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백마만세 2017.10.21 00:26 (*.76.68.129)
    맨 왼쪽 형사분이 잘못했네 ㅋㅋㅋㅋ
  • 37상폐 2017.10.21 00:27 (*.71.44.216)
    경찰 군인 요리사는 성공하려면
    관상이 험악해야 한다더라
    형살이라하나
    그런게 있어야 성공한다고
    누구지
    연예인 고조선이야 뭐야 이러는 애랑 결혼한 요리사
    부럽네
    이쁜 마누라 놔두고 바람도 피고
  • 물논 2017.10.21 14:11 (*.162.119.206)
    이혼당했어. 부럽긴
  • 글쓴이 2017.10.21 00:37 (*.107.166.109)
    고향 ㅂㄹ친구 중에 형사하는 애가 하나 있다.
    형사 생활도 오래하며 고생 많이 했다.. 재수씨도 고생 많이 했고... (말 다 못함)

    국민 위해 고생한 덕인지 애들도 잘 크고 있다.

    이번 추석 때 몇 놈들끼리 같이 만나서 한잔하는데
    한 놈이가 형사애 보면서 뜬금없이 내뱉은 말
    "ㅆㅂㄴ, 니 진짜 생긴 게 깡패같다."
    다함께 박장대소함 ㅋㅋㅋ
    외모가 진짜 깡패임.
  • 내가 난독이라니....ㅠㅡㅠ 2017.10.21 01:29 (*.70.58.138)
    번역 좀..
  • 글쓴이 2017.10.21 01:38 (*.107.166.109)
    나한테는 고향의 부.랄친구 중에 형사하는 애가 하나 있어.
    걔는 형사 생활도 오래하면서 그동안 고생 많이 했어.. 물론 재수씨도 형사 남편 때문에 고생 많이 했고... (말 다 못할 정도야)

    근데 형사친구가 국민 위해 고생한 덕 때문인지 친구의 애들이 잘 크고 있어.

    이번 추석 때 고향 친구 몇 놈들끼리 같이 만나서 술을 한잔하는데
    친구 중 한 녀석이 자리에 함께 하던 형사녀석을 보면서 뜬금없이 내뱉은 말이
    "씨발놈, 너 정말 생긴 게 깡패처럼 생겼어."
    친구들은 이 이야기를 듣고 다함께 박장대소 했어 ㅋㅋㅋ
    왜냐면 깡패 잡는 형사 생활 오래해서인지, 그 녀석도 깡패처럼 변하게 된 것인가~ 했지
    그 녀석은 외모가 진짜 깡패 같아.
  • 777 2017.10.21 01:51 (*.88.75.117)
    더럽게 길게 썼네.

    조까치 생긴 형사 친구, 다른 친구가 좃같다고 놀림 - 끝
  • 1234 2017.10.21 02:27 (*.187.209.89)
    ㅋㅋ 귀엽노
  • 삼일한 2017.10.21 01:33 (*.199.82.24)
    호성성님
  • ㅂㅈㄹㅂㄹ 2017.10.21 03:42 (*.3.89.230)
    그러니까 형사들을 모자이크 처리 해주라고
  • ㅇ롱로 2017.10.21 06:19 (*.41.38.79)
    형사를 모자이크하고 범인을 공개해야지 우리
  • 213 2017.10.21 09:12 (*.41.99.12)
    저 형사 ㅋㅋ 초반 인상깊게 죽는 씬 장인 기주봉 배우 닮았다 ㅋㅋ
  • ㅓㅏ 2017.10.21 13:06 (*.103.49.50)
    모자 쓰면 유력한 범인
    휠체어 타면 백퍼 범인
  • 2017.10.21 15:05 (*.230.92.121)
    수갑찬걸 왜 숨기는거임?
    이해가안되넹
  • 2017.10.21 18:47 (*.141.12.0)
    우리나라는 죄형법정주의를 채택하고 있음.
    풀어서 설명하자면 죄와 형벌은 법정에서 가려진다는 말.
    고로 저 사람은 강력한 용의자 이지, 아직 범죄자는 아님.
    법원에서 너 임마 범인 탕탕탕 하면 그 순간부터 범죄자.

    그래서 용의자의 인권보호를 위해 수갑을 가리는 거임.

    만약에 저렇게 수갑차고 나오는거 온세상에 다 보여졌는데, 과학수사해봤더니 아니네?
    쏘리. 하면 이미 그사람 가족이나 본인 명예 다 떨어짐

    그래서 얼굴도 가리는건데, 요즘은 강력범죄나 증거가 유력할 경우 공개하는 것으로 가닥이 바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232 여장이 취미인 남성 33 2017.11.17
5231 워킹 머신 4 2017.11.17
5230 실존하는 초거대 동물 13 2017.11.17
5229 조현의 바디라인 8 2017.11.17
5228 해병대 근황 32 2017.11.17
5227 미국에서 대세라는 처자 9 2017.11.17
5226 올림픽 사격 금메달리스트가 전하는 꿀팁 10 2017.11.17
5225 셀카 호우주의보ㅤㅤ 8 2017.11.17
5224 지진으로 기울어진 아파트 12 2017.11.17
5223 상상력 자극하는 아이 7 2017.11.17
5222 지진나서 대피했더니 기합 준 교사 10 2017.11.17
5221 엄정화 리즈 시절ㅤㅤ 17 2017.11.17
5220 태양계 행성이 달 궤도 위치에 있다면 49 2017.11.17
5219 오리고기 못 먹는 강호동을 위해 23 2017.11.17
5218 결국 자리에서 물러난 정무수석 35 2017.11.17
5217 김소영을 향한 악플들 16 2017.11.17
5216 일단 불편하고 보자 7 2017.11.17
5215 동민이형 화 풀어주는 소진 이모 10 2017.11.17
5214 여자들이 말하는 "미안... 나 남친있어"의 진짜 의미 25 2017.11.17
5213 강호동이 알려주는 유부남 꿀팁 8 2017.11.17
5212 관우를 모르면 무식한 건지 현지인에게 물어보았다 49 2017.11.17
5211 제복 입은 아이린 12 2017.11.17
5210 반려견을 처음 만난 날 6 2017.11.17
5209 판결 후 즙짜는 이창명 27 2017.11.17
5208 피지컬에서 오는 당당함 10 2017.11.17
5207 마약혐의 받았던 아소 노조미 글 남기고 연락두절 17 2017.11.17
5206 개를 제압하는 새끼곰 21 2017.11.17
5205 카메라 꺼진 줄 알았던 기자 누나 14 2017.11.17
5204 미국 후터스에서 배우는 기술 10 2017.11.17
5203 국방부 근황 10 2017.11.17
5202 전설의 온누리 약국녀 22 2017.11.17
5201 아이들이 말을 듣지 않는 이유 11 2017.11.17
5200 착한 고양이녀 5 2017.11.17
5199 대한민국 입국심사 필수 질문 추가 37 2017.11.17
5198 음주운전 역주행 판결 19 2017.11.17
5197 부산 방사능 생수 44 2017.11.17
5196 개싸움 말리는 걸크러쉬 3 2017.11.17
5195 러시아인의 보통 주량 29 2017.11.17
5194 당황하는 경리 43 2017.11.17
5193 역사의 순간들 13 2017.11.17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40 Next
/ 1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