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2018.06.01 17:51 (*.106.191.194)
    적폐 양념 완료
  • 싱숭이 생숭이 2018.06.01 18:15 (*.7.53.222)
    며칠전에 올라온 사이코패스 성향가진 사람이 가지면 좋은 직업 떠오르네.

    이국종 교수님이 그 사이코 패스(위급한 상황에서 냉철한 판단력을 가진 좋은 의미의) 성향을 가진 외과 의사 같음
  • ㅁㅁㅁㅁ 2018.06.01 20:47 (*.226.208.253)
    그거 글 작성자가 소시오패스랑 헷갈려한거같던데..
    사이코패스가 아니라 소시오패스임.
  • 글쓴이 2018.06.01 20:53 (*.226.207.243)
    상대 배를 칼로 쑤시면서 상대의 고통을 짐작/느끼지 못 하면 싸이코패스고

    상대 배를 칼로 쑤시면서 상대의 고통을 보며 즐기면 쏘시오패스야.

    그리고 조두순이 출소날 죽이면 국민영웅이 되는 거구.
  • 1c23 2018.06.01 21:43 (*.44.254.8)
    아니다

    그냥 검색이라도 해보고 와 멍청아 좀
  • ㅇㅁㅇㅁ 2018.06.01 22:36 (*.112.253.57)
    아닌데... 그냥 쉽게 이해시키려면 싸이코패스는 하는 짓이 범죄인지 모르는 거고
    소시오패스는 하는 짓이 범죄인걸로 인식하지만 양심의 가책은 느끼지 않는거임.
  • 글쓴이 2018.06.02 00:29 (*.226.207.207)
    니 말을 풀어서 쓴 게 내 말이다 이눔아
    어이구 답답해~
  • 팩폭 2018.06.02 01:02 (*.59.223.151)
    전혀. 니설명은 ㅇㅁㅇㅁ가 쓴글과 다르고 내용도 틀렸어. 답답한건 니 댓글을 보는 모든 사람들이야.
  • ㄷㄷ 2018.06.01 18:24 (*.126.4.225)
    너도 적폐!!
  • ㅇㅇ 2018.06.01 18:30 (*.7.47.104)
    이런사람들이 진정한보수중의 보수
  • 1234 2018.06.01 22:26 (*.33.159.197)
    오히려 진보에 가깝던데?? 본인이 본 환자들 중 중증외상으로 죽는 사람중에 고소득자 거의 없고 대형병원에 암센터부터 건립하는거 보고 고관대작들도 걸리는게 암이라서 그런거라는 얘기 하며 중증외상환자의 가족이나 친인척들은 사회적 지위가 낮아서 목소리가 위까지 전달되지 않는다는 애기도 하고 본인이 블루칼라라서 본인의 목소리에 힘이 실리지 않는다고 인식하고 있는것도 진보적 마인드에 가까운데 문재인의 정책과 반대목소리 낸다고 보수??
  • 야오밍 2018.06.02 15:39 (*.223.17.188)
    보수가 먼지 모르구나 너는? 휴..
  • 글쓴이 2018.06.01 18:31 (*.65.169.149)
    문재앙이 의료도 재앙한다
  • 흠냐 2018.06.01 18:46 (*.58.92.121)
    바뀔게 많은데 바뀔수 있으려나
  • ㅇㅇ 2018.06.01 19:37 (*.62.204.193)
    좟대가리들이 허울에만 급급하니깐
  • ㅁㅁ 2018.06.01 19:49 (*.186.226.106)
    문케어는 포퓰리즘 그 자체이다

    전세계 어딜가도 대한민국처럼 저렴한 가격에 질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나라는 없다

    가장 먼저 해야할 수가이야기는 뒷전에 두고 세금 쓰는 이야기만한다

    국민들은 지들 돈 굳을 생각만 하고 의사들을 도둑놈들 마냥 적폐의 대상으로 몰아간다

    지금 문정부가 하는 일은 간단하다

    5년동안 세금을 어떻게 하면 잘 뿌릴수 있는지 보여주고 있다

    5년후는 생각도 없이
  • ㅁㅇㄴㄹ 2018.06.01 21:07 (*.199.109.59)
    니들이 수가 얘기를 가장 먼저 하잖아 항상

    사람 죽어도 수가, 의료사고로 반병신이 되어도 수가

    니네들 손님들 다 천민 취급해놓고 이제와서 좀 도와달라는거야?

    최대집이나 뽑고 앉아있는것들이
  • 1c23 2018.06.01 21:44 (*.44.254.8)
    당연하지 그럼

    넌 니가 밥집하는데 누가 배고파서 굶고 있으니까 너보고 원가가 3000원 짜리인 음식을 2000원에 팔라고 하면 기쁘게 팔 수 있겠냐?

    생명을 다룬다는 이유로 적자를 강요하지 마라 븅신아
  • . 2018.06.02 09:54 (*.226.207.59)
    원가 계산 잘못된거라고는 생각안하고?
    4000원짜리 2000원이라고 우기는거아니냐?
  • 너는그럼 2018.06.01 23:17 (*.178.162.231)
    너는 그럼 양심에 손을 얹고 전세계 모든 다른 국가들의 의료비와 비교했을때 대한민국 의료수가가 정상이라고 생각해?
  • ㅇㅇ 2018.06.01 20:28 (*.109.139.226)
    동의..
  • 어우 2018.06.01 20:57 (*.178.189.156)
    쇼통령이 뭘알겠소 그저 국민들 인기나 얻으랴고 쇼만 줄창 연출해대는데
  • ? 2018.06.01 21:23 (*.194.90.91)
    아 그 이슈있을때마다 해외순방으로 놀러 나간 그분?
  • 1c23 2018.06.01 21:44 (*.44.254.8)
    걘 쑈 못해서 내려왔잖아
    ㅋㅋㅋㅋㅋㅋㅋ
  • 2018.06.01 23:27 (*.168.247.57)
    의쟁이는 아가리보다 손기술이 좋아야되
  • ㅋㅋㅋ 2018.06.02 12:07 (*.157.78.31)
    현실은 아가지 좋은 애들이 돈 많이 벌고
    손기술 좋은 애들은 거의다 망함
  • ㅁㄴㅇㄻㄴㅇㄹ 2018.06.01 23:36 (*.35.222.83)
    이국종 교수도 52시간제 시행해야 하지 않냐?
    그럼 응급환자는 누가 보냐 응?
  • 팩폭 2018.06.02 01:06 (*.59.223.151)
    특례업종이라는게 있단다 아가야
  • 그놈의예외조항 2018.06.02 08:22 (*.226.0.203)
    현직 의료업이다.
    예외라는 건 읽어보면 응급상황 발생 시에 퇴근 못할 수도 있으니 예외를 둔다는 걸
    사측은 그냥 무한 근무가 상관없는 줄 악용한다. 법을 고쳐야 할 필요가 있다.
  • 213123 2018.06.01 23:54 (*.213.135.82)
    ??? 결국 본질적인 문제는 위 게시물에서 아무것도 말안한거 같은데 적폐타령은 뭔소리냐 ㅋㅋㅋ

    그래서 의료계의 고질적인 문제가 뭐라는거임?
  • rr 2018.06.02 00:21 (*.205.125.220)
    문재인 정부가 성공하려면, 남북문제보다, 문재인 케어를 성공시키는 것이 더 중요할 것이다.
    지금도 사람들 박근혜 욕해도, 박근혜의 4대 중증질환 국가책임제는 너도나도 다 칭찬하다.

    남북문제 잘해도, 김정은이 깽판치면 나가리지만,
    문재인 케어 성공시키면, 대통령 임기가 끝났을때 평가가 확 달라질 것이다.

    바보야, 문제는 복지야. 남북문제가 아니라,
  • OMS 2018.06.02 03:51 (*.191.191.33)
    뭘 어떻게 성공시킬건데?

    지금 문케어의 문제점이 뭔줄 아냐?
    마치 일진 애들이 100원줄테니까 빵이랑 우유사오라고 시키고 있는게 문제야
    의사들은 1000원이나 줘야지 빵 우유사고 매점 갔다오는 수고비 챙긴다고 하는거고
    딱 그정도 간극이 지금 있는데 의사새끼 돈밝히는 적폐새끼라고 욕하는건 둘째치고
    절대 이대로 가면 성공 못한다...
    돈이 있어야 성공을 하지....

    최저시급 주52시간등 근로 문화 개선 때문에
    요즘은 예전처럼 사람 쥐어짜는것도 안돼고
    비 인기과들 의사충원도 안돼서 난리가 났는데
    돈은 더 적게 보험 적용 범위는 더 넓게 하면 병원이 돌아가겠냐.....

    이번 정권에는 문케어 만들어서 그럴싸하게 갈아서 돌릴진 몰라도
    10년도 못버티고 크게 병신 될거고....
    공공의료 망가지면 보수정권 잡을때 민영화 카드 슬금슬금 나와서
    의료도 양극화 된다.
    될지 안될지 어떻게 아냐고? 한번 해보면 될거 아니냐고??
    사람 목숨으로는 장난치면 안돼....사람 목숨걸고 경제성 경영 개선 하다가
    야간에 의료진도 없는 병원안에서 비명횡사 하는거야....
    그러니까 사람 목숨가지고 장난치면 수십억씩 물어내야 하는
    미국의 의료비용이 심하다 싶을정도로 높은거고

    돈없는 서민들은 연명치료만 건보료 내고 받다가 국민연금 다 써보지도 못하고 뒈지고
    돈 있는 애들은 로봇수술과 최신 항암제로 새삶을 사는 양극화를 느낄라면 문케어 응원해라....
  • 노답맨 2018.06.02 04:18 (*.130.131.241)
    말도 안되는 개수가지.. 다만...

    정말로 그동안 의사들의 희생으로 세계 제일의 의료서비스가 유지되었을까?

    아니. 그동안 의료수가가 낮아서 병원 문턱이 낮았고, 그 덕에 환자 많이 와서 박리다매로 오히려 돈번거자너...

    그래서 처음부터 말도 안되게 낮게 책정된 의료수가에도 오히려 돈을 더 벌게 되니 별 말 없이 잘 지내온거지. 멍청한 것들.

    의사들이 국민들 보고 개돼지라고 욕하는데, 의사도 똑같이 개돼지야.

    3분진료로 자기 온몸 부서져라 노예처럼 환자 많이 보고 돈 많이 벌 생각이었는데

    의료수가 상승률이 물가 상승률을 따라오지 못하고 이제는 박리다매에도 한계에 다다른 거임.

    감기로 조금만 아파도 전문의 진료 받고 약타먹는 나라가 어딨냐. 돈이 줄줄 새지 아주.

    의사가 하루에 100명씩 환자 보는 나라가 어딨냐. 미친거지.

    점점 고령사회로 가고 있고 의료비는 더더 증가하고 있어.

    정부는 의료수가를 최대한으로 억제해서 이 최고의 의료서비스를 유지하려는 거고.

    그리고 이제는 정말로 수가가 낮아서 박리다매로도 버틸수가 없게 돼버리고 있는거야.

    개돼지의사와 개돼지국민의 환상적인 콜라보가 만들어낸 기형적 의료제도.

    그리고 그덕에 붙어먹고 사는 수많은 기생충들.

    손을 쓸 수 없이 노답이 돼버렸어.
  • 1 2018.06.02 04:36 (*.77.80.71)
    문케어 찬성인 애들은 뭔 생각을 가지고있냐?
    맨날 보면 그저 서민 감정과 의사들을 돈만 밝히는 사람으로 취급하는 말들뿐 문케어가 실행됨으로써 의사와 환자(국민)이 서로 윈인이 되는 논리를 본적이 없다 현재 의료도 얼마나 천국인가 특정적으로 꼽으면 위대장 내시경 경우 동내 소화기 내과 전문의 한테 받아도
    둘다 20~30이면 받는다 의료볼모지인 미국과 비교하기 싫지만 그 나라는 백단위를 줘야돼 참 이 나라 국민들은 거지근성이 뿌리깊게 박힌것 같다 의사가 희생해야 되는 직업이냐?
    문케어가 결국 환자의 목을 조르는 정책인줄도 모르고...
    정작 위급한 환자는 뒷전이 되버리는 상황이 온다
  • ㅁㄴㅇㄹ 2018.06.02 23:05 (*.112.4.159)
    감기걸리면 5천원내고 병원 가는 나라가 OECD중에 가능하다고 생각해?
    우리나라 의료보험제도가 존나 좋은거야
    다른 나라는 아파도 병원 못 가
    소득 대비 너무 비싸서
    오바마 케어는 이해가 가
    병원 가고 싶어도 못 가는 빈곤층이 많으니까
    근데 문케어는 이건 병신이지\
    존나 좋은 제도를 무너뜨리는 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760 와이프의 카톡 94 2018.06.10
759 미국 특수부대 군견 13 2018.06.10
758 신구대 싱글벙글 11 2018.06.10
757 펠레의 예측 23 2018.06.10
756 사이즈 감탄하는 처자 12 2018.06.10
755 정의당의 이단아 7 2018.06.10
754 야관문주 필요없다는 한혜진 9 2018.06.10
753 국회 증액 예산 수준 28 2018.06.10
752 사인마저 투머치토커 8 2018.06.10
751 눈물 없어유 5 2018.06.10
750 혜화역 시위 풍경 34 2018.06.10
749 오빠 오빠야 8 2018.06.10
748 JTBC의 깊은 뜻 12 2018.06.10
747 장사 시작한 지 5개월 된 장어집 81 2018.06.09
746 몸짱 헤어디자이너 27 2018.06.09
745 유시민이 설명하는 최저임금 38 2018.06.09
744 만물 일본설 49 2018.06.09
743 중동으로 떠나는데 위험한 일이 생기는 건 아닌가요? 16 2018.06.09
742 소개팅녀 치아에 립스틱이 묻었을 때 21 2018.06.09
741 고독한 미식가 전주편 36 2018.06.09
740 팬티 사건 사과하는 기안84 24 2018.06.09
739 소심한 남자가 좋은 여자 25 2018.06.09
738 동덕여대 미투 실체 33 2018.06.09
737 우희 하트 뿅뿅 4 2018.06.09
736 KBO 댄싱 머신 13 2018.06.09
735 맛있는 녀석들 스케일 21 2018.06.09
734 의사가 수술하다 환자에게 욕설 129 2018.06.09
733 손가락 욕을 모르는 신아영 16 2018.06.09
732 백종원이 꼭 봐야 하는 키친 나이트메어 종영 사유 13 2018.06.09
731 뉴스에 나온 탈코르셋 운동 65 2018.06.09
Board Pagination Prev 1 ... 104 105 106 107 108 109 110 111 112 113 ... 134 Next
/ 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