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심영득 2017.04.20 01:30 (*.223.18.94)
    아 이불보 바꿔주고싶다 ㅜㅜ
  • 123 2017.04.20 02:28 (*.218.221.21)
    집안에 카메라잇고 술자리에 카메라 잇고
    설정티 오지게 내면서 하네
  • 2017.04.20 08:05 (*.197.153.199)
    술먹고 있는데 전화하는 이유를 모르겠다. 내가 여자랑 있는것도 아니고 왜 전화통 잡고 질질 늘어지는지. 진짜 이거 때문에 여자친구랑 몇번 다퉜는데 짜증나서 전화 안받으니 또 더 난리치고
  • ㅂㅈㄷ 2017.04.20 09:00 (*.184.78.193)
    나도전화잘안받음 ㅋ 다음날개난리 ㅇㅈ
  • 관장홍 만승이 2017.04.20 10:29 (*.223.146.179)
    아직 결혼하지 않았지? 진심으로 충고 한마디 할께. 빨리 헤어져라. 사회생활에 가장 큰 걸림돌이다. 갑으로 사회생활을 하던 을로 사회생활을 하던 한국 사회에서 식사 (특히 저녁 식사)는 업무다. 그런데 너의 마눌이 (또는 여친이) 계속 전화질이면 넌 원만한 사회생활을 할 수 없다. 너도 불편하겠지만 같이있는 상대방도 아주 많이 불편하다. 만약에 네가 나가서 전화를 받는다고해도 상대방은 금방 알아차린다. 그냥 불편하다. 만나서 불편해지는 사람하고 무슨 발전적이고 긍정적인 이야기를 할 수 있겠는가? 친구도 아니고. 친구들하고의 모임이라고 해도 마찬가지다. 불편하다. 그냥 빨리 들어가라고 하고 싶다. 물론 네가 적당히 끊지 못하고 너무 지나치게 한다면 이야기가 달라지겠지만 아무튼 저건 아니다. 빨리 다른 여자를 만나라. 왜냐면 반대의 경우에도 마찬가지기 때문이다. 네 여친이 술마시는데 네가 자꾸 전화하면 아마 네 여친도 아주 많이 싫을 것 같다. 많이 불편할 것이다. 그러니 빨리 지금 당장 헤어져라. 진심이다.
  • ㅋㅌㅊㅍ 2017.04.20 13:58 (*.102.209.191)
    그냥 자기 놔두고 친구들하고 재밌게 노는게 꼴보기 싫은거야 ㅋㅋ 그렇다고 같이 만나자고 하면 화장도 해야되고 말도 신경써야하고 불편하니 그것도 싫고.
  • 냐벙 2017.04.20 10:42 (*.13.84.2)
    저넘 악역 전문 배우가 아니고 악한 사람 같은데
  • 냐벙 2017.04.20 10:43 (*.13.84.2)
    대부분의 좌파가 저리 살지
    가정 등한시 하고 지 신념에 취해 지 멋있는 짓만 하고
  • 44 2017.04.20 10:57 (*.215.17.84)
    대부분의 인간쓰레기가 너처럼 살지..
    현실 등한시 하고 지 주장에 취해 지 멋있는 줄만 알고
  • 이정희를 보는거같애 2017.04.20 11:19 (*.39.241.65)
    알유스트롱맨?
  • 1234 2017.04.20 18:34 (*.158.208.174)
    우파는 마누라랑 애 패느라 항상 가족들 곁에 있더라.
  • .. 2017.04.20 23:08 (*.212.206.243)
    우파루파?
  • 2017.04.20 14:32 (*.45.139.110)
    찌구로 유명한 대학로 포크랜드네
    이집 웃긴게 세트 메뉴가 있는데 개별적으로 주문하는 것과 가격이 동일
    뭐 내 입맛이지만 고기 질도 별로 고기 담궈먹는 찌개도 특별할것 없고
    그럼에도 방송에 블로그에 잔뜩 나오는거 보면
    식당 운영이라는게 맛보단 차별성이 우선인가 싶기도 하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0135 3부리그팀인 바르셀로나 2군 승격도 무산 68 2017.06.21
10134 꼬마팬에 당황한 정형돈 18 2017.06.21
10133 손흥민과 친구들의 김밥 배틀 7 2017.06.21
10132 젖은 거 같은데? 13 2017.06.21
10131 아이 아빠가 누군지 몰라 냉동실에 유기 16 2017.06.21
10130 신인 걸그룹의 포텐 28 2017.06.21
10129 치킨 배달원의 착한 거짓말 56 2017.06.21
10128 전원책 썰전 하차 65 2017.06.21
10127 공항의 조이 6 2017.06.21
10126 대학을 못가도 취직을 못해도 16 2017.06.21
10125 다리 예쁜 지수 12 2017.06.21
10124 군함도 깊이 재현 33 2017.06.21
10123 아기 같은 쯔위 6 2017.06.21
10122 3박4일에 1100만원 초호화 열차 시키시마 27 2017.06.21
10121 1등한 태연이 부럽 18 2017.06.21
10120 남자와 여자의 차이 21 2017.06.21
10119 연재와 안젤리나 27 2017.06.21
10118 동생과 놀고 싶은 형 16 2017.06.21
10117 무용담 자랑하는 수지 14 2017.06.21
10116 땅콩항공의 뒤를 이은 빠따항공 23 2017.06.21
10115 아린이의 화려한 턴 11 2017.06.21
10114 밀실살인사건 27 2017.06.21
10113 따라쟁이 다현 9 2017.06.21
10112 원투펀치 이적시장 10 2017.06.21
10111 희은 사장님 근황 40 2017.06.21
10110 출소 뒤 폭행 살해는 보복죄 아니다? 26 2017.06.21
10109 설현의 테크닉 13 2017.06.21
10108 무도빠들에게 극딜 당한 배정남 22 2017.06.21
10107 요가 강사의 자세 10 2017.06.21
10106 키 크는 수술 31 2017.06.21
10105 참된 공영방송 3 2017.06.21
10104 직업의 불안정을 느낀 고깃집 서빙알바누나 34 2017.06.21
10103 나인뮤지스 혜미 4 2017.06.21
10102 내년이면 벌써 10년 되는 사건 35 2017.06.21
10101 민아의 무브먼트 9 2017.06.21
10100 김주하의 과거 17 2017.06.21
10099 속이 꽉찬 여성ㅤㅤ 13 2017.06.21
10098 뇌가 말랑말랑해서 그랬을 뿐 3 2017.06.21
10097 특이점이 온 특촬물 9 2017.06.21
10096 착실한 복장ㅤㅤ 13 2017.06.21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263 Next
/ 2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