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1.jpg

2.jpg

3.jpg


  • 이희은 2017.08.09 07:55 (*.166.234.30)
    헬센징 민도
  • ㅁㄴㅇㄹ 2017.08.09 09:19 (*.203.194.25)
    모세의 기적 비디오 이후 점점 한국에는 정착이 되는 선진 질서
    그런데 저런건 왜 여전히 후진국 같을까?
    정답은 남자와 여자의 차이임
  • 2017.08.09 10:36 (*.9.250.9)
    남자들은 인터넷상에서도 서로 싸워대며
    서로 질서지키느니 나는 우월종이라느니 그런식으로 가면서도 너는 헬조선의 표본이라니 그러는데

    여자들은 인터넷상에서도 "헐 이거 완전 이해안되지않음"그러면서 서로 말도안되는 생각가지고 쉴드치고 칭찬하니깐
    잘못된걸 세상이 옳바르지 못한걸로 인식해버림
    + 보빨러들도 심각
  • 112 2017.08.09 11:07 (*.33.165.18)
    응 아니야 그냥 국민이 미개
  • 11 2017.08.09 07:55 (*.93.42.100)
    인간이란 동물이 호의를 베풀면 권리로 망각하는 동물이라 씁쓸하네...저렇게 놓고 가고 싶을까..?
  • 234 2017.08.09 16:19 (*.228.83.55)
    교보는 책을파는 서점이지만 도서관처럼 책을 맘것 읽게 해주는곳이라 좋긴하죠? 근데 저기서 파손된 책들은 교보문고에서 책임지는게아니라 납품업체에게 고대로 전가된다고 하네요...뉴스에서 봤음..
  • 비디오 왕자와 책공주 2017.08.09 08:07 (*.7.46.234)
    지 자식들 보는앞에서 저러고 싶을까?? 저기서 책을 읽히면 뭐하냐... ㅉㅉ
  • 2017.08.09 08:23 (*.62.163.212)
    '조선'당했내
  • 333 2017.08.09 08:34 (*.111.16.110)
    잘해줄 필요없다니까.
  • 어쩔수없어 2017.08.09 08:36 (*.84.169.107)
    '조센'해버렸구만
  • 123123 2017.08.09 08:50 (*.42.227.13)
    교보문고 방침이 너무 착해서그래..
  • 식민지 2017.08.09 08:56 (*.111.3.160)
    하여간 조센징들 잘해주면 안된다니까
  • ㅇㅇ 2017.08.09 09:00 (*.125.121.94)
    저건 가정교육의 문제다 하....
    진짜 애들 잘가르치면 미운5살이라는 애들도 지들이 난장판 쳐놔도 정리하는 시늉이라도 한다
    저건 맘충들이 지들 귀찮으니까 애새끼들이 싸질러놓은거 그냥 버려두고 가는거지
    애들이 뭘보고 배우겠냐?
    저런 애들은 나중에 이기적이게 된다
    주변상황 남들 배려라고는 찾아볼 수 없음
  • 11 2017.08.09 09:13 (*.103.9.125)
    부모의 문제지
  • 12421 2017.08.09 09:23 (*.105.72.100)
    부모 문제야 무조건
    애들 잘못하는거 보면 부모욕하는게 맞는거야
  • 그렇다면 2017.08.09 09:25 (*.139.62.58)
    저러고 크니
    나중에 해운대에서 쓰레기 버려놓고
    청소하는 사람들도 일이 있어야 되지 않냐고
    패기있게 인터뷰 하지
  • 쩝.. 2017.08.09 09:40 (*.7.55.197)
    유아책 코너에 노키즈존 생길 기세네
  • 5555 2017.08.09 09:43 (*.254.245.226)
    이것들이 여기가 도서관인줄 아나.. 도서관도 저러면 안돼는데..
    자기밖에 모르는 인간들이 넘쳐나는 세상이구나
  • 나미 2017.08.09 10:01 (*.151.124.59)
    아이들이 책으로 배우는것보다 부모한테 배우는게 영향이 더클거라는생각을 안하나.......
  • ㅇㅇ 2017.08.09 10:08 (*.158.73.232)
    애들이 먼 잘못이냐 저건 100 퍼 부모가 생각이 없는거지
  • 777 2017.08.09 14:05 (*.175.187.14)
    태어난 게 죄다.
  • ㄱㄱ 2017.08.09 10:10 (*.243.13.80)
    애들끼리 와서 저렇게 해 놓고 가기도 하고 엄마아빠 따라와서 엄마아빠 쇼핑하고 애들은 책 보며 시간 보내다가 엄마아빠가 와서 저렇게 해 놓은거 보고선 그냥 데려가기도 하더군 한마디로 미개하지.
  • ㅋㅋ 2017.08.09 10:11 (*.123.9.200)
    맘충들
  • ㄹㄹ 2017.08.09 10:12 (*.145.69.147)
    그래서 요즘에 샘플 몇개 말고는
    애들 책은 다 비닐포장 해놓더라.
    진즉 그렇게 했어야하는데~
  • 2017.08.09 10:23 (*.66.184.173)
    맞아 구매 고려해서 구경할 딱 한 권 빼고 이렇게 하는게 맞다고 본다
  • 2017.08.09 12:34 (*.156.7.30)
    찢어서 보고는
    비닐포장 안돼있길래
    보는책인줄 알았는데요
    백퍼 이런다
  • 돌하루방 2017.08.09 10:23 (*.215.144.4)
    부모는 자식의 거울이다
  • 777 2017.08.09 10:31 (*.161.234.141)
    망충들
  • ㅇㄴㅇㄴ 2017.08.09 10:43 (*.201.248.181)
    우리 공주 우리 공주
    이런 가정교육이 오늘날의 사태를 만들었다
  • 대한민국남성짱 2017.08.09 11:02 (*.138.176.57)
    전에, 지하철에서 갓난아기가 어지러운지....엄청 많은 양을 "지하철 실내 바닥"에 토했다.
    일단, 안쓰러운 맘으로 엄마가 안고 있는 갓난아기를 쳐다보고 있었는데....
    어느새, 아기귀저기 가방을 들고 있는 아기아빠가 아무렇지도 않게 맨손으로 비닐봉지에 토사물을 담고 있었다.
    그리고, 손수건으로 손을 닦고...,. 바닥을 닦았다.
    아마.... 아기엄마 혼자라면? 그리고, 여러명의 엄마들이 있었다면? 옆칸으로 자리이동을 했을듯.
  • 흠냐 2017.08.09 11:07 (*.58.92.24)
    하지만 그런남편과 결혼한 여성이라면 어느정도 기본은 하지않을까;;
  • 2017.08.09 14:14 (*.62.10.220)
    왜 일어나지도 않은 일까지 상상해서 섀도우복싱하냐?
  • ... 2017.08.09 11:17 (*.211.14.169)
    서점에서 앉아서 보게 하는 자체가 이해가 안 됨.
    요즘은 깨끗한 책 사고 싶어서 인터넷으로 사게 된다.
  • 123 2017.08.09 11:38 (*.129.203.54)
    교보문고에서 책을 읽는 것을 권장하고 좋아하게 하기 위해 하는 호의 입니다
  • ㅇㅇ 2017.08.09 12:01 (*.48.40.107)
    저렇게 책 널부러트린 인간은 책읽었으니 자신이 교양인이라고 생각하고 집에 갔겠지
  • ㅎㄷㄱㅎ 2017.08.09 12:42 (*.113.35.160)
    쓰레기 부모 밑에서 쓰레기가 자라지
  • ㅎㄱㅎㅎ 2017.08.09 13:37 (*.204.185.54)
    딱봐도 유아용 책들이네 ㅋㅋㅋㅋ 시발 맘충새끼들
    쉴자리 마련해주니 똥을 싸고 가네
    이러니 맘충소리가 안없어지지
  • 쎈송이라 죄송합니다 2017.08.09 14:18 (*.182.56.36)
    쎈송합니다.
  • 1234 2017.08.09 17:36 (*.85.198.142)
    대맘충시대.
  • ㅁㄴ 2017.08.09 20:36 (*.101.170.82)
    강남 교보문고 핫트랙스인가 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191 대통령에게 첫 질문한 기자 70 2017.08.17
5190 계란 파동으로 전량 폐기 29 2017.08.17
5189 유민상의 팩트 폭력 15 2017.08.17
5188 미친 머리의 날 13 2017.08.17
5187 이상순 드립에 좋아죽는 아이유 16 2017.08.17
5186 공군 소령 클라스 25 2017.08.17
5185 이니 우표 열풍 86 2017.08.17
5184 독립유공자 후손 25명 국적 취득 31 2017.08.17
5183 이승윤 싱글벙글 21 2017.08.17
5182 생수 구매 후기 73 2017.08.17
5181 체포 당하는 사나 9 2017.08.17
5180 창문과 테라스를 한번에 14 2017.08.17
5179 적게 먹는 여배우들 사이에서 이승기 31 2017.08.17
5178 살충제 계란이 찝찝했던 아내 13 2017.08.17
5177 예술적인 커피 23 2017.08.17
5176 여자 배우는 마네킹에 불과해 36 2017.08.17
5175 분노 조절 레전드 14 2017.08.17
5174 군대에서 실제로 쌍경례 본 썰 26 2017.08.17
5173 꾸레 트레블 시절 26 2017.08.17
5172 일본의 장례식장 선진 풍속도 19 2017.08.17
5171 질색하는 소진 이모 4 2017.08.17
5170 그 많은 우유는 다 어디에서 왔나? 37 2017.08.17
5169 택배 갑니다 6 2017.08.17
5168 다이어트 성공한 여자 아이돌 28 2017.08.17
5167 천생연분 3 2017.08.17
5166 단풍국의 길고양이 포획 25 2017.08.17
5165 두 샐러드의 차이점 24 2017.08.17
5164 편의점 알바 피꺼솟 15 2017.08.17
5163 실시간 검색어 30 2017.08.17
5162 해외에서 쏟아지는 호평 27 2017.08.17
5161 연애 후 25KG 증가 19 2017.08.17
5160 청소 끝 7 2017.08.17
5159 인간과 자연의 조화 5 2017.08.17
5158 메시와 호날두의 차이? 25 2017.08.17
5157 위안부는 한국여성의 세계화? 22 2017.08.17
5156 아이유가 글래머라면 22 2017.08.17
5155 역대급 마르세이유 턴 6 2017.08.17
5154 유연한 손나 5 2017.08.17
5153 판교에서 벌어지는 시위 22 2017.08.17
5152 아들 인터뷰에 표정관리 안되는 조혜련 17 2017.08.17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39 Next
/ 1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