직원입니다 첨엔 걱정많이했는데 저것때문에..

    막상 가면 전문 댄스,노래,뮤지컬강사 다 초빙해서 전문적으로 가르쳐주고 동기들이랑 같이해서 신납니다

    지금도 추억으로 남아있구요.

    무조건 까지만 마시길.

    그대신 좀 현차그룹 찬양 기조는 있는데 그건 좀 오글
  • 헬조선 직장인 2017.01.11 10:19 (*.223.34.74)
    저런거 당련히 강사 시켜서 하지
    여기 해본 사람 많을꺼다
    군대도 지나고 보면 다 추억이니깐 저것도
    지나고 보면 추억일 수 있겠지만
    돈벌로 온 회사에서 들어오자마자 충성심 강요 받고
    우리는 하나 다 이지랄 시키는게
    앞으로 저들이 하게될 직장상사 개인심부름,
    잦은 야근 및 회식 등
    온갖 부당한 헬조선식 직장문화의 시작이라고 봄
  • 14 2017.01.11 13:09 (*.151.102.66)
    아니 저거 언제부터 생긴거죠????
  • 삼성전자3년4개월 2017.01.11 18:07 (*.194.188.29)
    별 개똥같은 소릴ㅋㅋ 추억은 개뿔ㅎ
  • 123 2017.01.11 07:22 (*.52.201.240)
    나도 저번주까지 저거하다옴

    나름 재밌음 전문강사초빙에 1600들었다고함
  • 2017.01.11 07:46 (*.223.26.146)
    ㅜㅜ 이런거 회사마다 다 하는거 아니냐?
    나도 SVP하믄서 드라마 쌈썽 하믄서 생애 첫 연기 동정을 주고 왔는데...
  • ㅅㅅㅅ 2017.01.11 20:07 (*.160.170.94)
    오오 드라마삼성 ㅎㅎㅎㅎㅎㅎ 여기 삼성분계시니 동질감 ㅎㅎㅎ
    요즘은 스브프가 각계열사로만 하는걸 바꼇다고하네요 아쉽네요 ㅠㅠ
    저때만해도 전계열사 다 혼합되서 했는데 ㅠㅠ
  • 2017.01.11 08:11 (*.62.172.105)
    무한도전 유명하 짤있잖아
    돈주니깐 하죠 많이주니깐~~~
  • 애널리스트 2017.01.11 08:33 (*.206.246.75)
    병.신 문화 중의 하나다

    저걸 껄껄 대며 지켜보는 상사들 앞에서 재롱잔치를 부리는데 나중에 업무하면서 No, 왜 라는 대답을 할 수 있겠냐?

    외사투자은행 다녔던 나로서는 저런 것은 상상조차 할 수 없다

    대학 갓 졸업한 직원도 인격체로 존중해준다. 물론 업무에 있어서는 무지막지하게 대하지만
  • 이이 2017.01.11 09:58 (*.38.11.239)
    저거 신입들 끼리 하는거야 회사 상사들 앞에서 하는거 아님
    잘 모르면 입 다물고 아는척 하지 말기
  • 애널리스트 2017.01.11 10:20 (*.206.246.75)
    저게 왜 상사 앞에서 하는게 아니냐

    저걸 하면서 상사가 한 명도 관여 안하냐? 다 조직적으로 인사부에서 관리하고 지시하지

    그리고 입사식 이라는 것 자체가 상명하복 문화에서 나온거다

    골드만삭스나 애플 같은데 가봐라 입사식 이런거 없다. 출근하는 그 날부터 인격체로 대한다. 물론 업무에서는 서양애들도 못하면 지.랄하지만

    저런 문화 때문에 이 나라 경쟁력이 낮고 창의성이 없는거다
  • ㄱㄱㅁ 2017.01.11 13:13 (*.223.21.23)
    무슨 개소리야 그럼 상사들 없이 신입들끼리 저렇게 준비하면 누가 보냐?
    신입들끼리 서로 돌아가면서 봐준다고?ㅋㅋㅋㅋ
  • ㄹㄹ 2017.01.11 08:48 (*.168.91.26)
    ㅈㄴ 취업하기 싫다 저런거보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44 2017.01.11 10:04 (*.215.17.84)
    프랑스 노동자들이 보면 거품물고 쓰러질듯
  • 똥송 2017.01.11 10:07 (*.33.165.145)
    현대들어 갔는데 저정도 못하랴? 저거보고 취업 못하겠다는 멘탈로 회사생활 어떻게 하냐? ㅜㅜ 아님 연봉짜고 꼰대문화 덜한 겜업계는 어떠냐? 개발직군은 수당도 없는데 야근쩜
  • 11ㅂ 2017.01.11 10:28 (*.7.14.123)
    시바 합창하고 연극하고 ucc찍고 6년차에 돌아보면 추억이면서도 엿같다
  • 2017.01.11 10:28 (*.149.144.123)
    뭐 어떻게보면 ㅄ같은 문화일수도있는데
    당사자들은 즐겁게 준비한다 등떠밀려서 억지로 하는 분위기 아니고
    강사불러서 다들 재미있게 부담없이 준비함
  • OMS 2017.01.11 11:11 (*.218.39.182)
    그니까 월급쟁이하는거지 재미있게....
  • ㄷㄷ 2017.01.11 11:16 (*.169.180.143)
    나도 인화원에서 저거랑 비슷한 짓 해봤는데
    딱히 조깥다는 생각은 안 든다. 이거하나 저거하나 월급은 똑같이 나오니까 업무보다는 덜 힘들거든
  • ㅉㅉ 2017.01.11 11:25 (*.236.19.5)
    저러고 정리해고, 저런건 종신고용직장에서나 해라.
  • 빠와빠와 2017.01.11 11:27 (*.162.202.211)
    저 문화가 좋다는 건 아니지만,
    솔직한 마음을 적자면..
    현대모비스 입사시켜주면 매일 하라고 해도 할듯
    부럽다.
  • ..... 2017.01.11 12:03 (*.212.205.13)
    저런거 하면 뭐하냐..
    일 시작하면 능률이 오르나,,, 없던 능력이 생기나..
    동기들끼리 단결심이 생기나..그런다고 회사에서 평생 직장 보장해 주나...
    그냥 다른 회사도 하니 우리도 하는거 같은 느낌...
  • ㄴㅇㅁ 2017.01.11 12:23 (*.87.200.28)
    부조리한 관료제 참고 버티게 만들려면 저런식의 세뇌도 필요하지
  • ㅇㅇ 2017.01.11 12:37 (*.37.92.6)
    초중고 대학까지 나왔으면 저런거 매번 해봤을텐데 딱히 어색하거나 자괴감들 이유가 없지
    하면서 또래 이성 사원들이랑도 설레보고 장기자랑 해보고 뭐 그 재미인건데..
  • ㅅㅍㅌㅁ 2017.01.11 13:35 (*.32.222.202)
    업무은 졸 못하는 세끼들이 저런거나 할려고 입사했으니 ㅅㅂ
    아시발 지금도 생각하면 빡치네 개세끼들 일존나 못해
    사고는 지네가 다 쳐놓고 우리보로 뒷처리하라고 하니 ㅅㅂ
  • 못가 2017.01.11 14:35 (*.217.151.49)
    나도 모비스 가면 저거 ㅎ ㅏㄹ 수있다
    근데 못가
    시바 ㄹ
  • 코리 2017.01.11 15:30 (*.115.180.173)
    사귀던 년이 회사 저런대로 옮기더니 저런거 하고 나서 같은 회사 놈하고 눈맞아서 나랑헤어지고 결혼하더라.
  • asdsad 2017.01.11 19:03 (*.94.155.219)
    월급 많이 받으면 뭐하냐... 그리고 그 월급은 평생준대?
    보통 자기의 능력을 평가절하 하지만 그 이상의 가치를 하는 경우가 많다
    회사입장에서는 고마울뿐이지... 알아서 돈 벌어다 준다고 모여드니....
  • 엘지메들리 2017.01.13 14:05 (*.56.96.51)
    저건 약과지.. 엘지메들리 한번씩 해봐야 아~ 이게 무신 캐병쉰같은 짓인가 알게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7300 사유리 20대 미국 유학 시절 9 2017.02.25
7299 서강대 사학과 취업 상황 11 2017.02.25
7298 임팩트 있는 최설화 12 2017.02.25
7297 미국에서 가장 월급 많이 받는 직업 11 2017.02.25
7296 성진국의 아날리스트ㅤㅤ 7 2017.02.25
7295 설거지 하는 아들 모습에 피꺼솟 45 2017.02.25
7294 220억 복권 당첨되자 26 2017.02.25
7293 연상 연하 극과 극 데이트 28 2017.02.25
7292 디도스 의심? 24 2017.02.25
7291 영상편지도 인정? 27 2017.02.25
7290 아침형 인간 25 2017.02.25
7289 김동현 UFC에서 패배할때 특징 12 2017.02.25
7288 보수의 대안 홍준표? 16 2017.02.25
7287 국위선양 원정녀들 47 2017.02.25
7286 커피숍 알바 논란 102 2017.02.25
7285 미국 대통령 경호원 15 2017.02.25
7284 서울과 부산의 기온차 16 2017.02.25
7283 비앙비앙면 6 2017.02.25
7282 열도의 민간요법 8 2017.02.25
7281 체험 삶의 현장 유니콘 근황 21 2017.02.25
7280 대한민국 언론의 희망 25 2017.02.25
7279 귀여운 예리 8 2017.02.25
7278 문재인의 공약 98 2017.02.25
7277 솔로로 나오는 김청하 17 2017.02.25
7276 외국인의 눈에 비친 서울 17 2017.02.25
7275 하야 선언 노림수? 17 2017.02.25
7274 떡고 하반신 스캔 14 2017.02.25
7273 일본에서 터진 아베 스캔들 19 2017.02.25
7272 뒷모습이 궁금해지는 골반 17 2017.02.25
7271 순직 1위 공무원 24 2017.02.25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253 Next
/ 2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