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소울워커 2018.06.02 01:42 (*.106.191.194)
    20->30대 넘어갈 때는 사실 못 느끼는 사람이 더 많아 근데 30->40대 넘어갈 때는 느끼는 사람이 훨씬 많다
  • ㅋㅌㅊ 2018.06.02 01:52 (*.167.5.90)
    요즘 세대 10대 20대 30대들 평균 수명 끽해야 88~90세야. 25년만 살아도 인생의 1/4은 산건데 거의 모든 체력 다 쓴거라고 봐야지. 25살만 되도 수영,피겨선수들 은퇴함.
  • ... 2018.06.02 02:13 (*.211.14.169)
    지금 10대들이 90살 되면 평균 수명이 몇 살이 될 줄 알고 헛소리하냐? 지금 노인들이 열살 때 한국인 평균수명 몇 살이었을 것 같아?
  • 213 2018.06.02 05:15 (*.44.237.36)
    인간수명은 거의 한계점에 왔어. 앞으로 줄기세포를 통한 장기교체가 제대로 보급되지 않으면 여기서 유의미한 수명의 증가는 없을거야. 물론 난 특이점이 오길 기대하고 있다.
  • ㅋㅋㅋㅋㅋㅋ 2018.06.02 09:06 (*.234.157.135)
    지가몬데 결정하지 ㅋㅋㅋㅋ
    어디서 사설하나읽고 주절거리는거냐
  • 12112 2018.06.03 11:47 (*.62.165.253)
    지금 최대 기대수명 300-400 으로 잡고 연구중인걸로아는데 먼 한계점 ?? 고래 거북이 두더쥐류 최대 300년도 사는데

    참고로 1800년대 남자 평균수명 40대안밖 지금 2배이상 증가했음
  • 2018.06.03 17:21 (*.223.33.28)
    그건 과거 열악한 보건 위생, 잦은 전쟁, 재난 예상 및 대처 미흡 등으로 인해 전체 평균 수명이 40세밖에 안나오는 거고.

    기원전이든 1800년이든 인간이 질병에 걸리지 않고 살 수있는 최대 수명은 120 전후로 보는게 일반적이다.

    위에 댓글 말대로 동물 종마다 한계 최대치 수명이 있는 건데, 앞으로는 유전자해독이나 줄기세포 연구로 그 한계치를 늘려야 니 말대로 300~400까지 사는거지 고래 거북이가 300살 산다고 인간도 그렇게 사나
  • ㅇㅇ 2018.06.02 02:44 (*.70.59.173)
    신선한 개소리네
  • 2018.06.02 06:06 (*.29.122.218)
    인터넷에는 왜이렇게 ㅂㅅ들이 말도 안되는 소리를 당당하게 할까
  • ㅁㄴㄹㅇ 2018.06.02 10:31 (*.132.216.193)
    나 올해 41살된 늙병인데,

    20->30 넘어갈때는 체력적으로 큰 문제 없었음. 오히려 더 에너지 넘쳤던 듯.

    근데 40대 접어드니 체력 확 떨어지는걸 느낌. 안먹던 더위도 먹고, 걍 몸에 힘이 없어.

    진짜 뭐라도 운동하나 시작해야 되겠다 싶은 생각이 간절하게 드네.

    그래서 수영할라고.
  • 75토끼 2018.06.02 11:00 (*.12.221.237)
    한해 한해 더 느끼게 될꺼임.
  • 흠.. 2018.06.02 12:06 (*.140.78.129)
    나도 느끼는것이 사람이 운동하는 사람하고 아닌 사람
    확 다르더라.
    학교동기들 만나보면 운동하고 그래도 신경써서 금연하고 얼굴에 썬크림 열심히 바르던 녀석들하고
    아닌 애들하고 너무 확차이가 나더라. 거의 10살? 심하면 15살 차이나는듯..
  • ㅇㅇ 2018.06.02 04:02 (*.62.172.224)
    돈을 못벌어다주니까
    마누라가 반찬을 이상한걸 해주니까 그러지
  • ㅃㅃ 2018.06.02 10:10 (*.1.230.194)
    난 만으로 3자 찍히니까 느껴지던데
  • ㅂㅈㄷ 2018.06.02 10:19 (*.223.49.214)
    솔직히 난 아직 모르겠음
  • 조각 2018.06.02 10:53 (*.69.248.20)
    난 30대에 간 절제수술까지 했는데 그때 잠깐 빼고는 30대가 되었다고 해서 체력적으로 힘든건 모르겠음.
    다만 그 나이대에 가장 일을 많이 하고 술도 많이 마시고 체력이 힘든 것들을 많이 하니까 그렇게 느끼는거 아닐까 함
  • 11 2018.06.02 11:04 (*.165.120.154)
    난 20대에 운동안하고 늘 비실비실 했음. 근데 안그래도 비실한데 나이 드니깐 더 비실하데? 그래서 안되겠다 싶어서 운동하는데 지금이 내 인생에서 체력적으로 최고임.
  • 담배값 올라라 2018.06.02 13:50 (*.20.241.76)
    맨날 술 담배 쳐하니까 몸이 개겨지겠냐 운동을 해 무슨 나이 타령이야 누가보면 20대때 한 체력 한줄 알겠다.
  • ㅂㅂ 2018.06.02 13:57 (*.150.123.248)
    저렇게 말하는 인간들 특징을 내가 잘 알지.

    20대 때 술 처먹고 돌아다니면서 건강, 체형, 운동능력 관리에 ㅈㄴ 소홀함. 아니, 소홀 정도가 아니라 그냥 안 하거나 오만하게 굶.

    그러다가 30 넘어가면서 지들이랑 똑같이 20대 때 학교, 회사, 오락, 유흥에만 재미붙이던 숱한 인생선배들이 진리인 것마냥

    "30대 되면 다르다. 뭔짓을 해도 나이를 못 이겨."

    라고 지껄이는 소리에 편승해서 모든 30대를 싸잡아서 지들과 똑같다고 폄훼함. (마치 어좁 땅딸보 존못 안경 돼지 새끼들이 똥송이라면서 모든 동양인, 한국인을 못 봐줄 새끼로 공동폄하해서 동지를 늘리는 것과 비슷함)

    그래서 20대 때부터 어떻게든 관리하는 사람을 보면 신경 자극하는 소리(옆구리에 군살은 좀 붙어있네? 나이 드니 어쩔 수 없지? 등등) 해댐.
  • ㅇㅀㄱㅗㅇ 2018.06.02 14:29 (*.175.50.142)
    인간 수명은 애총에 한계점에 다달았다.

    요즘 의학이 발전이되어도 암을 예측해서 예방할순없다.

    게다가 인간은 40대만되도 신체기능이 현저하게 떨어짐. 의학이 발전해서 평균수명이 올라간거는 죽음을 바라보고있는 노인을 그냥 의학기술로 생명만 연장시켜놓는 수준이거든.. 반좀비상태 사람을 그냥 기계장치 혹은 약물투여로 생명 연장만 시켜놓는걸로 평균수명 올라간거야..

    평균수명이 90~100세 시대 뭐 이러는데..

    만약 80세때됐을때. "캬~ 아직 10~20년 더 남았구나 인생즐기자~" 이럴꺼같냐??

    병원 침상에 누워서 호흡기혹은 생명유지장치 낀채 10년 또는 죽을날까지 시간보내면서 빌빌거리면서 살고있는게 현실임.
  • 레이 2018.06.02 14:32 (*.143.76.31)
    저건 30대니까 힘들긴하다 30대라는 걸 상징하는 특유의 허세(?)도 좀 있고 실제로도 그렇다 나도 30대 되니까 좀 느낀다 큰 차이까진 아녀도 확실히 30대가 좀더 체력이 떨어진다. 이건 생물학적인 노후도 그렇지만 30대 떄부터 남성호르몬이 줄어들고 30대 때부터 신진대사가 느려지는 걸로 알고 있다. 그래서 성욕도 줄고 신진대사가 느려지니까 똥배도 더 튀어나오는거다 평생 64킬로를 넘어 본 적이 없고 피자 라지 한판도 혼자 먹는다. 지금은 75킬로인데 그 이하로 못 내려가고 있다 아무리 적게 먹어도.

    생물학적 요소와 더불어 업무에 시달리니까 이중고를 겪으니 몸이 안 좋을 수 밖에 없다. 20대 땐 대학생이거나 신입이기 떄문에 야근도 많이 안 하고 업무에 대한 집착이나 책임감도 덜 했는데 30대.....업무에 있어 남자가 가장 능력의 상승세를 타는 때 이다 30대 때 일을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노후가 결정 된다고들 하지.

    가장 일을 많이 하고 가장 책임과 야근을 많이하고 가장 운동이나 여가 시간이 적을 때인데다 인체의 노후가 시작되는 시기이니까 당연히 20대와 30대 차이는 심할 수 밖에 없다.
  • ㅋㅋ 2018.06.02 14:33 (*.175.50.142)
    꼭 30대때가되니 체력이 떨어진거같다.. 40대가되니 몸이 말을 안듣는다.. 이런말 하는 새키들보면

    하나같이 파릇파릇한 청년시절때 술과 담배 그리고 유흥으로 몸을 망친새키들이 대다수임.

    그래놓고 나이먹으니.. "하..몸이 예전같지가 않구나.. 역시 나이먹으니"등등 개소리 하더라..

    젊었을때 술 담배하고 운동도안하고 자기관리 안해놓고. 뭐 30대되니 체력이..어쩌구?ㅋㅋㅋㅋ
  • 진짜 2018.06.02 14:43 (*.114.37.34)
    위에처럼 진짜 막 살아서 힘든 경우도 있지
    근데 보통 연예인들이나 그냥 주변의 나이 혹은 쓸데없는 걸로
    허세 부리는 사람들의 특징적인 말일 뿐이야
    쟈도 딴엔 짬좀 찼다고 '나 이제 어린애 아니야'
    하고 싶은 걸 저리 표현하는 거지
    어차피 나중에 쪽팔린 건 본인이니 걍 웃어넘겨

    내 20대 때 창고, 물류 일 엄청 팔팔대며 일했는데
    3~40대 형들이 항상 하는 말이 '너도 서른 넘으면 훅 간다' 였다
    근데 그냥 꾸준히 운동하면서 사니까 서른 넘었다고 달라지는
    거 못느끼고 별 차이 없더라
  • ㅇㄹㄷㄹㄴ 2018.06.02 15:20 (*.175.50.142)
    원래 30~50대 아재들은 20대의 젊음을 시샘하고 질투함.
    "너도 언젠가 30대 금방이다" 이딴말 지껄이는 새키들보면 젊은시절 허송세월한 새키들임.
  • ㅇㅇㅇ 2018.06.02 15:32 (*.70.55.103)
    ㅋㅋㅋ 오늘도 필와 평균은 올라갑니다
  • dd 2018.06.04 14:22 (*.147.138.235)
    난그냥 똑같이 살고있는데 29인가부터 살이 찌고 ..얼굴이 늙는기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759 미국 특수부대 군견 13 2018.06.10
758 신구대 싱글벙글 11 2018.06.10
757 펠레의 예측 23 2018.06.10
756 사이즈 감탄하는 처자 12 2018.06.10
755 정의당의 이단아 7 2018.06.10
754 야관문주 필요없다는 한혜진 9 2018.06.10
753 국회 증액 예산 수준 28 2018.06.10
752 사인마저 투머치토커 8 2018.06.10
751 눈물 없어유 5 2018.06.10
750 혜화역 시위 풍경 34 2018.06.10
749 오빠 오빠야 8 2018.06.10
748 JTBC의 깊은 뜻 12 2018.06.10
747 장사 시작한 지 5개월 된 장어집 81 2018.06.09
746 몸짱 헤어디자이너 27 2018.06.09
745 유시민이 설명하는 최저임금 38 2018.06.09
744 만물 일본설 49 2018.06.09
743 중동으로 떠나는데 위험한 일이 생기는 건 아닌가요? 16 2018.06.09
742 소개팅녀 치아에 립스틱이 묻었을 때 21 2018.06.09
741 고독한 미식가 전주편 36 2018.06.09
740 팬티 사건 사과하는 기안84 24 2018.06.09
739 소심한 남자가 좋은 여자 25 2018.06.09
738 동덕여대 미투 실체 33 2018.06.09
737 우희 하트 뿅뿅 4 2018.06.09
736 KBO 댄싱 머신 13 2018.06.09
735 맛있는 녀석들 스케일 21 2018.06.09
734 의사가 수술하다 환자에게 욕설 129 2018.06.09
733 손가락 욕을 모르는 신아영 16 2018.06.09
732 백종원이 꼭 봐야 하는 키친 나이트메어 종영 사유 13 2018.06.09
731 뉴스에 나온 탈코르셋 운동 65 2018.06.09
730 볼빨간 기타갑이 작사한 노래 23 2018.06.09
Board Pagination Prev 1 ... 104 105 106 107 108 109 110 111 112 113 ... 134 Next
/ 134