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12 2017.01.11 02:22 (*.7.55.120)
    아재들 눈물 주르륵
  • 둘째생김 2017.01.11 02:25 (*.166.150.173)
    작년 1월에 첫아이 낳고 힘든육아지만 행복한 나날을 보내던중
    크리스마스에 삘받아서 미스한번 떴는데
    오늘 아내가 임신테스트기 두줄 보여주며 깨우더라구요
    첫아이 출산후 수많은 관계중 크리스마스에 타이밍 딱한번 놓쳤는데
    바로 임신이라니 이제는 묶을때가 되었나봐요
    계획과는 조금 다르지만 우리둘째 열심히 키워볼랍니다
    이렇게 내집마련의 꿈은 몇년 미루는걸로
  • ㄷㄴㄱ 2017.01.11 03:07 (*.216.108.60)
    아조씨 화이팅해요! 가정에 좋은 일만 가득하시길!
  • ㅎㅇㄷ 2017.01.11 08:20 (*.226.66.225)
    둘째가 생긴 기쁨과 좀 조심할 걸 하는 아쉬움이 다 느껴지네요..
    돈은 있다가도 없고, 없다가도 있고 그러는 거라고 하잖아요.
    둘째가 건강하고 바르게 잘 자라길!!!
  • ㅂㅂㅂ 2017.01.11 09:54 (*.7.14.123)
    둘째가 겁나이뻐요 전 둘다 타이밍 놓침 원샷 원킬
  • 호날두 2017.01.11 02:52 (*.126.231.237)
    ㅋㅋㅋㅋ 내가 12월24일에 생긴 애 때문에 대학생때 사고치고 일찍 결혼해서 애가 지금 11살인데
    지금은 딸이 세상의 51%이고 너무 좋고 행복하다. 와이프가 49%.
    결혼초기 방황하고 힘들었는데 지금은 일도 잘되고 결혼 일찍해서 애가 초딩4학년되는데 젊은 아빠라는 것에 만족스럽다.
    학교 한번 가보면 애 친구들 아빠는 다 늙병필들.
  • ㅇㄹㄷㄹ 2017.01.11 03:21 (*.48.227.146)
    행복한 가정 이루셨네요 부럽습니다! 앞으로도 행복하시길!
  • 엄청난필와 2017.01.11 03:41 (*.155.54.131)
    애 친구들 아빠도 다 필와 하시나봐요 ㅎㅎ
  • 2017.01.11 07:33 (*.223.38.234)
    와이프 의식해서 구라치지마라
    딸이 70% 와이프가 30%인거 다 안다.
  • 내려갈팀 2017.01.11 08:23 (*.149.132.59)
    무슨... 딸이 99%고 내 인생이 2프로고 마누라가 -1%지 뭐..
  • 대각국사 2017.01.11 11:17 (*.150.160.18)
    이시대의 아버지 화이팅!!
  • 42 2017.01.11 09:55 (*.215.17.84)
    애 친구들 아빠 생각

    젊은놈이 질싸 한번 잘못했다가 젊은 나이에 엮였구나
  • ㅊㄱㄷ 2017.01.11 13:10 (*.163.229.150)
    노콘질싸 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
  • ㅁㅁ 2017.01.11 08:42 (*.223.26.146)
    우리나라 놈들 진짜 남이랑 비교질 하면서 사는가 보다 ㅋㅋㅋ
    30대 평균연봉 ㅋㅋㅋ 저게 아마 그건가 보다
    자기 연봉이 30대 연봉보다 높다는 위안감을 얻고 싶고
    자기가 상위에 속한다는 자위감 얻고 싶어하는 그런거?ㅋㅋ
    그 목적으로 자료 만들어서 내보내주기는 하는데 쩝 ㅋ
  • ㅇㅇ 2017.01.11 11:41 (*.162.186.158)
    게시판가면 항상있는 vs 비교놀이 ㅋㅋ
  • 코피나요 2017.01.11 09:10 (*.196.198.190)
    저도 이제 아이한명 가져볼려는데
    생각외로 임신이 잘 안되네요
  • ㅋㅋㅋ 2017.01.11 09:22 (*.39.50.132)
    나는 중2,초6 딸 2명인데...둘 다 웬수가 따로 없다. 4,5학년만 돼 봐라. 내 말이 이해가 될 거다.
  • ㅇㅇ 2017.01.11 10:12 (*.93.19.109)
    캬 쉬는날 많이 많이 만들어야 애를 많이 싸지르지 ㅋ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0845 공과 사를 구분하는 남편 100 2017.03.24
10844 문 열기 전에는 38 2017.03.24
10843 리메이크 했으면 하는 드라마 53 2017.03.24
10842 중국의 결승골 44 2017.03.24
10841 본의 아니게 자연미인 된 정다래 11 2017.03.24
10840 학교도 병원도 못 가본 18세 유령소녀 14 2017.03.24
10839 윾재석 인성 수준 4 2017.03.24
10838 일본 대학가 원룸 32 2017.03.24
10837 흔한 유부녀 10 2017.03.24
10836 강원도의 예수 32 2017.03.24
10835 황희찬의 통렬한 슈팅 19 2017.03.24
10834 오픈 예정인 부산 해운대 힐튼 호텔 21 2017.03.24
10833 나영이 클라스 18 2017.03.24
10832 병원 로비에서 살해된 여중생 66 2017.03.24
10831 꿀빠는 은혁 군생활 26 2017.03.24
10830 대륙 교량 스케일 27 2017.03.24
10829 칭찬이 칭찬이 아니게 되버렷 19 2017.03.24
10828 문재인의 교육 정책 48 2017.03.24
10827 24시간이 모자란 민아 14 2017.03.24
10826 박사모의 새로운 계획 10 2017.03.24
10825 구형과 선고도 구분 못하는 기자 17 2017.03.24
10824 송혜교 만 17세 시절 10 2017.03.24
10823 삼국지 100만 대군이 거짓이 아닐 수도 있는 이유 23 2017.03.24
10822 봉선류 수장 클라스 12 2017.03.24
10821 이재명의 내로남불 14 2017.03.24
10820 늙병필을 보는 시선 23 2017.03.24
10819 인도 재벌의 딸 결혼 선물 10 2017.03.24
10818 미스에이 민 리즈 시절 14 2017.03.24
10817 손예진 알몸 레인코트 9 2017.03.24
10816 러시아 국방장관의 집 19 2017.03.24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371 Next
/ 3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