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11 2017.11.15 15:04 (*.49.62.66)
    수홍이형 가족력때문에 장가를 못간듯
  • 2017.11.15 18:03 (*.204.41.26)
    가족력을 이렇게 활용하니 참신한데 ㅎㅎㅎ
    질병같다.
  • ㅁㅁ 2017.11.15 15:05 (*.238.209.95)
    제수씨란 사람은 사회생활도 안해봤나......개념이 없네
  • 병맛 2017.11.15 15:10 (*.166.235.152)
    개념이 없어도 처음에는 점잖게 말해주는 게 보통의 예절이지 첫 식사자리에서 저러는 건 그냥 개꼰대일 뿐임요
  • ㅁㅁ 2017.11.15 15:43 (*.62.190.3)
    시부모님 처음 만나는 날 저렇게 하는건 예절인겨?ㅋㅋ
    그리고 점잖게 말해주는건 예절이 아니라 배려라고 하는거다ㅋㅋ
    배려 안했다고 꼰대라고 부르는거 보니 맘충?ㅋㅋ
  • ㅂㅂ 2017.11.15 18:26 (*.217.59.237)
    아직 가족도 아닌 남인데, 점잖게 말해주는게 배려라고?
    그럼 혼내는게 정상이라고 생각하는거야?
    억지 논리에 손발이 다 오그라든다.
    거기다 상대방 기분나쁘라고 맘충까지 나불대는거 보고 정말 딱~ 니 수준이 보이네.
  • 111 2017.11.15 19:33 (*.157.150.179)
    동감. 그냥 점잖게, 또는 슬며시 농담섞어 말해주면 될 일을 버럭 고함지르는게 자랑인가... 그거 인성인증이지.

    글고 맘충 거리는거 보니 걍 ㅄ인거 같은데 저런 놈들 잉여인간에 관종이니 이해하쇼
  • ㅁㅁ 2017.11.15 19:59 (*.45.144.138)
    가족도 아닌 남이래ㅋㅋㅋㅋ
    첫문장부터 언냐 필 팍 팍 풍기네ㅋㅋㅋㅋ
    그리고 시어른이 들기전에 안드는건 기본이다
    이걸 모른다면 지금 니 수준을 말해주는거야ㅋㅋㅋ
  • ㅋㅋ 2017.11.15 23:17 (*.53.255.167)
    개나 소나 꼰대래ㅋㅋ
    이런넘이 지 아래애가 좀만 격의없이
    대하면 ㅈㄹ거릴놈 백퍼
  • 탱덕 2017.11.16 02:02 (*.105.86.58)
    그놈의 좃같은 예절ㅋㅋ
  • ㅇㅇㅇ 2017.11.15 15:23 (*.180.143.160)
    그러게 사회생활 좀 해봤으면 자연스럽게 깨닫는건대...
    삶을 살면서 수만가지 인생의 규칙을 누군가 알려주는건 아니잖아 본인이 보고 듣고 배우는것도 있어야지..
    남자들이 어른들앞에서 술마실때 살짝 고개돌려서 마신다든가...가족 가장 어르신앞에서 맞담배질 하지 않는거 등등....자연스럽게 학습되던대..
  • 그러면 2017.11.15 17:19 (*.124.233.2)
    사회생활을 안해본 며느리 일 수도 있고, 무슨 이유가 있겠지
    눈물을 흘리게 할 만큼 잘못한거냐 저게?
    니네 딸들이 만약에 다른 부모한테 저런 소리 듣고 눈물 펑펑 쏟았으면 응 그래 니가 잘못했네 하고 넘어갈거?
  • ㅈㄴㄱㄷ 2017.11.15 17:43 (*.223.18.157)
    그럼...버룻없눈 꼬라지 고쳐야지...
    아이고 버룻없네...잘하눔짓이다 라고 해주랴?
  • ㅇㄹ 2017.11.15 17:22 (*.51.145.193)
    요즘에도 상사가 숟가락 들어야 드나?? 걍 먹느데??
  • ㅡ,ㅡ 2017.11.15 23:18 (*.53.255.167)
    그래
    그냥 그리 살아
    안말려
  • ㄴㄴㄴ 2017.11.15 23:58 (*.192.93.57)
    그냥 그리 잘 살고 있는데 꼰대색기들은 왜 남 숟가락 드는 시간대까지 ㅈㄹ일까 관절에 연골도 다 닳아서 제대로 뼈도 못움직이는거 손 벌벌대면서 숟가락 드는거 보고있으면 깝깝하다
  • qwer 2017.11.16 11:19 (*.32.47.137)
    븅ㅇ신 색기들 ㅋㅋ 얼마나 개차반 좁밥같은 사회생활을 하면 나이따져서 밥쳐멱는 순서 지키고 앉았냐 ㅋ 조오라 웃기네 진짜 필와가 나이대 라기보다는 정신적으로 꼰대인 장애인들이 너무 많은듯 하다 밥 먹저 쳐먹는다고 에절이니 뭐니 구태에서 벗어나질 못하니 지가 꼰대인줄도 모름 ㅋ
  • 2017.11.15 18:16 (*.223.45.200)
    타인이랑 첫 식사자리에서 상대 눈물흘릴 장도로 화내는 사람vs 손윗사람보다 먼저 젓가락 든 사람
  • 공자 씹새끼 2017.11.16 14:01 (*.223.164.17)
    좇같은 예절이라는 꼰대가 만든 타이틀에 왜 젊은 사람이 맞춰서 살아야 하나? 개인의 자유를 누군가 만들어놓은 개념에 맞춰야 하는가?
  • ㅄㅋㅋqt 2017.11.18 15:41 (*.62.165.253)
    남이니까 예의더 같춰야하는거지 ㅋㅋㅋ 가족끼리는 안저러지당연히 ㅋㅋㅋㅋㅋ

    자기마이너스고 못배운티내는거지 기본이지않나 ㅋㅋㅋ 가족도 아닌 남앞에서 저건 그냥 생각이짧은거지
  • ㅇㅇ 2017.11.15 15:10 (*.73.118.152)
    같이 식사를 시작한다는데에 의미를 두면 안될까..
  • ㅁㄴㅇ 2017.11.15 15:12 (*.100.81.217)
    어른 먼저 쳐먹는건 전통이 아니라 인습이다.
  • ㅎㅎ 2017.11.15 15:23 (*.188.116.190)
    응아니야.
  • qwer 2017.11.16 11:20 (*.32.47.137)
    맞아 이 스레기야 시대에 뒤 떨어지는게 자랑은 아녀 ㅉㅉ
  • 2017.11.15 15:31 (*.197.202.114)
    인습이 아닌 전통이란게 존재하냐?
  • ㅇㅇ 2017.11.15 15:50 (*.93.19.232)
    섹쓰?
  • 허허참 2017.11.15 16:09 (*.202.169.230)
    허허참
  • .. 2017.11.17 01:01 (*.27.99.56)
    살아온 세월에 대한 경의를 보내주는게 우리나라의 전통 아니겠습니까?
    비록 그 세월이 추레하든 고결하든지 삶은 고통의 바다입니다.
    우리는 모두 늙고 병들어 가는데
    현재의 내가 미래의 나에게 고개를 숙여 주는게 그렇게 인습인지는 모르겠습니다.
    "먼저 들지 그랬냐." "먼저 드십시오."
    서로 양보하는 모습 보기 좋지 않나요?
    서양의 좋은 것, 동양의 좋은 것 적절히 취했으면 좋겠네요.
  • ㅁㄴ 2017.11.15 15:28 (*.139.25.8)
    아버지도 과한데
    며느리도 참 그렇다.
    첫식사 자리였다면서...
  • ㄱㅇ 2017.11.15 15:35 (*.99.111.227)
    박수홍은 결혼을 못한다기 보다
    안하는게 큰 것 같다.

    방송에서도 이야기 한적이 있는 것 같은데.
    결혼을 안하는 이유중에 가장 큰게
    "부모님"인것 같다.
  • 2ㄹ2ㄹ 2017.11.15 15:41 (*.151.130.51)
    나도 어릴때 밥상에 팔꿈치대고 밥먹는다고 많이 혼났는대ㅠ
  • 쯧쯧 2017.11.15 16:03 (*.210.53.162)
    저 집안에 시집가면 고생길 열리것다
  • ㅇㅇ 2017.11.15 16:23 (*.118.51.179)
    눈치 없고 싸가지 없는 사람들 어떻게 포장하고 싶을 때
    "어릴때 부터 가족들이 격없이 친하게" 뭐 이런 이야기들을 하긴 하더라
  • ㅇㅇ 2017.11.15 16:33 (*.149.224.187)
    저건 욕쳐먹을만한거 아니냐;; 계념 존나없네ㅋㅋㅋ
  • 12 2017.11.15 16:45 (*.14.115.167)
    그런 집안인게 아니라. 예절을 못배운 거지. 예절을 가르치지 않는 집안인거고. 가족끼리야 편한게 무조건 좋지만 타인을 처음 대할때 어떻게 대하는지는 가르쳤어야.
  • 2413 2017.11.15 16:52 (*.51.16.199)
    댓글 달리는 꼬라지 보니 이 나라는 아직 멀었다... 백 년이 지나도 옳고 그름이나 논리가 아니라 나이 따지고 기수 따지는 병신들이 득세하고 있을 듯...
  • 2413 2017.11.15 16:53 (*.51.16.199)
    대체 나이 많은 사람이 먼저 밥을 먹기 시작해야 할 합리적인 이유가 어디에 있냐?
  • 00 2017.11.15 16:59 (*.36.134.203)
    밥먹는게 문제가 아니라
    그전부터 태도가 못마땅한 거지
    그게 밥상에서 폭발한거고
  • 2017.11.15 18:17 (*.223.45.200)
    혼낸게 문제가 아니라
    그 전부터 워낙에 꼰대인 사람인거지
    그게 밥상에서 폭발한거고
  • ㅇㅇ 2017.11.15 17:34 (*.41.83.203)
    웃어른이 먼저 수저 들기 전에 젓가락질한 게 개념없는거지. 오해하지마 나도 20대 중반이야.
    요즘 보면 예절에 대해서 등한시 하면서 예절이니 뭐니
    그런 거 꼰대라고. 거기서 벗어나야한다는 쿨병걸린
    애들 많은데. 저건 진짜 생각이 없는거다.
    상식적으로 나도 아버지께서 수저 들기 전까지 기다리고
    하물며 장인어른인데. ....
    며느리가 너무 눈치가 없는거다.
    또 그러겠지 눈치를 왜 봐야하냐 요즘 시대는 그런 거
    지났다면서
    병 진들
  • ㅇㅇㅇ 2017.11.15 17:42 (*.41.83.203)
    덧붙이자면 윗 댓글 뭐 개꼰대라는 둥 그러는데
    니들이 저기 장인어른 입장 되봐라
    아들 여자친구 이제 며느리인 애 처음 봤는데
    앉자마자 젓가락질 먼저 하면 뭔 생각들겠냐?
    좋은 생각이 들겠냐? 물론 저렇게 호통치는건
    잘못됬다. 하지만 은연중에 느끼겠지
    아 ..며느리 집안은 예의나 격식없이 자랐구나.
    고작 젓가락질가지고 그러냐고 하는데
    다르게 생각하면 장인어른이 어디 먼데서 늦게
    온다고 먼저 식사해라도 아니고 겸상해서
    웃어른이 수저드는 시간이 몇 초걸린다고
    기껏 해야 5초도 안 걸리는 시간을 못 참고
    먼저 식사하는 며느리가 예의없는거지

    위에 상사는 어쩌구
    으이구 상사랑 이성친구 부모님이랑 같냐 ?
  • ㄴㅇㅁ 2017.11.15 19:56 (*.87.200.154)
    밑에 황당이라는 닉으로 쓴 댓글 아마 너한테 달려고 했던것 같다
  • 호도 2017.11.15 23:28 (*.87.5.125)
    네 다음 꼰대
  • 똘똘이 2017.11.16 00:26 (*.130.224.224)
    누구도 장인어른은 이상해 하지 않는구나
  • ㅇㅇ 2017.11.16 09:32 (*.100.237.122)
    네 다 꼰. 며느리잘못만 보이고 꼰대짓한건 안보이는구나
  • 황당 2017.11.15 17:48 (*.154.182.253)
    결혼은 서로 다른 문화에서 자란 두 사람이 모여 새로운 가족을 형성하는 것이다.
    한 사람은 식탁에서 연장자를 기다리는 문화에서 자랐고
    다른 사람은 연장자와 격의없이 지내는 문화에서 자란거지.
    문화에 우열이 없는데 자신의 문화와 다르다고 그렇게 화내는게 상식적으로 올바른 행동인가?
    그런 상황에서 얼굴 시뻘개져서 처음 집안으로 큰소리치는 것도 예절에 맞지 않는 것이다.
    정 망에 안들었으면 근엄하게 그런 내용에 대해서 한 번 지적하면 되는 것이고,
    지적했는데도 계속 그런 행동을 고치지 않았을 때 비로소 화를 냈다면 이해라도 갔겠다.
  • 황당 2017.11.15 17:51 (*.154.182.253)
    인간은 기본적으로 서로간에 대한 존중과 배려가 기본으로 깔려있어야 하는 것이다.
    연장자니까, 선임자니까 그렇지 못한 사람에게 함부로 해도 된다는 것이 바로 꼰대 마인드의 시작이다.
  • ㄱㄱㅁ 2017.11.15 18:20 (*.133.106.49)
    아무리 여자가 예의가 없었다고 해도 저런 식으로 혼냈다는 거에서 박수홍 아버지도 예의없긴 마찬가지네.
  • ㄷㅂ 2017.11.15 18:35 (*.47.195.241)
    자신이 A로 살아왔다하더라도 B가 필요한 자리에서
    A그대로 하는건 두가지 경우에서 잘못되었다.
    1. 한국에서 20년 넘게 살면서 B의 예의를 몰랐다면
    그 자체로 자신의 부족함을 알리는 꼴. 왜냐하면
    이것은 교육수준이나 지적능력을 떠나 상식수준이기 때문에.
    2. B를 알면서도 무의식적으로 A를 했다면 그것대로
    상대방 가족과의 첫식사에 대한 태도와 마음가짐을
    높게 평가하기 힘듬.

    정말 박수홍 애비가 단순히 자기보다 밥숫가락 먼저
    들었다고 그랬을까 생각해봐. 난 미우새에서 박수홍 부모볼때
    꼰대로 보이진 않았음. 단순히 연장자이니 마음대로 해도되니
    어쩌니 그런 잡소리 끌어들여서 꼰대충들 앵무새놀이 하지마.
    막말로 니들이 사장이라치고 알바 한명을 고용할때도
    당사자간 나이 다 떠나서 한국사회에 이미 자리잡은
    관례, 관습, 예절 이런거 안지키는 애들은 쓰지도 않을거면서
    어디서 쿨한척이야. 하물며 평생키운 자식 배우자가
    되겠다는 애가 그런식이면 나도 정신차리라고 저렇게
    한소리 할 수 있다고 본다. 그게 올바른 방법이 아니지만
    어차피 각자 예의 안지키는거 아니냐? 근데 거기서 왜
    꼰대가 나오가 나오냐ㅋㅋ
  • 2017.11.15 18:50 (*.41.83.203)
    ㄹㅇ 소위 쿨병걸린 ㅂㅅ들 많음
  • ㄱㄱㅁ 2017.11.15 20:54 (*.223.27.204)
    남의 귀한 집 자식한테 저렇게 한소리 하는 건 정상이고? 어디서는 뭘 어디서야ㅋㅋ 저것보다 좋게 얘기할 방법이 얼마든지 있는데 대뜸 저렇게 호통부터 쳤다는 데서 꼰대라는 거다.
    나이가 많으면 더 나이 어린 사람에게 함부로 해도 된다는 생각과 어른보다 숟가락 먼저 올리는 거 둘 중 뭐가 더 문제인지 생각해봐라.
  • ㄷㄷ 2017.11.15 18:39 (*.214.194.39)
    이건 박수홍 아버지가 꼰대이기 전에

    며느리가 너무 개념없는데...

    니들은 여자친구 부모님과 첫 식사자리에서 젓가락질 먼저 할수 있냐??

    난 여자친구 부모님 눈치안보고 젓가락질부터 먼저한다는 새끼들은 뭐 어쩔수 없고

    대다수가 그렇게 하지 않으면 그게 사회통념인거야

    며느리가 좀 눈치없긴 하네
  • 2017.11.15 19:19 (*.33.165.153)
    대접 못 받아서 안달냣냐 ㅛㅣ발끄
  • 2017.11.15 19:55 (*.181.121.188)
    너가 나이먹어봐
  • . 2017.11.15 20:17 (*.102.1.220)
    제발 좀...
  • ㅇㅇ 2017.11.15 20:13 (*.70.56.177)
    한국뿐만 아니라 서양에서도 멋대로 먼저 밥 먹으면 혼나지 않나?
    누군가 기도하고 다같이 먹잖아
  • 아놔홀 2017.11.15 20:43 (*.223.21.147)
    역사와 전통은 정말 인간세상에 쓰레기같은 존재임 종교와 더불어 추악한 사실들은 역사와 전통이라는 이름으로 미화될 뿐이지
  • 디오씨 땐 몰랏지 2017.11.15 21:10 (*.236.34.32)
    회사에서 어려운자린데 젓가락질 이상하고
    쩝쩝거리는거 어느순간 디게 꼴보기 싫든데
    나도 꼰대가 되어버린걸까?
  • ㅇㅇ 2017.11.15 22:45 (*.161.205.161)
    기본아님?
  • ㅡ,ㅡ 2017.11.15 23:25 (*.53.255.167)
    참 편해서 좋다
    뭐든지 지맘에 안들면 꼰대로 치부하면 끝
    외국은 예의 범절 없이 사는거 같지?
    서구권에서도 예의범절 따지는곳은 우리와는
    비교도 안돼게 강하다
    진심 갈수록 애들이 이상해져
    그냥 너희만 그리 살아라
    아 결혼을 못하니 애도 없어서
    무개념인건가
  • 호도 2017.11.15 23:29 (*.87.5.125)
    꼰대들 다 나가 뒤져야
    나라가 발전하지
  • ㅇㅇ 2017.11.15 23:52 (*.153.24.46)
    꼰대들 난리들 나셨네
    전통인지 문화인지 인습인지 나발인지는 나라마다 다르고 집안 마다 쳐다른거고
    뭐가 더 대중적이다 일반적이다 라곤 할순 있어도 옳다 아니다 라고 쳐할문제는 아니다

    서로 다른 문화나 가치관이 맞닿는과정에서 충돌이 있다면
    손윗사람에 맞춰 배려는 할수는 있지만 그것을 지랄할 권리는 없다.

    상식적인 선에서 예절의 경우 처음에 지키지 안을경우 좋은말로일단하고 계속 안들어쳐먹으면 욕은 할순있지
    그러나 그것도 예절을 안지켜서라기보단 말을 개무시한다에 포인트가 더크다.

    막말로 아랫놈부터 밥먹는 나라에서 큰새낀지 어떻게 알고 첫번부터 지랄질이냐
  • ㅇㅇ 2017.11.15 23:52 (*.153.24.46)
    ㅁㅁ
  • ㅇㅇ 2017.11.16 00:04 (*.58.231.70)
    첫번부터 지랄했는지 뭐 어떻게 알아
    시아버지 눈에 밥상교육말고도 이것저것 안 좋아보여서 쌓아두다가 터졌을수도 있지
    꼰대가 싫으면 그럼 그렇게 상놈처럼 살어
  • 탱덕 2017.11.16 02:03 (*.105.86.58)
    ㅋㅋㅋ 어른이 먼저 수저를 들어야 먹는다?
    진짜 ㅄ같은 좃 같은 예절을 빙자한 안습.
  • ㅇㅇ 2017.11.16 03:09 (*.166.187.212)
    어른부터 드는게 맞는데
    저렇게까지 첫식사에서 울리고 난리부르스
    추는게 꼰대같다;;
    어른이면 어른답게 너그러워야지..
    며느리한테 잘도 존경받겠다 ㅋㅋㅋ
  • 나루호도 2017.11.16 09:13 (*.33.164.26)
    난 저거보면서 그전에 이야기가 더 많을거같음 며느리가 오자마자 밥을 먹진않았을테고 와서 이야기도 좀하고 잠깐 시간을 보냈겠지 거기서 부터 마음에 거슬리는 부분이 있었는데 결정적으로 저때 터진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든다 아 물론 밥을 먹는자리에서 그것도 초초면에 버럭 화내는건 좀 아닌것같음
  • ㅇㅇ 2017.11.16 09:30 (*.100.237.122)
    꼰대새끼들 꼰대짓하면서 꼰대소리는 듣기싫어함 ㅋㅋㅋㅋ. 며느리잘못 > 시아버지소리침>> 결론은 둘다 잘못함. 며느리는 버릇없는것이고 시아버지는 꼰대인거임 ㅇㅋ?
    저게 꼰대가 아니면 뭐가꼰대냐
  • 나그네 2017.11.16 11:20 (*.170.11.154)
    근데 이건 당연한 게 윗사람이 아직 손안대는데 지가 먼저 손대는 건 노개념이지. 윗사람이 나이가 많은 사람이라는 의미가 아니라 파티도 그런게 파티 주최자가 이제 먹어 라고 안했는데 그냥 말도 안하고 차려놓은 음식에 손대고 처먹는거하고 뭐가 다르냐
  • ㅋㅋㅋ 2017.11.17 12:07 (*.177.35.213)
    박수홍 머리 좋네 결국 저렇게 허울없이 친구같은 가족 분위기라고 하면서 예의없고 개념없는 집이라고 돌려 까네 ㅋㅋㅋㅋ제수씨가 소개팅을 안시켜줬낰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454 소미의 나쁜 손 9 2017.12.15
5453 오토바이 좌회전 29 2017.12.15
5452 성숙해진 소유 5 2017.12.15
5451 허본좌 최신 치료법 14 2017.12.15
5450 태국 마사지 업소 싱크홀 19 2017.12.15
5449 하정우의 개드립 15 2017.12.15
5448 무한리필 감자탕 뼈찜 20 2017.12.15
5447 감히 조신하고 보수적인 그녀에게 14 2017.12.15
5446 신발끈 색다르게 묶는 법 15 2017.12.15
5445 16시즌째 맞이하는 국내 드라마 12 2017.12.15
5444 곧 36살 되는 여자 연예인 5 2017.12.15
5443 부산 광안리 캡슐 호텔 20 2017.12.15
5442 슬기의 버릇 5 2017.12.15
5441 닭 가공 자동화 24 2017.12.15
5440 늙었다고 까이는 송혜교 쌩얼 14 2017.12.15
5439 삼양라면 신제품 31 2017.12.15
5438 민호우 최근 비쥬얼 7 2017.12.15
5437 아기 여우의 점프력 4 2017.12.15
5436 한국에서 유독 대박난 영화 31 2017.12.15
5435 나연이 인생샷 9 2017.12.15
5434 9급 공무원시험 합격자 대접 22 2017.12.15
5433 하니의 스킬 7 2017.12.15
5432 국민들이 가장 믿는 제보 프로그램 14 2017.12.15
5431 레드벨벳 볼륨 자랑 5 2017.12.15
5430 아스팔트 균열 보수 17 2017.12.15
5429 뒤태의 완성은 팬티 라인 9 2017.12.15
5428 과거를 미화하려는 심리 23 2017.12.15
5427 두가지 단어만 알면 끝나는 일본 여행 14 2017.12.15
5426 발레복이 힘겨운 최설화 4 2017.12.15
5425 미국 따봉충의 최후 12 2017.12.15
5424 운동하는 여성의 인증샷ㅤㅤ 10 2017.12.15
5423 좋아해 아이린 7 2017.12.15
5422 즐거운 회사 생활ㅤㅤ 5 2017.12.15
5421 떡볶이 처음 먹는 프랑스 친구들 53 2017.12.14
5420 바르지 않은 김선생 36 2017.12.14
5419 국정농단 재판 상황 39 2017.12.14
5418 중국 경호원들의 대통령 취재 기자단 집단 폭행 78 2017.12.14
5417 천안이 호두과자로 유명한 이유 23 2017.12.14
5416 신변보호 받는 비트코인 고교생 근황 77 2017.12.14
5415 도둑들이 도어락을 따고 침입하는 방법 29 2017.12.14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46 Next
/ 1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