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결혼하고파 2017.11.15 15:07 (*.166.235.152)
    얼굴도 예쁜데 마음씨까지 ㅠ.ㅠ 1등 신부감
  • 2017.11.15 19:24 (*.111.2.192)
    결혼하면 니 돈 다 승지꺼임
  • 하아 2017.11.15 21:08 (*.249.90.30)
    이거 레알 ㅋㅋㅋ

    누나들은 동생한테 좀 특별한거 같음

    결혼해도 남편보다 남동생이 먼저임

    특히 사람구실 못하는 동생일수록 더 그럼
  • ㅇㅇ 2017.11.15 21:52 (*.83.182.93)
    와.. 이거래알;;; 우리 집안 박살남
  • 누나는 아닌거 같고 2017.11.15 23:12 (*.91.34.157)
    그럼 사람구실 못하는 동생이 자네인가?
  • 팩폭 2017.11.15 23:54 (*.5.251.44)
    ㅋㅋㅋㅋㅋㅋㅋㅋㅋ
  • d 2017.11.16 11:00 (*.114.22.101)
    처남이 의사라서 그닥...
    그리고 아직 신혼이라 그런지 날 존나 사랑함 동생이나 가족보다 훨씬더 ㅋㅋ
  • sdfsdf 2017.11.16 12:51 (*.165.223.42)
    척하면 척 알아들어라. 저렇게 나이차이 많이나서 키우다시피한 경우 말하는거지. 3-4살 차이는 개처럼 싸워서 사이 않좋을 확률이 더 높다
  • Na7 2017.11.16 03:34 (*.212.138.165)
    정곡을 찔르셨습니다! +1
  • ㅇㅇ 2017.11.15 15:07 (*.73.118.152)
    누나랑 동생이 꼭 닮았네..
  • ㄹㅇㅎㄹㅇㅎ 2017.11.15 21:38 (*.74.60.96)
    형님들 뜬금없이 죄송 합니다만 요즘 제가 스쿠알렌을 복용중인데 좀 좋더라구요.. 그래서 말인데 이런 스쿠알렌 같은 캡슐에 쌓여있는 기름 영양제는 빈속에 먹어도 되나요?
    어디서는 좋다. 뭐 위산이 다 분해해서 소용없다 이런말이 많은데 지식이 있는 형님들께 여쭙니다. 어찌 먹는게 좋을까요
  • 중학교 과학 2017.11.15 22:53 (*.122.40.81)
    중학교 과학 시간에 배우자너.. 기름은 장에 가서 지방산으로 분해 되어 흡수 된다고.. 기름은 위산에 안 분해되고
    십이지장등 거치면서 쓸개즙, 장액등에 의해 분해되는 거자너..
  • 히히84 2017.11.16 00:44 (*.31.145.5)
    나도 궁금했는데, 그럼 빈속에 먹든 식후에 바로 먹든 같다는 이야기 인가?왠지 느낌상 다른 음식을 먹은후 먹으면 효과가 없을것만 같단 말이지..
  • ㅇㅇ 2017.11.16 00:00 (*.58.231.70)
    악몽 생각나네.,.
    어렸을때 아버지 복용하시는 스쿠알렌이 좋아보여서 5갠가 한꺼번에 때려먹음..
    그러고 수련회를 갔는데 와 기름설사 오지게 함...
    다행히 하천에서 수영할때 신호가 와서 다행..
    하류로 기름방울이 엄청 흘러갔지
    빈속에 많이 먹지마..
  • 박해일 2017.11.15 15:08 (*.46.105.120)
    아 정말 착한아이다..
    행복했으면 좋겠다
  • 2017.11.15 17:54 (*.204.41.26)
    저 여고생만이 아니라
    착한 사람들이 모두 행복하면 좋겠다.
    진심으로...
  • 한사람 2017.11.16 01:53 (*.54.89.100)
    전적으로 동의!
  • 당신도 참 착하다 2017.11.16 03:51 (*.226.131.92)
    복 받으면 좋겠다
  • 총각땐절대모르지 2017.11.15 15:11 (*.39.149.87)
    예쁘지 좋을때다 나도울딸보고싶당
    저마음 부모되니깐 느껴진다
  • 이간나어디간나 2017.11.15 15:12 (*.121.22.47)
    좋은남자 만나길...
  • ㅂㅈㄷㄱ 2017.11.15 15:17 (*.105.72.100)
    진짜 착하네
  • 대구 2017.11.15 15:21 (*.201.248.181)
    긴급 재난 문자 3번
    안전 안내 문자 2번

  • 박혜경 2017.11.15 15:44 (*.39.131.224)
    하 웃는모습 너무 이쁘다 항상 웃을일만 가득하길
  • 밑에서 5번째짤 2017.11.15 16:50 (*.62.215.152)
    인디언 보조개
  • 글쓴이 2017.11.15 17:41 (*.39.141.192)
    하....

    가슴이...싸~하다
  • ㅇㅇ 2017.11.15 18:00 (*.201.137.242)
    아린이 엉덩이보고 헉헉내다 여기와선 속내를 감추는 필와인들
  • 1 2017.11.15 21:38 (*.172.238.60)
    둘다 진심인걸
  • Protenup 2017.11.15 22:56 (*.36.135.213)
    아린이 엉덩이도 핥고싶도록 좋고, 승지네 삼남매도 행복했으면 하고...
  • 111 2017.11.15 18:20 (*.231.151.244)
    맘도 이쁘고 얼굴도 이쁘고~ 괜히 흐뭇해지네~ 좋은 남자만나라
  • 칼레 2017.11.15 18:37 (*.22.85.227)
    셋 다 멋있게 잘 컸으면 좋겠다.
  • 1350 2017.11.15 19:01 (*.249.137.29)
    아가, 남자 잘만나야해.^^
  • 2 2017.11.15 19:03 (*.209.62.245)
    부디...그 마음 순수하게 아이에 대한 사랑으로 까지만 크길..집착으로 변하고...병적으로 변하지 말길..
  • 자카르타77 2017.11.15 20:13 (*.50.135.141)
    천사네...ㅠㅠ
  • ㅇㅇ 2017.11.15 21:27 (*.221.93.97)
    충분히 예쁘다. 무엇보다 그 마음씨만큼은 훗날 꼭 따뜻하고 큰 결실을 맺을거라 확신 한다.
    동생들도 꼭 누나의 큰 희생 잊지 말고 커서 갚아!!
    모두 행쇼!
  • 333 2017.11.15 21:29 (*.36.138.22)
    부모는?
  • 143 2017.11.15 23:00 (*.22.178.70)
    왼쪽 위에 보면 '동행'하고 후원문의 보이죠? 그럼 뭐겠어요, 소년소녀 가장이니까 부모님 안계시겠지
  • 333 2017.11.16 01:48 (*.172.251.125)
    찾아보니 아빠는 지병있고 엄마는 도망갔다가. 다시와서 아비 다른 막내 놓고 또 도망 ㄷㄷ
  • ㅁㄴㅇ 2017.11.15 22:25 (*.100.81.217)
    나이차이가 있으니까 그렇지 한살터울이었어봐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902 멘토나 멘토링에 집착하는 사람들 23 2017.12.11
4901 뒤돌아보는 레드벨벳 17 2017.12.11
4900 뒤로 가는 영법 10 2017.12.11
4899 나영이 레깅스 핏 9 2017.12.11
4898 고기 냄새에 환장 22 2017.12.11
4897 2000년대 중반 먹어줬던 남자 스타일 13 2017.12.11
4896 넥슨 캐시템 레전드 14 2017.12.11
4895 유인영과 신혜선의 키 13 2017.12.11
4894 남편 자랑 들어보면 불쌍해요 53 2017.12.11
4893 알쓸신잡에서 말하는 3.1운동과 유관순 32 2017.12.11
4892 직감으로 살린 경찰관 25 2017.12.11
4891 맛있는 녀석들 군대 썰 25 2017.12.11
4890 총알이 날아와 옆에 있던 친구 관자놀이를 관통했어요 77 2017.12.11
4889 평창 펜션 숙박 요금 34 2017.12.11
4888 2500명의 아이를 빼돌린 간호사 20 2017.12.11
4887 노력보다 재능임을 입증한 박지성 42 2017.12.11
4886 18세 자동차 소녀들 35 2017.12.11
4885 한남들 너무 무섭네 52 2017.12.11
4884 무덤 앞에 잠든 형제 18 2017.12.11
4883 무슨 냄새가 나는데 5 2017.12.11
4882 누군가 조국의 미래를 묻거든 23 2017.12.11
4881 심각한 바다 오염 16 2017.12.11
4880 촌지 밝히던 담임 70 2017.12.11
4879 백종원이 생각하는 장사의 기본 23 2017.12.11
4878 슬슬 그분들 여론몰이 시작 29 2017.12.11
4877 레드벨벳의 처참한 의사소통 능력 12 2017.12.11
4876 메시와 네이마르에 대해 언급하는 호날두 21 2017.12.11
4875 소라의 미모 15 2017.12.11
4874 중고차 매매업체에서 믿고 산 무사고 차량 30 2017.12.11
4873 늙병필에게 카톡 받은 여자 24 2017.12.11
4872 돌돌 말린 눈 11 2017.12.11
4871 모모의 치마 속에서 떨어진 의문의 물체 33 2017.12.11
4870 여자 농구 테이크다운 10 2017.12.11
4869 MBC 홈페이지의 변화 11 2017.12.11
4868 케이크 냄새에 어쩔 줄 모르는 강미나 6 2017.12.11
4867 바가지 평창에 분노한 외국인들 39 2017.12.11
4866 수능 수학 조지는 박명수 29 2017.12.11
4865 LA 에인절스 입단한 오타니 쇼헤이 29 2017.12.11
4864 인영이의 워킹 5 2017.12.11
4863 한국 음식에 빠진 멕시코 총각 8 2017.12.11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32 Next
/ 1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