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99b983892094b5c6d2fc3736e15da7d1.jpg

99b983892094b5c6d2fc3736e15da7d1_1.jpg


  • 이불킥 2017.04.20 01:42 (*.166.234.30)
    대박 ㅎㅎ
  • ㅇㅇ 2017.04.20 01:45 (*.93.19.109)
    잠많으면 취사병은 피해라..뒤진다..;;
  • ㅌㅌ 2017.04.20 03:18 (*.212.165.6)
    맨날 일찍인나면 취사병은 따로 자는시간 주는 거임?
  • 바르샤야 힘내 2017.04.20 03:37 (*.101.155.42)
    동기가 취사병이라 들었던 얘긴데
    아침준비하고 쪽잠자고 일어나서 점심준비하고 쪽잠자고 저녁준비하고 개인정비??하다가 잔다고 하더라.
    절대 취사병가지마라
  • 2017.04.20 05:51 (*.44.164.134)
    365일 계속..명절같은떄는 2배 바쁘고.. 그래도 난 전투나 행정보다는 취사가 맞더라.
    훈련때 취사병 꿀빤다고 하는데 취사도 훈련전후 내내 토함..준비 다해야하고 전투 트레일러 발전기 24인용텐트 등등...
    뭐 근데 유격훈련은 다른 부대 취사도 모여서 하는거라 꿀이었음. 트레일러돌려놓고 강가에서 닐리리~
  • 2017.04.20 07:51 (*.33.153.228)
    단점 : 3끼 다 챙겨야 하는데 휴일이 있을수가 없다.

    장점 : 먹는거는 정말 잘 먹는다.
  • 2017.04.20 08:00 (*.17.31.218)
    여기 죄다 군필자여
  • 이견대인 2017.04.20 10:49 (*.181.235.253)
    말 조심해 친구 여긴 늙병필들이 그득한 곳이라구
  • ㅇㅇ 2017.04.20 02:14 (*.226.78.195)
    ㅁ대상ㅁ줘야지 ㅁㅅㅂ
  • ㅁㅁ 2017.04.20 02:17 (*.124.171.195)
    ㅅㅂ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투엠 2017.04.20 02:44 (*.192.8.232)
    Comming 땜에 못주는듯
  • 아재군번 2017.04.20 03:03 (*.232.219.196)
    이거 3개를 다하는게 연대 군수 1종계원. 남들 구보 뛸때 보수대 출발해서 11시까지 2.5톤 차량에 먹거리을 가득 싣고 예하대대를 돌며 각 취사장에 뿌려주지. 여름에 식재료 상할까봐 토일공휴일 없음. 복귀 하면 오후 3시. 그날 일일급식대장 정리하면 6시. 저녁먹고 다시 급식대장 정리 및 결산 준비. 1주에 한번꼴로 2500인분의 쌀, 맛스타, 건빵,전투식량 기타등등 부식류 보너스로 들어옴. 사단 보수대 주식 및 부식청구 및 주결산 달결산 기타등등 행정업무 로 야근하다 새벽 근무섰다가 다시 야근복귀. 예하대대 애들은 냉동탑차 뒤에 누워서 오니까 존나 꿀보직으로 앎. 2주에 한번 꼴로 두돈반에 맛스타를 가득 싣고 두차 들어옴. 3주에 한번꼴로 쌀 수십가마 들어옴. T.O는 단 2명. 주식담당 부식담당 씨발 쓰면서도 개같네..
  • ㅇㅊ 2017.04.20 08:58 (*.123.122.111)
    나 보수대임 부식이었지 우린 님말하는게 사단급으로 들어움 매일 새벽에 농수축협 차들부터 시벌 아주그냥 그나마 큰부대는 계원 창고병 분리되어있응께 괜춘한데 수령하러오는 연대 대대 계원들보니까 혼자 다하더만 개불쌍
  • ㅁㄴㅇㄹ 2017.04.20 11:10 (*.140.186.122)
    오. 난 여단 2.4종.. 1종 계원과 라면 한박스와 런닝빤스양말 트레이드 해서 부식으로 쩝쩝 잘했음. 가끔 냉동탑차 지원 나가면 하드, 주스... 거기에 여름엔 에어콘 나오는
    몇 안되는 군대차량!!!

    행정병의 세계 또한 미묘하지요 ㅋㅋㅋ.
    - 작전, 문서량은 압도적, 야근 많음 (작전참모, 작전과장의 빠워로 각종 작업에서 열외되나, 야근으로 기 뽑힘)
    - 군수, 문서량과 육체노동의 2중고, 햇빛이 부족한 타 행정에 비해, 충분한 비타민D 합성, 노가다 근육은 덤으로 (지게차 있는 부대가 얼마나 부럽던지 --;)
    - 인사, 회사 총무부서 같은 느낌, 타부서 장교, 부사관, 고참까지 와서 시비검
    - 동원, 그나마 적당한 업무량, (동원참모가 빠워가 약하다보니 좀 치이니 느낌이었음)
  • 노규현 2017.04.20 23:03 (*.45.1.96)
    내가 31사단 부식할당병이었는데 ㅅㅂ 새벽부터 부식들어오고 연대 대대애들 식수인원 보고 안해서 난리도 아니었다 매일매일이 전쟁이었음
  • ㅁㄴㅇ 2017.04.20 03:03 (*.58.231.70)
    난 갑판병으로 들어왔는데 자대배치 받으니까 행정관이 신입들 줄 세우고 어디 대학 나왔냐고 물어보더만
    근데 내가 그나마 가장 학벌이 좋았음
    그래서 행정병이 됨 ㅋㅋ
    근데 부대가 작아서 인사참모실 소속 행정병하고 운전병이 위병소 근무도 해야했음..
    진짜 죽겠더만..
    다행히 밤잠이 없는 편이라 버티긴했는데..그래도 취사병이 제일 힘든거같다..
    내 동기 하나는 갑판병인데 취사실로 가서 취사병이 되었는데 죽을려고 함..
  • ㄱㄱㅁ 2017.04.20 11:34 (*.7.51.13)
    갑판병이 배 안 탔으면 힘들었다느니 그런 소리 하지마라.
  • ㅁㄴㅇ 2017.04.20 23:54 (*.58.231.70)
    배탈라고 해군의 갑판병 지원했는데 육상부대로 발령내서 배 안태워주는걸 어쩌라고?
    뭔 배부심 처부리고 앉았네
    몇기인데 좃같은 부심부리냐?
  • bsadb 2017.04.20 04:09 (*.188.120.222)
    나는 전투병과라 다행이였지만 행정병 애들이 정말힘들어 보이 더라 맨날 야근에 간부들 하는것 까지 다하더라
  • 2017.04.20 04:37 (*.47.75.83)
    취사병 막말로 월급500준다고해도 안함
    나 취사병출신인데 진짜 디진다
    4시부터일어나준비해야하는데 하루종일 일하고 잠은 11시12시쯤자려나
    전투병은 전쟁시만전투지만
    취사병은 매일이 전쟁치루는기분
    그 개고생해도 반찬맛없다고 끌려가 얻어터지기도한다
    우리부대는 행정반장이 부식비를 따로삥땅치는부대라서
    1000만원가지고 3000만원 값어치있게 반찬준비를 매달해야해서 뭐 무에서 유를창조하는 수준이었지
    그 행정반장 개놈 지금은 뭐하고있을지
  • 123 2017.04.20 05:05 (*.167.142.109)
    삥땅 18... 전경에서 행정병 수장으로 있다보니 경리쪽도 잘알고 있는데 원래 지방청에서 1인당 4000원 정도 식비로 지원된다. 근데 실제는 1인당 1400원만 지급됨 누가 먹었겠냐 독립부대다 보니 행정반장이랑 중대장 운전반장 몇명이 해먹었어 꼬지를까 고민됐다
  • ㅇㅇ 2017.04.20 05:19 (*.170.239.232)
    공군 BAT없나요 솔직히 2년 동안 힘든 척 했지만 개꿀이었슴다 솔직히 총쏘는거 재밌었음
  • 쵝오~ 2017.04.20 06:36 (*.193.92.178)
    아침6시 기상해서 이거보고 웃겨서 눈 떠지네ㅋㅋㅋ

    완전 대상감이다ㅋㅋㅋ
  • ㅁㄴㅇㄹ 2017.04.20 07:26 (*.120.49.227)
    나는 최근에 군대 갔다와서 삥땅치고 이런게 구라인줄 알았는데 (군대 갔다온지 5년도 안 됨)
    우리 주임원사는 우유팩을 삥땅치더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걸 알게 된 사연도 존나 어이가 없는데
    애들이 우유 먹을 때 제티초코 이런거 타먹으면 우유팩 못 팔아먹는다고 타먹지 말라고 지시함
    타먹을시 징계 때린다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ㅎ ㅇ 2017.04.20 08:51 (*.9.207.169)
    내가 군생활했던 부대는 취사병들 낮잠시간 많이줬음 ㅋㅋ
    그리고 행정병들 저렇게 부려먹으면 휴가 좀 챙겨준다 간부들이 양심 좀 있는놈들이라면
  • 유진로 2017.04.20 09:43 (*.131.107.166)
    양심없는 새끼한테 걸리면 휴가 중간에 불려오기도 하지
  • ㅁㄴㅇㄹ 2017.04.20 11:12 (*.140.186.122)
    제대 하고 전화왔었는데 ㅋㅋㅋ
  • ㅇㅇ 2017.04.20 08:55 (*.120.169.4)
    취사병이 정말 편한줄알았는데 고문관 동기가 취사병으로 전출갔다가 도저히 중대서 감당 안돼서 대대 본부 갔다가 거기서 보 직 변경으로 돌다가 취사병갔는데~
    취사병가서 학을떼더라 ㅋㅋ
    다른 선임이나 후임들은 고문관 동기가 일부러 그러는줄 알고 다들 싫어했는데
    나중에 전역하고 나 서도 무슨 기도원 다니면서 거기 다니면 낫는데 하면서 결국 적응 못하더라 그런애들은 군대 가면 안되는데 . 지금은 잘 살고 있으려나
  • 22 2017.04.20 09:45 (*.97.116.72)
    군대는 밤에 근무만 안서도 할만한거같다..평일에 잠을 온전히 잔기억이없음 ㅠㅠ
  • 2017.04.20 09:46 (*.123.31.107)
    우리땐 주임원사가 해먹던데 ㅋㅋㅋ
    주임원사가 지역 유지임 ㅋㅋㅋㅋ 시발놈이 참 티도 안나게 기발하게 해먹던데..
    예를들자면, 건빵이 100박스가 보급된다. 그러면 대대에는 50박스만 돌림.
    나머지 50박스는 어디로 가느냐. 그걸로 이제 다른 부대 원사/민간 업체/외부 업자들과
    물물교환을 함 ㅋㅋㅋㅋㅋ 건빵이 채소도 됐다가, 삼겹살도 됐다가, 기름도 됐다가ㅋㅋㅋㅋ
    진짜 기발하게 해처먹더만
  • 11 2017.04.20 12:01 (*.237.107.33)
    공군 취사병나왔다 한끼당 1000명이 좀 넘었다.
    우리 비행단은 병사식당이 1개뿐이였다...
    병사식당 티오에서 영외자식당 장교식당 애들을 데려갔다...
    그래서 7명이서 병사식당을했지
    정말 지옥같았다. 레알 왜 우리쪽에서 사람들을 죄다 뺴가는거야 나쁜새기들
  • 그러ㅎ다고 2017.04.20 14:11 (*.183.251.68)
    다 열심히 살고 있어.. 눈에 안보일뿐이지..
  • 난 03군번 운전병 2017.04.20 16:32 (*.37.197.82)
    중사 두명하고 연대로 컵라면 받으러 갔는데

    왠일로 내리지말고 그냥 쉬라더라?

    그러더니만 창고앞에 차 대놓고 하나~둘~셋~넷~이렇게 셈하면서

    아래서 던지고 위에서 받으면서

    연대 계원이 안보는 사이에는

    던지고 숫자를 안세더라고.

    50박스 수령해야 되는데 중간중간 안세서 실제로는 60박스정도

    받은거지.

    그리고는 복귀 도중에 슈퍼 들려서 팔더라...

    나한테는 짜장면 사주고 입막음.참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0135 3부리그팀인 바르셀로나 2군 승격도 무산 68 2017.06.21
10134 꼬마팬에 당황한 정형돈 18 2017.06.21
10133 손흥민과 친구들의 김밥 배틀 7 2017.06.21
10132 젖은 거 같은데? 13 2017.06.21
10131 아이 아빠가 누군지 몰라 냉동실에 유기 16 2017.06.21
10130 신인 걸그룹의 포텐 28 2017.06.21
10129 치킨 배달원의 착한 거짓말 56 2017.06.21
10128 전원책 썰전 하차 65 2017.06.21
10127 공항의 조이 6 2017.06.21
10126 대학을 못가도 취직을 못해도 16 2017.06.21
10125 다리 예쁜 지수 12 2017.06.21
10124 군함도 깊이 재현 33 2017.06.21
10123 아기 같은 쯔위 6 2017.06.21
10122 3박4일에 1100만원 초호화 열차 시키시마 27 2017.06.21
10121 1등한 태연이 부럽 18 2017.06.21
10120 남자와 여자의 차이 21 2017.06.21
10119 연재와 안젤리나 27 2017.06.21
10118 동생과 놀고 싶은 형 16 2017.06.21
10117 무용담 자랑하는 수지 14 2017.06.21
10116 땅콩항공의 뒤를 이은 빠따항공 23 2017.06.21
10115 아린이의 화려한 턴 11 2017.06.21
10114 밀실살인사건 27 2017.06.21
10113 따라쟁이 다현 9 2017.06.21
10112 원투펀치 이적시장 10 2017.06.21
10111 희은 사장님 근황 40 2017.06.21
10110 출소 뒤 폭행 살해는 보복죄 아니다? 26 2017.06.21
10109 설현의 테크닉 13 2017.06.21
10108 무도빠들에게 극딜 당한 배정남 22 2017.06.21
10107 요가 강사의 자세 10 2017.06.21
10106 키 크는 수술 31 2017.06.21
10105 참된 공영방송 3 2017.06.21
10104 직업의 불안정을 느낀 고깃집 서빙알바누나 34 2017.06.21
10103 나인뮤지스 혜미 4 2017.06.21
10102 내년이면 벌써 10년 되는 사건 35 2017.06.21
10101 민아의 무브먼트 9 2017.06.21
10100 김주하의 과거 17 2017.06.21
10099 속이 꽉찬 여성ㅤㅤ 13 2017.06.21
10098 뇌가 말랑말랑해서 그랬을 뿐 3 2017.06.21
10097 특이점이 온 특촬물 9 2017.06.21
10096 착실한 복장ㅤㅤ 13 2017.06.21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263 Next
/ 2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